[출근길 인터뷰] 눈 뜨자마자 잠들기 전까지…나도 '숏폼' 중독?

2023.11.29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출근길 인터뷰] 눈 뜨자마자 잠들기 전까지…나도 '숏폼' 중독? 조현섭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의 조언…"하루에 5편 이상 안 보는 게 좋아" [앵커] 잠들기 전에 스마트폰으로 짧은 영상 '숏폼'을 보는데, 어! 벌써 1시야 뭐 이렇게 한두 시간 쓱 지나간 경험 많으실 것 같습니다. 적당히 보면 좋을 텐데 그 선을 넘어버리는 경우가 많은데요. 왜 이러는 걸까요. 뉴스캐스터 연결해 조언 구해보겠습니다. 박서휘 캐스터. [캐스터] 수요일 출근길 인터뷰에서는 총신대학교 중독재활상담학과 조현섭 교수를 만나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안녕하세요. [캐스터] 한국인들이 평균적으로 하루에 유튜브를 얼마나 시청하는 건가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최근 조사된 연구결과에 의하면 한 사람이 하루에 평균 1시간 22분 정도를 보고요. 그 시간을 계산하면 한 달에 한 36시간 그리고 청소년 10대의 경우에는 1시간 더 많은 2시간 18분 정도를 본다고 지금 나와 있습니다. [캐스터] 꽤 긴 시간이라고 볼 수 있을 것 같은데 도대체 어떤 걸 시청하는 건가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주로 이제 유튜브 중에 동영상을 이제 보게 되는데 거기에 숏폼이라는 게 있습니다. 근데 이 숏폼은 구성이 굉장히 짧게 되어있고 또 굉장히 빠르고 또 자극적이어서 굉장히 보기가 편한 거죠. 짧은 기간 내에 다 보게 되니까 이제 그것을 선호하는 것 같습니다. [캐스터] 그렇게 틱톡, 유튜브, 쇼츠, 인스타그램, 릴스 중에서 이렇게 숏폼을 보는 이유가 있을 것 같은데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일단 숏폼은 짧아요. 그래서 짧은 시간 내에 볼 수 있고 또 빠르고 자극적이고 재미가 있습니다. 그래서 보게 되는 것 같고요. 그다음에 알고리즘에 의해서 내가 선호하는 그런 콘텐츠를 계속 올려주거든요. 그러면 계속 이어서 보게 되고, 또 세 번째는 작동법이 굉장히 쉽습니다. 그래서 제가 컴퓨터를 잡고 계속 위로 올리면 내가 보고 싶어 하는 콘텐츠들, 좋아하는 콘텐츠들이 인제 뜨니까 보게 되는 거죠. 그리고 이 내용이, 구성이 짧은 것이 계속 반복해서 재생을 하게 됩니다. 그러니까 더 빠져들게 되고 더 보게 됩니다. [캐스터] 사실 저도 숏폼을 많이 보긴 하는데요. 많이 보게 됐을 경우에는 어떤 부작용을 우려할 수 있을까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지금 많은 학자들은 마약 합성과 같은 중독 작용이 일어난다, 중독이 된다는 게 굉장히 위험한 거로 보고 있고요. 그리고 그 내용이 과정은 없고 결과만 나오기 때문에 사람들이 깊게 생각하고 그런 어떤 논리적인 사고를 하는 능력들이 떨어진다고 지금 보고 있습니다. 그리고 주의 집중이 안 되고요. 그리고 굉장히 숏폼이 자극적이기 때문에 이보다 더 큰 자극이 와야 기쁨도 느끼고 뇌가 활성화되는 팝콘 브레인 현상이 생긴다고 지금 보고 있죠. 그리고 사람들이 이걸 봄으로 인해서 시간을 너무 많이 뺏기니까 일상생활에 굉장히 큰 피해가 온다고 지금 보고 있습니다. [캐스터] 심각한 상황이 올 수도 있을 것 같은데요. 만약에 중독이 됐는지 궁금하다면 또 자가진단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지금 뭐 보통 중독과 관련해서는 선별도구라는 게 있습니다. 그런데 아직 숏폼에 중독됐는가는 지금 없는데요. 그냥 본인이 간단하게 생각해 볼 수 있는 거는 본인이 아무것도 하고 있지 않을 때 숏폼을 보고 싶은 생각이 계속 떠오르는지, 그래서 자기도 모르게 핸드폰 화면을 통해서 숏폼을 보고 있는지, 그다음에 그걸 보고 있지 않으면 굉장히 불안한지, 또 호심탐탐 시간만 나면 숏폼을 보고 싶은지, 그런 생각들이 내 머릿속에서 떠나지 않는다면 저는 문제가 생기고 있다 이렇게 봐도 무방할 것 같습니다. [캐스터] 숏폼 콘텐츠 중독에서 벗어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조현섭 /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 사실 참 어려운 이야기인 것 같아요. 모든 중독에서 벗어나는 건 쉽지가 않습니다. 그런데 우리가 중독에서 벗어나려면 끊어야 된다 이렇게 얘기를 하거든요. 그런데 저는 아직은 숏폼을 뭐 끊어라 이렇게 말씀은 안 드리지만 하루에 볼 때 다섯 편 이상은 안 보면 좋겠다, 그리고 만약 더 보게 되더라도 잠깐 쉬면 좋겠다, 그리고 또 권하는 방법 중의 하나는 쉴 때 핸드폰을 엎어놓고 10번 정도 쉬고, 또 다른 것도 하고 이렇게 이제 저희가 권장은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어떻게든 숏폼을 많이 보는 건 시간 가는 줄을 일단 몰라요. 뭐 3시간 이렇게 봐도 지루한 줄도 모르고, 근데 또 부작용 중 하나는 내가 뭘 봤는지도 몰라요. 나중에 순간순간 재미는 있었는데. 그래서 그런 어떤 재미 때문에 또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서 이걸 보는 경우가 있는데 저는 오히려 다른 건강한 취미 생활, 또 자기의 스트레스를 푸는 방법 이런 것들을 개발하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캐스터] 좋은 말씀 고맙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09 20231129 1

  • [출근길 인터뷰] 눈 뜨자마자 잠들기 전까지…나도 '숏폼' 중독? 05:01
    [출근길 인터뷰] 눈 뜨자마자 잠들기 전까지…나도 '숏폼' 중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 [단독] 서울의대 교수들, 의대 학장 퇴진 요구… 01:46
    [단독] 서울의대 교수들, 의대 학장 퇴진 요구…"증원 숫자놀이 해놓고 책임 회피"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2 [날씨] 3월, 봄의 시작부터 꽃샘추위 엄습...체감온도 -10℃ 01:25
    [날씨] 3월, 봄의 시작부터 꽃샘추위 엄습...체감온도 -10℃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 02:38
    "태아 성 감별 금지는 위헌"...언제든 성별 알 수 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02:09
    "전체주의 국가" 반발..."의협은 대표 아냐" 배제 움직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전공의 집단 사직 9일째...누적 피해신고 304건 00:32
    전공의 집단 사직 9일째...누적 피해신고 304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복귀 시한 D-1'...전공의 집 찾아가 업무개시명령 02:04
    '복귀 시한 D-1'...전공의 집 찾아가 업무개시명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2월 28일 '뉴스 9' 클로징 00:10
    2월 28일 '뉴스 9'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01:42
    "'한국은 독립 국가' 주장에 전적으로 동의"…독립 외교활동 문서 12점 최초 공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01:43
    "니예~니예~" 경찰 조롱한 외국인…조사받던 중 "XX 남한" 욕설까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중앙분리대 들이받고 달아나던 만취 운전자…부서진 범퍼에 '덜미' 01:22
    중앙분리대 들이받고 달아나던 만취 운전자…부서진 범퍼에 '덜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한눈 판 사이에'…출근시간대 고속도로 8중 추돌로 3명 사망 01:20
    '한눈 판 사이에'…출근시간대 고속도로 8중 추돌로 3명 사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헌재 02:09
    헌재 "태아 성감별 금지는 위헌"…남아선호시대 '유물' 37년 만에 폐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따져보니] '2000명 증원' 누구와 논의하나…의료계 입장 재각각 03:17
    [따져보니] '2000명 증원' 누구와 논의하나…의료계 입장 재각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유정복 시장, 백령도 방문...필수의료체계 점검 00:18
    유정복 시장, 백령도 방문...필수의료체계 점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날씨] 내일 충청 이남 눈, 비…그치고 반짝 꽃샘추위 01:26
    [날씨] 내일 충청 이남 눈, 비…그치고 반짝 꽃샘추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02:03
    "농업 신기술 보급했더니"…소득 증가·비용 감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의료진 01:49
    의료진 "순직할 지경"·환자들 "병원 뺑뺑이"…'극한' 내몰린 의료현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문화재청, '환구단 방치' 합동 현지조사… 00:29
    문화재청, '환구단 방치' 합동 현지조사…"즉각 조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의협 01:43
    의협 "처벌시 의업 포기"…"증원 책임져라" 의대 학장 퇴진 압박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전공의 9937명 복귀 시한 D-1…정부, 집 찾아가 복귀명령 01:57
    전공의 9937명 복귀 시한 D-1…정부, 집 찾아가 복귀명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날씨] 전국 곳곳 비나 눈…충청 이남 최대 20㎜ 비 00:58
    [날씨] 전국 곳곳 비나 눈…충청 이남 최대 20㎜ 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이제 태아 성별 언제든 알 수 있다…헌재 02:03
    이제 태아 성별 언제든 알 수 있다…헌재 "부모의 권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단독] 강남 한복판서 일본인 감금한 일당 검거…2명 구속 01:42
    [단독] 강남 한복판서 일본인 감금한 일당 검거…2명 구속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2월 28일 '뉴스 9' 헤드라인 01:24
    2월 28일 '뉴스 9' 헤드라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01:51
    "장기 집권" 반발에 물러난 이장…들통난 쇠구슬 보복, 결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밀착카메라] 쫓겨나는 철새들…대체 서식 후보지 가보니 '비닐하우스 빽빽' 02:48
    [밀착카메라] 쫓겨나는 철새들…대체 서식 후보지 가보니 '비닐하우스 빽빽'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JTBC 보도 후 쏟아진 후원금…기적처럼 살아난 '사채해결' 천사 02:39
    JTBC 보도 후 쏟아진 후원금…기적처럼 살아난 '사채해결' 천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바가지 속 열쇠 '슬쩍'…목욕탕 상습 털이 01:54
    바가지 속 열쇠 '슬쩍'…목욕탕 상습 털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02:51
    "길고 복잡한 외래어 그만!"…서울시, 아파트 이름 길라잡이 발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3,700억원 vs 수조원…다시 떠오른 전세사기 '선구제' 02:05
    3,700억원 vs 수조원…다시 떠오른 전세사기 '선구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