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법이] "저 두 사람 불륜"…'사실' 말했는데 처벌이요?

2021.06.20 방영 조회수 9,751
정보 더보기
[앵커] 흔히 '없는 말을 지어내야' 명예훼손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죠. 하지만 사실을 말했어도 얼마든지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사실적시 명예훼손죄인데 이 법의 빛과 그림자를 '세상에 이런 법이' 강현석 기자가 살펴봤습니다. [기자] 직장 내 부적절한 남녀 관계를 담은 글들, 지난 한주 메신저로 받아본 분들 많으실 겁니다. 사건 총정리다, 지금 난리났다, 추가 정보다… 이런 글, 사실을 말한 것이라 하더라도 처벌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김경환/변호사 : (이렇게 받은 글을 올리고 하는 것도 명예훼손죄가 성립되나요?) 얼굴이라든지 신상, 카톡 내용…A씨, B팀장 되어 있지만 누가 그 사람이 어디에 일하고 누군지 특정 가능하거든요. 기본적으로 명예훼손은 충분히 성립하고…] '사실적시 명예훼손'. 문자 그대로, '사실'을 '알려서' 누군가의 '명예'를 '훼손시킨 행동'입니다. 온라인, 오프라인일 때 적용법이 약간 다르지만, 본질은 같습니다. "사실을 말했는데 처벌이라니요?" 이런 생각이 든다면, 이 사례를 한 번 보시죠. "이때쯤 일거야. 나와 사귀면서 전 남친과 몰래 만나던 시기가…" 벌금형 선고. 이런 경우는요. "수업에 왜 늦었나요?" "다른 남자와 자던 여자 친구를 잡느라고요" 합의 종결. 누가 봐도 '명예훼손' 같은 사례들도 많지만 '공익'을 생각하면 애매한 경우도 적지 않습니다. 요금을 내지 않고 달아난 택시 승객의 블랙박스 영상을 '공익적 목적'으로 인터넷에 올렸다면 어떨까요. 양육비를 주지 않는 부모들의 신상을 공개했다가 재판을 받고 있는 '배드 파더스' 사례는 지금도 의견이 극명하게 갈립니다. [JTBC 드라마 '로스쿨' : (뭐해? 배드파마?) 이혼하고 양육비 안준 부모들 신상공개한 사이트인데 그 운영자가 명예훼손으로 고소당했어] '양육비를 주라'는 나라의 명령을 어긴 부모들 이름 공개했다고 문제가 된다니 일반 시민들의 법 감정과는 괴리가 있습니다. [구본창/배드파더스 대표 : 아이들의 생존권이 무책임한 부모들의 명예보다 우선적으로 보호될 가치다. (처벌을) 각오하고 한 겁니다.] 사실적시 명예훼손보다 공익이 더 큰 가치라고 본 거죠. [구본창/배드파더스 대표 : (나라가 해결할 문제 아닌가?) 역사적으로 보면 모든 법들이 바뀌고, 사회가 발전한 건 일단 개인들이 나서서 변화를 이끌어간 측면이 많은 거죠. 한국의 민주주의도 그렇지 않습니까?] 배드파더스는 공익성을 인정받아 1심에선 무죄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2심은 뒤집힐 가능성도 적지 않습니다. 실제로 많은 이들이 양육비 요구 과정에서 '사실을 알렸다'는 이유로 처벌을 받았습니다. 변화의 조짐은 있습니다. 헌법재판소는 2016년 7:2의 의견으로 합헌 결론을 내렸지만, 5년 뒤에 이 비율은 5:4가 됩니다. 실제로 대부분의 나라엔 '사실적시 명예훼손'이란 개념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이 법이 없어지면 진짜 심한 명예훼손은 어떻게 해결할까요. 합헌 결정을 내렸던 헌재도 바로 이 부분을 걱정했습니다. 그래서 우리도 다른 나라처럼 민사로 큰 돈을 물게하는 시스템이 필요하단 얘기가 나옵니다. [김경환/변호사 : 통상 (손해배상액이) 100~300만 원 사이…내가(가해자가) 시원하게 명예훼손 하고, 200만 원 정도 물어준다면 명예훼손의 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 민사 배상액이 수천만원 혹은 그 이상이 된다면 어떨까요. 형사처벌과 비슷한 억제 효과가 생길 수 있다는 겁니다. 함부로 명예훼손 못하는 거죠. (영상디자인 : 박성현 / 영상그래픽 : 김정은) 강현석 기자 , 박세준, 임인수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JTBC 20210620 17

  • 신규 확진 429명…정부 '거리두기 개편안' 오늘 발표 01:27
    신규 확진 429명…정부 '거리두기 개편안' 오늘 발표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쿠팡 물류센터 화재' 나흘째 진화…곳곳에 잔불 00:34
    '쿠팡 물류센터 화재' 나흘째 진화…곳곳에 잔불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일본 유권자 64% 00:29
    일본 유권자 64% "도쿄 올림픽, 안전한 개최 불가능"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서울 28도, 대구 32도…자외선 지수 '매우 높음' 00:35
    [날씨] 서울 28도, 대구 32도…자외선 지수 '매우 높음'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7월부터 수도권 '6인 모임' 가능…식당은 밤 12시까지 02:08
    7월부터 수도권 '6인 모임' 가능…식당은 밤 12시까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확진자 1천명 안 되면 2학기부터 모든 학생 '매일 등교' 01:22
    확진자 1천명 안 되면 2학기부터 모든 학생 '매일 등교'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소비자들 01:55
    소비자들 "기업의 책임 묻고 싶다"…번지는 '쿠팡 불매'
    조회수 138
    본문 링크 이동
  • 쿠팡 물류센터 나흘째 잔불 진화…주민들 '분진 피해' 01:57
    쿠팡 물류센터 나흘째 잔불 진화…주민들 '분진 피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윤석열 X파일' 논란 떠오르는데…대변인은 돌연 사퇴 01:48
    '윤석열 X파일' 논란 떠오르는데…대변인은 돌연 사퇴
    조회수 1,886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손정민 친구 측 변호인, '악성 댓글' 합의금 요구 논란 01:33
    [단독] 손정민 친구 측 변호인, '악성 댓글' 합의금 요구 논란
    조회수 1,355
    본문 링크 이동
  • [이런법이] 03:47
    [이런법이] "저 두 사람 불륜"…'사실' 말했는데 처벌이요?
    조회수 9,751
    본문 링크 이동
  • 백신 맞고 일본 입국한 우간다 선수, '첫 양성' 판정 01:50
    백신 맞고 일본 입국한 우간다 선수, '첫 양성' 판정
    조회수 35
    본문 링크 이동
  • [3분경제] 손님-식당 '니즈'가 만나…'스마트 줄서기' 경제학 03:06
    [3분경제] 손님-식당 '니즈'가 만나…'스마트 줄서기' 경제학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쑥 오른 '5년 생존율'…폐암 4기 환자 '되찾은 일상' 03:02
    쑥 오른 '5년 생존율'…폐암 4기 환자 '되찾은 일상'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백브리핑] 04:18
    [백브리핑] "내 인생은 당신의 포르노가 아니다"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인터뷰] 이승철 05:21
    [인터뷰] 이승철 "중국의 저작권 도용? 완전히 없어지진 않겠지만…"
    조회수 56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내일 '하지' 30도 안팎 무더위…전국 대체로 맑음 00:23
    [날씨] 내일 '하지' 30도 안팎 무더위…전국 대체로 맑음
    조회수 46
    본문 링크 이동
  • 1 [15초뉴스] '세계 최악의 외래종' 사탕수수두꺼비가 이곳에?! 00:15
    [15초뉴스] '세계 최악의 외래종' 사탕수수두꺼비가 이곳에?!
    조회수 227
    본문 링크 이동
  • 2 [영상] 정지신호 무시한 고속열차…체코서 충돌사고로 3명 사망 01:47
    [영상] 정지신호 무시한 고속열차…체코서 충돌사고로 3명 사망
    조회수 131
    본문 링크 이동
  • 3 [영상] 더위에 쓰러진 배달 기사…심폐소생술로 생명 지킨 경찰 02:11
    [영상] 더위에 쓰러진 배달 기사…심폐소생술로 생명 지킨 경찰
    조회수 57
    본문 링크 이동
  • 4 '쥴리벽화' 건물주 02:18
    '쥴리벽화' 건물주 "조용히 살고싶다"…재물손괴 고소 취하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5 책장 뒤 문 열자 비밀공간에 남녀 11명 다닥다닥 숨어 01:25
    책장 뒤 문 열자 비밀공간에 남녀 11명 다닥다닥 숨어
    조회수 223
    본문 링크 이동
  • 6 [영상] 결혼식 하객 위로 내리친 벼락…17명 이상 사망, 14명 부상 00:54
    [영상] 결혼식 하객 위로 내리친 벼락…17명 이상 사망, 14명 부상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7 제9호·10호 태풍 日 향해 북상...제주도·남해안 영향권 01:43
    제9호·10호 태풍 日 향해 북상...제주도·남해안 영향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8 [1번지五감] '손 소독 철저히'…30일째 1천 명대 확진 外 01:58
    [1번지五감] '손 소독 철저히'…30일째 1천 명대 확진 外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백신 맞고도 통증 없는 사람, 운동해도 될까? 01:23
    백신 맞고도 통증 없는 사람, 운동해도 될까?
    조회수 48
    본문 링크 이동
  • 10 [영상] 눈 뜨고도 못 피했다…교도소 안의 벽 '와르르' 무너지는 순간 01:11
    [영상] 눈 뜨고도 못 피했다…교도소 안의 벽 '와르르' 무너지는 순간
    조회수 88
    본문 링크 이동
  • 11 어머니 가게에 차로 돌진한 만취 아들, 범행 동기 묻자 01:36
    어머니 가게에 차로 돌진한 만취 아들, 범행 동기 묻자
    조회수 114
    본문 링크 이동
  • 12 [초대석] 성남시, '아시아 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 가속화 11:37
    [초대석] 성남시, '아시아 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 가속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날씨]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내륙 소나기 01:24
    [날씨]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내륙 소나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영상] 01:14
    [영상] "신호 착각해서"…트럭이 차량 들이받아 1명 병원 이송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SNS핫피플] 가수 성시경, 교사 지망생 악플러에 01:19
    [SNS핫피플] 가수 성시경, 교사 지망생 악플러에 "선처없다" 外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01:44
    "발로 차고 방호복 찢고"…폭행에 노출된 구급대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휴가철 한산한 휴게소… 01:47
    휴가철 한산한 휴게소…"방역수칙은 철저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대구, 1년 4개월 만 100명대 확진…교회 집단감염 02:05
    대구, 1년 4개월 만 100명대 확진…교회 집단감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날씨] 내일 더위 더 강해져...제9호·10호 태풍 日 향해 북상 01:01
    [날씨] 내일 더위 더 강해져...제9호·10호 태풍 日 향해 북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2050년까지 석탄 발전 없애고 줄여 온실가스 배출 최소 '0' 01:46
    2050년까지 석탄 발전 없애고 줄여 온실가스 배출 최소 '0'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01:59
    "함께 먹고, 씻고, 춤추다 감염"...실내 공간에선 더 조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김밥 집단 식중독, 살모넬라균 검출... 02:09
    김밥 집단 식중독, 살모넬라균 검출..."20~30분 마다 세균 2배 증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날씨] 찜통더위 속 폭염특보 강화…내륙 소나기 01:33
    [날씨] 찜통더위 속 폭염특보 강화…내륙 소나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한려해상에서 멸종위기종 팔색조 번식 포착…개체 수 증가도 02:08
    한려해상에서 멸종위기종 팔색조 번식 포착…개체 수 증가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세월호 특검 다음 주 활동 종료…'조작 의혹' 결론 관심 01:45
    세월호 특검 다음 주 활동 종료…'조작 의혹' 결론 관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대구서 교회 관련 집단 감염...신천지 사태 이후 최다 확진 01:52
    대구서 교회 관련 집단 감염...신천지 사태 이후 최다 확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접종증명서 발송'…코로나 관련 스미싱 잇달아 01:38
    '접종증명서 발송'…코로나 관련 스미싱 잇달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백신예약 시간당 최대 200만 명까지...대리예약·동시접속 불허 02:29
    백신예약 시간당 최대 200만 명까지...대리예약·동시접속 불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YTN 실시간뉴스] 백신 예약 시간당 200만 명까지 가능...대리예약 불가 01:10
    [YTN 실시간뉴스] 백신 예약 시간당 200만 명까지 가능...대리예약 불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변협 '로톡 가입' 변호사 징계 위한 조사 착수 00:41
    변협 '로톡 가입' 변호사 징계 위한 조사 착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