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몬제도 반정부 시위 격화…양안 갈등 대리전|아침& 세계

2021.11.30 방영 조회수 1
정보 더보기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아침&'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 방송 : JTBC 아침& / 진행 : 이정헌 남태평양에 위치한 인구 약 70만 명의 작은 섬나라죠. 솔로몬제도에서 지난 24일부터 반정부 시위가 격렬하게 이어지고 있습니다. 중앙정부의 친중 행보에 대한 반발이 시위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면서 중국과 대만 양안 갈등 대리전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솔로몬제도의 수도 호니아라에서 일주일 가까이 반정부 시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시위는 대만, 미국과 친밀한 관계를 유지해왔던 말라이타섬 주민들이 주도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9년, 36년간 맺어왔던 대만과의 외교 관계를 끊고 중국과 공식 수교를 맺은 후 친중 행보를 보이고 있는 중앙정부에 대한 불만이 터져 나왔습니다. 여기에 코로나19 장기화로 악화된 경제난까지 겹치면서 민심이 폭발했다는 분석입니다. 시위대는 미나세 소가바레 총리의 집과 국회의사당을 공격하고, 차이나타운 지역에 있는 대형마트에 불도 질렀습니다. 이번 시위로 지금까지 100여 명 체포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시위대가 휩쓸고 지나간 거리는 부서진 건물들의 잔해로 가득 찼습니다. 현지 경찰은 시위가 격화되자 필수 근로자를 제외한 모든 공무원에게 집에 머물 것을 권고했습니다. 매일 오후 7시부터 이튿날 오전 6시까지 통행 금지령도 내렸습니다. 하지만 시위대를 제대로 통제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격렬한 시위로 인한 피해는 고스란히 수도 호니아라 주민들에게 돌아가고 있습니다. 주민들은 삶의 위협까지 느끼고 있다고 호소했습니다. 직접 들어보시죠. [솔로몬제도 수도 호니아라 주민 : 많은 어머니들과 여성들이 공포에 떨고 있습니다. 목숨마저 두렵게 만들고 있어요.] 날이 갈수록 격화되는 시위에, 인접국들이 군대까지 파견하면서 혼란은 더욱 확산되고 있습니다. 지난 2017년, 솔로몬제도와 안보 조약을 체결한 호주는 경찰과 군 병력, 외교관 등으로 구성된 150여 명의 평화유지군을 파견했습니다. 이들은 솔로몬제도 내 치안 유지와 사회기반시설 보호 활동에 나설 계획입니다. 중국은 솔로몬제도와 중국의 정상적인 관계 발전을 방해하는 시도는 아무런 소용이 없다고 강조하면서, 이번 폭력 사태를 비판했습니다. 중국 외교부 대변인의 말도 들어보시겠습니다. [자오리젠/중국 외교부 대변인 : 중국 시민과 중국이 자금을 지원한 기관에 대한 공격에 심각한 우려를 표합니다. 안전 보장을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을 솔로몬제도 정부에 요청합니다.] 중국과 대만, 양안 갈등의 대리전으로 확산되고 있는 솔로몬제도 반정부 시위 좀 더 자세히 짚어보겠습니다. 채인택 중앙일보 국제전문기자 전화로 연결되어있습니다. Q. 중앙정부 vs 말라이타섬 갈등…반정부 시위 배경은? A. [채인택 / 중앙일보 국제전문기자 : 그렇습니다. 솔로몬제도를 보면 인구 65만에 1인당 GDP가 1511달러에 불과한 아주 가난하고 작은 섬나라입니다. 그런데 인구 5만의 수도 호니아라가 있는 과달카날섬과 6개의 주요 섬 가운데 인구 16만으로 가장 많은 이웃 말라이타섬 이주민 사이에 갈등이 굉장히 뿌리가 깊습니다. 이미 2000년에도 폭동이 일어났습니다. 2006년 4월에 일어난 반정부 폭동으로 경제권을 쥐고 있는 차이나타운이 집중 공격을 받았습니다. 그 당시에도 호주에서 2000명 이상의 군대가 파견됐을 정도로 굉장히 심각했고요. 그런데 중앙정부가 2019년 대만과 단교하고 중국으로부터 5억 달러 정도의 원조를 받기로 하고 수교하면서 문제와 갈등이 더욱 커졌습니다. 중앙정부는 중국과 수교했지만 이웃 말라이타섬은 대만과 관계가 크고 거기에서 여러 가지 이득을 얻기 때문에 갈등이 더욱 커져서 이번에 말씀하셨듯이 대리전이 되고 있는데요. 지난 사흘간의 폭동 중에 차이나타운의 한 건물이 대만기를 걸었더니 시위대가 전혀 건드리지 않았다 이런 사례가 나올 정도로 지금 남태평양 절해고도에 중국과 대만의 양안 갈등이 대리전 양상을 띠고 있습니다.] Q. 남태평양 솔로몬제도 놓고 중국 vs 대만·미국 힘겨루기? A. [채인택 / 중앙일보 국제전문기자 : 그렇습니다. 서방과 중국이라는 고래들의 경쟁에 솔로몬제도라는 작은 나라의 등이 터지는 형국입니다. 이미 2017년 수교하기 9년 전에 중국 기업 화웨이가 솔로몬제도와 호주 시드니를 잇는 3400km의 해저 케이블 부설사업을 설치하고 인터넷을 강화하려고 하니까 호주가 국가안보에 문제가 있다는 이유로 이를 거부해서 무산시켰습니다. 그때부터 경쟁이 시작된 것이고요. 중국은 2019년 9월에 수교 이후로 경제, 외교, 군사적 영향력 확대를 시도해 왔고요. 그러자 말라이타섬 정부는 대만으로부터 의료 지원을 받았고 미국으로부터는 지난해 10월에 2500만 달러 자금 지원도 약속받았습니다. 그러면서 중앙정부가 있는 과달카날섬과 이 말라이타섬 주민 사이의 골이 더욱 깊어지고 있고요. 이 자체가 하나의 남태평양지역의 세력 경쟁 구도로 그렇게 비화하고 있는 분위기입니다.] Q. "총리 퇴진" vs "굴복 안 해"…해결책 어떻게 찾을까? A. [채인택 / 중앙일보 국제전문기자 : 그렇습니다. 총리 관저에도 방화 시도가 있는 상황에서 의원 50명에 7개 이상 정당, 의원 절반이 무소속인 취약한 정치 구조라서 언제든지 중앙정부가 흔들릴 수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주목할 점은 솔로몬제도 자체에서 문제 해결이 어려운 수준이고요. 여기에 넘어서 중국을 겨냥한 공격이 전 세계 곳곳에서 확대되는 상황입니다. 이미 지난 24일에 아프리카 콩고민주공화국의 국왕이 무장민병대의 공격을 받아서 중국인 2명이 숨지고 5명이 납치됐습니다. 지난 7월에는 파키스탄에서 버스 테러로 중국인 9명이 숨졌거든요. 중국이 2017년 특수부대 전랑 요원들을 외국에 파견해서 자국민을 구출하는 애국영화 전랑을 제작해서 당시 최고 흥행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마는 현실은 중국이 이렇게 개입하기도 녹록지 않고요. 이런 상황이 계속적으로 답보 상태로 갈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솔로몬제도 수도 호니아라 차이나타운 지역의 불탄 건물에서 시신 3구가 확인됐다는 현지 보도가 나왔습니다. 시신을 발견한 건물 경비원은 "시신이 매우 심하게 불에 타 중국인인지 현지인인지 확인하기 어려운 상태"라고 말했습니다. 솔로몬제도 반정부시위의 파장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주변국들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이정헌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JTBC 20211130 62

  • 남해안·제주도 최대 60㎜…비 그친 뒤 기온 크게 떨어진다 01:44
    남해안·제주도 최대 60㎜…비 그친 뒤 기온 크게 떨어진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방역패스 '유효기간' 6개월로…추가 접종 대상도 확대 02:33
    방역패스 '유효기간' 6개월로…추가 접종 대상도 확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오미크론' 확인에 최대 5일… 02:11
    '오미크론' 확인에 최대 5일…"조용한 전파 가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오미크론 빠른 확산세…바이든 02:03
    오미크론 빠른 확산세…바이든 "우려되지만 패닉 아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아들 50억 의혹' 곽상도 전 의원 구속영장…내일 심사 01:28
    '아들 50억 의혹' 곽상도 전 의원 구속영장…내일 심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폭행으로 숨진 3살 의붓아들…'아동학대살해죄' 적용 01:46
    폭행으로 숨진 3살 의붓아들…'아동학대살해죄' 적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란 핵 합의 복원' 회담 5개월 만에 재개…'긍정적 반응' 02:03
    '이란 핵 합의 복원' 회담 5개월 만에 재개…'긍정적 반응'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체크|경제] 1주택 양도세 비과세 12억 상향 00:49
    [뉴스체크|경제] 1주택 양도세 비과세 12억 상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체크|사회] 광주 남구 상수도관 파열 '물바다' 00:59
    [뉴스체크|사회] 광주 남구 상수도관 파열 '물바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체크|정치] 패싱 논란 이준석 의미심장 메시지 00:57
    [뉴스체크|정치] 패싱 논란 이준석 의미심장 메시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체크|문화] 염수정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퇴임 00:43
    [뉴스체크|문화] 염수정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퇴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체크|오늘] 국회 예결위, 예산심사 종료 00:42
    [뉴스체크|오늘] 국회 예결위, 예산심사 종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시진핑 03:07
    시진핑 "아프리카에 코로나19 백신 10억 회분 제공"|아침& 지금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8명 부상 모노레일, 탈선 직전 급가속…부실 시공 의혹도 01:36
    8명 부상 모노레일, 탈선 직전 급가속…부실 시공 의혹도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부산 덕천동 아파트 인근 야산서 불…인명피해는 없어 00:16
    부산 덕천동 아파트 인근 야산서 불…인명피해는 없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보랏빛으로 물든 LA…BTS 02:32
    보랏빛으로 물든 LA…BTS "그래미, 뛰어넘을 장벽"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25 탈삼진' 두산 미란다 MVP…신인왕은 KIA 이의리 00:33
    '225 탈삼진' 두산 미란다 MVP…신인왕은 KIA 이의리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강한 비바람 대비해야…내일 영하권 강추위 00:29
    [날씨] 강한 비바람 대비해야…내일 영하권 강추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솔로몬제도 반정부 시위 격화…양안 갈등 대리전|아침& 세계 07:49
    솔로몬제도 반정부 시위 격화…양안 갈등 대리전|아침& 세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2:35
    "국토보유세 철회할 수도" vs "세종시를 실질적 수도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오미크론' 이미 전 세계로…12월부터 '특별방역대책' 12:37
    '오미크론' 이미 전 세계로…12월부터 '특별방역대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영입 1호 조동연…'30대·워킹맘·우주산업 전문가' 10:55
    이재명 영입 1호 조동연…'30대·워킹맘·우주산업 전문가'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박원순 유족 03:12
    박원순 유족 "성희롱 근거 공개하라"…인권위 "2차 가해"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10:34
    "그렇다면 여기까지" 이준석, 일정 전면 취소…중대결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제3지대 '안·심 공조' 시동…김동연·손학규 합류도 관심 10:49
    제3지대 '안·심 공조' 시동…김동연·손학규 합류도 관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국토보유세도 철회 가능성…어떻게 보나?ㅣ썰전 라이브 15:37
    이재명, 국토보유세도 철회 가능성…어떻게 보나?ㅣ썰전 라이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썰기] 윤석열, 김종인에 '카노사 굴욕' 당하나? 11:32
    [뉴스썰기] 윤석열, 김종인에 '카노사 굴욕' 당하나?
    조회수 459
    본문 링크 이동
  • [영끌 인터뷰] 09:34
    [영끌 인터뷰] "'오징어 게임' 연상시키는 전광판 속 자음 'ㅇㅅㅁ'"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국경 봉쇄 일본서 '오미크론' 첫 감염자…최소 18개국 확산 01:41
    국경 봉쇄 일본서 '오미크론' 첫 감염자…최소 18개국 확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8개국 뚫렸는데 아프리카 8개국만 입국금지… 02:03
    18개국 뚫렸는데 아프리카 8개국만 입국금지…"역부족"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무서운 확산 속도' 오미크론…최소 69개국 빗장 걸었다 01:23
    '무서운 확산 속도' 오미크론…최소 69개국 빗장 걸었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오미크론 발생국서 온 외국인들 확진…한국도 뚫리나 01:47
    오미크론 발생국서 온 외국인들 확진…한국도 뚫리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이슈체크] 내년 초 나온다는 '오미크론 백신'…한국엔 언제? 02:21
    [이슈체크] 내년 초 나온다는 '오미크론 백신'…한국엔 언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젠 '재택치료'가 기본인데 아파트서 확진자 나오면? 01:55
    이젠 '재택치료'가 기본인데 아파트서 확진자 나오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15
    "자발적 거리두기 힘써달라"…'연말모임' 고민하는 시민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오미크론 공포에 아시아 증시 휘청…코스피 연중 최저 00:34
    오미크론 공포에 아시아 증시 휘청…코스피 연중 최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해외 가려던 발길 멈춘다…여행업계 01:54
    해외 가려던 발길 멈춘다…여행업계 "줄취소" 다시 울상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일정도 전면취소…'패싱 논란'에 중대 결심? 02:10
    이준석, 일정도 전면취소…'패싱 논란'에 중대 결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윤석열의 여성안전 공약, 강력범 음주감형 배제 검토 02:00
    윤석열의 여성안전 공약, 강력범 음주감형 배제 검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의 영입 1호는 '30대 워킹맘' 군사전문가 조동연 01:53
    이재명의 영입 1호는 '30대 워킹맘' 군사전문가 조동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09
    "수사 정보 받고 특혜 줬다" 검찰, 은수미 시장 기소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나이지리아 다녀온 부부, 오미크론 의심…1일 결과 나와 01:43
    나이지리아 다녀온 부부, 오미크론 의심…1일 결과 나와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공수처, '고발 사주 의혹' 손준성 검사 구속영장 재청구 00:25
    공수처, '고발 사주 의혹' 손준성 검사 구속영장 재청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폭우도 아닌데…개통 3개월 만에 잠긴 서부간선지하도로 01:35
    폭우도 아닌데…개통 3개월 만에 잠긴 서부간선지하도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층간소음 흉기 난동' 현장 이탈 경찰 2명 해임 처분 00:32
    '층간소음 흉기 난동' 현장 이탈 경찰 2명 해임 처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하 추위에 4살 딸 버린 엄마…처음 본 남성과 공모 01:42
    영하 추위에 4살 딸 버린 엄마…처음 본 남성과 공모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당사자 몰래 소개팅앱 가입했는데…경찰 02:08
    [단독] 당사자 몰래 소개팅앱 가입했는데…경찰 "무혐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1:18
    [단독] "왜 찍냐" 팬 때린 '징맨' 황철순…당시 폭행영상 보니
    조회수 659
    본문 링크 이동
  • '외신기자도 CCTV 감시 착수'…정부 문서 속 중국 민낯 01:36
    '외신기자도 CCTV 감시 착수'…정부 문서 속 중국 민낯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멋대로 창고에 야영장까지…'축구장 5배' 산지 훼손 01:34
    멋대로 창고에 야영장까지…'축구장 5배' 산지 훼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백브리핑] 사위 vs 아들…'캐스팅보터' 충청 표심잡기 05:38
    [백브리핑] 사위 vs 아들…'캐스팅보터' 충청 표심잡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캠프나우] 윤석열, 삼겹살집서 상인들과 '심야 반상회' 02:11
    [캠프나우] 윤석열, 삼겹살집서 상인들과 '심야 반상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신천지 이만희 '코로나 방역방해' 2심도 무죄…횡령 유죄 00:38
    신천지 이만희 '코로나 방역방해' 2심도 무죄…횡령 유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토킹 살인' 못 막은 경찰 01:39
    '스토킹 살인' 못 막은 경찰 "차 막혔다"…3분 거리, 10분 만에 도착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캠프나우] 심상정, '전 국민 육아휴직 제도' 공약…재원 마련은? 01:47
    [캠프나우] 심상정, '전 국민 육아휴직 제도' 공약…재원 마련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민심 워크맨] 03:55
    [민심 워크맨] "청년 공약 어떤가요?"…대학로 돌며 '민심 전단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2:03
    [단독] "출근 전 죽고 싶단 생각"…신입 간호사 극단 선택 전 신호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중동에 부는 K-무기 '바람'…K9 자주포, 이집트 수출 청신호 01:33
    중동에 부는 K-무기 '바람'…K9 자주포, 이집트 수출 청신호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3:35
    [단독] "납품 사기" 무더기 고소…'마스크 기부천사' 두 얼굴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오징어 게임' 한국 드라마 첫 고섬 시상식서 트로피 02:11
    '오징어 게임' 한국 드라마 첫 고섬 시상식서 트로피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타이거 우즈, 사고 후 첫 인터뷰 02:15
    타이거 우즈, 사고 후 첫 인터뷰 "풀타임은 못 뛰겠지만…"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기온 '뚝'…1일 아침 최저기온 영하 6도 강추위 00:15
    [날씨] 기온 '뚝'…1일 아침 최저기온 영하 6도 강추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 아프리카 라이베리아 종교행사서 아동 11명 등 29명 압사 00:39
    아프리카 라이베리아 종교행사서 아동 11명 등 29명 압사
    조회수 49
    본문 링크 이동
  • 2 쑥대밭 된 통가 해안가…푸르던 마을도 잿더미로 01:55
    쑥대밭 된 통가 해안가…푸르던 마을도 잿더미로
    조회수 459
    본문 링크 이동
  • 3 거침없는 가위질로 수십 벌 웨딩드레스 자른 임신부, 왜? 01:13
    거침없는 가위질로 수십 벌 웨딩드레스 자른 임신부, 왜?
    조회수 234
    본문 링크 이동
  • 4 [자막뉴스] 01:57
    [자막뉴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공격하면 미국은 동맹국들과 즉각 공동 대응에 나설 것"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5 유럽 안보불안 자극한 우크라 사태…'독자 안보체제' 주장 고개(종합) 01:53
    유럽 안보불안 자극한 우크라 사태…'독자 안보체제' 주장 고개(종합)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6 유엔 안보리 대북 추가 제재 불발…중-러 제동 02:12
    유엔 안보리 대북 추가 제재 불발…중-러 제동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7 [World Now_영상] 가나 폭발 사고 01:09
    [World Now_영상] 가나 폭발 사고 "온 사방에 시신이 널려있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8 유엔 안보리 대북 추가 제재 무산...중 ·러, 보류 요청 02:15
    유엔 안보리 대북 추가 제재 무산...중 ·러, 보류 요청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9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불발...美 06:06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불발...美 "러시아 공격 시 혹독한 대응"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0 '유전자 조작' 돼지 신장 체내에 첫 이식, 미국에서 성공 00:37
    '유전자 조작' 돼지 신장 체내에 첫 이식, 미국에서 성공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11 [영상] 백신패스 받으려 일부러 코로나 걸린 체코 가수, 결국 숨져 01:14
    [영상] 백신패스 받으려 일부러 코로나 걸린 체코 가수, 결국 숨져
    조회수 100
    본문 링크 이동
  • 12 아메바 크기 0.5㎜ 초소형 딱정벌레의 8자형 날갯짓 00:12
    아메바 크기 0.5㎜ 초소형 딱정벌레의 8자형 날갯짓
    조회수 33
    본문 링크 이동
  • 13 [이슈톡] '셀카 NFT'판매로 14억 원 번 인니 대학생 01:16
    [이슈톡] '셀카 NFT'판매로 14억 원 번 인니 대학생
    조회수 52
    본문 링크 이동
  • 14 10억 년 전 우주에서 온 '검은 다이아몬드'…낙찰가는? 01:07
    10억 년 전 우주에서 온 '검은 다이아몬드'…낙찰가는?
    조회수 346
    본문 링크 이동
  • 15 [영상] 겁없는 벨기에 19세, 경비행기 단독비행으로 세계일주 신기록 01:24
    [영상] 겁없는 벨기에 19세, 경비행기 단독비행으로 세계일주 신기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World Now_영상] 1% 확률 뚫고 태어난 쌍둥이 아기 코끼리 01:34
    [World Now_영상] 1% 확률 뚫고 태어난 쌍둥이 아기 코끼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자막뉴스] 02:10
    [자막뉴스] "일본, 문 열어라" 전 세계에서 항의 시위...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8 '하루 32만명 확진' 프랑스, 내주 백신 패스 시행 00:35
    '하루 32만명 확진' 프랑스, 내주 백신 패스 시행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9 우크라이나 긴장 고조‥ 美 02:01
    우크라이나 긴장 고조‥ 美 "즉각 대응할 것"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0 유엔 대북 추가 제재 불발‥중·러, 보류 요청 02:05
    유엔 대북 추가 제재 불발‥중·러, 보류 요청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아침에 한 장] 오로라의 계절 01:28
    [아침에 한 장] 오로라의 계절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 대북 추가 제재 불발…'한반도 시계' 4년 전으로 회귀? 08:16
    대북 추가 제재 불발…'한반도 시계' 4년 전으로 회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미일 공동성명…북핵 CVID 재확인·안보리 준수 촉구 00:42
    미일 공동성명…북핵 CVID 재확인·안보리 준수 촉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서방 유엔대사들 00:43
    서방 유엔대사들 "북 미사일 규탄…추가 제재해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러 반체제인사 나발니 00:42
    러 반체제인사 나발니 "서방, 푸틴의 덫에 빠져들고 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바이든 03:04
    바이든 "러, 우크라 국경 넘는다면 큰 대가 치를 것"|아침& 지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블링컨 00:39
    블링컨 "러 우크라 공격시 동맹국 즉각 혹독한 공동대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UN, 대북 추가제재 불발…중국·러시아가 '저지' 01:50
    UN, 대북 추가제재 불발…중국·러시아가 '저지'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9 [이슈톡] 00:59
    [이슈톡] "다른 개가 무서워"‥벽돌에 머리 낀 2살 핏불테리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안보리, 북 추가 제재 무산…중국·러시아가 '보류' 요청 01:57
    안보리, 북 추가 제재 무산…중국·러시아가 '보류' 요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