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韓美정상회담서 '사드기지 정상화' 논의"…방위비분담금서 지출 가능성

2022.05.19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앵커] 오늘도 바이든 대통령 방한 관련 저희가 단독으로 취재한 기사 먼저 말씀드리겠습니다. 성주 사드 기지 잘 아시지요. 북한 미사일을 견제하기 위해 미국으로부터 사드 미사일을 들여 왔는데, 그 과정에 찬반 논란이 컸고 중국이 가세하면서 성주 사드 기지는 아직도 컨테이너 임시기지 신세를 면치 못 하고 있습니다. 지난 문재인 정부가 사실상 문제 해결을 포기한 채 방치한 측면도 분명히 있습니다. 그런데 이번 바이든 대통령 방한 기간 중 한-미 두 나라가 사드 기지 정상화 논의를 할 것으로 저희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사드 기지 문제는 한미관계, 한중 관계 그리고 미중관계까지 관통하는 매우 상징적인 논쟁거리란 건 다 아실 겁니다. 때문에 이번 토요일에 열리는 한미 정상회담이 그저 덕담 주고 받는 자리에 그치지 않을 거란 분위기가 매우 또렷하게 감지되고 있습니다. 오늘 뉴스나인은 이채현 기자의 단독 보도로 문을 열겠습니다. [리포트] 오는 21일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서 지난 5년간 한미동맹에 악재로 작용했던 성주 사드기지 문제가 해결될 전망입니다. 성주 사드 기지는 5년 째 임시 기지 상태로 방치돼왔고, 한미 장병 400여 명은 컨테이너에서 숙식을 해결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이 서욱 당시 국방장관에게 "동맹으로서 용납할 수 없다"고 강하게 항의했지만, 문재인 정부는 중국과의 관계를 의식해 정상화하지 않았습니다. 윤석열 / 외교·안보 분야 비전·공약 발표 (지난 1월) "성주의 사드기지를 보십시오. 정부가 이걸 방치한다는 것이 이걸 가지고 어떻게 동맹이라고 할 수 있겠느냐." 한미동맹 재건을 내건 윤석열 정부출범과 함께 상황은 급진전되고 있습니다. 외교소식통은 "한미 양국이 성주사드기지 정상화 원칙에 합의했다"며 "한미가 방위비 실무 조정그룹회의를 열어 구체적인 비용 분담 방안을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미 책정된 방위비분담금에서 일부를 충당하고, 미국도 일부를 내는 방식으로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했습니다. 대통령실 고위관계자는 "한미는 성주 기지 시설 정비를 위해 분담금을 사용하는 방안과 시설사업목록에 대해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중국 왕이 외교 부장은 지난 16일 박진 외교부 장관과의 영상회담에서 사드 문제를 들어 "핵심이익을 존중하라"며 강한 불만을 보인 바 있습니다. 하지만 사드를 추가 배치하는 게 아니라 기지를 정상화하는 문제에까지 중국이 반대하는 건 주권에 대한 침해라는 게 윤석열 정부의 입장입니다. TV조선 이채현입니다. 이채현 기자(lee229@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20519 24

  • 아내 일하는 식당으로 차 돌진한 만취 40대, 이유는? 01:06
    아내 일하는 식당으로 차 돌진한 만취 40대, 이유는?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안산 반월공단 자동차 부품 공장서 화재…'대응 1단계' 00:32
    안산 반월공단 자동차 부품 공장서 화재…'대응 1단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2:56
    [단독] "韓美정상회담서 '사드기지 정상화' 논의"…방위비분담금서 지출 가능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월 19일 '뉴스 9' 헤드라인 01:24
    5월 19일 '뉴스 9' 헤드라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中 '韓 IPEF 가입 견제'에 대통령실 02:09
    中 '韓 IPEF 가입 견제'에 대통령실 "당당한 외교할 것"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지방선거운동 시작…野 02:02
    지방선거운동 시작…野 "尹정부에 경고장" 與 "아직 2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민영화 반대', 野 벌떼 동조…與 02:04
    이재명 '민영화 반대', 野 벌떼 동조…與 "제2의 광우병 선동"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김은혜 'KT 취업청탁' 의혹 제기…金 01:58
    김은혜 'KT 취업청탁' 의혹 제기…金 "부정 채용 관여 안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檢, 백운규 자택 등 압수수색…산업부 블랙리스트 수사 속도 01:43
    檢, 백운규 자택 등 압수수색…산업부 블랙리스트 수사 속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野 01:51
    野 "검찰 공화국" 맹공…韓 "정치검사 출세는 지난 3년 극심"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한동훈 첫 인사에 檢 술렁… 01:48
    한동훈 첫 인사에 檢 술렁…"능력 우선 발탁" vs "또 편가르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루나' 피해자들, 고소장 접수…금융증권합수단 '1호 사건' 될듯 01:49
    '루나' 피해자들, 고소장 접수…금융증권합수단 '1호 사건' 될듯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흉기 강도에 주방도구로 맞선 마트 직원… 01:40
    흉기 강도에 주방도구로 맞선 마트 직원…"사실 무서웠어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나무 베고 쓰레기 버리고…한강 상수원 국유지 '얌체족' 기승 01:51
    나무 베고 쓰레기 버리고…한강 상수원 국유지 '얌체족' 기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美 10만명대 확진에 백악관 브리핑 재개…바이든 딸도 확진 01:37
    美 10만명대 확진에 백악관 브리핑 재개…바이든 딸도 확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인플레 공포'에 뉴욕증시 2년만에 최대 폭락…코스피 2600선 붕괴 01:56
    '인플레 공포'에 뉴욕증시 2년만에 최대 폭락…코스피 2600선 붕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15
    "삼겹살이나 먹을까?"는 옛말…곡물가 폭등에 치솟는 밥상물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델리 한낮 49도까지 올라… 01:41
    뉴델리 한낮 49도까지 올라…"날아가던 새도 더위에 떨어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사망자 37%' 요양병원·시설 등도 일상회복 시동…접촉면회 연장 검토 01:52
    '사망자 37%' 요양병원·시설 등도 일상회복 시동…접촉면회 연장 검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작가 손실보상이냐, 무료대출이냐…'공공대출보상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01:48
    작가 손실보상이냐, 무료대출이냐…'공공대출보상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세계 최강' 꺾고 돌아온 우상혁 01:42
    '세계 최강' 꺾고 돌아온 우상혁 "2m40 자신있습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신동욱 앵커의 시선] 정신 차리십시오 03:41
    [신동욱 앵커의 시선] 정신 차리십시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서울 탈환 '독수리 작전'…광복군·美 OSS 합동훈련 사진 첫 공개 01:47
    서울 탈환 '독수리 작전'…광복군·美 OSS 합동훈련 사진 첫 공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전국 곳곳 소나기…큰 일교차 주의하세요 01:01
    [날씨] 전국 곳곳 소나기…큰 일교차 주의하세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 [자막뉴스] 北 02:00
    [자막뉴스] 北 "남측, 당황스러울 것...어떻게 변명해나갈지 기대" 조롱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2 주호영 03:02
    주호영 "법정까지 간 것 사과" vs 이준석, 尹 겨냥 "국민도 속아"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3 윤리위, '도 넘는 발언' 경고…이준석 추가 징계 가능성 01:48
    윤리위, '도 넘는 발언' 경고…이준석 추가 징계 가능성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4 갈등 여파…'2시 대 10시'로 갈라진 친여 청년들 01:57
    갈등 여파…'2시 대 10시'로 갈라진 친여 청년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5 남북관계에 부는 찬바람…북한이 믿는 것은 02:25
    남북관계에 부는 찬바람…북한이 믿는 것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6 외교부, 시간 벌었지만 9월까지 해법 찾을까 01:56
    외교부, 시간 벌었지만 9월까지 해법 찾을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7 김여정 01:39
    김여정 "발사 장소 틀렸다" 조롱…군 "판단 변함 없어, 기만전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8 민주당 주말 '호남 경선'...'어대명'이냐 '추격'이냐 01:58
    민주당 주말 '호남 경선'...'어대명'이냐 '추격'이냐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김여정 03:50
    김여정 "담대한 구상, 어리석음 극치"…대통령실 "무례·왜곡에 유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이준석 후폭풍'에 청년정치 분열…여야 '관저 국조' 공방 03:17
    '이준석 후폭풍'에 청년정치 분열…여야 '관저 국조' 공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03:13
    "무더기 고발" vs "대통령실 정조준"...정기국회 전운 고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2 [영상] 윤 대통령 내외, 경찰학교 졸업식 동행…야당 02:42
    [영상] 윤 대통령 내외, 경찰학교 졸업식 동행…야당 "김 여사, 봐주기 수사 화답" 비판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3 보훈처, 김원웅 전 광복회장 추가고발…8억원대 의혹 또 적발 00:43
    보훈처, 김원웅 전 광복회장 추가고발…8억원대 의혹 또 적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4 민주 '당헌 80조' 유지에…폭발한 개딸들 11:55
    민주 '당헌 80조' 유지에…폭발한 개딸들 "완전 삭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5 [4시 썰전라이브] 윤희석 03:14
    [4시 썰전라이브] 윤희석 "정치권에 '형님'이란 단어 없어… 이준석·장예찬 서로 안 친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6 11:12
    "침묵은 없다" 이준석, 독기 품은 여론전…대응 나선 윤핵관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7 대통령실, 1기신도시 공약 지연 논란에 00:38
    대통령실, 1기신도시 공약 지연 논란에 "최대한 빠른 속도로 총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김여정 01:47
    김여정 "발사지점 하나 못 맞춰"…軍 "한미평가 변동 없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여야, '한남동 관저 의혹 국정조사' 공방 00:48
    여야, '한남동 관저 의혹 국정조사' 공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백브리핑] '야구로 협치?' 시구 나서는 정치인들 03:49
    [백브리핑] '야구로 협치?' 시구 나서는 정치인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윤대통령 00:43
    윤대통령 "국회·정부, 민생 위해 밤낮으로 뛰어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뉴스프라임] 북한 12:25
    [뉴스프라임] 북한 "담대한 구상 거부"…남북관계 경색 심화하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과방위 오늘도 파열음…'방송 지형' 놓고 수싸움 벌어져 02:29
    과방위 오늘도 파열음…'방송 지형' 놓고 수싸움 벌어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이재명 방탄' 논란 당헌 의결…개딸은 02:05
    '이재명 방탄' 논란 당헌 의결…개딸은 "아예 없애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이준석-친윤 또 으르렁…이번엔 '청년'으로 번진 내홍 02:06
    이준석-친윤 또 으르렁…이번엔 '청년'으로 번진 내홍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100일 가까이 수장 없는 복지부…'재탕·맹탕' 업무보고 01:56
    100일 가까이 수장 없는 복지부…'재탕·맹탕' 업무보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02:06
    "순경 출신에 공정 기회"…김 여사 비공개 간담회 논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02:22
    "공정한 승진" 순경 학교 찾아간 윤 대통령…비경찰대 힘 싣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북 02:19
    북 "담대한 구상? 어리석음 극치" 막말 동원 '퇴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보훈처, 김원웅 전 광복회장 8억 원대 비리 의혹 관련 조만간 검찰 고발 02:12
    보훈처, 김원웅 전 광복회장 8억 원대 비리 의혹 관련 조만간 검찰 고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