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체크] 고혈압인데 산부인과 의사가…비대면 진료 한계도

2022.05.21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앵커] 병원에 직접 가지 않고도 전화나 영상통화만으로 진료를 받을 수 있는 비대면 진료, 벌써 천만 명 가까이 이용했다고 합니다. 빠르게 정착하고 있지만, 병을 잘못 진단하거나 약물을 오남용할 수 있다는 우려가 많은데요. 크로스체크 조보경, 서준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저는 가벼운 감기 증상이 있는데요. 근무 중이라 병원에 갈 수가 없어서 비대면 진료 앱을 통해 진료와 약 처방을 받아보겠습니다. 증상을 입력하고 5분 있으니 진료 요청한 의사에게 전화가 왔습니다. [진료 요청하셨죠? 감기 기운 있고 목이 따끔하시다고. 며칠 되셨죠?] 곧바로 처방전이 나왔고, 제휴약국에서 약을 제조해 배달합니다. 오늘이 토요일인데 진료 1시간 만에 약을 받았습니다. 5개월과 4살짜리 아이 둘을 키우는 양소연 씨 부부는 비대면 진료 앱으로 다섯 번이나 약 처방을 받았습니다. 감기에 걸렸지만, 어린 아이들을 데리고 병원에 가기 힘들었기 때문입니다. [양소연/비대면 진료 이용자 : 아이들 둘을 데리고 외출하려고 하면 옷 입히고 나가는 것 자체가 한 시간 걸릴 때도 있어요. 한번 어플 이용을 하니깐 직접 가서 대면 진료를 안 받게 되더라고요.] 비대면 진료가 일시적으로 허용되면서 이처럼 집에서 진료받는 모습은 낯설지 않은 풍경이 됐습니다. [장지호/원격의료산업협의회 공동회장 : OECD 38개국 중에 33개국이 이미 비대면 진료를 허용했습니다. 글로벌 스탠더드라고 보고 있고요.] 전면 반대하던 의사협회도 입장을 조금 바꿨습니다. 허용은 하되, 재진 환자 등으로 이용 대상에 제한을 두어야 한다는 겁니다. 오진 및 약물 오남용 등에 대한 우려 때문입니다. [박수현/대한의사협회 대변인 : 조금 더 신중하게 논의를 하고 의료계의 현장을 좀 반영해서 가야 한다. 비대면 진료를 한다는 거는 환자들이 요구하는 약을 그냥 주는 경우들이 대부분…] 실제 온라인에는 부작용 우려가 있는 다이어트 약품 등을 쉽게 처방받았다는 후기를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취재진도 한번 처방을 받아 봤습니다. 식욕억제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다이어트 주사 '삭센다', 앱을 통해 의사와 7분 정도 통화한 후 받을 수 있었습니다. [키랑 몸무게가 어떻게 되세요? 정상 범위이긴 한데 본인이 목표하는 게 있으신 거죠?] 비대면 진료가 한시적으로 허용된 지난 2년. 전국의 970만 명이 이 비대면 진료를 통해 처방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예상치 못했던 걱정과 한계점도 드러났습니다. 광주에 사는 최한진 씨는 고혈압 등의 기저질환으로 비대면 진료를 신청했습니다. 그런데 연락이 온 것은 내과가 아닌 '산부인과' 의사였습니다. 최 씨가 사용한 앱은 진료를 받고 싶은 과나 의사를 선택할 수 없습니다. [최한진/비대면 진료 이용자 : 여성의원에서 (연락이) 오니깐 뭔가 좀 약간 이상하더라고요. 전문적이지 않은 것 같기도 하고 느낌이.] 현행법상 의사 면허가 있으면 전공과 상관 없이 모든 의료행위를 할 수는 있습니다. 하지만 환자들은 제대로 된 진료를 받고 있는지 의구심이 남습니다. [이경민/참여연대 사회경제2팀장 : 볼 수가 없으니깐 말에 의지할 수밖에 없는데, 상대가 어느 정도인지 판단하기 어려워…] 또 다른 한계도 드러났습니다. 애초 비대면 진료 도입 취지는 오지에 있는 사람들도 양질의 진료를 받을 수 있게 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지금의 비대면 진료는 지방으로 갈수록 이용이 어렵습니다. 제휴 병원이나 약국 수가 수도권에 비해 적기 때문입니다. 때문에 제휴 병원을 찾을 수 없거나, 처방을 받아도 약을 받을 수 없었다는 후기가 많습니다. 이미 우리 생활 깊숙이 파고든 비대면 진료, 본격 시행 전 드러난 한계점을 서둘러 해결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영상취재 : 이지수) ☞ 구독하기 https://page.stibee.com/subscriptions/16679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보경 기자 , 서준석 기자 , 공영수, 김상현, 이완근, 홍여울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JTBC 20220521 9

  • 윤석열-바이든 첫 정상회담…핵심 의제는 '경제안보' 02:45
    윤석열-바이든 첫 정상회담…핵심 의제는 '경제안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윤 대통령 01:53
    윤 대통령 "한·미 동맹,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발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반도체 이어 전기차까지 결속…미국 주도형 '기술동맹' 01:53
    반도체 이어 전기차까지 결속…미국 주도형 '기술동맹'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한뜻… 02:20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한뜻…"고위급 협의체 재가동 합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북한 문제' 먼저 언급한 윤 대통령…바이든은 '중국 견제' 발언 02:52
    '북한 문제' 먼저 언급한 윤 대통령…바이든은 '중국 견제' 발언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발품뉴스] 강원랜드 전당포는 '대포차 공장'…범죄 쓰여도 차주는 몰라 04:12
    [발품뉴스] 강원랜드 전당포는 '대포차 공장'…범죄 쓰여도 차주는 몰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1:53
    "동물학대 처벌 들쑥날쑥"…81개 보호 단체 집단규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크로스체크] 고혈압인데 산부인과 의사가…비대면 진료 한계도 03:49
    [크로스체크] 고혈압인데 산부인과 의사가…비대면 진료 한계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대구 한낮 32도…강원 남부·경북 산지 소나기 00:22
    [날씨] 대구 한낮 32도…강원 남부·경북 산지 소나기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1 이준석 01:29
    이준석 "윤핵관 가장 신나…까마귀들 합창, 무책임한 대포차"
    조회수 80
    본문 링크 이동
  • 2 02:18
    "美경찰, 텍사스 총기난사범에 범행 전 총 겨누고도 안 쏴"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3 안양 범계역 사거리에서 버스가 택시 들이받아...3명 부상 00:13
    안양 범계역 사거리에서 버스가 택시 들이받아...3명 부상
    조회수 64
    본문 링크 이동
  • 4 서울 대치동 신축건물 공사장 화재...10여 명 대피 00:16
    서울 대치동 신축건물 공사장 화재...10여 명 대피
    조회수 67
    본문 링크 이동
  • 5 윤대통령 00:46
    윤대통령 "현 정부선 행정관의 합참의장 조사는 없을 것"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6 [영상] 천장 뚫고 들어가 절단기로 뚝딱!…5분 만에 195만원 털었다 04:50
    [영상] 천장 뚫고 들어가 절단기로 뚝딱!…5분 만에 195만원 털었다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7 WHO, 18일 전후 원숭이두창 두 번째 긴급회의 00:30
    WHO, 18일 전후 원숭이두창 두 번째 긴급회의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8 박지현 00:28
    박지현 "민주당이 저를 계륵 취급…토사구팽 굴하지 않겠다"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9 국정원, 전직 국정원장 고발‥ 01:55
    국정원, 전직 국정원장 고발‥"고발 내용 사실 아냐"
    조회수 39
    본문 링크 이동
  • 10 러 03:17
    러 "미국이 지원한 기동로켓포 HIMARS 2대 파괴"
    조회수 30
    본문 링크 이동
  • 11 차량 닿기도 전에 그냥 쓰러졌다…'억대 보험 사기' 장면 01:08
    차량 닿기도 전에 그냥 쓰러졌다…'억대 보험 사기' 장면
    조회수 222
    본문 링크 이동
  • 12 치매 아버지 굶기고 때려‥시신 냉장고 유기 01:47
    치매 아버지 굶기고 때려‥시신 냉장고 유기
    조회수 46
    본문 링크 이동
  • 13 탈북단체 02:05
    탈북단체 "김포서 김정은 규탄 현수막·의약품 北살포"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4 검찰, '교도소 내 살인 혐의' 20대 무기수에 사형 구형 00:41
    검찰, '교도소 내 살인 혐의' 20대 무기수에 사형 구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5 숨진 종업원 02:07
    숨진 종업원 "손님이 준 술맛 이상했다"…동석자 숨진 현장선 '마약'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16 [엠빅뉴스] 방광염 걸리고 옷에 X 싸요..'세계 최대' 삼성 공장 실태 03:23
    [엠빅뉴스] 방광염 걸리고 옷에 X 싸요..'세계 최대' 삼성 공장 실태
    조회수 30
    본문 링크 이동
  • 17 [뉴스딱] 한국만 빼고 나간 중국 드라마, 한복 입고 삼겹살 먹는다 01:13
    [뉴스딱] 한국만 빼고 나간 중국 드라마, 한복 입고 삼겹살 먹는다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18 [D리포트] '일주일째 실종' 김가을 씨는 어디에…한밤중에 남겼던 이상한 119 신고 01:41
    [D리포트] '일주일째 실종' 김가을 씨는 어디에…한밤중에 남겼던 이상한 119 신고
    조회수 49
    본문 링크 이동
  • 19 [자막뉴스] 계속되는 '비선 보좌' 논란... 02:34
    [자막뉴스] 계속되는 '비선 보좌' 논란..."최순실도 무보수였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0 [날씨] 후텁지근한 절기 '소서'…차츰 전국 장맛비 01:29
    [날씨] 후텁지근한 절기 '소서'…차츰 전국 장맛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뉴스라이더 뉴핵관] 10:55
    [뉴스라이더 뉴핵관] "한달 뒤 하루 확진 20만 명 예상"...전세계 이미 'V자' 재유행?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 임태희 경기교육감 00:39
    임태희 경기교육감 "반도체 인재 100만 양성의 중심될 것"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주문 취소하고 모른 척…230만 원치 피해 남긴 알바생 01:10
    주문 취소하고 모른 척…230만 원치 피해 남긴 알바생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4 영국 내각 줄사퇴…존슨 총리에 전방위 사임 압박 00:32
    영국 내각 줄사퇴…존슨 총리에 전방위 사임 압박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5 박근혜 전 대통령에 소주병 던진 40대 징역3년 구형 00:41
    박근혜 전 대통령에 소주병 던진 40대 징역3년 구형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6 원자력 · 천연가스도 '녹색 분류'…유럽의회서 결정 01:39
    원자력 · 천연가스도 '녹색 분류'…유럽의회서 결정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비대위 '전대룰 수정안' 철회‥ 01:44
    비대위 '전대룰 수정안' 철회‥"박지현 출마 자격 없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나토 동행' 비서관 부인, 후원금 내고 대통령실 근무도 02:19
    '나토 동행' 비서관 부인, 후원금 내고 대통령실 근무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9 윤 친인척 부속실 근무에…대통령실 00:40
    윤 친인척 부속실 근무에…대통령실 "임용에 하자 없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30 오늘 '이준석 징계심의' 윤리위…윤핵관 향해 작심발언 02:08
    오늘 '이준석 징계심의' 윤리위…윤핵관 향해 작심발언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