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 여성에 대한 강간 멈춰라"…칸영화제서 나체 시위

2022.05.22 방영 조회수 23
정보 더보기
20일(현지시간) 칸영화제에서 한 여성이 우크라이나 여성을 상대로 한 러시아군의 성폭력을 비판하는 나체 시위를 펼쳤다.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유한주 기자 =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우크라이나에서 자행되고 있는 성범죄를 규탄하는 나체 시위가 벌어졌다고 미 CNN방송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0일 한 여성이 드레스를 벗어 던지고 영화제 스타들이 오르는 레드 카펫에 난입해 '우리를 강간하지 말라'(STOP RAPING US)고 적힌 자신의 상체를 드러냈다. 여성의 상체는 우크라이나 국기를 상징하는 파란색과 노란색으로 색칠돼 있었고 아래에 걸친 속옷은 피와 같은 붉은색 페인트로 덮여 있었다. 보안 요원은 그를 재킷으로 감싸 끌어냈다. 칸은 아직 이번 사건에 대한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프랑스 페미니스트 단체인 SCUM은 인스타그램에 "SCUM 소속 활동가가 칸영화제에 가 전쟁에서 우크라이나 여성들이 겪은 성 고문을 규탄했다"고 설명했다. 러시아 침공 이후 우크라이나에서는 여성을 상대로 러시아군이 저지른 성범죄가 다수 드러났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지난 3일 "러시아군이 점령했던 우크라이나 지역에서 광범위한 성폭행 정황이 포착된다"며 수도 키이우를 비롯한 지역 여성들이 현지 경찰 등에 성폭행 피해를 신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키이우 외곽 도시 부차를 방문한 다음 날인 지난 5일 "여성들은 자신의 아이 앞에서 강간당하고 살해당했다"며 "이는 'ISIS'(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와 다르지 않다"고 비판했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도 같은 날 "부차에서 찍힌 사진은 단순한 악당의 무작위적인 행동이 아니라 살해, 고문, 강간, 잔혹 행위를 저지른 조직적 행동의 증거"라고 비판했다. 앞서 유엔은 우크라이나 여성과 아동에 대한 강간과 성폭력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에 대한 독자적인 조사가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hanju@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0522 12

  • 원숭이두창 중동에도 상륙…이스라엘서 첫 감염자 보고 02:08
    원숭이두창 중동에도 상륙…이스라엘서 첫 감염자 보고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러 02:22
    러 "차세대 ICBM 사르마트 남극·우주 궤도 가능…요격 안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질병청 02:08
    질병청 "원숭이두창, 국내서 진단검사 가능…관리대상지정 검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한미정상회담] 대통령실 04:42
    [한미정상회담] 대통령실 "자유민주주의 가치동맹 공감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에쓰오일 울산공장 폭발화재 원인 규명에 장시간 소요 전망 01:37
    에쓰오일 울산공장 폭발화재 원인 규명에 장시간 소요 전망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향해 그릇 던진 60대 구속심사 출석… 01:51
    이재명 향해 그릇 던진 60대 구속심사 출석…"죄송하다"
    조회수 72
    본문 링크 이동
  • WHO 02:08
    WHO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 더 많이 나올 것"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러, 또 차세대 ICBM '사르마트' 자랑… 02:22
    [영상] 러, 또 차세대 ICBM '사르마트' 자랑…"요격 불가능 할 것"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중동 첫 원숭이두창 감염 보고 이스라엘서 추가 의심사례 나와 02:08
    중동 첫 원숭이두창 감염 보고 이스라엘서 추가 의심사례 나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28
    "우크라 여성에 대한 강간 멈춰라"…칸영화제서 나체 시위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전투 대신 '틱톡' 삼매경…우크라서 조롱받는 체첸군 02:28
    전투 대신 '틱톡' 삼매경…우크라서 조롱받는 체첸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침공] 동부 돈바스 전선 격전…러시아군, 보급로 차단 집중 02:51
    [우크라 침공] 동부 돈바스 전선 격전…러시아군, 보급로 차단 집중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1 우크라 러 점령지에 '반란조짐'…친러인사 암살시도 속출 02:37
    우크라 러 점령지에 '반란조짐'…친러인사 암살시도 속출
    조회수 230
    본문 링크 이동
  • 2 미국 켄터키서 총기 난사‥경찰관 3명 사망 00:29
    미국 켄터키서 총기 난사‥경찰관 3명 사망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3 궁지 몰린 트럼프… 02:14
    궁지 몰린 트럼프…"이번달 대선 출마 선언 가능성"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4 푸틴, '에너지'로 대일 보복 본격화...'사할린-2' 러시아 기업에 02:29
    푸틴, '에너지'로 대일 보복 본격화...'사할린-2' 러시아 기업에
    조회수 93
    본문 링크 이동
  • 5 태풍 차바 어제 중국 상륙…선박사고로 27명 실종 00:40
    태풍 차바 어제 중국 상륙…선박사고로 27명 실종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6 최악의 글로벌 금융시장... 02:39
    최악의 글로벌 금융시장..."더 나빠질 가능성"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7 궁지 몰린 트럼프, 이르면 이달 대선 출마선언 가능성 00:40
    궁지 몰린 트럼프, 이르면 이달 대선 출마선언 가능성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8 00:40
    "트럼프 이달 중 대선 출마 선언 가능성"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자막뉴스] 쏟아진 미사일 비에 '쑥대밭'...러, 무자비한 분풀이 01:41
    [자막뉴스] 쏟아진 미사일 비에 '쑥대밭'...러, 무자비한 분풀이
    조회수 32
    본문 링크 이동
  • 10 '호의'로 흑해요충지 내줬다는 러… 02:05
    '호의'로 흑해요충지 내줬다는 러…"실상은 '뼈아픈 패배'"
    조회수 78
    본문 링크 이동
  • 11 '전쟁 겨우 피했는데'…佛서 사고사 우크라 5살배기의 비극 09:48
    '전쟁 겨우 피했는데'…佛서 사고사 우크라 5살배기의 비극
    조회수 99
    본문 링크 이동
  • 12 러, 돈바스 거점 압박 지속…우크라, 리시찬스크 함락위기 확인 01:53
    러, 돈바스 거점 압박 지속…우크라, 리시찬스크 함락위기 확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서방 단결 다짐했지만… 02:20
    서방 단결 다짐했지만…"장기전 피로감에 이미 균열 노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미 독립기념일 여객기 운항 차질 속출…유럽공항도 몸살 00:46
    미 독립기념일 여객기 운항 차질 속출…유럽공항도 몸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미 뉴욕주, 지하철 등 공공장소 총기소지 금지 00:37
    미 뉴욕주, 지하철 등 공공장소 총기소지 금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최악의 글로벌 금융시장... 03:21
    최악의 글로벌 금융시장..."더 나빠질 가능성"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17 벨라루스 대통령 03:16
    벨라루스 대통령 "우리 건들면 서방에 보복 타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독일 부총리 02:20
    독일 부총리 "러, 가스공급 더 줄일수도…대비해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유럽 항공편 결항 잇따라...일손 부족에 파업까지 02:13
    유럽 항공편 결항 잇따라...일손 부족에 파업까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미 켄터키서 총기난사…경찰관 3명 사망 · 5명 부상 00:24
    미 켄터키서 총기난사…경찰관 3명 사망 · 5명 부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경신 또 경신 치솟는 곡물가... 02:15
    경신 또 경신 치솟는 곡물가..."하지만 우리에겐 위기 아닌 기회"
    조회수 26
    본문 링크 이동
  • 22 폴란드, 벨라루스 국경에 186km 철제 장벽...출신지 따라 난민 차별 '이중잣대' 02:23
    폴란드, 벨라루스 국경에 186km 철제 장벽...출신지 따라 난민 차별 '이중잣대'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23 폴란드, 벨라루스 국경에 186km 철제 장벽...출신지 따라 난민 차별 '이중잣대' 02:24
    폴란드, 벨라루스 국경에 186km 철제 장벽...출신지 따라 난민 차별 '이중잣대'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24 세계 곳곳서 '낙태권 폐기' 반대 시위...'낙태약' 문의 급증 01:51
    세계 곳곳서 '낙태권 폐기' 반대 시위...'낙태약' 문의 급증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5 美 켄터키서 총기 난사...경찰관 3명 사망 00:29
    美 켄터키서 총기 난사...경찰관 3명 사망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26 중국 관영지, 00:32
    중국 관영지, "한국의 림팩 대규모 참가는 위험한 행보"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27 타이완 00:38
    타이완 "홍콩 자유·인권 후퇴...'일국양제' 거부"
    조회수 26
    본문 링크 이동
  • 28 낙태권 폐기 여파 미국 '정관수술' 남성 늘어 00:36
    낙태권 폐기 여파 미국 '정관수술' 남성 늘어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29 美 자동차사 생산 차질... 01:59
    美 자동차사 생산 차질..."2년 뒤까지 반도체 부족"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0 유럽 원숭이두창 감염 2주새 3배로...WHO 02:07
    유럽 원숭이두창 감염 2주새 3배로...WHO "긴급 조처 필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