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만 많지 바뀌는게 없다" 미 총기문제에 우방들 개탄

2022.05.26 방영 조회수 11
정보 더보기
롭 초등학교 총기 난사 애도의 발길 (EPA=연합뉴스) 총기 난사 사건이 벌어진 미국 텍사스주 유밸디의 롭 초등학교에서 25일(현지시간) 한 남성이 무릎을 꿇고 애도하고 있다. 2022.5.26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어린이 19명의 목숨을 앗아간 미국 초등학교 총기 난사 사건에 대한 미국 우방들의 반응은 개탄 그 자체였다. 2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정치 지도자, 언론매체가 보인 반응을 '공포', '몰이해', '지친 체념'이라는 세 단어로 요약했다. 사건이 너무 끔찍해서 무섭고, 왜 미국이 총기 사건의 탈출구를 못 찾는지 이해할 수 없고, 잇따르는 비극적인 사건에도 제자리를 맴도는 '총기 규제'를 지켜보면 체념하게 된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무고한 아이들이 살해된 것에 깊은 슬픔을 느낀다"며 "우크라이나 국민은 희생자들의 친지와 친구, 그리고 모든 미국인의 고통을 공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프랑스의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은 "미국인의 충격과 슬픔, 그리고 폭력을 끝내기 위해 싸우는 사람들의 분노"에 공감한다고 말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가슴이 아프다"며 깊은 애도와 위로의 뜻을 전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영국은 이 끔찍한 공격으로 피해를 본 모든 사람과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리즈 트러스 영국 외무부 장관은 "몸서리치게 만드는 소식"이라며 "텍사스 사람들의 고통을 함께하겠다"고 했다. 우방국 지도자들이 격식을 갖춰 애도의 뜻을 표한 반면 언론은 직설적이었다고 가디언은 전했다. 프랑스 일간 르몽드는 "미국의 한 학교에서 대학살이 일어나고, 희생자 친지들의 끝없는 고통과 엄숙한 대통령 연설이 있었다"며 "그게 끝이다. 다음 사건이 일어날 때까지"라고 직격했다. 이어 "만약 아직도 미국에 예외주의가 존재한다면, 그것은 학교가 정기적으로 피투성이의 사격장으로 변모하는 것을 용인하는 것"이라며 반복되는 학교 총기 난사 사건에도 손 놓고 있는 미국이 한심하다는 듯이 묘사했다. 24일 미국 텍사스주 유밸디의 롭 초등학교에서 발생한 총기 참사는 올해 미국 학교에서 발생한 27건째 총기 사건이다. 이로 인해 어린이 19명과 교사 2명 등 21명 사망자 외에 17명이 다쳤다. 텍사스 초등학교 총기난사 추모 조기 내건 백악관 (워싱턴DC AFP=연합뉴스) 미국 워싱턴DC 백악관에 24일(현지시간) 텍사스주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 피해자를 추모하는 조기(弔旗)가 게양돼있다. 이날 텍사스주 유벨디의 롭 초등학교에서 18세 남성이 총기를 난사해 학생 14명과 교사 1명이 사망했다. 이 남성은 현장에서 사살됐다. 미국에서는 올해 유치원과 초·중등 교육시설(K-12)에서 최소 30번의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했다. 2022.5.25 alo95@yna.co.kr 이번 사건의 범인은 샐버도어 라모스라는 이름의 18세 고교생이다. 지난 14일 뉴욕주 버펄로의 흑인 동네에서 총기를 난사해 10명을 숨지게 한 범인 페이튼 젠드런 역시 18세였다. 버펄로 총격 사건 발생 하루만인 15일에는 캘리포니아주 라구나 우즈의 어바인 대만 장로교회에서 대만계 미국인이 총기를 난사해 1명이 목숨을 잃었다. 르몽드는 이들이 총기에 쉽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법적인 안전장치가 마련됐어야 한다며 안타까움을 표시했다. 르몽드는 "미국은 자신을 죽이고 있다. 공화당은 이 문제를 직시하지 않는다"며 "(총기 소지 자유를 담은) 수정헌법 2조를 옹호하는 것이 그들에겐 모든 의문에서 벗어나는 준신앙적 의무가 됐다"고 비판했다. 네덜란드 일간지 NRC는 주지사가 단합을 호소하고, 대통령이 성경 구절을 인용하고, 정치인은 대중의 관심을 끌기 위해 비극을 이용하는 일련의 모습이 이제는 익숙해진 의식이 됐다며 그 이면에선 다음 참사 카운트다운이 시작된다고 꼬집었다. 독일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FAZ)은 올해가 미국 최악의 총기참사 중 하나로 꼽히는 샌디훅 초등학교 총격 참사 10주년이 되는 해라며 안타깝게도 아무것도 바뀌지 않았다며 고개를 저었다. 2012년 12월 코네티컷주 뉴타운의 샌디훅 초등학교에 20세 총격범이 난입해 어린아이 20명과 교직원 6명의 목숨을 앗아간 지 10년 뒤 유사한 참극이 또 벌어졌다는 것이다. 쥐트도이체차이퉁(SZ)은 "아무도 이해할 수 없는 이 문제를 이해하려면 수치가 필요할 것"이라며 "지난해 미국에서 4명 이상 죽거나 다친 대규모 총격 사건은 총 693건이었다. 2013년 이후로 어린이 2천858명이 죽거나 다쳤다"고 전했다. 스페인 일간지 엘 파이스는 "총기 난사는 미국인의 삶에 매우 중요한 부분이기 때문에 그들은 그들만의 규칙을 가지고 있다"며 "총기 규제에 관한 인위적인 토론이 재개될 것"이라고 조롱했다. 덴마크 공영 라디오 DR의 미국 특파원인 스테펜 크레츠는 "미치광이가 학교에 들어가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곳에 죽음과 파괴를 퍼뜨린다"며 "똑같은 토론이 시작된다. 근본적으로 변한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지적했다. changyong@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0526 42

  • [우크라 침공] 러, 돈바스 요충지 세베로도네츠크 외곽까지 진격 01:46
    [우크라 침공] 러, 돈바스 요충지 세베로도네츠크 외곽까지 진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침공] 세베로도네츠크에 쉬지 않고 폭격… 01:46
    [우크라 침공] 세베로도네츠크에 쉬지 않고 폭격…"러군 병력 7배 많아"
    조회수 33
    본문 링크 이동
  • 손흥민vs살라흐 상암벌 리턴매치…벤투호, 이집트와 평가전 확정 01:39
    손흥민vs살라흐 상암벌 리턴매치…벤투호, 이집트와 평가전 확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한컴 '세종1호' 미국서 발사…한국 첫 지구관측 민간위성 02:16
    한컴 '세종1호' 미국서 발사…한국 첫 지구관측 민간위성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세베로도네츠크 '제2 마리우폴' 위기… 01:46
    세베로도네츠크 '제2 마리우폴' 위기…"지구서 없애려는듯 폭격"(종합)
    조회수 74
    본문 링크 이동
  • 02:15
    "말만 많지 바뀌는게 없다" 미 총기문제에 우방들 개탄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2보] '성매매 알선·상습도박'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 02:49
    [2보] '성매매 알선·상습도박'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北, 미사일 발사 후 연이은 침묵…'신무기 전략적 모호성' 포석 02:32
    北, 미사일 발사 후 연이은 침묵…'신무기 전략적 모호성' 포석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성매매 알선·상습도박'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종합) 02:49
    '성매매 알선·상습도박'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정의선 현대차 회장 대우家와 사돈 맺는다…다음달 장녀 결혼 00:54
    [영상] 정의선 현대차 회장 대우家와 사돈 맺는다…다음달 장녀 결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국방부 02:46
    국방부 "북한 도발 양상 따라 적절한 조치 검토·준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성매매·도박' 빅뱅 승리 9개 혐의 유죄 확정…징역 1년 6개월(종합2보) 02:49
    '성매매·도박' 빅뱅 승리 9개 혐의 유죄 확정…징역 1년 6개월(종합2보)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통일부, 北 미사일 미보도에 02:32
    통일부, 北 미사일 미보도에 "정치적 셈법 고려됐을 것"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한컴 02:16
    한컴 "한국 첫 지구관측 민간위성 '세종1호' 교신 성공"(종합)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마리우폴 닮은꼴 세베로도네츠크… 01:46
    [영상] 마리우폴 닮은꼴 세베로도네츠크…"아조트 화학공장이 대피소"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푸틴 건강 이상설 이어 후계 논의설까지… 02:08
    [영상] 푸틴 건강 이상설 이어 후계 논의설까지…"크렘린 내부 협의"
    조회수 83
    본문 링크 이동
  • 또 AR-15…美 총기 난사 '단골' 돌격소총 논란 02:15
    또 AR-15…美 총기 난사 '단골' 돌격소총 논란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3:16
    [영상] "폴란드 호텔 조식으로 생각해서 먹자"…이근, 직접 근황 공개
    조회수 6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성매매 알선·상습도박'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 02:49
    [영상] '성매매 알선·상습도박'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김건희 여사, 조만간 봉하 찾아 권양숙 여사 예방(종합) 02:39
    김건희 여사, 조만간 봉하 찾아 권양숙 여사 예방(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바이든 떠나자 포위 돌파 나선 中…키워드는 남태평양·브릭스(종합) 01:46
    바이든 떠나자 포위 돌파 나선 中…키워드는 남태평양·브릭스(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2:58
    "중국, 서방과 긴장 고조 속 러시아와 군사협력 지속할 것"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넓은 거실엔 벽난로 화장실엔 사우나…청와대 관저 열렸다 05:52
    [영상] 넓은 거실엔 벽난로 화장실엔 사우나…청와대 관저 열렸다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국방부 02:46
    국방부 "북한 도발 양상 따라 적절한 조치 검토·준비"(종합)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승츠비'의 추락…스타 출신 사업가에서 퇴출 이어 징역형 확정 02:49
    '승츠비'의 추락…스타 출신 사업가에서 퇴출 이어 징역형 확정
    조회수 253
    본문 링크 이동
  • 中 외교부장, 솔로몬제도 방문…'美 포위 돌파' 8개국 순방 개시 01:46
    中 외교부장, 솔로몬제도 방문…'美 포위 돌파' 8개국 순방 개시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미사일은 '펑펑' 뉴스는 '조용'…북한 매체들 돌연 침묵모드 02:32
    [영상] 미사일은 '펑펑' 뉴스는 '조용'…북한 매체들 돌연 침묵모드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망고 생산 세계 1위' 인도, 때 이른 폭염으로 최악 흉작 우려 02:41
    '망고 생산 세계 1위' 인도, 때 이른 폭염으로 최악 흉작 우려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02:15
    "총 많을수록 더 안전"…'총기규제 발목' 美 총기협회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전자발찌 살인' 강윤성 01:45
    '전자발찌 살인' 강윤성 "우발적 범행…계획한 것 아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공동득점왕' 살라흐도 축하인사… 01:39
    [영상] '공동득점왕' 살라흐도 축하인사…"축하해 쏘니"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美CDC, 원숭이두창 여행경보… 02:08
    美CDC, 원숭이두창 여행경보…"피부 병변 있는 사람 피하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5·18단체 01:44
    [영상] 5·18단체 "전두환 손자녀에게까지 역사책임 묻진 않겠다"
    조회수 14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김건희 여사 조만간 봉하 찾는다… 02:39
    [영상] 김건희 여사 조만간 봉하 찾는다…"권양숙 여사와 일정 협의중"
    조회수 58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환호 속 02:16
    [영상] 환호 속 "교신 완료"…한국 첫 지구관측 민간위성 발사 성공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남태평양 섬나라 8개국 찾는 중국…미국에 '반격 외교' 01:46
    [영상] 남태평양 섬나라 8개국 찾는 중국…미국에 '반격 외교'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손흥민vs살라흐 상암벌 리턴매치…벤투호, 이집트와 평가전 확정(종합) 01:39
    손흥민vs살라흐 상암벌 리턴매치…벤투호, 이집트와 평가전 확정(종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바이든, 백악관서 BTS 만난다… 01:43
    바이든, 백악관서 BTS 만난다…"反아시안 증오범죄 퇴치 논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이나 전쟁서 다친 이근, 내일 오전 귀국 02:46
    우크라이나 전쟁서 다친 이근, 내일 오전 귀국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침공] 우크라, 돈바스 전투 03:10
    [우크라 침공] 우크라, 돈바스 전투 "가장 격렬한 국면 진입"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참전' 이근 내일 오전 귀국…경찰 02:46
    '우크라 참전' 이근 내일 오전 귀국…경찰 "건강 고려해 조사"(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전자발찌 살인' 강윤성 무기징역 선고… 01:45
    '전자발찌 살인' 강윤성 무기징역 선고…"사회에서 영구 격리"(종합)
    조회수 28
    본문 링크 이동
  • 1 [자막뉴스] '벗고 할까요?' 서방 측 조롱에 푸틴의 반격 02:03
    [자막뉴스] '벗고 할까요?' 서방 측 조롱에 푸틴의 반격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2 로댕 '생각하는 사람', 파리 경매서 145억 원에 낙찰 00:32
    로댕 '생각하는 사람', 파리 경매서 145억 원에 낙찰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3 러군, 오데사 아파트 폭격…요충지 내줘 보복하나 01:51
    러군, 오데사 아파트 폭격…요충지 내줘 보복하나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4 리비아 앞바다 침몰 참변 속 구조됐는데, 받아줄 곳 없어 01:49
    리비아 앞바다 침몰 참변 속 구조됐는데, 받아줄 곳 없어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5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8명 사망(종합2보) 02:48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8명 사망(종합2보)
    조회수 58
    본문 링크 이동
  • 6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7명 사망(종합) 02:48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7명 사망(종합)
    조회수 74
    본문 링크 이동
  • 7 홍콩 반환 25주년…시진핑 01:45
    홍콩 반환 25주년…시진핑 "일국양제 성공적"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8 美 첫 흑인 여성 대법관 취임…보수 절대우위는 변함없어 01:40
    美 첫 흑인 여성 대법관 취임…보수 절대우위는 변함없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뱀섬 철수한 러, 오데사 주거지 폭격…17명 사망 00:46
    뱀섬 철수한 러, 오데사 주거지 폭격…17명 사망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0 02:15
    "일국양제 성공" vs "민주주의 해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1 유모차 끌던 엄마도, 총 갖고 놀던 어린이도…곳곳 총격사고 01:42
    유모차 끌던 엄마도, 총 갖고 놀던 어린이도…곳곳 총격사고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2 [집중취재M] 홍콩 '자치' 25주년,‥런던으로 대만으로 감옥으로 04:01
    [집중취재M] 홍콩 '자치' 25주년,‥런던으로 대만으로 감옥으로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3 홍콩 반환 25주년, 시진핑 01:55
    홍콩 반환 25주년, 시진핑 "일국양제 성공적" 주장했지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4 [단독][바로간다] 강제징용자의 '처참한 죽음'‥처음 공개되는 구체적 사망경위 04:27
    [단독][바로간다] 강제징용자의 '처참한 죽음'‥처음 공개되는 구체적 사망경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5 일주일째 폭염 겪는 일본…동물원도 힘겨운 '여름나기' 01:40
    일주일째 폭염 겪는 일본…동물원도 힘겨운 '여름나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6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 취임…독재자 일가 36년만에 '재등장'(종합) 02:09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 취임…독재자 일가 36년만에 '재등장'(종합)
    조회수 56
    본문 링크 이동
  • 17 01:50
    "차기 대선 트럼프 우세"…'폭동 조장' 증언 나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유로존 6월 물가 8.6%↑…사상 최고치 경신 00:44
    유로존 6월 물가 8.6%↑…사상 최고치 경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미국, 우크라에 '첨단 지대공 미사일' 지원 00:36
    미국, 우크라에 '첨단 지대공 미사일' 지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WHO 00:38
    WHO "유럽서 원숭이두창 감염 2주 새 3배로 급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美 자동차사 생산 차질... 01:59
    美 자동차사 생산 차질..."2년 뒤까지 반도체 부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유럽, 역대 최고 물가 폭등에...英 '피쉬앤칩스' 사라질 위기? 02:08
    유럽, 역대 최고 물가 폭등에...英 '피쉬앤칩스' 사라질 위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美 연방 대법관 성향따라...미국 사회 '요동' 02:35
    美 연방 대법관 성향따라...미국 사회 '요동'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4 우크라이나 전쟁 속 정상들의 입은 독(毒)해졌다 02:11
    우크라이나 전쟁 속 정상들의 입은 독(毒)해졌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5 러, 오데사 아파트 미사일 공격...뱀섬 내주고 분풀이? 01:52
    러, 오데사 아파트 미사일 공격...뱀섬 내주고 분풀이?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6 中, 나토 정상회의 참석 한·일에 또 00:49
    中, 나토 정상회의 참석 한·일에 또 "좌시 않겠다"...일본 더 겨냥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7 유로존 6월 물가 8.6%↑...통계 작성 이래 최고 00:22
    유로존 6월 물가 8.6%↑...통계 작성 이래 최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8 美 소비자들 지갑 닫아...뉴욕증시, 52년만 최대 폭 하락 01:59
    美 소비자들 지갑 닫아...뉴욕증시, 52년만 최대 폭 하락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9 [스브스뉴스] 뽀글이 가발, 선 캡, 화려한 조끼까지…미국 사는 '한국 아줌마'들이 이런 복장으로 춤을 추는 이유 / 스브스뉴스 07:31
    [스브스뉴스] 뽀글이 가발, 선 캡, 화려한 조끼까지…미국 사는 '한국 아줌마'들이 이런 복장으로 춤을 추는 이유 / 스브스뉴스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30 고물가에 지갑 닫았다…미국에서 경기 침체 현실화 하나 02:06
    고물가에 지갑 닫았다…미국에서 경기 침체 현실화 하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