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통제안' 6일만에 김창룡 청장 사퇴…그 이유는?

2022.06.27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앵커] 김창룡 경찰청장의 사퇴는 크게 놀랍진 않지만 그래도 갑작스러운 것도 사실입니다. 지난 주 경찰 자문위가 '경찰 통제' 권고안을 발표할 때만 해도 용퇴는 없다고 했는데 갑자기 왜 분위기가 바뀐 건지, 경찰청을 취재하는 김태훈 기자에게 물어 보겠습니다. 지난주만 해도 이렇게 갑작스런 사퇴는 출입기자들도 예상하지 못했던거지요? [기자] 우선 그동안 과정을 시간순으로 좀 보실까요. 행안부 경찰제도개선 자문위가 경찰 통제 권고안을 발표한 건 21일입니다. 여기엔 '경찰국 신설'과 '장관의 경찰청장 지휘권' 등 내용이 담겨있었는데요, 이 때만 해도 김 청장은 이상민 장관을 직접 만나 경찰의 입장을 설명하겠다며 경찰 수장으로서 역할을 해보겠다는 반응을 보이는 상황이었습니다. [앵커] 김청장이 행안부 장관에게 면담을 요청했는데 결국 만나진 못했다는거잖아요. [기자] 그렇습니다. 권고안이 발표된 21일 저녁, 행안부와 경찰 사이에 '치안감 인사 번복'이라는 중요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저녁 7시쯤, 경찰 내 세 번째 높은 계급인 치안감 28명 보직인사가 발표됐다가 2시간 만에 7명의 인사가 바뀐 겁니다. 그러면서 행안부와 경찰청 사이 분위기는 급속도로 냉각됐습니다. 행안부는 "대통령 결재도 안 받은 인사안을 경찰이 공개했다"며 경찰을 몰아붙였는데요, 윤석열 대통령까지 나서 '국기문란'이라며 경찰을 질책하면서 김 청장은 궁지에 몰리게 됐습니다. [앵커] 결국 경찰 청장을 국기문란 속에 가둬놓고 행안부가 경찰국 신설 발표를 한 셈이 됐군요? [기자] 그렇습니다. 김 청장은 아침까지만 해도 평소대로 경찰청 기자단과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장관이 직접 경찰 통제안 브리핑을 열겠다고 예고했고, 얼마 안 돼 김 청장은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결국 예정됐던 기자 간담회는 김 청장의 사퇴 기자회견이 된 셈입니다. [앵커] 당초 예고됐던 기자회견은 사퇴기자회견이 아니었다고 봐야 합니까? 주말에 행안부장관과 장시간 통화했다는 보도가 있었는데 이건 사실입니까? 경찰내부는 누구 잘못이라는 분위기입니까? [기자] 경찰 내부망엔 행안부 발표에 대한 다양한 비판이 쏟아져 나왔는데, 이 가운데는 '경찰독립선언문'이라는 비장한 제목의 글까지 올라왔습니다. "행안부 '경찰국' 설치 방침은 유신정권으로 돌아가는 것"이며 "민주주의의 적"이라고 강하게 비판하는 내용이었습니다. 김 청장의 사퇴를 두고도 경찰 통제 논란 초기부터 사의를 표명하는 등 강하게 대처하지 못해 "경찰의 기개를 세우지 못했다"는 실망감을 표현하는 글이 적지 않았습니다. [앵커] 그렇다면 차기 경찰청장이 누가 되더라도 정부의 뜻을 크게 거스러기도 어렵고 내부 단속도 해야 해서 쉽지 않겠군요? [기자] 현재 차기 경찰청장으로는 윤희근 경찰청 차장과 김광호 서울경찰청장, 우철문 부산경찰청장 등이 유력하게 거론되는 상황입니다. 모두 윤석열 정권 들어 주요 보직으로 승진 또는 보임한 인사들이어서 크게 삐걱대는 모습은 보이지 않을 것 같습니다. 남은 변수는 경찰 내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국가경찰위원외인데요, 경찰위가 차기 경찰청장 임명에 동의하지 않으면 절차가 다소 지연될 수는 있습니다. 그동안 경찰위가 청장 후보를 거부한 적은 없지만 지금 경찰위는 경찰국 신설에 반대해와 실력을 행사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옵니다. [앵커] 경찰 통제가 필요하다는 정부내 분위기는 확고한 것 같은데 결국 제도 안착을 위해서는 일선 경찰을 어떻게 설득하느냐 이게 문제겠군요. 김 기자, 잘 들었습니다. 김태훈 기자(thoon@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20627 27

  • 6월 27일 '뉴스 9' 예고 01:05
    6월 27일 '뉴스 9' 예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행안부, 내달 '경찰국' 신설… 02:17
    행안부, 내달 '경찰국' 신설…"30년 '행안부 패싱' 바로잡는 것"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김창룡 경찰청장 사의… 01:49
    김창룡 경찰청장 사의…"'경찰국'은 경찰제도 근간 흔들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월 27일 '뉴스 9' 헤드라인 01:22
    6월 27일 '뉴스 9' 헤드라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尹대통령, 김창룡 사표 수리 보류… 01:52
    尹대통령, 김창룡 사표 수리 보류…"법 절차 따라 처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경찰 통제안' 6일만에 김창룡 청장 사퇴…그 이유는? 04:42
    '경찰 통제안' 6일만에 김창룡 청장 사퇴…그 이유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법무부, 헌재에 '검수완박' 권한쟁의 청구…효력정지가처분 신청도 01:56
    법무부, 헌재에 '검수완박' 권한쟁의 청구…효력정지가처분 신청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北 피살 공무원 유족 01:57
    北 피살 공무원 유족 "대통령기록물 공개 안 하면 文 고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입장 번복' 배후 지목된 서훈…與 01:44
    '입장 번복' 배후 지목된 서훈…與 "관광비자로 미국행"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文정부가 北에 먼저 '탈북어부 북송' 제안 했었다 01:55
    文정부가 北에 먼저 '탈북어부 북송' 제안 했었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기름값 찔끔 하락' 담합 조사…정유사 '횡재세' 부과 논의도 급부상 01:46
    '기름값 찔끔 하락' 담합 조사…정유사 '횡재세' 부과 논의도 급부상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여야, 유류세 50%까지 낮추나?…휘발윳값 148원 추가 하락 효과 01:35
    여야, 유류세 50%까지 낮추나?…휘발윳값 148원 추가 하락 효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밤에도 찜통' 서울 115년만에 첫 6월 열대야 02:15
    '밤에도 찜통' 서울 115년만에 첫 6월 열대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수중 수색에도 실종 일가족 흔적 못 찾아…경찰, 금융 압수수색 착수 01:35
    수중 수색에도 실종 일가족 흔적 못 찾아…경찰, 금융 압수수색 착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지역농협서 또 횡령…70억 빼돌린 감사 담당 직원, 코인에 탕진 01:36
    지역농협서 또 횡령…70억 빼돌린 감사 담당 직원, 코인에 탕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1:29
    "손에 입 맞춰라" 성희롱 대학교수…대법, 원심 깨고 "해임 정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첫 국산 코로나 백신 이달 내 허가…'해외시장 진출' WHO 승인도 목표 01:31
    첫 국산 코로나 백신 이달 내 허가…'해외시장 진출' WHO 승인도 목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중소기업들 02:14
    중소기업들 "원자재값 인상·인력난에 버티기 힘들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CSI] '지역 명물' 이름표 달았는데…원산지 보니 '엉뚱한 곳' 02:39
    [CSI] '지역 명물' 이름표 달았는데…원산지 보니 '엉뚱한 곳'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尹대통령 부부, 나토정상회의 출국…'다자외교 데뷔무대' 02:01
    尹대통령 부부, 나토정상회의 출국…'다자외교 데뷔무대'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원로들과 오찬 회동…당권 도전 수순에 '분당론' 점화 01:44
    이재명, 원로들과 오찬 회동…당권 도전 수순에 '분당론' 점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스타들도 '낙태권 폐기' 분노… 01:45
    스타들도 '낙태권 폐기' 분노…"미국인 59% 연방대법원 판결 반대"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콜롬비아 투우장 관중석 붕괴 '300여명 사상'…3층 나무 구조물 '와르르' 01:23
    콜롬비아 투우장 관중석 붕괴 '300여명 사상'…3층 나무 구조물 '와르르'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전인지, 3년 8개월 만의 LPGA 우승에 눈물 '펑펑' 01:50
    전인지, 3년 8개월 만의 LPGA 우승에 눈물 '펑펑'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신동욱 앵커의 시선] 알아서 긴 대가 03:17
    [신동욱 앵커의 시선] 알아서 긴 대가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전국 장맛비 계속…경기·강원 지역 250㎜ 이상 01:11
    [날씨] 전국 장맛비 계속…경기·강원 지역 250㎜ 이상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6월 27일 '뉴스 9' 클로징 00:12
    6월 27일 '뉴스 9' 클로징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1 부산국제영화제 찾은 양조위 02:10
    부산국제영화제 찾은 양조위 "송강호·전도연과 작업 원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 '금단의 터' 송현동 부지, 내일(7일) 시민 품으로 02:17
    '금단의 터' 송현동 부지, 내일(7일) 시민 품으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3 [단독] 리호남 01:55
    [단독] 리호남 "남측, 쌍방울 속옷 中서 팔아 자금마련 제안"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4 [단독] 檢, 이화영 추가 금품수수 정황 포착…전격 압수수색 01:48
    [단독] 檢, 이화영 추가 금품수수 정황 포착…전격 압수수색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5 02:03
    "고수익 보장" 재테크 사기 1세대 범죄 조직 검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6 10월 6일 '뉴스 9' 헤드라인 01:24
    10월 6일 '뉴스 9' 헤드라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7 [단독] AI로 싸게 사서 비싸게 판다? '킹달러 사기' 주의보 02:13
    [단독] AI로 싸게 사서 비싸게 판다? '킹달러 사기' 주의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8 [백브리핑] 랍스터 혹은 개구리…'군 급식' 현실은? 02:26
    [백브리핑] 랍스터 혹은 개구리…'군 급식' 현실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9 길에서 남편이 휘두른 흉기에…4번의 신고도 소용 없었다 02:00
    길에서 남편이 휘두른 흉기에…4번의 신고도 소용 없었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02:15
    "6.5배 센 하위 변이"…겨울철 코로나 재유행 경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영상] 어린이 쏘고 가족까지 살해…태국 보육시설 총격범은 전직 경찰 01:20
    [영상] 어린이 쏘고 가족까지 살해…태국 보육시설 총격범은 전직 경찰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2 인천서 30대 여성 폭행당해…경찰, 5분 넘게 방치|오늘 아침& 04:30
    인천서 30대 여성 폭행당해…경찰, 5분 넘게 방치|오늘 아침&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13 4번이나 신고했는데‥결국 남편에게 피살 01:35
    4번이나 신고했는데‥결국 남편에게 피살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14 법원, 이준석 가처분 기각…정진석 비대위 유지 02:00
    법원, 이준석 가처분 기각…정진석 비대위 유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10월 6일 '뉴스 9' 클로징 00:11
    10월 6일 '뉴스 9'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이시각헤드라인] 10월 6일 뉴스투나잇1부 01:18
    [이시각헤드라인] 10월 6일 뉴스투나잇1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고용브리핑365] MZ세대 09:41
    [고용브리핑365] MZ세대"임금기준 불공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단독] 수자원공사에 '사회주의 조선 어버이' 北 찬양도서 버젓이 01:30
    [단독] 수자원공사에 '사회주의 조선 어버이' 北 찬양도서 버젓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외국인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개막…1천여명 참여 00:32
    외국인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개막…1천여명 참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01:38
    "수억 벌었다" 유혹…500억대 리딩방 사기단 무더기 검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한동훈 01:53
    한동훈 "검수완박으로 민생수사 차질"…野 "극우 유튜브 수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날씨] 동해안 최고 120㎜ 비…서울 아침 11도·낮 19도 00:20
    [날씨] 동해안 최고 120㎜ 비…서울 아침 11도·낮 19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단독] 檢, '북송 어민' 합동조사 녹취파일 100여개 확보 01:51
    [단독] 檢, '북송 어민' 합동조사 녹취파일 100여개 확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 …7일 개방 01:39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 …7일 개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신당역 살인' 전주환 구속 기소…주거침입 등 3개 혐의 추가 02:13
    '신당역 살인' 전주환 구속 기소…주거침입 등 3개 혐의 추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클로징 00:04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역사 속으로 사라지나…여가부 21년 변천사 02:02
    역사 속으로 사라지나…여가부 21년 변천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법원, '정진석 비대위' 인정…이준석 가처분 신청 '기각' 02:08
    법원, '정진석 비대위' 인정…이준석 가처분 신청 '기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부산 찾은 양조위 02:11
    부산 찾은 양조위 "송강호 · 전도연과 함께 연기하고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비속어 보도 공방·한상혁 거취 논란…과방위 난타전 02:31
    비속어 보도 공방·한상혁 거취 논란…과방위 난타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