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의'로 흑해요충지 내줬다는 러…"실상은 '뼈아픈 패배'"

2022.07.01 방영 조회수 135
정보 더보기
연기 치솟는 흑해 연안 전략적 요충지 뱀섬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러시아군이 흑해 최대 요충지로 꼽히던 '즈미니섬'(뱀섬)을 우크라이나군에 내준 것이 매우 뼈아픈 패배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러시아군은 뱀섬 병력 철수 이유로 짐짓 곡물 수출을 배려해 '호의를 베푼다'는 명분을 내세웠지만, 이는 러시아 국내용 해명에 불과하다고 BBC방송이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지적했다. BBC는 러시아군 입장에서 뱀섬을 방어하기가 극도로 어려워진 상황이었다고 진단했다. 뱀섬은 우크라이나 해안선에서 35㎞ 떨어져 있다. 미사일, 곡사포, 드론 대다수가 사정거리에 넣을 수 있는 거리다. 육지, 해양, 공중 어느 방향에서라도 공격이 가해질 수 있다. 러시아는 침공 첫날인 2월 24일 흑해 함대 기함 '모스크바함'을 앞세워 뱀섬을 점령했다. 하지만, 우크라이나군은 '홈그라운드'의 이점을 활용해 이후 넉 달 넘게 섬 탈환을 시도했고, 섬 자체는 물론이고, 러시아군 장병·장비를 수송하는 함정도 꾸준히 타격했다. 4월부터는 모스크바함 격침으로 러시아군의 대공 방어망에 큰 구멍이 뚫린 상태였다. 러시아군은 모스크바함의 공백을 채우기 위해 뱀섬에 대공 방어체계와 전자전 장비 배치를 꾸준히 시도했지만, 뱀섬이 워낙 러시아 해군 본진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 우크라이나군의 공격을 피해 수송하는 것 자체가 쉽지 않았다. 영국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최근에는 뱀섬에서 가까운 우크라이나 남부 최대 항구도시 오데사에 프랑스제 차량화자주포가 배치돼 우크라이나의 공격력은 더욱 증강됐다. 즉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에 뱀섬을 양보한 것이 아니라 장악을 포기한 것으로 봐야 한다는 분석이다. 우크라이나 남부 봉쇄를 시도하던 러시아가 지정학적 중요성이 매우 큰 뱀섬을 그냥 내준다는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는 지적도 많다. 러시아군은 우크라이나 크림반도를 통제하고 있고 흑해 연안 항구도시 상당수도 점령한 상태다. 아조우해는 러시아군이 통째로 장악했다. 여기에 뱀섬만 추가로 확보하면 오데사항뿐 아니라 우크라이나의 해양 무역을 거의 완전히 봉쇄할 수 있다. 우크라이나의 곡물 수출을 사실상 러시아가 좌지우지할 수 있게 되는 셈이다. 러시아군 철수한 흑해 뱀섬에서 치솟는 연기 (즈미니섬 EPA=연합뉴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흑해의 즈미니섬(뱀섬)의 여러 지점에서 차량과 구조물이 불길에 휩싸인 가운데 연기가 치솟고 있다. 러시아군은 이날 전략적 요충지인 즈미니섬에서 병력을 철수했다고 밝혔다. [맥사 테크놀로지 제공] 2022.7.1 jsmoon@yna.co.kr 뱀섬을 확보하면 우크라이나와 국경을 맞대고 있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 루마니아에도 위협이 될 수 있었다. 독일에서 발원해 오스트리아, 슬로바키아, 헝가리 등 중부 유럽과 동유럽 9개국을 거쳐 흑해로 흘러나오는 '동유럽의 젖줄' 다뉴브강 하구도 사정권 안에 넣을 수 있었던 만큼 러시아군이 단순히 호의로 뱀섬을 내줬다는 것은 설명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많다. 스티브 로젠버그 BBC 러시아 에디터는 "이미 넉 달 이상 뱀섬을 차지하겠다고 치열하게 전투를 벌였고, 러시아군이 그동안 '호의'라곤 보여준 적이 없다는 점에서 '임무를 마쳤으니 호의를 보여주겠다'는 해명을 곧이곧대로 받아들이긴 어렵다"고 분석했다. 그는 이 해명이 러시아 자국민을 위한 것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전쟁에서 러시아군이 호의를 내세우는 '착한 편'이며, 자국의 '특수 군사작전'이 계획대로 착실하게 진행되고 있다는 취지로 정치 선전을 한 것이라는 분석이다. 뱀섬을 확보한 우크라이나가 곡물 수출 재개를 고려해볼 수 있게 됐다는 관측도 나온다. 텔레그래프는 우크라이나가 즉각 뱀섬에 대공·대함 방어체계를 설치하고, 흑해의 러시아 기뢰 제거 작업에 나설 수 있다고 내다봤다. 다만 앤드루 윌슨 영국 유니버시티칼리지런던 교수는 "우크라이나가 곡물을 안전하게 수출하려면 한 10가지 전제조건이 필요한데, 뱀섬 확보는 그 중 하나일 뿐"이라고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id@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0701 40

  • 푸틴, 방러 조코위 인니 대통령과 회담…우크라 사태 등 논의 09:48
    푸틴, 방러 조코위 인니 대통령과 회담…우크라 사태 등 논의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러시아 규탄하며 막내린 나토 정상회의… 09:48
    러시아 규탄하며 막내린 나토 정상회의…"러 전략적 오류 확인"
    조회수 66
    본문 링크 이동
  • 尹대통령, 3박5일 '다자외교' 마드리드 방문 마치고 오늘 귀국 01:22
    尹대통령, 3박5일 '다자외교' 마드리드 방문 마치고 오늘 귀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북 02:05
    북 "강원 금강군 군인·유치원생 최초 감염…야산서 물건 접촉"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북, 南인접 금강군서 코로나 첫발생 주장…대북전단·물품 지목(종합) 02:05
    북, 南인접 금강군서 코로나 첫발생 주장…대북전단·물품 지목(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집중호우 속 고교 통학로에 싱크홀…조희연 취임식 온라인으로 01:18
    집중호우 속 고교 통학로에 싱크홀…조희연 취임식 온라인으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톺뉴스] 내년도 최저임금 9천620원이라는데… 01:00
    [톺뉴스] 내년도 최저임금 9천620원이라는데…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최고 262㎜ 폭우에 서울 곳곳 침수·도로 파손…아파트 정전 01:18
    최고 262㎜ 폭우에 서울 곳곳 침수·도로 파손…아파트 정전
    조회수 47
    본문 링크 이동
  • 전국 호우특보 모두 해제…정부, 중대본 가동 해제(종합) 01:18
    전국 호우특보 모두 해제…정부, 중대본 가동 해제(종합)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독일, 101세 나치 부역자 5년형 선고에 서경덕 01:46
    독일, 101세 나치 부역자 5년형 선고에 서경덕 "日, 보고 있나"
    조회수 79
    본문 링크 이동
  • 침수 차량 고립에 도로 침수…인천 호우 피해 잇따라 01:18
    침수 차량 고립에 도로 침수…인천 호우 피해 잇따라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푸틴, 정보기관에 산업 스파이 활동 강화 주문 09:48
    푸틴, 정보기관에 산업 스파이 활동 강화 주문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급류 휩쓸리고, 침수되고…사흘간 폭우로 전국 곳곳서 피해 속출 01:18
    급류 휩쓸리고, 침수되고…사흘간 폭우로 전국 곳곳서 피해 속출
    조회수 30
    본문 링크 이동
  • '전쟁 겨우 피했는데'…佛서 사고사 우크라 5살배기의 비극 09:48
    '전쟁 겨우 피했는데'…佛서 사고사 우크라 5살배기의 비극
    조회수 127
    본문 링크 이동
  • '호의'로 흑해요충지 내줬다는 러… 02:05
    '호의'로 흑해요충지 내줬다는 러…"실상은 '뼈아픈 패배'"
    조회수 135
    본문 링크 이동
  • 전쟁 장기화에 금고 빈 우크라, 채무 구조조정 '만지작' 09:48
    전쟁 장기화에 금고 빈 우크라, 채무 구조조정 '만지작'
    조회수 42
    본문 링크 이동
  • 서방, 우크라전 2라운드 다짐했지만 기약없는 전쟁·고물가 부담 09:48
    서방, 우크라전 2라운드 다짐했지만 기약없는 전쟁·고물가 부담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통일부 02:05
    통일부 "대북전단 통한 北 코로나 유입 가능성 없어"(종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장맛비 멈추니 태풍 북상…다음주 초 남해상에 진출 01:18
    장맛비 멈추니 태풍 북상…다음주 초 남해상에 진출
    조회수 6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330㎜ 물폭탄…한강 거슬러 올라가는 숭어 '펄떡' 01:18
    [영상] 330㎜ 물폭탄…한강 거슬러 올라가는 숭어 '펄떡'
    조회수 223
    본문 링크 이동
  • 尹대통령, 마드리드 방문 마치고 귀국…'다자 외교전' 마무리 01:22
    尹대통령, 마드리드 방문 마치고 귀국…'다자 외교전' 마무리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WHO 수장 02:19
    WHO 수장 "대유행 끝나지 않았다"…코로나 110개국서 증가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북, 南인접 02:05
    북, 南인접 "금강군서 코로나 첫발생"…대북전단 원인 지목(종합2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2:21
    "美 트레일러 밀입국 참사 운전자 체내에서 마약 검출"
    조회수 45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흑해 뱀섬 다시 우크라에…러시아 02:05
    [영상] 흑해 뱀섬 다시 우크라에…러시아 "곡물수출 위해 호의로 철수"
    조회수 2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노란 블라우스에 하늘색 치마…김여사의 '우크라 룩' 02:29
    [영상] 노란 블라우스에 하늘색 치마…김여사의 '우크라 룩'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종로 르메이에르 빌딩 흔들림으로 대피…출입 막고 원인조사(종합) 02:32
    종로 르메이에르 빌딩 흔들림으로 대피…출입 막고 원인조사(종합)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포로 교환에 아조우연대도… 03:48
    [영상] 포로 교환에 아조우연대도…"다른 포로 없었나" 러시아선 반발
    조회수 40
    본문 링크 이동
  • [한반도N] 04:28
    [한반도N] "통일되면 북한의 도시설계를 하고 싶어요"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2:23
    [영상] "너무 즐거웠어 전우들"…총 내려놓은 황희찬 그라운드로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종로 르메이에르빌딩 5분간 흔들…1천여명 한때 대피(종합2보) 02:32
    종로 르메이에르빌딩 5분간 흔들…1천여명 한때 대피(종합2보)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7명 사망(종합) 02:48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7명 사망(종합)
    조회수 100
    본문 링크 이동
  • 조유나 양 부모 가상화폐 투자했다 손실…2차례 수면제 처방도(종합) 02:17
    조유나 양 부모 가상화폐 투자했다 손실…2차례 수면제 처방도(종합)
    조회수 119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이준석, 공항 나가 윤대통령 영접…尹心 지원 요청? 02:20
    [영상] 이준석, 공항 나가 윤대통령 영접…尹心 지원 요청?
    조회수 11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윤석열 대통령, '다자외교' 일정 마치고 귀국 01:22
    [영상] 윤석열 대통령, '다자외교' 일정 마치고 귀국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마지막 떠난 길도 쓸쓸' 조유나 양 일가족 장례식 없이 화장 01:42
    '마지막 떠난 길도 쓸쓸' 조유나 양 일가족 장례식 없이 화장
    조회수 7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WHO 02:19
    [영상] WHO "코로나 110개국서 증가세…대유행 끝나지 않아"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8명 사망(종합2보) 02:48
    러, 뱀섬 내주고 오데사에 분풀이?…아파트 등 폭격에 18명 사망(종합2보)
    조회수 11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2:32
    [영상] "빌딩이 흔들려요"…1천명 종로로 뛰어나온 공포의 4시간
    조회수 25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끝까지 쓸쓸했던 죽음…조유나 양 일가족 장례식 없이 화장 01:42
    [영상] 끝까지 쓸쓸했던 죽음…조유나 양 일가족 장례식 없이 화장
    조회수 185
    본문 링크 이동
  • 1 산유국들, 2백만 배럴 감산 합의...바이든, 1천만 배럴 전략비축유 방출 지시 04:02
    산유국들, 2백만 배럴 감산 합의...바이든, 1천만 배럴 전략비축유 방출 지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 미국의 '반도체 대중 규제' 임박…우리 정부 대응은? 01:53
    미국의 '반도체 대중 규제' 임박…우리 정부 대응은?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3 [영상] 러, 이란제 드론 동원해 우크라 중부도시 공격…기반시설 '활활' 01:51
    [영상] 러, 이란제 드론 동원해 우크라 중부도시 공격…기반시설 '활활'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4 우크라이나 군인 02:04
    우크라이나 군인 "러軍, 담뱃불 사용하고 발로 차며 고문"
    조회수 85
    본문 링크 이동
  • 5 한번도 받기 함든데…노벨화학상 2회 수상한 미국 과학자 01:56
    한번도 받기 함든데…노벨화학상 2회 수상한 미국 과학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바이든 'OPEC+ 감산' 비판…다음 달 전략비축유 추가방출 00:34
    바이든 'OPEC+ 감산' 비판…다음 달 전략비축유 추가방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YTN 실시간뉴스] 2백만 배럴 감산...美 전략비축유 추가 방출 01:54
    [YTN 실시간뉴스] 2백만 배럴 감산...美 전략비축유 추가 방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OPEC+, 11월부터 하루 200만 배럴 감산 합의 00:31
    OPEC+, 11월부터 하루 200만 배럴 감산 합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우크라 영토 수복전 '탄력'...'수북한 금니' 고문 흔적 02:28
    우크라 영토 수복전 '탄력'...'수북한 금니' 고문 흔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北 미사일 논의' UN 안보리 개최...한·일 이해당사국 참석 00:56
    '北 미사일 논의' UN 안보리 개최...한·일 이해당사국 참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北 미사일 논의 UN 안보리 개최 03:18
    北 미사일 논의 UN 안보리 개최 "북한 도발 규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美국무 00:41
    美국무 "北 도발 지속하면 대응조치 강화...한일과 긴밀 협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산유국들, 2백만 배럴 감산 합의...바이든, 1천만 배럴 전략비축유 방출 지시 03:39
    산유국들, 2백만 배럴 감산 합의...바이든, 1천만 배럴 전략비축유 방출 지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시진핑 대관식' 앞둔 中, 북한 고강도 도발 주시 01:53
    '시진핑 대관식' 앞둔 中, 북한 고강도 도발 주시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5 노벨 화학상 '분자결합 연구' 과학자 3명 공동수상 01:04
    노벨 화학상 '분자결합 연구' 과학자 3명 공동수상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6 푸틴, 우크라 점령지 합병 최종서명…러 영토 공식화 00:48
    푸틴, 우크라 점령지 합병 최종서명…러 영토 공식화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7 美, 北 발사 3시간만에 성명 02:10
    美, 北 발사 3시간만에 성명 "무모하고 위험한 결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8 수북이 쌓인 '금니'…러시아군의 끔찍한 고문 흔적들 01:34
    수북이 쌓인 '금니'…러시아군의 끔찍한 고문 흔적들
    조회수 63
    본문 링크 이동
  • 19 5년만의 일본열도 통과‥오작동 '경보'로 국민 혼란에 사과 02:21
    5년만의 일본열도 통과‥오작동 '경보'로 국민 혼란에 사과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0 2024년부터 유럽서 아이폰·갤럭시폰 충전기 같아진다 01:45
    2024년부터 유럽서 아이폰·갤럭시폰 충전기 같아진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1 日 중의원, 5년 만에 대북 규탄 결의...안보리 추가 대응 압박 02:35
    日 중의원, 5년 만에 대북 규탄 결의...안보리 추가 대응 압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2 노벨 화학상에 베르토지·멜달·샤플리스 선정 00:25
    노벨 화학상에 베르토지·멜달·샤플리스 선정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귀항하던 미항공모함 다시 동해로‥북 미사일에 재출격 02:19
    귀항하던 미항공모함 다시 동해로‥북 미사일에 재출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4 비상 걸린 일본…총리는 '한일협력'·정치권은 '반격능력' 02:23
    비상 걸린 일본…총리는 '한일협력'·정치권은 '반격능력'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5 [영상] 中, 국경절에 방영한 다큐서 '둥펑' 미사일 등장… 02:05
    [영상] 中, 국경절에 방영한 다큐서 '둥펑' 미사일 등장…"미국에 경고"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26 北 5년 만의 전략 도발...中 태도 어떻게 변했나? 01:57
    北 5년 만의 전략 도발...中 태도 어떻게 변했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영상] 머스크 종전안에 '반대 60%'…러시아는 환영 02:26
    [영상] 머스크 종전안에 '반대 60%'…러시아는 환영 "굉장히 긍정적"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28 중국인들 입찰 경쟁에…평범한 도자기, 108억에 낙찰 01:20
    중국인들 입찰 경쟁에…평범한 도자기, 108억에 낙찰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29 흑인 친구 속옷만 입히고 '노예 경매' 재현…이게 장난? 01:02
    흑인 친구 속옷만 입히고 '노예 경매' 재현…이게 장난?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30 [영상] 기시다 02:43
    [영상] 기시다 "한국과 긴밀한 소통 원해"…日정계 '반격 능력' 목소리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