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7 취재후 Talk] 새벽 배송기사의 안타까운 죽음

2022.07.02 방영 조회수 1
정보 더보기
[앵커] 밤샘 새벽 배송으로 지친 택배기사가 자신의 배송 차량에서 갑작스러운 죽음을 맞았습니다. 심야 배송의 그늘 짚어보겠습니다. 김충령 기자가 새벽 배송 기사의 죽음을 직접 취재를 했죠. 이 분은 평소에 어떻게 근무를 해오고 있었습니까? [기자] 고인은 3년 가까이 마켓컬리에서 새벽 배송을 했습니다. 처음에는 하룻밤에 30~40 가구 정도 배송을 했는데요. 최근에는 50~60 가구 정도 배송을 했다고 합니다. [앵커] 훨씬 많아졌네요. [기자] 그만큼 새벽 배송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을 했기 때문이죠. 새벽 배송 주문 마감 시간이 밤 11시입니다. 물류 기지에서 자신이 배송할 물건을 분류하고 차에 실어야 합니다. 이 작업이 보통 새벽 3~4시까지 이어집니다. 자신이 배송할 물건이다 보니까 그걸 다른 사람이 해주기가 어려운 구조입니다. 그 때 이후에는 보통 아침 7시까지 배달을 합니다. 이러한 밤샘을 주 6일 동안 지속했습니다. 동료 배송기사 “여기서 주무시고, 집에도 자주 못 들어가시고 그러니까… 차에서 쪽잠을 자거나” 야간 노동은 국제암연구소가 2급 발암물질로 분류할 정도로 건강에 치명적이라고 합니다. 심혈관 질환을 유발할 수 있죠. 쪽잠을 청하던 강 씨는 심정지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앵커] 연이어 이렇게 밤샘 배송을 했다면 노동 강도를 떠나서 굉장히 신체적으로 무리가 컸을 것 같거든요. [기자] 동료들 얘기를 들어보면 고인은 육상선수 출신이었습니다. [앵커] 그래요? [기자] 네. 체력에는 어느 정도 자신이 있었다는 얘기죠. 동료배송기사 “고등학교 때 육상을 해서 튼튼해요. 지병이나 이런 거 있는 사람은 아닌데“ [기자] 그렇다고 해도 올해 53살이었습니다. 이게 다가 아닙니다. 강 씨는 낮에도 부업을 했습니다. [앵커] 낮에도 일을 했다. 하면 열심히 좀 돈을 벌어야 하는 개인적 사정이 있지 않았을까 이런 생각이 좀 드네요. [기자] 제가 유가족께 연락을 드린 것이 고인이 세상을 떠난 지 닷새째 되는 날이었습니다. 마음도 추스르기 어려운 상황일 텐데 고인의 아내는 일터에 나가 있었습니다. [앵커] 바로 생계전선에 뛰어든 거군요. [기자] 동남아 결혼 이민자 출신인 아내는 이제 남편 없는 남편의 나라에서 가장이 된 셈입니다. [앵커] 네 그렇군요. 작업 환경이라도 잘 정비가 되어있었다면 노동 강도를 조금 덜 수 있었을 텐데 실제 사정은 어땠습니까? [기자] 네. 강 씨가 근무했던 물류 기지에 직접 가봤습니다. 지붕조차도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경사까지 졌는데요. 비가 오는 날 물건을 가득 실은 카트를 밀고 오르막길을 올라가야 되는 상황이라고 상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마켓컬리 측도 배송 기지 환경 개선을 위해 기지 이전도 고려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앵커] 사실 기사들의 과로사 문제는 처음 있는 일은 아니잖아요. [기자] 코로나 이후 최소 여섯 건 이상의 과로사 논란이 있었습니다. 심지어 스물일곱 살 청년이 야간 근무 직후 세상을 떠나 충격을 주기도 했습니다. [앵커] 그런데 이렇게 택배 기사들의 과로사 문제가 대두됐을 때 가이드라인 같은 게 생기지 않았었습니까? [기자] 2020년도에 정부에서 과로사 방지 대책을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작년에는 사회적 합의기구를 만들고 합의문도 내놨는데요. 강제력이 없다 보니 실질적인 역할을 못 했다는 지적입니다. [앵커] 유명무실한 상황이군요. 오늘 내용 한 줄 톡으로 정리해보겠습니다. [기자] ‘빛이 환할수록 그림자가 짙다’로 하겠습니다. 혁신적인 배송 산업이 성장을 하면서 소비자들의 편익은 많이 개선됐는데요. 역설적으로 취약 노동 계층의 상황은 더욱 악화 됐습니다. 짙어진 그림자에 대해서도 우리 사회가 관심을 가져야 될 때라고 생각됩니다. [앵커] 새벽배송이 사용자 입장에서는 굉장히 편리하다보니까 이 시장은 더 커질 수밖에 없는데 야간 노동환경은 더 개선을 해야 되지 않을까 이런 생각이 듭니다. 김충령 기자(chung@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20702 21

  • 유럽 물가 상승률 '역대 최고'…전세계 '고물가' 쓰나미 비상 02:20
    유럽 물가 상승률 '역대 최고'…전세계 '고물가' 쓰나미 비상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美 01:46
    美 "러시아산 원유 가격 상한제 필요"…정부도 동참 검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7월 2일 '뉴스 7' 헤드라인 00:59
    7월 2일 '뉴스 7' 헤드라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민노총, 尹 정부 첫 대규모 집회… 01:56
    민노총, 尹 정부 첫 대규모 집회…"임금·노동시간 후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현대차, 4년만에 다시 파업 기로…찬반투표서 71.8% 찬성 01:46
    현대차, 4년만에 다시 파업 기로…찬반투표서 71.8% 찬성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여야, 비공개 원구성 협상 돌입…野 법사위 반환 조건 쟁점 01:59
    여야, 비공개 원구성 협상 돌입…野 법사위 반환 조건 쟁점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협상 결렬시 4일 野 단독 본회의 전망…박병석 또 의사봉 잡나 01:48
    협상 결렬시 4일 野 단독 본회의 전망…박병석 또 의사봉 잡나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서해 유족, 실종 해역서 부유물 등 점검하고 선상 위령제 01:53
    서해 유족, 실종 해역서 부유물 등 점검하고 선상 위령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尹, 순방 뒤 '인사여론' 보고 받고 고심…합참의장 임명할 듯 01:47
    尹, 순방 뒤 '인사여론' 보고 받고 고심…합참의장 임명할 듯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주말 전국 불볕더위…해수욕장·냉풍동굴 피서 '인파' 01:31
    주말 전국 불볕더위…해수욕장·냉풍동굴 피서 '인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른 무더위에…일사병·열탈진 환자 작년보다 75% 급증 01:53
    이른 무더위에…일사병·열탈진 환자 작년보다 75% 급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포커스] 올여름 전력사용 역대 최대 전망…'블랙아웃' 걱정 02:35
    [포커스] 올여름 전력사용 역대 최대 전망…'블랙아웃' 걱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윗집 80대 노인 흉기로 살해한 만취 20대… 01:36
    윗집 80대 노인 흉기로 살해한 만취 20대…"층간소음 갈등"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1:47
    "화장실 훤히 보여"…학교 10m 거리 20층 아파트 신축 갈등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뉴스7 취재후 Talk] 새벽 배송기사의 안타까운 죽음 03:59
    [뉴스7 취재후 Talk] 새벽 배송기사의 안타까운 죽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신규확진 사흘만에 다시 1만명대…뚜렷한 반등세 01:32
    신규확진 사흘만에 다시 1만명대…뚜렷한 반등세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매수심리 식고 청약시장 꺾이고…하반기 집값 전망 '안갯속' 01:41
    매수심리 식고 청약시장 꺾이고…하반기 집값 전망 '안갯속'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尹 측근' 한동훈·이상민 독주…새 정부 첫 검경 수장 '가시밭길' 예고 01:45
    '尹 측근' 한동훈·이상민 독주…새 정부 첫 검경 수장 '가시밭길' 예고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찜통더위 계속…4호 태풍 '에어리' 북상중 01:02
    [날씨] 찜통더위 계속…4호 태풍 '에어리' 북상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오현주 앵커의 생각] 짜증스러운 모습 01:02
    [오현주 앵커의 생각] 짜증스러운 모습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야?!] 이준석의 '무운'은 어디까지? 06:46
    [뉴스야?!] 이준석의 '무운'은 어디까지?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 코스피·코스닥 하락폭 축소‥대우부품 22% 넘게 상승 01:23
    코스피·코스닥 하락폭 축소‥대우부품 22% 넘게 상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 경상수지 넉달 만에 다시 적자…에너지 수입 급증 01:57
    경상수지 넉달 만에 다시 적자…에너지 수입 급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 00:37
    "고물가 고착 방지‥금리 인상 기조 이어가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경상수지 넉 달 만에 적자‥ 01:36
    경상수지 넉 달 만에 적자‥"안전판 선제 구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8월 경상수지, 30억5천만 달러 적자 전환 02:23
    8월 경상수지, 30억5천만 달러 적자 전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경상수지 다시 적자로…경제성장 '버팀목' 흔들리나 00:34
    경상수지 다시 적자로…경제성장 '버팀목' 흔들리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한은 00:22
    한은 "금리 인상 기조 지속...한미 통화스와프 재가동 협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美, 반도체 장비 中수출통제…삼성·하이닉스 영향 제한적일 듯 02:10
    美, 반도체 장비 中수출통제…삼성·하이닉스 영향 제한적일 듯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9 8월 경상수지, 30억5천만 달러 적자 전환 02:09
    8월 경상수지, 30억5천만 달러 적자 전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8월 경상수지 30.5억 달러 적자‥넉 달 만에 적자 00:28
    8월 경상수지 30.5억 달러 적자‥넉 달 만에 적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옛말이 된 '가을 전어'…어획량 뚝 떨어지며 가격 '껑충' 04:30
    옛말이 된 '가을 전어'…어획량 뚝 떨어지며 가격 '껑충'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2 [현장연결] 중대본 03:21
    [현장연결] 중대본 "요양병원 환기 기준 가이드라인 마련…학교 방역 철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뉴스라이더] 돈뭉치·롤렉스 인증샷 '솔깃...'투자리딩방' 피해액 130억 원 05:01
    [뉴스라이더] 돈뭉치·롤렉스 인증샷 '솔깃...'투자리딩방' 피해액 130억 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8월 경상수지 30.5억 달러…넉 달 만에 다시 적자 00:42
    8월 경상수지 30.5억 달러…넉 달 만에 다시 적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IMF총재 00:34
    IMF총재 "세계 경제 전망 어두워…내년 성장률 2.9%서 또 하향 조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어젯밤 9시까지 2만1,272명 확진…전날보다 6천여명↓ 00:31
    어젯밤 9시까지 2만1,272명 확진…전날보다 6천여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LS니꼬동제련, LS MnM으로 새출발…독립 경영 00:24
    LS니꼬동제련, LS MnM으로 새출발…독립 경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가계 여유자금 39조…주식 비중 줄이고 예금 이동 00:51
    가계 여유자금 39조…주식 비중 줄이고 예금 이동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삼성전자 00:34
    삼성전자 "내년부터 차세대 10나노 D램 양산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고금리·거래절벽' 서울 아파트값 19주 연속 하락 00:27
    '고금리·거래절벽' 서울 아파트값 19주 연속 하락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OPEC+ 대규모 감산에 유가 상승세…물가 다시 '빨간불' 02:12
    OPEC+ 대규모 감산에 유가 상승세…물가 다시 '빨간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굿모닝경제] IMF 17:15
    [굿모닝경제] IMF "내년 경제 더 후퇴할 것"...美 다우 3만선 또 붕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한 달 27조 썼는데…'킹 달러' 막기 역부족 02:04
    한 달 27조 썼는데…'킹 달러' 막기 역부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신선한 경제] 안 찾아간 보험금 8천억 원 넘어 00:37
    [신선한 경제] 안 찾아간 보험금 8천억 원 넘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신선한 경제] 강달러에 외환보유액 200억 달러 급감 00:47
    [신선한 경제] 강달러에 외환보유액 200억 달러 급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영상] 06:13
    [영상] "K패션 세계에 전파, 아마존을 꿈꿉니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7 [신선한 경제] 마트3사 PB상품, 10개 중 6개 가격 인상 00:47
    [신선한 경제] 마트3사 PB상품, 10개 중 6개 가격 인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스타트업 발언대] 06:13
    [스타트업 발언대] "K패션 글로벌화에 힘이 되겠습니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9 [신선한 경제] 유가 인상에 국내 물가도 빨간불 01:11
    [신선한 경제] 유가 인상에 국내 물가도 빨간불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30 7% 이자에 새벽줄‥은행 예적금 사상 최대 01:59
    7% 이자에 새벽줄‥은행 예적금 사상 최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