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박민영 대변인 "전 정부와 비교, 2030에 또다른 실망감"

2022.07.05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뉴스룸'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 방송 : JTBC 뉴스룸 / 진행 : 오대영 [앵커] 대통령을 공개 비판한 여당의 인사, 바로 만나보겠습니다. 박민영 국민의힘 대변인입니다. 안녕하십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네. 안녕하세요.] [앵커] 부끄러움을 넘어 참담하다고까지 했습니다. 특히 어떤 점에서 심각하다고 느끼셨습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저를 비롯한 2030세대 청년들이 최초로 보수정당인 국민의힘을 사실상 지지하지 않았습니까? 저는 그 기저에는 이 문재인 정권에 대한 그런 실망감이 깔려 있었다라고 생각을 합니다. 그런데 이게 인사의 실패를 넘어서 그것들을 전 정부와 비교하는 식의 발언이 저는 과거 문재인 정부에 실망했던 청년들에게 또 다른 실망감을 안겨줄 수밖에 없다라고 생각을 했거든요. 그러니까 만약에 대통령께서 국정이 지체가 되고 있기 때문에 부득이하게 임명할 수밖에 없었다라고 말씀을 하셨다면 저도 적극적으로 아마 옹호를 했을 겁니다. 그런데 사실 오늘 발언은 과거의 이명박, 박근혜 정부를 탓하던 그런 민주당과 저는 크게 다르지 않다, 이런 것들은 어떤 청년들의 눈높이에 맞지 않다 이렇게 생각을 했고요. 제가 당의 대변인이기에 앞서 저는 국민의 대변인이 되어야 한다라고 생각을 하고 그런 의미에서 당의 자정능력이 아직 살아 있다는 것을, 적어도 이런 지점에서는 아무런 비판 없이 몰락의 길을 걸었던 민주당과 다르다는 것을 좀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앵커] 다시 얘기하자면, 윤석열 대통령은 줄곧 전 정권보다 낫다라는 취지로 답변을 했거든요. 이런 나름의 인사 기준이 국민의 동의를 받기 어렵다, 이런 말씀입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그 말씀의 취지 자체는 세심하게 살펴보면 맞다라고 생각합니다. 실제 문재인 정부 1기 내각을 보면 약 20여 명의 그런 장관급 인사들 중에 문재인 정부가 직접 천명한 5대 인사 배제원칙이 있지 않았습니까? 이게 부합하는 인사가 6명 남짓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윤석열 정부의 지금 인사가 더 낫다라고 판단할 수도 있겠는데요. 사실 이런 세부적인 내용들은 국민들께서는 별로 궁금해하지 않으실 거라고 생각하고 저희가 결국에는 오십보백보의 논리를 펼치고 있는 것이기 때문에 결국에는 국민적 소구력이 없다라고 저는 생각을 했습니다.] [앵커] 박민영 대변인은 대선캠프에서 청년보좌역을 맡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윤석열 정부가 탄생을 하면 과거와 뭐가 달라야 하는지 민심을 전했겠죠. 또 대통령의 뜻도 들었을 것 같습니다. 후보 시절과 대통령이 된 뒤에 달라진 겁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제가 청년보좌역일 때는 시시각각 어떤 민심의 흐름을 읽고 일일 보고 형태로 저희 다른 청년보좌역들과 함께 매일 보고를 드렸었습니다. 또 후보께가 아니더라도 어떤 의사결정권자의 그런 위치에 있는 선대위 관계자분들께 직접 소통을 하면서 민심을 반영하려고 노력을 했었는데요. 지금은 적어도 저는 어떤 용산이나 정부에 직접적인 소통망이 있는 상황은 아닙니다. 그래서 비단 저뿐만이 아니라 당정대회 자체에 소통 기능이 많이 망가져 있는 게 아닌가, 저는 그런 위기의식을 느끼고 있습니다.] [앵커] 조금만 더 들어가 보죠. 민심을 읽는 안테나가 고장 난 것 같다, 이런 얘기까지 보수 지지층에서 나오고 있거든요. 윤석열 대통령의 판단을 막고 있는 게 있다고 보십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저는 대통령에 대해서는 아직도 믿음이 있습니다. 왜냐하면 저도 1월 6일날 사실 지금보다 더 강도 높게 청년보좌역 간담회에서 쓴소리를 했었거든요. 그런데 그때 대통령께서는 정말 어떤 표정 변화, 일그러진 변화 하나 없이 정말 그대로 선대위의 변화를 이끌어주셨고 그런 기반이 있었기 때문에 저희가 열악한 열세의 지지율을 뒤집고 역전극을 만들어낼 수 있었다라고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지금 상황은 과거와는 좀 달라졌다라고 저는 인식을 하고 있고요. 그런데 그 달라진 게 대통령이 아니라면 주변 사람들일 수 있겠다라고도 생각이 듭니다.] [앵커] 주변 사람들로 달라졌을 수도 있다 이렇게 추정을 하시는 거군요. 지지율은 별 의미가 없다 이렇게 얘기를 했고 신경 쓰지 않는다라는 취지의 대통령의 발언이 나왔습니다. 이것도 역시 논란인데 당 안에서는 어떻게 받아들이고 있습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일단 지지율이라는 것이 결국에는 국민들의 의사 아니겠습니까? 지금 대통령의 어떤 국정에 대한 평가일 수 있는데요. 외생적인 변수가 많은 게 사실입니다. 세계적인 경제위기가 있고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희가 미흡했기 때문에 국민들께서 부정적으로 평가하시는 부분이 있다면 그런 부분에 대해서는 전향적인 변화가 있어야 한다라고 저는 생각을 합니다. 그런데 오늘 제 발언에 대해서 그래도 여당 대변인으로서 부적절하지 않냐는 그런 문제의식들도 있었고요. 물론 응원해 주시는 분들도 많았습니다. 다만 이게 이준석 대표가 공격하라고 시킨 게 아니냐, 이런 말씀들도 있었는데요. 사실 제가 오늘 한 이 발언 때문에 가장 난처한 사람이 바로 이준석 대표일 겁니다. 왜냐하면 지금 윤심의 향방에 모두가 촉각을 세우고 있는 가운데 어찌 보면 방금과 같은 오해를 살 수 있는 발언일 수 있으니까요. 그래서 일단은 제 개인의 의견, 그러니까 당의 대변인이지만 국민을 대변하고자 하는 이런 젊은 대변인의 위치에서 제가 우려를 개인적으로 전한 것이다 일단 이렇게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앵커] 알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짤막하게 답변을 부탁드리겠습니다. 박순애 사회부총리는 의혹이 많았습니다. 만취 음주운전 비롯해서 많았죠. 계속 논란이 될 것 같습니다. 지금이라도 물러나는 게 수순이라고 보십니까?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저는 앞에도 말씀드렸지만 이 정부 여당으로서 국정 지체에 대해서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라고 생각을 합니다. 그래서 대통령께서 어떤 사과의 말씀을 하시면서 부득이한 사정을 설명했다면 저는 옹호했을 거라고 말씀을 드렸잖습니까? 그런 맥락에서 저희가 더 이상 이런 어떤 장관의 낙마에 의한 국정 혼란에 대해서도 고려하지 않을 수가 없고 그래서 당장 어떤 낙마를 시키거나 자진사퇴 제가 그런 것에 대해서 말씀을 드리기보다는 당장 어떤 주어진 위치에서 좀 역량을 잘 발휘해 주셔서 국정 안정에 기여해 주셨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앵커] 알겠습니다. 오늘 말씀 여기까지 듣겠습니다. 국민의힘 박민영 대변인이었습니다. 고맙습니다. [박민영/국민의힘 대변인 : 감사합니다.] 오대영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JTBC 20220705 55

  • 코로나 확진자 40일 만에 최다…휴가철 재유행 우려 01:45
    코로나 확진자 40일 만에 최다…휴가철 재유행 우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발표…24년 만에 6%대 가능성 02:12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발표…24년 만에 6%대 가능성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독립기념일 축제' 행렬에 총기난사…6명 숨져 01:56
    미국 '독립기념일 축제' 행렬에 총기난사…6명 숨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증시, 독립기념일로 휴장…유럽 증시 '혼조세' 마감|아침& 증시 02:58
    미국 증시, 독립기념일로 휴장…유럽 증시 '혼조세' 마감|아침& 증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탈리아 총리 04:28
    이탈리아 총리 "알프스 돌로미티 참사 원인은 기후변화"|아침& 월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송옥렬 '성희롱 발언' 논란… 02:13
    송옥렬 '성희롱 발언' 논란…"과오 인정하고 깊이 반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34
    "소비자 발길 붙잡자"…마트·편의점 '최저가 띄우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강제동원 민관협 출범…피해자 측 01:26
    강제동원 민관협 출범…피해자 측 "일본 기업과 직접 협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화제의 전시…고양이를 사랑한 영국 화가, 루이스 웨인전|아침& 라이프 05:30
    화제의 전시…고양이를 사랑한 영국 화가, 루이스 웨인전|아침& 라이프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상반기 청약 시장 '찬바람'…경쟁률·당첨 최저점 하락 00:29
    상반기 청약 시장 '찬바람'…경쟁률·당첨 최저점 하락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찜통더위 계속…수도권·강원 영서 소나기 00:27
    [날씨] 찜통더위 계속…수도권·강원 영서 소나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尹, 부실 인사 지적에 00:41
    尹, 부실 인사 지적에 "전 정권 지명 장관 중 훌륭한 사람 봤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0:58
    "권리금 더 받게 해줄게"...문 닫는 소상공인 노린 사기단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美경찰 총알 60발 맞고 숨진 흑인…시민들, 과잉진압 항의 시위 00:54
    美경찰 총알 60발 맞고 숨진 흑인…시민들, 과잉진압 항의 시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윤 대통령, 박순애에 01:04
    윤 대통령, 박순애에 "공격받느라 고생…소신껏 잘하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다시 증가세로 바뀐 코로나… 01:45
    다시 증가세로 바뀐 코로나…"방역 강화는 생각 안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월 소비자물가 6%↑…외환위기 후 24년 만에 최고 01:59
    6월 소비자물가 6%↑…외환위기 후 24년 만에 최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윤 대통령, 인사 검증 지적에… 01:52
    윤 대통령, 인사 검증 지적에…"전 정권 비교해보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신규 확진자 1만8147명, 다시 급증…40일 만에 최다 00:39
    신규 확진자 1만8147명, 다시 급증…40일 만에 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조선인 강제동원 외면' 미쓰비시, 중국인엔 사죄 비석 00:32
    '조선인 강제동원 외면' 미쓰비시, 중국인엔 사죄 비석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이나 00:29
    우크라이나 "재건에 970조원 필요"…적극적인 지원 호소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6일도 무더위 속 곳곳에 소나기…낮 최고 34도 00:21
    [날씨] 6일도 무더위 속 곳곳에 소나기…낮 최고 34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옥상서 사람들 향해 난사…피로 물든 미 독립기념일 축제 00:52
    [영상] 옥상서 사람들 향해 난사…피로 물든 미 독립기념일 축제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07:50
    이준석 "'윤핵관' 쪽 공격 명백, '윤심'인지는 모르겠다"|썰전 라이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01
    "서로 내로남불 지적 참담"...대통령실 직격한 여당 대변인의 심경|JTBC 인터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썰기] 당대표 출마 막히자…박지현 09:19
    [뉴스썰기] 당대표 출마 막히자…박지현 "날 막는 건 이재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시 썰전라이브] 정봉주 17:09
    [3시 썰전라이브] 정봉주 "민주당 의원들, '망국열차'에 올라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시 썰전라이브] 정봉주 17:09
    [3시 썰전라이브] 정봉주 "민주당 기득권 170명 의원들 '망국열차' 올라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전당대회 규칙 뒤집은 민주당 비대위…안규백 '전격 사퇴' 10:39
    전당대회 규칙 뒤집은 민주당 비대위…안규백 '전격 사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윤리위 뒤에 윤핵관? 이준석 08:57
    윤리위 뒤에 윤핵관? 이준석 "까마귀 날자 배 떨어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민주당 11:00
    민주당 "예외 안 돼"…박지현 "피선거권이 어떻게 있다 없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망치 이용해 '1분 싹쓸이'…출소 한 달 만에 금은방 턴 10대 02:48
    망치 이용해 '1분 싹쓸이'…출소 한 달 만에 금은방 턴 10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물가상승률 6% 시대…윤 대통령 13:26
    물가상승률 6% 시대…윤 대통령 "매주 비상경제회의 주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위기 때마다 문 정부 소환…인사실패 비판에도 '마이웨이' 02:20
    위기 때마다 문 정부 소환…인사실패 비판에도 '마이웨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음주운전 장관 임명하며 01:55
    음주운전 장관 임명하며 "언론과 야당 공격받느라 고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전 정권에 '화살' 돌리자… 02:11
    전 정권에 '화살' 돌리자…"부끄러움 넘어 참담" 부메랑으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송옥렬, 성희롱 논란에 02:20
    송옥렬, 성희롱 논란에 "제가 너무 잘못…낙마까지 생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인터뷰] 박민영 대변인 06:32
    [인터뷰] 박민영 대변인 "전 정부와 비교, 2030에 또다른 실망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외환위기 이후 첫 6%대 물가…한은 '빅스텝' 밟나 02:25
    외환위기 이후 첫 6%대 물가…한은 '빅스텝' 밟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편의점주들 '심야 물건값 5% 인상' 예고… 02:17
    [단독] 편의점주들 '심야 물건값 5% 인상' 예고…"인건비 못 버텨"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한강 하구서 10살 추정 남아 시신 발견… 01:42
    한강 하구서 10살 추정 남아 시신 발견…"부검 의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은성수 아들 '병역기피' 의혹…미국 출국 뒤 '버티기' 02:21
    [단독] 은성수 아들 '병역기피' 의혹…미국 출국 뒤 '버티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영주권' 이유로 귀국명령 불응…병무청, 작년에도 고발 02:04
    [단독] '영주권' 이유로 귀국명령 불응…병무청, 작년에도 고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슈체크] 은성수 아들 '미국행' 가능하게 했던 '병무청의 조치' 04:25
    [이슈체크] 은성수 아들 '미국행' 가능하게 했던 '병무청의 조치'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01:34
    "온몸이 땀" 찜통더위 계속…7일 전국에 다시 장맛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평양 34도' 푹푹찌는 거리엔 '손풍기'…북한도 뜨겁다 01:34
    '평양 34도' 푹푹찌는 거리엔 '손풍기'…북한도 뜨겁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달 탐사의 꿈 '다누리' 여정 시작…발사지 미국으로 01:47
    달 탐사의 꿈 '다누리' 여정 시작…발사지 미국으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백브리핑] 어딘가 익숙한 개성 시내버스의 정체는? 04:11
    [백브리핑] 어딘가 익숙한 개성 시내버스의 정체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파출소에 '화살총' 쐈는데…'피하기 바빴던' 경찰들 02:03
    파출소에 '화살총' 쐈는데…'피하기 바빴던' 경찰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안동시청 공무원, 출근시간 동료가 휘두른 흉기에 숨져 01:34
    안동시청 공무원, 출근시간 동료가 휘두른 흉기에 숨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세계 최초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 02:36
    세계 최초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숨소리 맞춰 연주해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곧 저작권 풀리는 미키마우스…'살인마 곰돌이 푸' 뒤잇나 02:06
    곧 저작권 풀리는 미키마우스…'살인마 곰돌이 푸' 뒤잇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고교생 포수 엄형찬 'MLB 첫 한국인 포수' 도전 시작 01:41
    고교생 포수 엄형찬 'MLB 첫 한국인 포수' 도전 시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전국 '폭염 특보'…6일 무더위 속 강한 소나기 00:18
    [날씨] 전국 '폭염 특보'…6일 무더위 속 강한 소나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허준이 교수, 한국계 최초 '수학 노벨상' 필즈상 수상 01:40
    허준이 교수, 한국계 최초 '수학 노벨상' 필즈상 수상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 윤대통령 00:52
    윤대통령 "중국이 대만 공격시 북한 도발 가능성 매우 높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 [단독] 김건희 여사, 캐나다 총리 부인과 미술관 관람... 01:12
    [단독] 김건희 여사, 캐나다 총리 부인과 미술관 관람..."배우자 초청으로 한 것"
    조회수 88
    본문 링크 이동
  • 3 이준석 '사자성어' 징계?…변수 떠오른 윤 대통령의 09:54
    이준석 '사자성어' 징계?…변수 떠오른 윤 대통령의 "이 XX"
    조회수 48
    본문 링크 이동
  • 4 윤 대통령 01:51
    윤 대통령 "타이완 분쟁 시 '북 위협' 대응 우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01:58
    "가짜 뉴스" "언론 통제"‥'비속어 논란' 공방 격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한미 훈련 하루 전 탄도미사일‥추가도발 우려 01:57
    한미 훈련 하루 전 탄도미사일‥추가도발 우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02:14
    "대만 분쟁 시 북한 도발 가능성‥최우선 대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정부, '핵심광물' 적극 참여 등 '자원외교' 박차...中 '각개격파' 우려 02:23
    정부, '핵심광물' 적극 참여 등 '자원외교' 박차...中 '각개격파' 우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방화·폭행 '공포의 응급실'...매년 500명씩 입건 02:11
    방화·폭행 '공포의 응급실'...매년 500명씩 입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0 당정, 스토킹 범죄 '반의사불벌죄' 삭제 추진...野 추진 '노란봉투법'엔 이견 02:55
    당정, 스토킹 범죄 '반의사불벌죄' 삭제 추진...野 추진 '노란봉투법'엔 이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대통령실 02:13
    대통령실 "미·일과 주요 현안 해결"...평가는 '극과 극'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2 NSC 02:28
    NSC "北 도발 규탄...美 등과 공조"...여야는 또 책임 공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3 부산 입항 美 핵 항모 보란 듯...北, 탄도미사일 발사 02:20
    부산 입항 美 핵 항모 보란 듯...北, 탄도미사일 발사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14 [스트레이트] 대통령실 이전 비용 '눈덩이'‥수상한 '과학 경호'는 불법 의혹 18:08
    [스트레이트] 대통령실 이전 비용 '눈덩이'‥수상한 '과학 경호'는 불법 의혹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5 '역대 최대' 쌀 45만 톤 시장 격리…양곡관리법 두고 설전 02:00
    '역대 최대' 쌀 45만 톤 시장 격리…양곡관리법 두고 설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6 02:00
    "외교 참사" VS "깎아내리기"…여야 공방 지속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7 순방 성과 '서면' 브리핑…윤 대통령, 출근길서 입장 낼까 02:19
    순방 성과 '서면' 브리핑…윤 대통령, 출근길서 입장 낼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8 '사거리 600여 km' 미 항모 보란 듯 미사일 쏜 북한 02:10
    '사거리 600여 km' 미 항모 보란 듯 미사일 쏜 북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9 여 02:24
    여 "국익 훼손 조작보도", 야 "대통령 욕설 감추려 언론통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북한의 노림수는‥SLBM 추가 도발 감행하나 03:36
    북한의 노림수는‥SLBM 추가 도발 감행하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1 당정, 스토킹 범죄 '반의사불벌죄' 삭제 추진...野 추진 '노란봉투법'엔 이견 02:57
    당정, 스토킹 범죄 '반의사불벌죄' 삭제 추진...野 추진 '노란봉투법'엔 이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뉴스야?!] 이스타 항공, 승객 목숨 건 비행? 07:26
    [뉴스야?!] 이스타 항공, 승객 목숨 건 비행?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3 [단독] 文정부, 中이 '한복' 인정했다더니…실제론 '한복은 중국 것이자 한반도 것' 01:51
    [단독] 文정부, 中이 '한복' 인정했다더니…실제론 '한복은 중국 것이자 한반도 것'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4 北, 탄도미사일 1발 발사…NSC 긴급회의 01:36
    北, 탄도미사일 1발 발사…NSC 긴급회의 "도발 규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외신 00:41
    외신 "북, 한미훈련·미 부통령 방한 앞두고 미사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6 尹, 기내간담회 없이 조용한 귀국… 02:10
    尹, 기내간담회 없이 조용한 귀국…"직접 입장낼 지 논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일요와이드] 한일·한미 회담 성과…윤상현 의원에게 듣는다 15:20
    [일요와이드] 한일·한미 회담 성과…윤상현 의원에게 듣는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8 고위 당정 협의회... 00:40
    고위 당정 협의회..."정기국회 내 스토킹 처벌 강화"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9 [이슈체크] 비속어 논란 키우는 '침묵'…여당도 전전긍긍 02:41
    [이슈체크] 비속어 논란 키우는 '침묵'…여당도 전전긍긍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30 민주 02:17
    민주 "무능한 외교 참사"…국힘 "이재명, 자격 있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