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5세 입학' 사실상 폐기‥"현실적으로 어려워"

2022.08.10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 앵커 ▶ 사퇴한 박순애 교육부 장관은 마지막 순간까지도 학제 개편 방침을 철회하지는 않았는데요. 교육부가 사실상 폐기 방침을밝혔습니다. 임소정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박순애 장관의 사퇴 직전까지도 '만 5세 입학'에 대해 예정대로 공론화 작업을 하겠다고 밝혔던 교육부. 다시 입장을 묻는 질문에 다른 대답을 내놨습니다. [장상윤/교육부 차관 (국회 업무보고)] "이 자리에서 폐기한다, 이제는 더 이상 추진하지 않겠다는 말씀을 드리지 못하지만 현실적으로 추진하기 어려워졌다는 판단을 하고 있습니다." 학제 개편안을 발표한 지 11일 만에 사실상 폐기 입장을 밝힌 겁니다. 관련 내용은 하루 전에 이미 업무 보고 자료에서도 빠졌습니다. 대신 학생들이 원하는 방과후 과정을 추가 개설한다는 '초등 전일제학교'와 '초등돌봄교실'을 확대 운영한다는 내용이 새로 추가됐습니다. 대통령 업무보고에서 주요 추진과제로 정한 내용이 바뀌는 건 매우 이례적으로, 여론을 수습하기 위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장상윤/교육부 차관] "근본적인 목적은 사실 교육에 대한 국가책임을 강화하자는 그런 취지이기 때문에‥" 하지만 대통령실이 장상윤 차관에게 전달한 쪽지가 카메라에 포착되면서 또 다시 논란에 불을 붙였습니다. 권성연 대통령실 교육비서관의 이름이 적힌 쪽지에는 "상임위에서 취학연령 하향 논란 관련 질문에 대국민설문조사나 학제 개편은 언급하지 않는 게 좋겠다"고 적혀 있었습니다. [김영호/국회 교육위원회 위원] "차관은 여기 와서 허수아비 노릇하고 컨트롤타워는 대통령 비서관이 배후에 있다는 것이거든요." [장상윤/교육부 차관] "그건 의견일 뿐이고요. 제가 판단해서 답변을 하면 되는 겁니다." 야당 의원들은 쪽지 사본 제출을 요청했고 여당 의원들이 이에 반발하며 설전이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장 차관은 또 김건희 여사의 논문이 표절이 아니라고 판단한 국민대 판정에 대해 "대학의 검증시스템을 존중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야당 의원들은 "감독기관으로서 맞는 태도인지 의문"이라고 질타했습니다. MBC뉴스 임소정입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임소정 기자(with@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20220810 146

  • 1 경기 용인시 리조트에서 불...투숙객 등 139명 대피 00:26
    경기 용인시 리조트에서 불...투숙객 등 139명 대피
    조회수 78
    본문 링크 이동
  • 2 [단독] 01:46
    [단독] "'경기도 약속 안 지켜'…北 김성혜 한마디에 쌍방울 10억 송금"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3 [날씨플러스] 오늘 밤 눈·비…내일은 낮에도 '0도' 강추위 02:16
    [날씨플러스] 오늘 밤 눈·비…내일은 낮에도 '0도' 강추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4 [날씨] 내일부터 다시 영하권 강추위...철원 '영하 12도' 01:09
    [날씨] 내일부터 다시 영하권 강추위...철원 '영하 12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5 '서해 피격 은폐 혐의' 서훈 구속… 01:46
    '서해 피격 은폐 혐의' 서훈 구속…"증거인멸 우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6 서훈 구속에 00:44
    서훈 구속에 "명예 살인" vs "정치 보복"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7 서해피격 수사…'최종 승인' 문 전 대통령 향하나 02:04
    서해피격 수사…'최종 승인' 문 전 대통령 향하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8 불법자금 재판 유동규, 국선변호인 선임… 00:39
    불법자금 재판 유동규, 국선변호인 선임…"빚만 7천만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9 소방·구청도 부실대응 은폐 정황…조만간 구속영장 02:10
    소방·구청도 부실대응 은폐 정황…조만간 구속영장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주말에도 예산안 물밑협상…내일 여야 2+2 회동 01:46
    주말에도 예산안 물밑협상…내일 여야 2+2 회동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복귀 거부' 고발 경고…화물연대, 대규모 집회 '맞불' 01:45
    '복귀 거부' 고발 경고…화물연대, 대규모 집회 '맞불'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2 '서해 피격' 첫 청와대 인사 구속...수사 '정점' 향하나 02:16
    '서해 피격' 첫 청와대 인사 구속...수사 '정점' 향하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3 부담 털어낸 손흥민…16강전, 이젠 캡틴의 시간 01:59
    부담 털어낸 손흥민…16강전, 이젠 캡틴의 시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4 영화 같은 16강 진출…용병술·투혼이 빚어낸 합작품 02:01
    영화 같은 16강 진출…용병술·투혼이 빚어낸 합작품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5 01:55
    "와!" 탄식이 환호로…영하의 추위 녹인 '광화문 열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6 학교 앞 교통사고로 초등학생 숨져...운전자는 '만취' 01:37
    학교 앞 교통사고로 초등학생 숨져...운전자는 '만취'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7 01:56
    "포르투갈 꺾고 16강 가자!"…한파 속 거리응원전 들썩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18 [영상] 남양유업·효성家 3세 마약 적발…대마에 빠진 9명 무더기 기소 01:32
    [영상] 남양유업·효성家 3세 마약 적발…대마에 빠진 9명 무더기 기소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19 화물연대 파업 피해 본격화...민노총, 서울·부산서 노동자대회 02:18
    화물연대 파업 피해 본격화...민노총, 서울·부산서 노동자대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오늘의 주요뉴스 00:57
    오늘의 주요뉴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오현주 앵커의 생각] 요지부동 지지율 01:10
    [오현주 앵커의 생각] 요지부동 지지율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겨울아 반갑다' 스키장 '북적'…내일부터 다시 한파 01:36
    '겨울아 반갑다' 스키장 '북적'…내일부터 다시 한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만취운전에 하굣길 초등생 사망…경찰, 30대 구속영장 01:47
    만취운전에 하굣길 초등생 사망…경찰, 30대 구속영장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4 업무개시명령에 거리 나선 민노총…도심 집회 잇따라 01:35
    업무개시명령에 거리 나선 민노총…도심 집회 잇따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힘 받는 '서해 피격' 윗선 수사…종착지는? 03:49
    힘 받는 '서해 피격' 윗선 수사…종착지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6 '서해 피격' 서훈 구속…19시간 심사 끝 01:37
    '서해 피격' 서훈 구속…19시간 심사 끝 "증거인멸 우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날씨] 내일부터 다시 추워져…밤사이 남해안 비 조금 01:17
    [날씨] 내일부터 다시 추워져…밤사이 남해안 비 조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추가 영장 대상자 선정 주력...'윗선' 겨냥 수사 임박 02:00
    추가 영장 대상자 선정 주력...'윗선' 겨냥 수사 임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화물연대 파업 피해 본격화...민노총, 서울·부산서 노동자대회 02:19
    화물연대 파업 피해 본격화...민노총, 서울·부산서 노동자대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0 [날씨] 오늘 강원도 일부 한파경보...내일부터 다시 '강추위' 01:15
    [날씨] 오늘 강원도 일부 한파경보...내일부터 다시 '강추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