굼뜬 쏠배감펭이 최상위 포식자?…비결은 집요함

2022.08.10 방영 조회수 4
정보 더보기
[애니멀피플] 관상어 도입 뒤 유출돼 대서양·카리브 해·지중해 침입종 악명 느리지만 끈질기게 추격해 ‘꿀꺽’ 전략, 수조 실험서 61% 성공률 산호초에선 매복, 열린 곳에선 ‘거북이 경주’ 전략이 침입종 비결 인도-태평양 원산이지만 대서양과 카리브 해, 지중해로 확산해 산호초 물고기를 닥치는 대로 잡아먹어 큰 문제가 되는 점쏠배감펭. 느린 속도로 끈질기게 추격하는 사냥 비결이 밝혀졌다. 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독침을 숨긴 길고 화려한 지느러미의 쏠배감펭은 다이버에게 인기 있는 볼거리를 제공하지만 세계적인 침입종으로 악명을 떨친다. 우리나라 남해를 비롯해 태평양과 인도양에 분포하는 이 포식자 물고기는 관상용으로 북미에 도입된 뒤 1980년대 플로리다에서 풀려나면서 대서양 서부, 카리브 해, 지중해 동부는 물론 브라질까지 번져 큰 피해를 일으키고 있다. 쏠배감펭은 독 가시 때문에 사람들이 식용을 꺼리고 포식자가 없는 데다 산호초 물고기를 닥치는 대로 잡아먹는 침입종으로 자리 잡았다. 동작이 느리고 현란한 무늬가 눈에 잘 띄는 이 물고기가 최상위 포식자가 된 이유는 뭘까. 쏠배감펭은 독침이 있어 포식자가 없고 탐식성인 데다 매달 번식을 해 빠른 속도로 불어난다. 다이버가 작살로 제거하는 것이 가장 유력한 퇴치 방법으로 꼽힌다. 픽사베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산호초의 복잡한 윤곽과 색깔에 쏠배감펭의 무늬가 녹아들어 매복한 뒤 가까운 거리에 온 먹이를 물과 함께 큰 입으로 빨아들여 삼키는 전략이 먹혀들었다는 설명이 유력했다. 그렇지만 산호초가 아닌 열린 공간에서도 매우 뛰어난 포식 능력을 보이는 이유는 뭘까. 애슐리 피터슨 등 미국 캘리포니아대 어바인 캠퍼스 연구자들은 수조 실험을 통해 “속도가 느린 쏠배감펭이 빠른 먹이를 사냥하는 비결은 끈질긴 추격 전략”이라고 과학저널 ‘왕립학회보 비’ 최근호에 실린 논문에서 밝혔다. 연구자들은 아주 넓고 구석에 몰 수 없는 둥근 형태의 수조에 점쏠배감펭과 먹이 물고기인 자리돔을 한 마리씩 넣고 이들의 이동궤적을 실시간으로 추적해 분석했다. 쏠배감펭은 매복할 곳도 없고 자리돔은 2배나 빠른 속도로 헤엄쳤지만 23번의 실험 가운데 14번 먹이를 사냥하는 데 성공했다. 또 먹이가 9㎝ 이하의 거리로 접근해 최후의 일격을 가했을 때 성공률은 74%에 이르렀다. 쏠배감펭은 먹이를 향해 끊임없이 머리의 방향을 돌리며 느리지만 쉬지 않고 접근했다. 자리돔은 속도는 빨랐지만 변화가 컸고 잠깐의 방심이나 진이 빠져 포식자에게 거리를 주었을 때 치명적인 공격을 당했다. 이런 추격 방식은 매나 박쥐가 먹이가 진행하는 방향을 예측해 빠른 속도로 진행경로를 가로막는 방식과는 달랐다. 그런 빠른 속도를 낼 수 없는 쏠배감펭은 매 순간 먹이 쪽으로 머리를 돌리며 쉬지 않고 방향을 바꾸어 추격을 이어가는 전략을 폈다. 정면에서 본 점쏠배감펭. 비대한 가슴지느러미에는 독액을 주입하는 독침이 달려 있다. 젠스 피터슨, 위키미디어 코먼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구자들은 “쏠배감펭이 빠른 먹이를 사냥하는 비결은 토끼와 거북의 경주에서처럼 느리지만 끈질긴 쪽이 이긴다는 걸 보여준다”며 “이것이 침입종으로 기세를 떨치는 한 이유”라고 밝혔다. 또 “이런 추격 방식이 야생에서도 먹히는지 규명하는 것은 앞으로의 과제”라고 덧붙였다. 인용 논문: Proceedings of the Royal Society B, DOI: 10.1098/rspb.2022.1085 조홍섭 기자 ecothink@hani.co.kr ▶▶기자들이 직접 보내는 뉴스레터를 받아보세요! ▶▶동물 사랑? 애니멀피플을 빼놓곤 말할 수 없죠▶▶주말에도 당신과 함께, 한겨레 S-레터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겨레TV 20220810 2

  • 굼뜬 쏠배감펭이 최상위 포식자?…비결은 집요함 00:35
    굼뜬 쏠배감펭이 최상위 포식자?…비결은 집요함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예언해줌] 이준석, 공격모드 전환...“윤석열 직접 겨냥할 수도” 14:04
    [예언해줌] 이준석, 공격모드 전환...“윤석열 직접 겨냥할 수도”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 [자막뉴스] 베트남 호텔 수영장에서… 01:37
    [자막뉴스] 베트남 호텔 수영장에서…"몸 떨더니" 숨졌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 01:20
    "2세 아이에게 총 쏘고 흉기 휘둘러"…태국 어린이집 참극 순간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3 대낮 아내 살해‥'접근금지'도 못 막았다 02:00
    대낮 아내 살해‥'접근금지'도 못 막았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4 태국 어린이집서 총기난사 사건…어린이 22명 등 최소 38명 숨져(종합3보) 01:20
    태국 어린이집서 총기난사 사건…어린이 22명 등 최소 38명 숨져(종합3보)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5 [영상] 어린이 쏘고 가족까지 살해…태국 보육시설 총격범은 전직 경찰 01:20
    [영상] 어린이 쏘고 가족까지 살해…태국 보육시설 총격범은 전직 경찰
    조회수 49
    본문 링크 이동
  • 6 인천서 30대 여성 폭행당해…경찰, 5분 넘게 방치|오늘 아침& 04:30
    인천서 30대 여성 폭행당해…경찰, 5분 넘게 방치|오늘 아침&
    조회수 43
    본문 링크 이동
  • 7 [인턴이간다] NO마스크 대학 축제? 직접 가봤습니다 01:00
    [인턴이간다] NO마스크 대학 축제? 직접 가봤습니다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8 방송인 박수홍, 조사실서 친부에게서 폭행... 02:18
    방송인 박수홍, 조사실서 친부에게서 폭행..."어릴 때도 위협"
    조회수 74
    본문 링크 이동
  • 9 수능 앞두고 교내 방역 강화... 02:12
    수능 앞두고 교내 방역 강화..."신규 환자, 2주 뒤엔 만 명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12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00:48
    [12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쌍용차 인수 주가조작 혐의' 에디슨모터스 회장 구속 기로 00:32
    '쌍용차 인수 주가조작 혐의' 에디슨모터스 회장 구속 기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날씨] 서울 한낮 19도…동해안 최대 60㎜ 비소식 00:27
    [날씨] 서울 한낮 19도…동해안 최대 60㎜ 비소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영상] 비·조정석, 난데없는 불륜설…상대방 거론 골퍼 01:20
    [영상] 비·조정석, 난데없는 불륜설…상대방 거론 골퍼 "어이없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자막뉴스] 02:00
    [자막뉴스] "이 여자만 데려간다고"…대범해지는 '묻지마 폭행'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날씨] 내륙 맑고 동해안 비...임실에는 가을 치즈 축제 한창 02:09
    [날씨] 내륙 맑고 동해안 비...임실에는 가을 치즈 축제 한창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6 수능 앞두고 교내 방역 강화... 02:09
    수능 앞두고 교내 방역 강화..."신규 환자, 2주 뒤엔 만 명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뉴스라이브] 완전한 일상회복 '실내 노마스크' 언제쯤 가능할까? 11:30
    [뉴스라이브] 완전한 일상회복 '실내 노마스크' 언제쯤 가능할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경기 의정부경찰서, '채팅방으로 마약 거래·투약' 75명 무더기 검거 00:29
    경기 의정부경찰서, '채팅방으로 마약 거래·투약' 75명 무더기 검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01:45
    "떡볶이 너마저"...고물가에 흔들리는 '서민 외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인천시, 스마트 소음관리 시스템 구축 00:35
    인천시, 스마트 소음관리 시스템 구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성남시, 저소득 1인 가구에 간병비 지원 00:27
    성남시, 저소득 1인 가구에 간병비 지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서해 피격' 유족, 문 전 대통령 검찰 고발 00:38
    '서해 피격' 유족, 문 전 대통령 검찰 고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경기북부 냉해 피해 유의…일요일 전국에 비 01:15
    경기북부 냉해 피해 유의…일요일 전국에 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신규 확진 2만 명대…요양병원 '음압설비' 지원 01:49
    신규 확진 2만 명대…요양병원 '음압설비' 지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가을비에 한껏 물오른 구절초... 00:36
    가을비에 한껏 물오른 구절초..."한글날 연휴에 절정 예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신규 확진 2만 2,298명…수능 · 중간고사 유증상사 고시실 분리 00:35
    신규 확진 2만 2,298명…수능 · 중간고사 유증상사 고시실 분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8월 경상수지 30.5억 달러 적자…넉달 만에 다시 적자 전환 00:39
    8월 경상수지 30.5억 달러 적자…넉달 만에 다시 적자 전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코로나19 위중증 329명‥신규 확진 2만 2천298명 00:12
    코로나19 위중증 329명‥신규 확진 2만 2천298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자막뉴스] 경찰에 4번 전화 건 여성...거리서 충격적 모습으로 02:21
    [자막뉴스] 경찰에 4번 전화 건 여성...거리서 충격적 모습으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신규 2만 2천298명…위중증 329명·사망 41명 00:27
    신규 2만 2천298명…위중증 329명·사망 41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