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대만해협 중간선 무력화, 군사충돌 등 2가지 위험 조성"

2022.08.14 방영 조회수 27
정보 더보기
중국 4일부터 대만 주변 실사격 훈련 돌입 [연합뉴스TV 제공] (타이베이=연합뉴스) 김철문 통신원 = 중국이 그간 비공식 경계선으로 사실상 묵인돼온 대만해협 중간선을 무력화하는 것은 대만해협 정세에 대한 2가지의 새로운 위험을 조성하는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14일 연합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대만 국가정책연구기금회 제중 연구원은 최근 중국 관영통신 신화사가 '전구(戰區) 부대의 대만해협 방향의 전비태세 경계순찰 정례화'를 밝힌 것과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 제 연구원은 먼저 이번 발표는 중국 중앙군사위원회가 이미 대만해협과 남중국해를 관장하는 동부전구와 남부전구에 대만 본섬과 비교적 거리가 먼 대만해협 중간선을 넘어서 군사훈련을 기획·실시할 권한을 위임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처럼 대만해협 중간선이 무력화되면서 중국군 전구가 훈련의 실전성을 강조한 나머지 양측 최일선의 군함과 군용기 등이 예측할 수 없는 군사적 충돌을 벌일 위험성이 매우 높아질 것으로 우려했다. 다만 대만 본섬과 비교적 가깝거나 중간선을 넘어 일정 시간 머무르는 경우에는 중앙군사위원회가 여전히 통제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이어 두 번째 새로운 위험은 앞으로 중국 해군이 해경, '제3의 해군'으로까지 불리는 해상민병대, 어선 등과 함께 중간선 동쪽으로 넘어와 훈련 등을 하는 경우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대만 측이 이런 상황 대처에 매우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므로 대만군과 해순서(해경)는 기존의 대응책을 수정하고 비전쟁 군사행동에 대한 법률적 근거·절차를 명확하게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 연구원은 해군과 해순서가 중장기적인 측면에서 미국산 대잠헬기 구매 또는 함정 건조 계획 등을 새롭게 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중국은 지난 2∼3일 펠로시 의장이 대만을 방문한 이후 대규모 군사행동을 하면서 대만 해협에 대한 주권과 관할권 주장을 행동으로 옮겼다. 중국군은 반복적으로 군함과 전투기를 대만해협 중간선의 동쪽 공역과 수역으로 파견함으로써 중간선 무력화를 시도했다. 대만해협은 중국과 대만 사이의 동중국해와 남중국해를 연결하는 해협으로, 길이 약 400㎞, 폭 150∼200㎞의 전략적 요충지다. 대만해협 중간선은 1954년 12월 미국과 대만 간 상호방위 조약 체결 후 1955년 미 공군 장군인 벤저민 데이비스가 중국과 대만의 군사적 충돌을 막기 위해 선언한 비공식 경계선이다. 이런 가운데 대만해협의 중간선 좌표(북위 27도 동경 122도, 북위 23도 동경 118도)는 리제 대만 국방부장(장관)이 재임 시절인 2004년 5월 입법원(국회) 보고 당시 공개적으로 밝힌 후 15년 만인 2019년 7월 말 천궈화 대만 국방부 정보차장(중장)이 재차 확인했다. 그러나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020년 9월 "대만은 분할할 수 없는 중국 영토의 일부분"이라며 "소위 대만해협의 중간선은 존재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내놨다. 대만해협의 중간선 좌표 [구글지도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jinbi100@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0814 6

  • [영상] 반지하 없애면 세입자는 어디로 가나요 03:57
    [영상] 반지하 없애면 세입자는 어디로 가나요
    조회수 28
    본문 링크 이동
  • 북한, 일상 회복 속도에도 전방·국경지역은 '고강도' 방역 02:04
    북한, 일상 회복 속도에도 전방·국경지역은 '고강도' 방역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중간선' 무력시위 중국에 경고?…미 02:08
    [영상] '중간선' 무력시위 중국에 경고?…미 "군함 곧 대만해협 통과"
    조회수 44
    본문 링크 이동
  • 02:08
    "중국의 대만해협 중간선 무력화, 군사충돌 등 2가지 위험 조성"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물놀이하다 먼바다 떠내려간 10대…알고보니 일반 튜브 아니었다 01:39
    [영상] 물놀이하다 먼바다 떠내려간 10대…알고보니 일반 튜브 아니었다
    조회수 14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총무원장 선거 의혹 제기에…스님들, 조계종 노조원 폭행 01:10
    [영상] 총무원장 선거 의혹 제기에…스님들, 조계종 노조원 폭행
    조회수 26
    본문 링크 이동
  • 1 [자막뉴스] 02:04
    [자막뉴스] "시진핑, 타이완 침공 지시" 결국 기어코 전쟁?
    조회수 247
    본문 링크 이동
  • 2 [영상] 총격 구멍 수백개…멕시코 시청서 탕탕탕! 시장 등 20여명 사망 02:04
    [영상] 총격 구멍 수백개…멕시코 시청서 탕탕탕! 시장 등 20여명 사망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3 IAEA 02:23
    IAEA "자포리자 원전은 우크라 시설"…푸틴 '국유화'에 반대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4 [영상] 푸틴, 우크라전 와중 칠순…김정은 02:10
    [영상] 푸틴, 우크라전 와중 칠순…김정은 "영도력 탁월" 축전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5 흔들리는 러軍…점령지 관료가 국방장관에 '자살 마땅' 극언 03:09
    흔들리는 러軍…점령지 관료가 국방장관에 '자살 마땅' 극언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6 [영상] 미, 중국 겨냥 반도체 수출 통제…삼성·SK에 약일까? 독일까? 02:10
    [영상] 미, 중국 겨냥 반도체 수출 통제…삼성·SK에 약일까? 독일까?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7 [영상] 폴란드 대통령 02:33
    [영상] 폴란드 대통령 "미 핵무기 공유 요청"…美 "모르는 일"
    조회수 28
    본문 링크 이동
  • 8 [영상] 1.6km 거리서 러 장갑차 뚫는다…우크라군, 초대형 저격총 배치 02:26
    [영상] 1.6km 거리서 러 장갑차 뚫는다…우크라군, 초대형 저격총 배치
    조회수 101
    본문 링크 이동
  • 9 [영상] '푸틴 충성' 체첸 수장, 전쟁통에도 '명품' 샌드백…가격에 '헉' 01:51
    [영상] '푸틴 충성' 체첸 수장, 전쟁통에도 '명품' 샌드백…가격에 '헉'
    조회수 33
    본문 링크 이동
  • 10 플라스틱 통 안에 '금니' 가득…러시아군의 끔찍한 고문 흔적|아침& 월드 04:03
    플라스틱 통 안에 '금니' 가득…러시아군의 끔찍한 고문 흔적|아침& 월드
    조회수 174
    본문 링크 이동
  • 11 [영상] 6천600만년 전 총돌 소행성, 4.5㎞ 높이 '지구급 쓰나미' 야기 01:54
    [영상] 6천600만년 전 총돌 소행성, 4.5㎞ 높이 '지구급 쓰나미' 야기
    조회수 130
    본문 링크 이동
  • 12 [속보] 미 재무부, 대북 석유수출 개인 2명·단체 3곳 제재 00:43
    [속보] 미 재무부, 대북 석유수출 개인 2명·단체 3곳 제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3 [따져보니] 승기 잡았다 패배 몰린 러시아…푸틴, '초강수' 두나 03:23
    [따져보니] 승기 잡았다 패배 몰린 러시아…푸틴, '초강수' 두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바이든 02:10
    바이든 "러, 핵무기 쓰면 '아마겟돈' 온다" 강력 경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5 노벨평화상도 우크라 침공한 푸틴에 경고의 의미 담았다 01:52
    노벨평화상도 우크라 침공한 푸틴에 경고의 의미 담았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6 바이든 01:33
    바이든 "푸틴 핵 위협 최고조…인류 최후의 전쟁 위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7 8개월 만에 전세 역전…우크라군, 동부 접경지까지 진격 02:14
    8개월 만에 전세 역전…우크라군, 동부 접경지까지 진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어린이집 총기난사로 최소 37명 사망…충격에 빠진 태국 01:33
    어린이집 총기난사로 최소 37명 사망…충격에 빠진 태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마약 갱단의 대낮 총기난사…시장 등 최소 20명 숨져 01:48
    마약 갱단의 대낮 총기난사…시장 등 최소 20명 숨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블랙핑크·에스파 파리패션위크 점령‥케이팝 영향에 한국 패션도 관심 02:44
    블랙핑크·에스파 파리패션위크 점령‥케이팝 영향에 한국 패션도 관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노벨평화상에 벨라루스·러·우크라 인권운동가·단체 공동 선정 00:19
    노벨평화상에 벨라루스·러·우크라 인권운동가·단체 공동 선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마약으로 해임된 태국 전직 경찰관‥어린이집에서 30여 명 학살 02:01
    마약으로 해임된 태국 전직 경찰관‥어린이집에서 30여 명 학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미 국무부 01:52
    미 국무부 "북 미사일 규탄…책임지게 할 수단 많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미 하원의원 01:49
    미 하원의원 "동맹국인 한국 얼굴 정면으로 한 방 먹인 것"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멕시코 시청서 대낮 총기난사…시장 포함 최소 20명 숨져 00:35
    멕시코 시청서 대낮 총기난사…시장 포함 최소 20명 숨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노벨평화상에 벨라루스 인권운동가, 러·우크라 인권단체 00:40
    노벨평화상에 벨라루스 인권운동가, 러·우크라 인권단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영상] 푸틴이 쏘아 올린 핵공포…핵무장론 번지나 05:55
    [영상] 푸틴이 쏘아 올린 핵공포…핵무장론 번지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02:45
    "푸틴, 우크라 침공으로 최악의 위기…권력과 목숨 잃을 수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영상] 멕시코 대낮 총기난사…시장 포함 최소 20명 사망 02:33
    [영상] 멕시코 대낮 총기난사…시장 포함 최소 20명 사망 "마약 갱단 소행 추정"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0 '쿵' 머리 맞댄 고양이들…웃긴 반려동물 사진전 1위 01:23
    '쿵' 머리 맞댄 고양이들…웃긴 반려동물 사진전 1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