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체르노빌 사태 우려"‥푸틴, 원전 시찰 동의

2022.08.20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 앵커 ▶ 우크라이나 자포리자 원전에서 러시아 군용차량이 목격되고 양국이 원전공격 가능성을 거론하며 최악의 원전사고인 체르노빌 사태가 재발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국제사회 중재 노력에 러시아가 일단 원전 사찰에 동의했지만 제대로 이뤄질지는 미지수입니다. 파리에서 조명아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우크라이나 자포리자 원전으로 추정되는 영상입니다. 원전 주변에 군용 트럭 5대가 보이고, 차량 앞에는 러시아를 지지하는 표식인 'Z'자가 선명합니다. 차량들이 세워진 곳은 원자로에서 약 130m 떨어진 거리로 추정됩니다. CNN은 언제 촬영된 것인지 정확하지는 않지만 신빙성이 있는 영상이라고 전했습니다. 개전 초기인 3월부터 러시아군에게 점령된 자포리자 원전에선 이달 들어 크고 작은 포격이 잇따르는 상황. 우크라이나는 러시아가 자포리자 원전에 탄약과 군사 장비를 저장한다고 비판하고, 러시아는 원전에 있는 군사 장비는 경비를 위한 것이라며 책임을 돌리고 있습니다. 특히 현지시간으로 어제는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양측 모두 자포리자 원전에서 공격이 있을 것이라고 예고하면서 긴장은 더욱 커졌습니다. 인류 최악의 원전사고였던 제2의 체르노빌 사태가 재현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 국제사회의 움직임이 바빠지고 있습니다. [안토니오 구테흐스/유엔 사무총장] "유럽 최대 원자력 발전소 자포리자 안팎에서 전개되고 있는 상황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습니다. 이 시설은 군사 작전의 일부로 사용해서는 안 됩니다." 이런 가운데 푸틴 대통령은 현지시간으로 어제 프랑스 마크롱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자포리자 원전의 시찰에 동의했습니다. 러시아 측은 "시찰단의 임무와 방식, 경로, 규모, 기간 등에 대해 논의 중"이라면서도 "외부요인이 생기지 않는한 9월 초 시찰이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시찰단의 안전 보장 문제 등을 놓고 양국이 서로에게 책임론을 제기하며 평행선을 달리고 있는 상황. 결국 각국의 외교적 명분 쌓기와 주도권 확보를 위한 공허한 말 잔치가 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MBC뉴스 조명아입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조명아 기자(cho@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20220820 29

  • '강제 북송' '원전 폐쇄'‥대통령 기록관 압수수색 01:50
    '강제 북송' '원전 폐쇄'‥대통령 기록관 압수수색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차량서 불‥화재 잇따라 01:59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차량서 불‥화재 잇따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1:55
    "인간 자체가 싫다" 원색 비난‥"무례·유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2:18
    "제2의 체르노빌 사태 우려"‥푸틴, 원전 시찰 동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기 신도시' 정책 오락가락‥ 02:12
    '1기 신도시' 정책 오락가락‥"공약 파기 아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김원웅, 8억 원대 비리 의혹‥추가 고발 01:54
    김원웅, 8억 원대 비리 의혹‥추가 고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검찰, '금품 수수 의혹' 야당 정치인 압수수색 00:26
    검찰, '금품 수수 의혹' 야당 정치인 압수수색
    조회수 22
    본문 링크 이동
  • 이 시각 교통정보 00:55
    이 시각 교통정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오후까지 남부 비‥중부 폭염 더 심해져 00:45
    [날씨] 오후까지 남부 비‥중부 폭염 더 심해져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충북 국지성 폭우‥중앙고속도로 산사태로 통제 00:54
    충북 국지성 폭우‥중앙고속도로 산사태로 통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코로나 사망자 84명‥113일 만에 최다 00:28
    코로나 사망자 84명‥113일 만에 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18
    "제2의 체르노빌 사태 우려"‥푸틴, 원전 시찰 동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승용차서 불 00:26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승용차서 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남부지방 곳곳 빗줄기‥서울은 폭염주의보 00:50
    [날씨] 남부지방 곳곳 빗줄기‥서울은 폭염주의보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시간당 70mm 폭우'‥충북 산사태·침수 잇따라 02:23
    '시간당 70mm 폭우'‥충북 산사태·침수 잇따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02:08
    이준석 "윤핵관 은퇴에 힘 보태달라"‥멈춤없는 전 대표에 윤리위 추가징계 추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6천 원짜리 치킨 사러 오픈런까지, 치킨 전쟁에 뛰어든 대형마트들 02:50
    6천 원짜리 치킨 사러 오픈런까지, 치킨 전쟁에 뛰어든 대형마트들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삼성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잇달아‥삼성 02:11
    삼성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잇달아‥삼성 "문 무상 교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위중증 다시 5백 명대‥사망자 113일 만에 최다 00:25
    위중증 다시 5백 명대‥사망자 113일 만에 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일촉즉발' 유럽 최대 자포리자 원전‥ 02:11
    '일촉즉발' 유럽 최대 자포리자 원전‥"제2체르노빌 막자"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가뭄에 드러난 독일 군함‥'스페인 스톤헨지'도 발견 02:13
    가뭄에 드러난 독일 군함‥'스페인 스톤헨지'도 발견
    조회수 31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2:03
    [단독] "범죄 저질러도, 난민 추방 신중해야"‥법원 첫 판단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소금물에 벼 말라 죽어‥염분 배출 기준도 없어 02:16
    소금물에 벼 말라 죽어‥염분 배출 기준도 없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사건속으로] '자살 유가족'은 아무도 돌보지 않는다 03:43
    [사건속으로] '자살 유가족'은 아무도 돌보지 않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현장 36.5] 72년의 잊지 못할 그리움, 여전히 남은 이산가족 02:48
    [현장 36.5] 72년의 잊지 못할 그리움, 여전히 남은 이산가족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테이블 세터 맹타' SSG '선두 독주 재시동' 02:13
    '테이블 세터 맹타' SSG '선두 독주 재시동'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포츠 영상] 'KBO 레전드' KT 이강철 감독 시구 00:29
    [스포츠 영상] 'KBO 레전드' KT 이강철 감독 시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늦은 밤까지 곳곳 소나기‥내일 후터분한 오후 01:15
    [날씨] 늦은 밤까지 곳곳 소나기‥내일 후터분한 오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뉴스데스크 클로징 00:09
    뉴스데스크 클로징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1 '아베 국장' 앞둔 日...빛 바랜 조문 외교·갈라진 여론 02:14
    '아베 국장' 앞둔 日...빛 바랜 조문 외교·갈라진 여론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2 [영상] 주차장 돼버린 핀란드 국경…러시아서 오는 차량 행렬 500m 02:02
    [영상] 주차장 돼버린 핀란드 국경…러시아서 오는 차량 행렬 500m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3 [영상] 8년째 돌아오지 않는 멕시코 교대생 43명…그날의 진실은 10:47
    [영상] 8년째 돌아오지 않는 멕시코 교대생 43명…그날의 진실은
    조회수 51
    본문 링크 이동
  • 4 영화 '딥임팩트' 현실로…사상 첫 소행성 방어 실험 01:47
    영화 '딥임팩트' 현실로…사상 첫 소행성 방어 실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히잡 의문사' 시위 전 세계 확산… 02:00
    '히잡 의문사' 시위 전 세계 확산…"정의 없으면 평화도 없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여자 무솔리니' 이탈리아 총리로…국제 정세 파장 일으키나 02:06
    '여자 무솔리니' 이탈리아 총리로…국제 정세 파장 일으키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우크라 전쟁 동원령 반발에 총격까지… 01:50
    우크라 전쟁 동원령 반발에 총격까지…"점령지에서도 징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백브리핑] 무장한 군인들이 투표 독려…푸틴식 공정? 02:23
    [백브리핑] 무장한 군인들이 투표 독려…푸틴식 공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징병 사무소에서 01:36
    징병 사무소에서 "우리는 모두 집에 갈 거야"‥군인에 총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캐나다 동부까지 강타한 '피오나'‥70대 노인 사망 02:15
    캐나다 동부까지 강타한 '피오나'‥70대 노인 사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내일 아베 국장‥반쪽 국장 논란 02:03
    내일 아베 국장‥반쪽 국장 논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대세' 블랙핑크, 한국 걸그룹 최초로 미·영 차트 석권 02:28
    '대세' 블랙핑크, 한국 걸그룹 최초로 미·영 차트 석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비디오머그] 투명한 투표함과 총 든 군인…남의 나라에서 만행 저지르는 러시아의 강제 주민 투표 현장 02:31
    [비디오머그] 투명한 투표함과 총 든 군인…남의 나라에서 만행 저지르는 러시아의 강제 주민 투표 현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세상만사] 이지움의 우크라이나군 02:42
    [세상만사] 이지움의 우크라이나군 "러시아군 무기 고쳐서 러시아군 몰아낼 것"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세상만사] 지중해의 스페인 휴양지에서 포착된 형형색색의 번개 01:00
    [세상만사] 지중해의 스페인 휴양지에서 포착된 형형색색의 번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6 [자막뉴스] '거부시 10년 구금'...'동원령'에 분열하는 러시아 02:25
    [자막뉴스] '거부시 10년 구금'...'동원령'에 분열하는 러시아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17 [영상] 식사 즐기던 손님들 갑자기 '혼비백산'…무슨 일? 01:02
    [영상] 식사 즐기던 손님들 갑자기 '혼비백산'…무슨 일?
    조회수 37
    본문 링크 이동
  • 18 러시아 동원령에 대혼란…계속 말 바꾸는 푸틴|강지영의 시그널 04:56
    러시아 동원령에 대혼란…계속 말 바꾸는 푸틴|강지영의 시그널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9 [영상] 256명 태운 여객기서 불꽃 '펑펑'…아찔한 상황 01:02
    [영상] 256명 태운 여객기서 불꽃 '펑펑'…아찔한 상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0 북중 화물열차 단둥서 출발…다섯 달 만에 운행 재개 01:53
    북중 화물열차 단둥서 출발…다섯 달 만에 운행 재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뉴스큐] '테헤하쉬터디' 가 주도하는 '반히잡 시위'...히잡법은 언제부터? 02:34
    [뉴스큐] '테헤하쉬터디' 가 주도하는 '반히잡 시위'...히잡법은 언제부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 00:38
    "엔 · 위안화 급락…아시아 금융위기 재연 우려 확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3 [자막뉴스] 중국의 장악 저지한다...본격적으로 나선 미국 01:59
    [자막뉴스] 중국의 장악 저지한다...본격적으로 나선 미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권위주의 정권' 흔들리나…이란도 러시아도 민중저항 폭발 02:40
    '권위주의 정권' 흔들리나…이란도 러시아도 민중저항 폭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카자흐 02:31
    카자흐 "러시아의 우크라 동부 병합 인정 안할 것"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26 북중 화물열차 150일 만에 운행 재개...하루 1번 왕복 02:29
    북중 화물열차 150일 만에 운행 재개...하루 1번 왕복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7 반대여론 속 내일 아베 국장…기시다, 조문외교 돌입 02:00
    반대여론 속 내일 아베 국장…기시다, 조문외교 돌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동원령에 주민투표까지…미 백악관 01:38
    동원령에 주민투표까지…미 백악관 "러시아, 극히 어렵다는 신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독일, UAE와 가스 계약… 01:59
    독일, UAE와 가스 계약…"러 의존 줄일 것"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자막뉴스] 설상가상의 美 '비상 사태'... 02:53
    [자막뉴스] 설상가상의 美 '비상 사태'... "세차도, 전기차 충전도 안 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