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천 원짜리 치킨 사러 오픈런까지, 치킨 전쟁에 뛰어든 대형마트들

2022.08.20 방영 조회수 13
정보 더보기
◀ 앵커 ▶ 대형마트들이 잇따라 5천 원대, 6천 원대 치킨을 팔기 시작했습니다. 유명 프랜차이즈 치킨 값이 한 마리에 2만 원이 넘으니까 3분의 1 값인 건데요. 소비자들은 긴 줄도 마다하지 않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이런 미끼상품이 골목상권을 침해한다며 비판 여론이 컸었는데, 물가가 크게 오른 지금은 분위기가 좀 다릅니다. 이덕영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서울 이마트 가양점. 문 여는 시간이 아직 10분 남았지만, 벌써 긴 줄이 서있습니다. 반값 치킨을 살 수 있는 번호표를 받는 줄입니다. "차례차례 받아가시면 되는 겁니다." 문을 열자마자 번호표를 나눠 줍니다. 번호표는 선착순 100명만 받을 수 있습니다. "뛰지마시고." 이마트는 지난 목요일부터 일주일 동안, 치킨 한 마리를 5,980원에 팔고 있습니다. 유명 프랜차이즈 치킨 값이 2만원이 넘으니까, 3분의 1도 안 되는 싼 가격입니다. 점포마다 다른데, 가양점은 주말 1백마리, 평일 60마리 한정입니다. [하지연] "(몇 시에 나오셨어요?) 9시쯤 나왔어요. (그렇게 빨리 나오셨어요?) 네, 그래서 지금 이렇게 오전에 타 가잖아요." [김정기] "(이걸 꼭 사고 싶으셨던 거예요.) 예예. (치킨 왜 이렇게 사려고 하신 거예요?) 싸니까요." 이마트 뿐만 아니라 롯데마트와 홈플러스도 한 마리 값이 1만 원이 안 되는 치킨을 내놓고 있습니다. 대형마트들이 치킨 할인 경쟁에 나서고 있는 겁니다. 반값 치킨 경쟁에 불을 붙인 건 홈플러스 당당치킨. 6,990원 짜리 치킨이 두 달만에 40만마리가 팔렸습니다. 이 값에 팔아도 이윤이 남는다는 말은 논란에 불을 붙였습니다. [한상인/홈플러스 메뉴개발 총괄] "6,990원에도 남습니다. 재료를 대량구매하고 있습니다. 매장에서 직접 다 분배해서 튀기고 포장해서 고객에게 드리고 있습니다." 프랜차이즈 치킨 점주들은 이런 식으로 비교당하는 걸 불편해 합니다. [프랜차이즈 치킨 점주] "프랜차이즈는 솔직히 저는, 점주들이 남는 건 별로 많지가 않아요. 다 거기서 먹는 거지. (본사에서?) 그렇죠." 12년 전에도 비슷한 일이 있었습니다. 롯데마트가 2010년 5천원에 내놨던 통큰치킨. 당시 청와대까지 나서서 골목상권 침해라고 비판하자, 롯데마트는 일주일만에 판매를 중단했습니다. 하지만 물가가 크게 오르고 있는 지금은, 분위기가 좀 다릅니다. [이우주] "프랜차이즈 치킨들도 위기감을 느끼고 정신 차려서 가격 계속 인상하지 말고 소비자들 입장에서 좀 가격도 낮췄으면 좋겠어요." 대형마트들의 반값 치킨 한정판매는 손님을 끌기 위한 일종의 미끼 상품입니다. 홈플러스에 이어, 이마트도 9월에 정식 치킨 상품을 내놓을 계획이어서, 경쟁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MBC뉴스 이덕영입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이덕영 기자(deok@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20220820 29

  • '강제 북송' '원전 폐쇄'‥대통령 기록관 압수수색 01:50
    '강제 북송' '원전 폐쇄'‥대통령 기록관 압수수색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차량서 불‥화재 잇따라 01:59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차량서 불‥화재 잇따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1:55
    "인간 자체가 싫다" 원색 비난‥"무례·유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2:18
    "제2의 체르노빌 사태 우려"‥푸틴, 원전 시찰 동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기 신도시' 정책 오락가락‥ 02:12
    '1기 신도시' 정책 오락가락‥"공약 파기 아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김원웅, 8억 원대 비리 의혹‥추가 고발 01:54
    김원웅, 8억 원대 비리 의혹‥추가 고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검찰, '금품 수수 의혹' 야당 정치인 압수수색 00:26
    검찰, '금품 수수 의혹' 야당 정치인 압수수색
    조회수 22
    본문 링크 이동
  • 이 시각 교통정보 00:55
    이 시각 교통정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오후까지 남부 비‥중부 폭염 더 심해져 00:45
    [날씨] 오후까지 남부 비‥중부 폭염 더 심해져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충북 국지성 폭우‥중앙고속도로 산사태로 통제 00:54
    충북 국지성 폭우‥중앙고속도로 산사태로 통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코로나 사망자 84명‥113일 만에 최다 00:28
    코로나 사망자 84명‥113일 만에 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18
    "제2의 체르노빌 사태 우려"‥푸틴, 원전 시찰 동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승용차서 불 00:26
    부산 광안대교 달리던 승용차서 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남부지방 곳곳 빗줄기‥서울은 폭염주의보 00:50
    [날씨] 남부지방 곳곳 빗줄기‥서울은 폭염주의보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시간당 70mm 폭우'‥충북 산사태·침수 잇따라 02:23
    '시간당 70mm 폭우'‥충북 산사태·침수 잇따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02:08
    이준석 "윤핵관 은퇴에 힘 보태달라"‥멈춤없는 전 대표에 윤리위 추가징계 추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6천 원짜리 치킨 사러 오픈런까지, 치킨 전쟁에 뛰어든 대형마트들 02:50
    6천 원짜리 치킨 사러 오픈런까지, 치킨 전쟁에 뛰어든 대형마트들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삼성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잇달아‥삼성 02:11
    삼성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잇달아‥삼성 "문 무상 교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위중증 다시 5백 명대‥사망자 113일 만에 최다 00:25
    위중증 다시 5백 명대‥사망자 113일 만에 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일촉즉발' 유럽 최대 자포리자 원전‥ 02:11
    '일촉즉발' 유럽 최대 자포리자 원전‥"제2체르노빌 막자"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가뭄에 드러난 독일 군함‥'스페인 스톤헨지'도 발견 02:13
    가뭄에 드러난 독일 군함‥'스페인 스톤헨지'도 발견
    조회수 31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2:03
    [단독] "범죄 저질러도, 난민 추방 신중해야"‥법원 첫 판단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소금물에 벼 말라 죽어‥염분 배출 기준도 없어 02:16
    소금물에 벼 말라 죽어‥염분 배출 기준도 없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사건속으로] '자살 유가족'은 아무도 돌보지 않는다 03:43
    [사건속으로] '자살 유가족'은 아무도 돌보지 않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현장 36.5] 72년의 잊지 못할 그리움, 여전히 남은 이산가족 02:48
    [현장 36.5] 72년의 잊지 못할 그리움, 여전히 남은 이산가족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테이블 세터 맹타' SSG '선두 독주 재시동' 02:13
    '테이블 세터 맹타' SSG '선두 독주 재시동'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포츠 영상] 'KBO 레전드' KT 이강철 감독 시구 00:29
    [스포츠 영상] 'KBO 레전드' KT 이강철 감독 시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늦은 밤까지 곳곳 소나기‥내일 후터분한 오후 01:15
    [날씨] 늦은 밤까지 곳곳 소나기‥내일 후터분한 오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뉴스데스크 클로징 00:09
    뉴스데스크 클로징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1 예대금리차 내달부터 매월 공시…이자 폭리 막는다 00:43
    예대금리차 내달부터 매월 공시…이자 폭리 막는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 '평생 관리' 부담에 치료 미뤄…합병증 위험 키운다 01:40
    '평생 관리' 부담에 치료 미뤄…합병증 위험 키운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 01:44
    "더 편리하게 더 빠르게"…전통시장은 변신 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예적금 이자 경쟁 자제령에…기준금리 올라도 머뭇 02:20
    예적금 이자 경쟁 자제령에…기준금리 올라도 머뭇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기업기상도] 먹구름 속 해 뜬 기업 vs 강풍 불어 흔들린 기업 05:33
    [기업기상도] 먹구름 속 해 뜬 기업 vs 강풍 불어 흔들린 기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총파업 나흘째‥국토부-화물연대 내일 교섭 01:46
    총파업 나흘째‥국토부-화물연대 내일 교섭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7 나흘째 접어든 총파업…화물연대-정부 내일 교섭 01:40
    나흘째 접어든 총파업…화물연대-정부 내일 교섭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8 '8년 만의 흑자' 쿠팡, 시장 지배력 전망은 갈려 02:35
    '8년 만의 흑자' 쿠팡, 시장 지배력 전망은 갈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9 한숨 돌린 '돈맥경화'... 02:32
    한숨 돌린 '돈맥경화'..."효과 보려면 시간 더 필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0 고물가에 기준금리 잇단 인상...현실이 된 경기침체 02:28
    고물가에 기준금리 잇단 인상...현실이 된 경기침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가성비 좋은 K-총기도 수출 효자...폴란드·페루 노크 02:22
    가성비 좋은 K-총기도 수출 효자...폴란드·페루 노크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12 원희룡 국토부 장관·화물연대와 대화... 01:06
    원희룡 국토부 장관·화물연대와 대화..."모레 화물연대와 교섭 진행...업무개시명령은 준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기자가 직접 쏴본 韓 신형 총기, 모래·진흙 속에서 꺼내도 '이상 무' 02:47
    기자가 직접 쏴본 韓 신형 총기, 모래·진흙 속에서 꺼내도 '이상 무'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14 4만 6천 가구 '콤팩트 신도시' 김포...매수세 꿈틀 02:44
    4만 6천 가구 '콤팩트 신도시' 김포...매수세 꿈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고흥 오리 농장에서 AI 항원 검출...고병원성 조사 중 00:39
    고흥 오리 농장에서 AI 항원 검출...고병원성 조사 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비대면 고금리'라는데…기기 못 다루는 고령층 어쩌나 02:01
    '비대면 고금리'라는데…기기 못 다루는 고령층 어쩌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7 총파업 사흘째‥다음주 화물연대-국토부 첫 교섭 02:19
    총파업 사흘째‥다음주 화물연대-국토부 첫 교섭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8 원희룡 국토부 장관·화물연대와 대화... 01:06
    원희룡 국토부 장관·화물연대와 대화..."모레 화물연대와 교섭 진행...업무개시명령은 준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세계는 모빌리티 혁신 중… 02:04
    세계는 모빌리티 혁신 중…"규제 풀어 경쟁력 갖춰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대규모 분양 잇따라…고금리 속 침체된 청약시장 볕 들까 01:55
    대규모 분양 잇따라…고금리 속 침체된 청약시장 볕 들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한전 '눈덩이 적자'에 전력도매가 상한제 내달부터 시행 01:55
    한전 '눈덩이 적자'에 전력도매가 상한제 내달부터 시행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화물연대 파업 사흘째...모레 정부·화물연대 교섭 03:23
    화물연대 파업 사흘째...모레 정부·화물연대 교섭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게임위 '전산망 비리 의혹' 감사 급물살...검찰 수사 가능성도 00:33
    게임위 '전산망 비리 의혹' 감사 급물살...검찰 수사 가능성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잇따르는 악재 행진…가상화폐 투자 불안감 확산 02:22
    잇따르는 악재 행진…가상화폐 투자 불안감 확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화물연대 파업 사흘째...모레 정부·화물연대 교섭 03:54
    화물연대 파업 사흘째...모레 정부·화물연대 교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현장영상+] 원희룡 국토부 장관, 화물연대 총파업 피해 현장 점검 03:09
    [현장영상+] 원희룡 국토부 장관, 화물연대 총파업 피해 현장 점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기자가 직접 쏴본 韓 신형 총기, 모래·진흙 속도 OK 02:49
    기자가 직접 쏴본 韓 신형 총기, 모래·진흙 속도 OK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화물연대 파업 사흘째...정부 업무 개시 명령 발동 임박 00:45
    화물연대 파업 사흘째...정부 업무 개시 명령 발동 임박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9 사흘째 5만 명대 확진…독감 동시 유행 현실화 01:59
    사흘째 5만 명대 확진…독감 동시 유행 현실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30 사상 첫 6연속 금리 인상...내년 '경기 한파' 온다 17:50
    사상 첫 6연속 금리 인상...내년 '경기 한파' 온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