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5번째 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상륙…160만가구 정전(종합2보)

2022.09.29 방영 조회수 6
정보 더보기
플로리다에 상륙한 허리케인 이언 (워싱턴 AP=연합뉴스) 국제우주정거장(ISS)이 포착한 허리케인 이언의 모습 2022.9.28 photo@yna.co.kr [NASA 제공] (서울·뉴욕=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고일환 특파원 = 미국 남동부 플로리다주(州)에 초강력 허리케인이 상륙해 피해가 속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과 AP 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28일(현지시간) 오후 3시께 허리케인 '이언'이 플로리다 서부해안 포트 마이어스 인근의 섬 카요 코스타에 상륙했다고 보도했다. 최고 시속이 240km 정도에 달하는 강풍을 동반한 허리케인 이언은 4등급이다. 이언은 미국 본토에 상륙한 허리케인 가운데 강도가 역대 5번째로 2021년 아이다와 같은 수준이다. 차량에 매단 카약 타고 대피하는 플로리다 주민 (키웨스트[미 플로리다주]AP=연합뉴스) 28일 오후(현지시간) 플로리다주 키웨스트에서 한 주민이 허리케인 이언이 동반한 폭우로 도로가 물에 잠기자 트럭에 매단 카약을 타고 대피하고 있다. 2022.9.29 허리케인 등급은 위력에 따라 1∼5등급으로 나뉘고, 숫자가 클수록 위력이 커진다. 허리케인이 동반한 바람의 속도가 시속 157마일(약 253km)을 넘을 경우 최고 등급인 5등급으로 분류된다. 카리브해에서 쿠바를 거쳐 북상 중인 허리케인은 당초 3등급으로 분류됐지만, 따뜻한 멕시코만을 지나면서 5등급에 가까워질 정도로 위력이 커졌다. 지난 30년간 미국에 상륙한 허리케인 중 5등급에 해당하는 초대형 허리케인은 단 2개에 불과했다. 강한 바람과 함께 비가 쏟아지는 가운데 우비를 입고 이동하는 플로리다 주민들 (올랜도[미 플로리다주]AP=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허리케인 이언이 미국 플로리다주에 접근하면서 많은 비를 쏟아붇자 주민들이 우비를 입고 이동하고 있다. 2022.9.29 플로리다에 2018년 상륙한 5등급 허리케인 '마이클'의 경우 16명의 사망자와 함께 250억 달러(약 36조 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미국 국립허리케인센터(NHC)는 허리케인 이언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있는 플로리다 남서부 해안지역 일부에선 해수면이 5.5m까지 상승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또한 허리케인 이언은 강풍과 함께 약 60cm에 달하는 폭우를 동반해 피해가 적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실제 이언의 상륙 전에 이미 플로리다 연안에서 이주민을 실은 선박이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 23명이 실종됐다가 이 가운데 3명은 구조됐다. 허리케인 이언을 피해 대피하는 플로리다 주민 (델레이비치[미 플로리다주]AP=연합뉴스) 허리케인 이언이 상륙하기 전부터 강풍의 피해를 본 플로리다 주민들이 대피하고 있다. 2022.9.28 photo@yna.co.kr (South Florida Sun-Sentinel 제공) 이에 따라 플로리다와 인근 지역은 비상이 걸렸다. 전역에 비상사태가 선포된 플로리다에서는 250만 명의 주민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론 디샌티스 플로리다주지사는 이날 오전까지 대피하지 못한 주민들에게 뒤늦게 대피에 나설 경우 더 위험해지는 만큼 자택 인근에서 안전이 확보된 곳을 찾으라고 권고했다. 허리케인 이언이 동반한 강풍에 흔들리는 플로리다의 야자수 (푼타고르다[미 플로리다주]AFP=연합뉴스) 허리케인 이언이 동반한 강풍에 흔들리는 플로리다의 야자수 2022.9.28 photo@yna.co.kr 폭우와 강풍을 동반한 허리케인 이언의 영향으로 이미 플로리다에선 160만 가구(사업장 포함) 전기가 끊겼다. 또 상당수 공항들의 운영이 정지됐고, 학교도 문을 닫았다. 또한 플로리다 올랜도의 디즈니 월드도 29일까지 영업을 중단키로 했다. 미국 연방 정부는 의료팀과 앰불런스 차량 등을 현지에 급파했다. 디샌티스 주지사는 플로리다 전역에 대해 주요 재난지역 선포를 요구했다. 허리케인 이언이 만든 높은 파도 (아바나 로이터=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허리케인 이언의 영향으로 쿠바 아바나 해안에서 큰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2022.9.29 koman@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0929 48

  • 01:52
    "가스관 공격 위해 몇주전 바다에 폭파장치 떨어뜨린듯"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독일 치안당국 01:52
    독일 치안당국 "노르트스트림 가스관 영구훼손…누출 어마어마"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현대아울렛 화재수사 본격화…화재원인 규명·소방설비 집중조사 01:58
    현대아울렛 화재수사 본격화…화재원인 규명·소방설비 집중조사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美 시카고 총기 난사 피해자들 집단소송… 02:47
    美 시카고 총기 난사 피해자들 집단소송…"예방 가능했던 참사"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북, 평양서 동해로 탄도미사일 발사 이번에도 함구 02:57
    북, 평양서 동해로 탄도미사일 발사 이번에도 함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발트해 가스관 누출에 놀란 노르웨이·핀란드, 영해 보안강화(종합) 01:52
    발트해 가스관 누출에 놀란 노르웨이·핀란드, 영해 보안강화(종합)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파손된 발트해 가스관서 기록적 메탄가스 누출… 01:52
    파손된 발트해 가스관서 기록적 메탄가스 누출…"기후에 재앙"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역대 5번째 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상륙…160만가구 정전(종합2보) 02:30
    '역대 5번째 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상륙…160만가구 정전(종합2보)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해리스 美부통령, 한국 도착…곧 尹대통령 예방 02:57
    해리스 美부통령, 한국 도착…곧 尹대통령 예방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무기한 전쟁 예고…미, 우크라에 재고 아닌 신품무기 지원 시작 02:38
    무기한 전쟁 예고…미, 우크라에 재고 아닌 신품무기 지원 시작
    조회수 47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미사일 발사에 핵실험 가능성…11월 美선거까지 수위 높이나 02:57
    [영상] 미사일 발사에 핵실험 가능성…11월 美선거까지 수위 높이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한반도N] 최고지도자가 심은 나무는 천연기념물? 02:53
    [한반도N] 최고지도자가 심은 나무는 천연기념물?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01:52
    "발트해 가스관 사고 때 근처에 러 해군함 있었다"
    조회수 11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美 CIA국장 02:09
    [영상] 美 CIA국장 "푸틴, 30만명 동원해도 훈련·장비 부족"
    조회수 79
    본문 링크 이동
  • 北, 美핵항모 방한중 탄도미사일 발사는 처음…軍 02:57
    北, 美핵항모 방한중 탄도미사일 발사는 처음…軍 "의도 평가중"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종합) 01:42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종합)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美당국자 01:54
    美당국자 "해리스, 尹대통령과 전기차 보조금 문제 등 논의할것"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대법, 故이예람 중사 성추행 가해자 징역 7년 확정(종합) 02:01
    대법, 故이예람 중사 성추행 가해자 징역 7년 확정(종합)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尹 01:54
    尹 "한미동맹, 경제기술 동맹 확대"…해리스 "안보번영 핵심축"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종합2보) 01:42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종합2보)
    조회수 34
    본문 링크 이동
  • 故이예람 유족, 가해자 7년형에 02:01
    故이예람 유족, 가해자 7년형에 "가해자에만 따뜻한 법"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이란 히잡 의문사' 시위 참여자들 머리카락 자르는 이유는 02:07
    '이란 히잡 의문사' 시위 참여자들 머리카락 자르는 이유는
    조회수 6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세계 최초 전기 여객기 하늘 날다…30분 충전해 60분 비행 가능 02:22
    [영상] 세계 최초 전기 여객기 하늘 날다…30분 충전해 60분 비행 가능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해리스 美부통령, 김연아·윤여정 등 한국 여성과 간담회 01:54
    해리스 美부통령, 김연아·윤여정 등 한국 여성과 간담회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대전지역 백화점·대형마트 올해 안전진단서 위반사항 다수 적발 01:58
    대전지역 백화점·대형마트 올해 안전진단서 위반사항 다수 적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러-독 해저가스관 누출 추가발견…스웨덴 01:52
    러-독 해저가스관 누출 추가발견…스웨덴 "총 4개 지점"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대전소방본부, 화재 참사 현대아울렛 건물전체 최종 인명수색 01:58
    대전소방본부, 화재 참사 현대아울렛 건물전체 최종 인명수색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백악관 01:54
    백악관 "尹대통령-해리스, IRA 시행 관련 사항 지속적 협의키로"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주민 갇히고 응급실 침수…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강타 02:30
    주민 갇히고 응급실 침수…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강타
    조회수 49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우주 속 '거대한 섬광'...인류 첫 지구방어 시험 순간 사진 공개 02:07
    [영상] 우주 속 '거대한 섬광'...인류 첫 지구방어 시험 순간 사진 공개
    조회수 36
    본문 링크 이동
  • 尹 01:54
    尹 "美 인플레감축법 우려" 해리스 "우려 해소방안 챙겨보겠다"(종합)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백악관 01:54
    백악관 "해리스, 한미일 3자 협력·한일 양자관계 개선 강조"(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미, 우크라에 재고 아닌 신품무기 지원한다… 02:38
    [영상] 미, 우크라에 재고 아닌 신품무기 지원한다…"장기전 태세 돌입"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푸틴의 믿는 구석은 다이아몬드?…인도는 또 왜 나와? 08:50
    [영상] 푸틴의 믿는 구석은 다이아몬드?…인도는 또 왜 나와?
    조회수 88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대법, 故이예람 중사 성추행 부대선임 징역 7년 확정 02:01
    [영상] 대법, 故이예람 중사 성추행 부대선임 징역 7년 확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伊 첫 '퍼스트 젠틀맨' 관심 집중… 01:54
    [영상] 伊 첫 '퍼스트 젠틀맨' 관심 집중…"좌익 아냐, 의견 다를 뿐"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해리스 美부통령 01:54
    해리스 美부통령 "여성 성공이 사회 성공"…김연아 등과 간담회(종합)
    조회수 34
    본문 링크 이동
  • [2보]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01:38
    [2보]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DMZ 찾은 해리스 01:36
    DMZ 찾은 해리스 "北위협 없는 평화로운 한반도 추구"(종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푸틴,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크렘린궁서 체결(종합) 01:38
    푸틴,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크렘린궁서 체결(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DMZ 찾은 해리스 01:36
    [영상] DMZ 찾은 해리스 "악랄한 정권"…대북 강경 메시지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러, 가스관 누출사고 '테러' 규정하고 미국 배후설 거듭 제기(종합) 01:52
    러, 가스관 누출사고 '테러' 규정하고 미국 배후설 거듭 제기(종합)
    조회수 53
    본문 링크 이동
  • [2보] 북, 닷새만에 3번째 탄도미사일…한미일 연합훈련 반발 02:57
    [2보] 북, 닷새만에 3번째 탄도미사일…한미일 연합훈련 반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DMZ 찾은 해리스 01:54
    DMZ 찾은 해리스 "北위협 없는 평화로운 한반도 추구"(종합2보)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북, 닷새만에 3번째 탄도미사일…한미일 연합훈련 반발(종합) 02:57
    북, 닷새만에 3번째 탄도미사일…한미일 연합훈련 반발(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北, 올들어 최단간격 3회 미사일…연초 '폭죽발사' 재개하나 02:57
    北, 올들어 최단간격 3회 미사일…연초 '폭죽발사' 재개하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북, 닷새만에 3번째 미사일…해리스·한미일 연합훈련 반발(종합2보) 02:57
    북, 닷새만에 3번째 미사일…해리스·한미일 연합훈련 반발(종합2보)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젤렌스키, 러 점령지 합병 예고에 03:22
    젤렌스키, 러 점령지 합병 예고에 "가혹한 대응 있을 것"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1 시흥 플라스틱 사출공장에서 불...3명 대피 00:19
    시흥 플라스틱 사출공장에서 불...3명 대피
    조회수 44
    본문 링크 이동
  • 2 철저한 고증으로 거북선 복원…기존 상식과 달라진 것은 01:59
    철저한 고증으로 거북선 복원…기존 상식과 달라진 것은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3 확진 7만 명대… 00:27
    확진 7만 명대…"실내 마스크 조정 방안 이달 말 마련"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4 수요일 기준 12주 만에 최고치... 02:44
    수요일 기준 12주 만에 최고치..."실내 마스크 해제, 이달 말 결정"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5 [스트레이트] 대통령님을 징계한 죄?‥'윤석열 총장 징계' 검사 1년 만에 재수사 18:05
    [스트레이트] 대통령님을 징계한 죄?‥'윤석열 총장 징계' 검사 1년 만에 재수사
    조회수 56
    본문 링크 이동
  • 6 [날씨톡톡] 01:35
    [날씨톡톡] "어? 좀 달라진 공기"…추위 누그러져, 낮 서울 8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날씨] 절기 '대설' 큰 추위 없어...맑지만 남부 곳곳 미세먼지 01:15
    [날씨] 절기 '대설' 큰 추위 없어...맑지만 남부 곳곳 미세먼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화물연대 파업 2주째 도심 집회…정부 '엄정대응' 02:01
    화물연대 파업 2주째 도심 집회…정부 '엄정대응'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대구 인쇄 공장서 큰불...외국인 노동자·소방관 등 6명 부상 01:42
    대구 인쇄 공장서 큰불...외국인 노동자·소방관 등 6명 부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뉴스라이브] '실내 마스크 해제' 정치권도 가세...언제 벗을까? 11:33
    [뉴스라이브] '실내 마스크 해제' 정치권도 가세...언제 벗을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화물연대 파업 14일째 의왕ICD 가용차량↑…오가는 차량 늘어 01:37
    화물연대 파업 14일째 의왕ICD 가용차량↑…오가는 차량 늘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현장영상+] 07:29
    [현장영상+] "이르면 내년 1월, 늦으면 3월 사이 마스크 해제 예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화물연대, 단양서 총력 투쟁…시멘트 업계 긴장 01:37
    화물연대, 단양서 총력 투쟁…시멘트 업계 긴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날씨] 절기 '대설', 맑고 예년의 초겨울...서쪽 공기 점차 탁해져 01:20
    [날씨] 절기 '대설', 맑고 예년의 초겨울...서쪽 공기 점차 탁해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스쿨 존 30㎞'...쏟아지는 민원에 지자체마다 속도 상향 추진 02:37
    '스쿨 존 30㎞'...쏟아지는 민원에 지자체마다 속도 상향 추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이임재 구속 불발' 보강수사 주력하는 특수본...오후 류미진 추가 조사 02:42
    '이임재 구속 불발' 보강수사 주력하는 특수본...오후 류미진 추가 조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코로나19 위중증 441명‥신규 확진 7만 4천714명 00:13
    코로나19 위중증 441명‥신규 확진 7만 4천714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신규 확진 7만 4,714명…이틀 연속 7만 명대 00:37
    신규 확진 7만 4,714명…이틀 연속 7만 명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날씨] 누그러진 추위…곳곳 건조특보, 화재 유의 01:28
    [날씨] 누그러진 추위…곳곳 건조특보, 화재 유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0 [날씨] 절기 '대설', 맑고 예년의 초겨울...동해안 대기 건조 01:22
    [날씨] 절기 '대설', 맑고 예년의 초겨울...동해안 대기 건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정부 01:37
    정부 "화물연대 파업 손실액 3조5천억원…미참여자 신변보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대구 성서공단 종이 공장서 불…전원 대피 00:25
    대구 성서공단 종이 공장서 불…전원 대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현장영상+] 03:53
    [현장영상+] "화물연대 운송거부 2주...주요 산업 손실액 3조 5천억 원"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4 오전까지 눈·비…영동 산불 주의 01:18
    오전까지 눈·비…영동 산불 주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핫클릭] 15개월 딸 시신 '김치통' 방치…친부모 구속 外 03:04
    [핫클릭] 15개월 딸 시신 '김치통' 방치…친부모 구속 外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뉴스라이더] 법원 09:22
    [뉴스라이더] 법원 "최태원, 재산 분할 665억"...노소영 웃지 못한 이유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스쿨존 음주운전에 초등생 참변…뺑소니 혐의 빼자 반발 01:10
    스쿨존 음주운전에 초등생 참변…뺑소니 혐의 빼자 반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8 [뉴스딱] 눅눅한 종이 빨대 '끝'?…쉽게 눅눅해지지 않는 빨대 개발 01:17
    [뉴스딱] 눅눅한 종이 빨대 '끝'?…쉽게 눅눅해지지 않는 빨대 개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영상] 세기의 결혼에서 이혼까지...5년 만의 법원 판단, 승자는? 00:45
    [영상] 세기의 결혼에서 이혼까지...5년 만의 법원 판단, 승자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뉴스라이더] '딸 시신 김치통 보관' 친부모 학대치사죄 미적용...왜? 03:23
    [뉴스라이더] '딸 시신 김치통 보관' 친부모 학대치사죄 미적용...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