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홈경기 패배에 난입한 3천 팬들…인파 깔리며 최소 129명 사망

2022.10.02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인도네시아 프로축구 경기에서 팬들의 난동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면서 최소 129명 이상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습니다. 인도네시아 안타라 통신 등에 따르면 어젯(1일)밤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 말랑 리젠시 칸주루한 축구장에서 열린 '아르마 FC'와 '페르세바야 수라바야' 축구팀 간 경기 후 수천 명의 관중들이 난입했습니다. 이날 사고는 양 팀 간 경기가 끝난 뒤 밤 10시쯤 발생했고 최소 129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습니다. 경기에서 홈팀인 아르마가 3대 2로 패하자 4만 명의 관중 가운데 흥분한 아르마 서포터스 약 3천 명이 선수들과 팀 관계자들에게 항의하기 위해 경기장 내로 뛰어들었습니다. 아르마가 홈에서 페르세바야 수라바야에 패한 것은 23년 만의 일입니다. 상황이 벌어지자 경찰은 팬들이 선수들을 쫓아가지 못하도록 막았고 이 과정에서 최루탄을 쐈습니다. 놀란 수백 명의 인파가 최루탄을 피하려 출구 쪽으로 달려가다 넘어지면서 깔렸고 사상자가 속출했습니다. 니코 아핀타 동부 자바주 경찰 서장은 기자회견에서 이번 사고로 경찰 2명을 포함해 총 129명이 사망했으며 수백 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또 경찰차 10대를 비롯해 차량 13대가 파손됐다고 설명했습니다.그는 현장에서 34명이 숨졌고 나머지는 병원에서 치료 도중 사망했다며 현재 약 180명이 병원에서 치료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병원에서 치료 중인 부상자 중에서도 계속 사망자가 나오면서 사망자 수는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습니다. 위얀토 위조요 지역 보건소장은 "희생자 대부분이 사람들에게 짓밟히고 깔리면서 호흡 곤란으로 사망했다"라며 일부 부상자는 병원이 아닌 집으로 옮겨진 사례도 있어 정확한 피해자 수를 확인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인도네시아 당국은 이 경기장의 수용 인원은 3만8천 명이지만, 이 경기의 입장권은 4만2천 장 팔렸다며 초과 입장 규모가 상당했다고 밝혔습니다. 인도네시아 축구협회는 이번 사고를 이유로 1주일간 리그 경기를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인도네시아 문화체육관광부도 무관중 경기 진행을 검토하고, 축구장 내 안전 상황을 다시 들여다볼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사고는 1964년 페루 리마에서 열린 페루와 아르헨티나의 도쿄올림픽 예선전에서 328명이 사망한 사고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많은 사망자가 나온 축구장 사고입니다. ( 구성 : 김도균 / 편집 : 한만길 / 화면출처 : 트위터 / 제작 : D콘텐츠기획부 ) 김도균 기자(getset@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SBS 20221002 26

  • '성남FC 후원금 의혹' 공소장에 02:06
    '성남FC 후원금 의혹' 공소장에 "이재명 · 정진상 공모"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스브스뉴스] 커뮤에서 난리난 가을 숲 새우튀김 요리사의 정체 (=청설모) 04:08
    [스브스뉴스] 커뮤에서 난리난 가을 숲 새우튀김 요리사의 정체 (=청설모)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농촌경제연 00:40
    농촌경제연 "10월 배추 도매가 작년 1.5배 예상"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미, 북한 잇단 미사일 발사 규탄… 00:30
    미, 북한 잇단 미사일 발사 규탄…"대화 촉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신규 확진 2만 3,597명…사흘 연속 2만 명대 00:22
    신규 확진 2만 3,597명…사흘 연속 2만 명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발달장애 자녀 살해한 친모 항소심도 5년 00:36
    발달장애 자녀 살해한 친모 항소심도 5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중부 중심 가을비…수도권 최대 100mm↑ 01:30
    [날씨] 중부 중심 가을비…수도권 최대 100mm↑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홈경기 패배에 난입한 3천 팬들…인파 깔리며 최소 129명 사망 01:04
    [영상] 홈경기 패배에 난입한 3천 팬들…인파 깔리며 최소 129명 사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오늘의 주요뉴스 01:00
    오늘의 주요뉴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감사원, 문재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서해 피격 관련 01:27
    감사원, 문재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서해 피격 관련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文, 서면조사 통지 수령 거부… 01:58
    文, 서면조사 통지 수령 거부…"정치 보복" vs "책임 규명"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미 스텔스함 '줌월트' 급파…동해서 추가 연합훈련 유력 01:51
    미 스텔스함 '줌월트' 급파…동해서 추가 연합훈련 유력
    조회수 40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만류에도…대북전단 살포 강행에 01:47
    정부 만류에도…대북전단 살포 강행에 "굉장히 유감"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미성년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 시간 외출 금지 조치 01:43
    '미성년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 시간 외출 금지 조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출소한 성범죄자들 어디 살고 있나 보니…학부모들 '깜짝' 02:33
    출소한 성범죄자들 어디 살고 있나 보니…학부모들 '깜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갑자기 속도 내더니 SUV 편의점 돌진… 01:47
    갑자기 속도 내더니 SUV 편의점 돌진…"잠깐 정신 잃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아파트 꾸며 '불법 숙박 영업' 극성…주민들만 생고생 02:11
    아파트 꾸며 '불법 숙박 영업' 극성…주민들만 생고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코인 채굴에 쓰인 '정부 시스템'…4년 넘게 아무도 몰랐다 02:24
    코인 채굴에 쓰인 '정부 시스템'…4년 넘게 아무도 몰랐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4개 주 합병 선언 다음날 승전보…핵 위험은 커져 01:43
    우크라 4개 주 합병 선언 다음날 승전보…핵 위험은 커져
    조회수 45
    본문 링크 이동
  • 전직 고위 관리들 잇단 사형 · 검열…살벌해진 중국, 왜? 01:58
    전직 고위 관리들 잇단 사형 · 검열…살벌해진 중국, 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혈액으로 찾는 암 파해법 '액체 생검'…새로운 치료의 길 02:17
    혈액으로 찾는 암 파해법 '액체 생검'…새로운 치료의 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0년 뛰어넘은 '뮤지컬 영화'의 만남 01:53
    70년 뛰어넘은 '뮤지컬 영화'의 만남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역시 '가을여왕' 김수지…역전극으로 2주 연속 우승 00:47
    역시 '가을여왕' 김수지…역전극으로 2주 연속 우승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07로 변신' 차준환, 첫 국제대회 은메달 00:45
    '007로 변신' 차준환, 첫 국제대회 은메달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개천절 중부 중심 빗방울…비 그치고 '쌀쌀' 00:53
    [날씨] 개천절 중부 중심 빗방울…비 그치고 '쌀쌀'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클로징 00:05
    클로징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1 냉전때나 보던 수상한 풍선 美영공 출현에 발칵…'中 목적' 의문 02:22
    냉전때나 보던 수상한 풍선 美영공 출현에 발칵…'中 목적' 의문
    조회수 82
    본문 링크 이동
  • 2 '中 대북 역할론' 강조한 박진... 02:25
    '中 대북 역할론' 강조한 박진..."중국, 정찰풍선 성실히 설명해야"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3 [영상] '부패와의 전쟁' 칼 빼든 젤렌스키…절친 '후원자'도 가택수색 02:37
    [영상] '부패와의 전쟁' 칼 빼든 젤렌스키…절친 '후원자'도 가택수색
    조회수 81
    본문 링크 이동
  • 4 00:36
    "중국 정찰풍선 용납 안 돼"…블링컨, 방중 전격 취소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5 박진 00:35
    박진 "윤 대통령 방미 협의 중...확정된 것은 없어"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6 독일, 레오파르트1 전차 88대 우크라 수출 승인... 00:33
    독일, 레오파르트1 전차 88대 우크라 수출 승인..."탄약 공급이 관건"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7 한미외교장관,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 00:42
    한미외교장관,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확장억지 중요"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8 美, 블링컨 방중 전격 연기…中정찰풍선 파장 확산 01:59
    美, 블링컨 방중 전격 연기…中정찰풍선 파장 확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9 백악관 00:44
    백악관 "中정찰풍선에 군사조치 말라는 게 軍권고"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0 한미 외교, 확장억제강화 재확인...北 사이버활동 대응 우선순위 01:14
    한미 외교, 확장억제강화 재확인...北 사이버활동 대응 우선순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1 [자막뉴스] 美 본토 상공 침투한 中...전투기 출격까지 '일촉즉발' 01:55
    [자막뉴스] 美 본토 상공 침투한 中...전투기 출격까지 '일촉즉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2 블링컨, 방중 전격 연기… 01:52
    블링컨, 방중 전격 연기…"정찰풍선 용납 못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3 한미 외교장관,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 00:35
    한미 외교장관,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확장 억지 강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4 美 국무장관 방중 연기...'中 정찰풍선'이 부른 긴장 02:03
    美 국무장관 방중 연기...'中 정찰풍선'이 부른 긴장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5 [월드잇슈] 04:19
    [월드잇슈] "푸드뱅크 가는 영국 교사들"…브렉시트 저주의 시작과 끝은?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6 홍콩·마카오, 무료항공권 62만장 쏜다…관광객 유치 나서 01:51
    홍콩·마카오, 무료항공권 62만장 쏜다…관광객 유치 나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중국 00:34
    중국 "영토 침범 없었다…부당한 먹칠 반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냉전 때나 쓰던 걸…정찰위성 있는 중국, 왜 풍선 띄웠나 01:53
    냉전 때나 쓰던 걸…정찰위성 있는 중국, 왜 풍선 띄웠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기대에 찬물 02:32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기대에 찬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희망에 찬물 03:41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희망에 찬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한미,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 00:34
    한미,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확장억지 강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 02:18
    "주권 침해"‥미국 국무장관 방중 연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한미, 확장억제 강화 재확인… 02:25
    한미, 확장억제 강화 재확인…"北불법자금도 차단"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4 '정찰풍선'에 中 유감표명·美국무, 방중 연기 00:45
    '정찰풍선'에 中 유감표명·美국무, 방중 연기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25 美하원 외교위 인도·태평양소위 위원장에 첫 한국계 선출 00:36
    美하원 외교위 인도·태평양소위 위원장에 첫 한국계 선출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26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희망에 찬물 03:25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희망에 찬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02:19
    "주권 침해"‥미국 국무장관 방중 전격 연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8 블링컨 02:52
    블링컨 "中 풍선, 무책임한 행동"·박진 "신속하고 성실한 설명 필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9 01:50
    "10차 대러 제재 준비"…EU, 우크라 적극 지원 의사 밝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30 미 하원 외교위 소위 위원장에 영 김…한국계 첫 선출 00:21
    미 하원 외교위 소위 위원장에 영 김…한국계 첫 선출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