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러 '우크라 병합'에 28명 추가 제재…"국제법 위반"

2022.10.02 방영 조회수 6
정보 더보기
페니 웡 호주 외교부 장관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호주 정부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내 점령지 병합 선포와 관련해 러시아 측 인사 28명을 추가로 제재했다. 페니 웡 호주 외교부 장관은 2일 성명을 통해 러시아가 임명한 장관과 고위 관료, 분리주의자 등 28명에 대해 금융 제재와 여행 금지 조치를 내린다고 말했다. 웡 장관은 "이들은 국제법을 위반했다"며 "사기 투표, 허위 정보, 협박 등을 통해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의 불법 행위를 정당화했다"고 덧붙였다. 성명에서 제재 대상의 신원은 구체적으로 언급되지 않았지만, 이들은 최근 러시아 병합 주민투표를 한 도네츠크 등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 4개 지역의 관계자인 것으로 추정된다. 웡 장관은 "도네츠크, 루한스크, 자포리자, 헤르손은 자주적인 우크라이나 영토"라며 러시아의 병합은 불법이며 이 영토가 이제 러시아의 부분이라는 주장은 근거가 없고 잘못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웡 장관은 또 러시아가 제노사이드 협약을 위반했다는 우크라이나의 주장을 지지하기 위해 유엔 국제사법재판소(ICJ)에서 진행 중인 관련 소송에 가세하겠다고 밝혔다. 1948년 유엔에서 채택된 제노사이드 협약은 국민, 인종, 민족, 종교 등의 차이로 집단을 박해하고 살해하는 행위를 국제 범죄로 규정하고, 각국이 협력해 이를 방지하고 처벌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앞서 호주는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을 비롯한 러시아 인사 500여명과 여러 기관에 대해 광범위한 제재를 도입한 상태다. 이에 맞서 러시아도 지난 6월과 7월 159명 이상의 호주인에 대해 입국 금지 조치를 내렸고 지난달에도 41명에 대해 추가로 입국을 금지했다. 한편, 러시아의 이번 병합 선언과 관련해서는 미국 정부가 지난달 30일 러시아 당국자와 의회 인사들 및 단체들에 대한 대규모 제재를 단행했다. 캐나다 정부도 같은 날 병합 주민투표를 실시한 우크라이나 내 점령지 4개 지역의 고위 관리 35명 등에 대한 제재를 발표했다. 9월 24일 러시아 귀속 투표에 참여하는 우크라 루한스크 주민들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cool@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1002 15

  • '푸틴 충성' 체첸 수장 02:53
    '푸틴 충성' 체첸 수장 "러시아, 저위력 핵무기 사용해야"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전쟁·핵위기·기아 속에 돌아온 노벨상 시즌…젤렌스키 받을까 02:53
    전쟁·핵위기·기아 속에 돌아온 노벨상 시즌…젤렌스키 받을까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Why요?] 헬륨가스 마시면 왜 목소리가 변할까? 00:58
    [Why요?] 헬륨가스 마시면 왜 목소리가 변할까?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보] 01:54
    [1보]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으로 최소 127명 사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보] 01:54
    [2보]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으로 최소 127명 사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인파 깔리며 최소 129명 사망(종합2보) 01:54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인파 깔리며 최소 129명 사망(종합2보)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넘어지고 깔리며…인도네시아 축구장서 난동, 최소 129명 사망 01:54
    [영상] 넘어지고 깔리며…인도네시아 축구장서 난동, 최소 129명 사망
    조회수 30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프로리그서 최악 참사…끊이지 않는 축구장 비극 01:54
    인도네시아 프로리그서 최악 참사…끊이지 않는 축구장 비극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푸틴 합병 선언 하루만에 요충지 뺏은 우크라…핵전쟁 위험 고조 02:53
    푸틴 합병 선언 하루만에 요충지 뺏은 우크라…핵전쟁 위험 고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靑 관람객 200만명 넘어…작년 경복궁 연간 관람객의 1.9배(종합) 01:38
    靑 관람객 200만명 넘어…작년 경복궁 연간 관람객의 1.9배(종합)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호주, 러 '우크라 병합'에 28명 추가 제재… 02:53
    호주, 러 '우크라 병합'에 28명 추가 제재…"국제법 위반"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우크라, 푸틴 합병 선언 하루만에 요충지 탈환…핵전쟁 위험고조 02:53
    [영상] 우크라, 푸틴 합병 선언 하루만에 요충지 탈환…핵전쟁 위험고조
    조회수 32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관중 난입' 최악 참사…최소 174명 사망(종합3보) 01:54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관중 난입' 최악 참사…최소 174명 사망(종합3보)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프로리그서 최악 참사…끊이지 않는 축구장 비극(종합) 01:54
    인도네시아 프로리그서 최악 참사…끊이지 않는 축구장 비극(종합)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민병대 같은 인니 프로축구 팬클럽…광적 응원문화도 참사 원인(종합) 01:54
    민병대 같은 인니 프로축구 팬클럽…광적 응원문화도 참사 원인(종합)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1 한미 외교, 확장억제강화 재확인...北 사이버활동 대응 우선순위 00:40
    한미 외교, 확장억제강화 재확인...北 사이버활동 대응 우선순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 '정찰 풍선'에 꼬이는 중국...美 국민 분노 커져 01:57
    '정찰 풍선'에 꼬이는 중국...美 국민 분노 커져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3 미 하늘에 '중 정찰풍선' 둥둥…해명에도 장관회담 연기 01:55
    미 하늘에 '중 정찰풍선' 둥둥…해명에도 장관회담 연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4 중국 정찰 풍선에 회담도 취소‥얼어붙는 미중 관계 02:41
    중국 정찰 풍선에 회담도 취소‥얼어붙는 미중 관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5 EU·우크라이나 정상회담서 01:49
    EU·우크라이나 정상회담서 "우크라와 하나" 강조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6 美, 블링컨 방중 전격 연기… 01:41
    美, 블링컨 방중 전격 연기…"정찰"↔"민간용" 中정찰풍선 파장 확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7 한미 외교장관 '비핵화' 한목소리…핵무장론엔 답변 피해 01:47
    한미 외교장관 '비핵화' 한목소리…핵무장론엔 답변 피해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8 [지구촌톡톡] 02:12
    [지구촌톡톡] "한국인 패션 선도…명품 성장 가능성 최고" 등 外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영상] 2m 높이 '돈탑' 쌓아 놓고 111억원 보너스 쐈다 02:20
    [영상] 2m 높이 '돈탑' 쌓아 놓고 111억원 보너스 쐈다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10 [영상] '부패와의 전쟁' 칼 빼든 젤렌스키…절친 '후원자'도 가택수색 02:37
    [영상] '부패와의 전쟁' 칼 빼든 젤렌스키…절친 '후원자'도 가택수색
    조회수 115
    본문 링크 이동
  • 11 [자막뉴스] 금리 낮아지나 했는데...美 '충격의 보고서' 02:21
    [자막뉴스] 금리 낮아지나 했는데...美 '충격의 보고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2 '정찰 풍선'에 꼬이는 중국...美 국민 분노 커져 01:56
    '정찰 풍선'에 꼬이는 중국...美 국민 분노 커져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3 한미, 확장억제 강화 재확인… 02:25
    한미, 확장억제 강화 재확인…"北불법자금도 차단"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지구촌톡톡] 밤하늘 웅장한 횃불 행진…스코틀랜드 바이킹 축제 外 02:07
    [지구촌톡톡] 밤하늘 웅장한 횃불 행진…스코틀랜드 바이킹 축제 外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5 [지구촌톡톡] 최고 시속 300km…윙슈트 입고 다리 아래를 쏙! 外 02:04
    [지구촌톡톡] 최고 시속 300km…윙슈트 입고 다리 아래를 쏙! 外
    조회수 36
    본문 링크 이동
  • 16 [지구촌톡톡] 우크라이나에 자유를…폐허에 남겨진 벽화들 00:45
    [지구촌톡톡] 우크라이나에 자유를…폐허에 남겨진 벽화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지구촌톡톡] 올해 우주탐사 최대 화두는 '달'…일정 줄줄이 대기 02:23
    [지구촌톡톡] 올해 우주탐사 최대 화두는 '달'…일정 줄줄이 대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지구촌톡톡] 02:36
    [지구촌톡톡] "내가 봐도 잘 생겼군"…美보호구역 카메라에 셀카 남긴 흑곰 外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자막뉴스] IT 기업들 위협한 '퍼펙트 스톰'...판사도 '폭탄발언' 01:22
    [자막뉴스] IT 기업들 위협한 '퍼펙트 스톰'...판사도 '폭탄발언'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0 [영상] 블링컨 02:06
    [영상] 블링컨 "중국 정찰풍선 용납 못 해"…방중 전격 연기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21 홍콩·마카오, 무료항공권 62만장 쏜다…관광객 유치 나서 01:51
    홍콩·마카오, 무료항공권 62만장 쏜다…관광객 유치 나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정찰풍선' 수세 몰린 중국…더 꼬이는 미중관계 개선 구상 02:06
    '정찰풍선' 수세 몰린 중국…더 꼬이는 미중관계 개선 구상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3 중국 00:34
    중국 "영토 침범 없었다…부당한 먹칠 반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4 냉전 때나 쓰던 걸…정찰위성 있는 중국, 왜 풍선 띄웠나 01:53
    냉전 때나 쓰던 걸…정찰위성 있는 중국, 왜 풍선 띄웠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기대에 찬물 02:32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기대에 찬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희망에 찬물 03:41
    美실업률 54년 만에 최저치...'더 뜨거워진' 고용시장, 금리인하 희망에 찬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00:36
    "중국 정찰풍선 용납 안 돼"…블링컨, 방중 전격 취소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28 한미,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 00:34
    한미, 한반도 비핵화 재확인‥"확장억지 강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9 02:18
    "주권 침해"‥미국 국무장관 방중 연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30 中, '정찰풍선 공세' 美에 02:06
    中, '정찰풍선 공세' 美에 "중국 상대 부당 '먹칠' 결연히 반대"(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