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졌다고"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 '174명' 사망

2022.10.02 방영 조회수 2
정보 더보기
◀ 앵커 ▶ 수만 명이 운집한 인도네시아의 한 축구 경기장에서 경기에 진 데 격분한 팬들이 폭동을 벌여, 무려 백일흔네 명이 숨지는 사고가 벌어졌습니다. 지난 1960년대 페루에서 일어난 축구장 사고 이후 가장 많은 사상자가 나왔습니다. 임소정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인도네시아 현지시간으로 어젯밤 10시쯤 동부 자바주의 한 축구경기장. 경기가 종료되자마자 관중석의 팬들이 경기장 안으로 뛰어들더니 선수들을 공격하기 시작합니다. 격분한 팬들에 둘러싸인 골키퍼를 무장한 경찰들이 급히 대피 시킵니다. 급기야 경찰에게 무언가를 던지고, 경찰차를 부수기 시작하는 팬들. 경찰은 최루탄을 던지고 몽둥이 진압에 나섭니다. 이를 피해 출구로 몰린 수백명이 뒤엉키면서 174명이 숨졌습니다. 게다가 현재 백여 명이 병원에서 치료 받고 있어서 사망자는 더 늘어날 수 있습니다. [니코 아핀타/동부 자바주 경찰서장] "경찰은 최루탄을 쏘기 전에 팬들이 경찰을 공격하고 경찰차를 불태우는 등 무법적으로 행동하고 있었기 때문에, 사전에 이미 예방 조치를 취했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경기에서는 홈팀이 23년 만에 3:2로 상대팀에 패했고, 이에 격분한 팬 3천여 명이 선수들에게 항의하기 위해 경기장으로 난입했습니다. 특히 원래 경기장 수용 인원은 3만 8천 명이지만, 실제 입장한 관중은 4만 2천 명으로 정원을 4천 명 초과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한편 경찰이 국제축구연맹 FIFA의 안전 규정을 어기고 경기장에서 최루탄을 쏘는 등 과잉 진압을 벌여 대규모 참사가 발생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FIFA 규정에 따르면, 공공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경찰을 배치할 순 있지만 총포류나 최루탄 소지는 금지돼있습니다. 인도네시아 축구협회는 1주일간 리그 경기를 중단했고, 문화체육관광부도 무관중 경기 진행을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코 위도도/인도네시아 대통령] "이 비극을 깊이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이번 사고가 인도네시아 축구의 마지막 비극이 되길 바랍니다. 앞으로 이런 인류의 비극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이번 사고는 축구장에서 일어난 사고 중 두 번째로 많은 사상자가 발생한 사고로 기록될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1964년 페루 리마에서 열린 페루와 아르헨티나 도쿄올림픽 예선전에서는 판정에 흥분한 관중들이 경기장에 난입하면서 328명이 숨졌습니다. MBC뉴스 임소정입니다. 영상편집: 문철학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영상편집: 문철학 임소정 기자(with@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20221002 25

  • 국군의 날에 탄도미사일‥일주일 새 4번째 01:42
    국군의 날에 탄도미사일‥일주일 새 4번째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02:18
    "압도적 대응 직면할 것"‥북핵 경고 메시지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합병 선포' 하루 만에 탈환‥'핵 사용' 긴장감 고조 02:06
    '합병 선포' 하루 만에 탈환‥'핵 사용' 긴장감 고조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전국 흐리고 오후부터 비‥낮 최고 29도 00:17
    전국 흐리고 오후부터 비‥낮 최고 29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예고] '윤석열 외교'의 민낯·국가도 공범이다 00:51
    [스트레이트 예고] '윤석열 외교'의 민낯·국가도 공범이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합병 선언' 하루 만에 리만 탈환 02:10
    우크라, '합병 선언' 하루 만에 리만 탈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00:52
    미국 "北 이번 주에만 미사일 7발 규탄‥대화 촉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으로 최소 129명 사망 00:52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으로 최소 129명 사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중도상환수수료, 2017년 이후 3조 5천억 원 00:56
    중도상환수수료, 2017년 이후 3조 5천억 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중부 차츰 가을비‥밤부터 시간당 30mm 안팎 00:48
    [날씨] 중부 차츰 가을비‥밤부터 시간당 30mm 안팎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감사원, 서해피격사건 관련 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 02:17
    감사원, 서해피격사건 관련 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1:51
    "뇌물참사 몸통은 이재명" vs "욕설정국 벗어나려는 야당탄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마스크 벗은 개천절 황금연휴‥전국 축제로 들썩 02:18
    마스크 벗은 개천절 황금연휴‥전국 축제로 들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35
    "경기 졌다고"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 '174명' 사망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비어있던 공장에서 불‥부산·원주도 화재로 2명 사망 01:52
    비어있던 공장에서 불‥부산·원주도 화재로 2명 사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 러시아의 '합병 선언' 하루 만에 리만 탈환 02:47
    우크라, 러시아의 '합병 선언' 하루 만에 리만 탈환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금 자판기에 배터리 교환까지‥편의점의 변신 02:35
    금 자판기에 배터리 교환까지‥편의점의 변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예고] '윤석열 외교'의 민낯/스토킹, 국가도 공범이다 00:19
    [스트레이트 예고] '윤석열 외교'의 민낯/스토킹, 국가도 공범이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득점 대승' KIA‥5위 확정 '성큼' 01:09
    '10득점 대승' KIA‥5위 확정 '성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톱플레이] '그냥 찼을 뿐인데‥이게 들어간다고?' 00:53
    [톱플레이] '그냥 찼을 뿐인데‥이게 들어간다고?'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스포츠 영상] '36점 원맨쇼' kt 아노시케의 슬램덩크 00:26
    [스포츠 영상] '36점 원맨쇼' kt 아노시케의 슬램덩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내일 새벽 무렵 수도권·충남 서해안 시간당 최고 30mm 01:15
    [날씨] 내일 새벽 무렵 수도권·충남 서해안 시간당 최고 30mm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뉴스데스크 클로징 00:10
    뉴스데스크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처벌법마저 비웃는 스토킹 범죄‥ 16:53
    [스트레이트] 처벌법마저 비웃는 스토킹 범죄‥ "경찰·검찰·법원도 공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20:03
    [스트레이트] "빈손·굴욕·육개장‥"‥윤석열 정부 외교는 어디부터 문제였나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1 파월 00:33
    파월 "금리 인상 속도 조절‥인상은 계속"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2 38년 만에 폭발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60m 용암분수 뿜어 01:34
    38년 만에 폭발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60m 용암분수 뿜어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3 기시다, 장쩌민 사망에 01:31
    기시다, 장쩌민 사망에 "깊은 슬픔"…중국 정부에 조의 전달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4 장쩌민, 3년 두문불출 속 상하이방 몰락과 함께 눈감아 01:31
    장쩌민, 3년 두문불출 속 상하이방 몰락과 함께 눈감아
    조회수 22
    본문 링크 이동
  • 5 [영상] 02:07
    [영상] "제자리걸음 참호전에 수백 명 사망"…'죽음의 땅' 바흐무트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6 [자막뉴스] '끔찍한 댓가' 러시아 향하는 청구서...거대한 움직임 02:21
    [자막뉴스] '끔찍한 댓가' 러시아 향하는 청구서...거대한 움직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7 마크롱, 미국 인플레이션감축법 강하게 비판 02:02
    마크롱, 미국 인플레이션감축법 강하게 비판 "아주 공격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파월, 12월 금리인상 속도조절 시사…증시 급등 00:46
    파월, 12월 금리인상 속도조절 시사…증시 급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현장의재구성] 응원에 진심인 세계 팬들…'찐광기' 관중 모음 03:22
    [현장의재구성] 응원에 진심인 세계 팬들…'찐광기' 관중 모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자막뉴스] '킹달러' 시대 끝나나...예상 산산조각 낸 파월의 말 02:02
    [자막뉴스] '킹달러' 시대 끝나나...예상 산산조각 낸 파월의 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한밤중 시위대 잡으러 가나…중국 도심에 뜬 장갑차 행렬 01:00
    한밤중 시위대 잡으러 가나…중국 도심에 뜬 장갑차 행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일본에서도 '反시진핑'…연대 시위 세계 곳곳으로 확산 01:35
    일본에서도 '反시진핑'…연대 시위 세계 곳곳으로 확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방미 중인 마크롱 00:37
    방미 중인 마크롱 "IRA는 아주 공격적" 비판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4 美 민주, 하원 1인자에 제프리스…첫 흑인 원내대표 00:43
    美 민주, 하원 1인자에 제프리스…첫 흑인 원내대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5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사망‥향년 96세 01:47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사망‥향년 96세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16 38년 만에 폭발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60m 용암분수 뿜어 00:39
    38년 만에 폭발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60m 용암분수 뿜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7 뉴욕시 01:50
    뉴욕시 "정신질환 노숙자 강제입원"…과도하다 비판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8 [이 시각 세계] 파키스탄서 경찰차 겨냥 자살폭탄 테러 00:37
    [이 시각 세계] 파키스탄서 경찰차 겨냥 자살폭탄 테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9 [이 시각 세계] 브라질 고속도로서 산사태‥차량 매몰 00:30
    [이 시각 세계] 브라질 고속도로서 산사태‥차량 매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0 [이 시각 세계] 스페인 우크라 대사관서 폭발 00:47
    [이 시각 세계] 스페인 우크라 대사관서 폭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유로존 물가상승률 17개월 만에 둔화 00:25
    유로존 물가상승률 17개월 만에 둔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2 연준 의장 01:43
    연준 의장 "금리 인상폭 축소…물가 잡힐 때까진 고금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와글와글] '사람 나이 120살'‥기네스북 오른 27살 고양이 00:50
    [와글와글] '사람 나이 120살'‥기네스북 오른 27살 고양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4 [와글와글] 손흥민과 악수한 꼬마 팬‥그대로 '얼음' 00:50
    [와글와글] 손흥민과 악수한 꼬마 팬‥그대로 '얼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美 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52살 제프리스 선출...첫 흑인 원내대표 02:18
    美 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52살 제프리스 선출...첫 흑인 원내대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연준의장 02:15
    연준의장 "12월 금리인상 속도조절" 발언에 뉴욕 증시 반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이 시각 세계] 00:36
    [이 시각 세계] "크리스마스 트리 보려면 페달 밟으세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이 시각 세계] '백지시위 막으려 A4용지 판매 중단' 가짜 성명 00:41
    [이 시각 세계] '백지시위 막으려 A4용지 판매 중단' 가짜 성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이 시각 세계] 16강 진출 좌절에 기뻐하는 이란 국민들 00:45
    [이 시각 세계] 16강 진출 좌절에 기뻐하는 이란 국민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파월, '금리인상 속도 조절' 시사‥뉴욕 증시 급등 01:51
    파월, '금리인상 속도 조절' 시사‥뉴욕 증시 급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