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축구장 참사에 아동·청소년도 참변…32명 숨져(종합)

2022.10.03 방영 조회수 43
정보 더보기
인도네시아 축구장 참사 (말랑[인도네시아] EPA=연합뉴스) 1일(현지시간) 밤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 말랑 리젠시의 칸주루한 축구장에서 한 남성이 어린아이를 안고 달려가고 있다. 인도네시아 여성아동보호부는 이번 참사로 인한 사망자 125명 중 최소 32명이 17세 이하 아동·청소년이라고 밝혔다. 2022.10.3. photo@yna.co.kr (자카르타=연합뉴스) 박의래 특파원 =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에서 지난 1일(현지시간) 발생한 축구장 참사의 사망자 125명에는 어린이와 청소년이 32명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3일 안타라 통신과 일간 콤파스 등 현지 언론과 외신 등에 따르면 리스티요 시깃 프라보워 경찰청장은 전날 밤 브리핑을 통해 이번 참사 사망자 수가 125명이며 부상자는 320명 이상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또 이날 인도네시아 여성아동보호부는 이번 참사의 사망자 중 최소 32명이 17세 이하 아동·청소년이라며 가장 어린 사망자는 3∼4세 유아라고 전했다. 전날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 정부는 사망자 수가 174명이라고 발표한 뒤 일부 사망자 수가 중복으로 집계됐다며 125명으로 정정한 바 있다. 또 동부 자바주 경찰은 사망자가 127명이라 밝혔고 사고 경기장이 있는 말랑 리젠시의 말랑 보건소는 사망자 수가 131명이라 말하는 등 당국마다 발표하는 사망자 수가 달라 혼선이 빚어졌다. 프라보워 청장은 현재 경찰이 당시 사고와 관련한 자료를 확보하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사고 원인을 조사해 일반에 공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관중 난입'으로 참사가 빚어진 인니 동부 자바주의 축구장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 사고는 지난 1일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 말랑 리젠시 칸주루한 축구장에서 열린 '아레마 FC'와 '페르세바야 수라바야' 축구팀 경기 후 밤 10시께 벌어졌다. 아레마 FC가 홈 경기에서 페르세바야 수라바야에 23년 만에 패하자 화가 난 홈팀 관중 일부가 선수와 팀 관계자들에게 항의하기 위해 경기장 내로 뛰어들었고 얼마 지나지 않아 경기장엔 수천 명의 관중으로 가득 찼다. 경찰은 난입한 관중을 진압하는 과정에서 최루탄을 쐈고, 수천 명의 관중이 최루탄을 피하려 출구 쪽으로 달려가다 뒤엉키면서 대규모 사망 사고로 이어졌다. 이와 관련해 경찰이 경기장에서는 최루탄 사용을 금지한 국제축구연맹(FIFA)의 규정을 어긴 것으로 드러나면서 경찰의 과잉 대응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 이 때문에 조코 위도도(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전날 성명을 통해 프라보워 경찰청장에게 이번 사건을 철저히 수사하도록 지시했으며 인도네시아 인권위원회도 최루탄 사용을 포함해 당시 사건과 관련한 현지 조사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정부는 이날 마흐푸드 엠데 정치법률안보 조정장관을 중심으로 각 부처 관계자와 프로축구협회, 학계, 언론 등으로 이뤄진 합동 진상조사단을 구성했다. 이들은 2∼3주 동안 경찰과 별도로 이번 사고의 원인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그래픽]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 사건(종합2) (서울=연합뉴스) 원형민 기자 = 인도네시아 프로축구 경기장에서 관중들의 난입으로 대규모 사망자가 나온 사건과 관련 인도네시아 당국이 사고 사망자 수를 174명에서 125명으로 수정했다. 2일 안타라 통신 등에 따르면 이번 사고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의 에밀 엘레스티안토 다르닥 부지사는 사고 사망자 수가 125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circlemin@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laecorp@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1003 12

  • [톺뉴스] 길고양이 위협해도 '무죄'? 01:00
    [톺뉴스] 길고양이 위협해도 '무죄'?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창원 마산만 일대 어린 청어 집단폐사…사흘간 19t 수거 00:59
    창원 마산만 일대 어린 청어 집단폐사…사흘간 19t 수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21
    "우크라이나 봤지?"…불붙는 '저궤도위성 독자망' 구축논의
    조회수 53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축구장 참사에 어린이들도 참변…17명 압사 01:54
    인도네시아 축구장 참사에 어린이들도 참변…17명 압사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러시아 '리만의 굴욕' 후폭풍…내부서도 군부 공개 직격 들끓어 02:53
    러시아 '리만의 굴욕' 후폭풍…내부서도 군부 공개 직격 들끓어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펑! 드럼통 터지고 사람 날아가고…스페인 과학축제 중 폭발사고 02:04
    [영상] 펑! 드럼통 터지고 사람 날아가고…스페인 과학축제 중 폭발사고
    조회수 44
    본문 링크 이동
  • 인니 축구장 참사에 전국서 추모 물결…경찰 비난 움직임도 01:54
    인니 축구장 참사에 전국서 추모 물결…경찰 비난 움직임도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군 02:58
    군 "지난해 中군용기 70여회 KADIZ 진입…러 군용기 10여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군 02:58
    군 "지난해 中군용기 70여회 KADIZ 진입…러 군용기 10여회"(종합)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2:20
    [영상] "K-방산, 올해 28조원 수출 전망"…독일·중국 제치고 빅4 진입?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인도네시아 축구장 참사에 아동·청소년도 참변…32명 숨져(종합) 01:54
    인도네시아 축구장 참사에 아동·청소년도 참변…32명 숨져(종합)
    조회수 43
    본문 링크 이동
  • 킴 카다시안, 인스타로 가상화폐 '뒷광고'…벌금 폭탄 02:12
    킴 카다시안, 인스타로 가상화폐 '뒷광고'…벌금 폭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 [영상] '본토 피격'에 푸틴 또 핵위협…우크라전 확산 우려 02:41
    [영상] '본토 피격'에 푸틴 또 핵위협…우크라전 확산 우려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2 [영상] 독일서 쿠데타 음모, 의회 무장공격?…러시아가 펄쩍 뛴 이유 01:58
    [영상] 독일서 쿠데타 음모, 의회 무장공격?…러시아가 펄쩍 뛴 이유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3 도로서 골프 카트 몰다 걸리자 01:23
    도로서 골프 카트 몰다 걸리자 "나 경찰서장인데…"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4 [영상] 푸틴 '핵위협' 되풀이…허세인가 실제 위험인가 '불안한 시선' 03:21
    [영상] 푸틴 '핵위협' 되풀이…허세인가 실제 위험인가 '불안한 시선'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5 [영상] 전투기 띄워 호위…'바이든 홀대' 사우디, 시진핑엔 파격 의전 01:58
    [영상] 전투기 띄워 호위…'바이든 홀대' 사우디, 시진핑엔 파격 의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6 [World Now] 사우디, 시진핑 환대 위해 '에어쇼'까지 00:57
    [World Now] 사우디, 시진핑 환대 위해 '에어쇼'까지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7 [영상] 이탈리아서 축배들던 모로코인들 피격…극우청년 13명 체포 02:38
    [영상] 이탈리아서 축배들던 모로코인들 피격…극우청년 13명 체포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8 아이 때리고 커터 칼로 겁주고...보육원 교사 상습 학대에 日 '발칵' 02:28
    아이 때리고 커터 칼로 겁주고...보육원 교사 상습 학대에 日 '발칵'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9 美첨단무기 대거 사는 대만…'레이더 사냥꾼' 미사일 도입 02:21
    美첨단무기 대거 사는 대만…'레이더 사냥꾼' 미사일 도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영상] 01:50
    [영상] "우와~" 탄성이 절로…'오리온'이 포착한 놀라운 달의 뒷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영상] 우크라 무기 지원 또 늘렸다…미 국방부 4조5천억원어치 발주 01:50
    [영상] 우크라 무기 지원 또 늘렸다…미 국방부 4조5천억원어치 발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미국 곳곳서 중국 틱톡 규제… 02:12
    미국 곳곳서 중국 틱톡 규제…"국가 안보 우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우크라 재외공관 31곳에 협박성 소포…발신자 주소엔 '독일' 02:02
    우크라 재외공관 31곳에 협박성 소포…발신자 주소엔 '독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타임지 '올해의 영웅'에 반정부시위 나선 이란여성들 01:58
    타임지 '올해의 영웅'에 반정부시위 나선 이란여성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5 우크라, 러 본토 타격 비결…무인정찰기→순항미사일 개조 01:32
    우크라, 러 본토 타격 비결…무인정찰기→순항미사일 개조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6 머스크, 루이뷔통 회장에 부자 1위 잠시 내줘 00:32
    머스크, 루이뷔통 회장에 부자 1위 잠시 내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7 '더 높이, 더 멀리' 화성 헬기 '인저뉴어티' 도전은 계속 된다 01:57
    '더 높이, 더 멀리' 화성 헬기 '인저뉴어티' 도전은 계속 된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8 [더뉴스] 중국 코로나 봉쇄정책 출구 찾았나...'위드 코로나'로 선회 시동 11:08
    [더뉴스] 중국 코로나 봉쇄정책 출구 찾았나...'위드 코로나'로 선회 시동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9 시진핑 환대하는 빈살만… 01:58
    시진핑 환대하는 빈살만…"미국·사우디 '일부일처 시대' 종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0 쿠데타 도모한 극우세력 무더기 검거…'독일제국' 추구 02:11
    쿠데타 도모한 극우세력 무더기 검거…'독일제국' 추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1 타임 '올해의 인물'에 젤렌스키 대통령과 '우크라이나의 투혼' 00:38
    타임 '올해의 인물'에 젤렌스키 대통령과 '우크라이나의 투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2 '본토 피격' 푸틴 또 핵위협…미국, 우크라에 선긋기 01:50
    '본토 피격' 푸틴 또 핵위협…미국, 우크라에 선긋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바이든 재선 도전에 탄력... 02:49
    바이든 재선 도전에 탄력..."질 바이든, 남편 재선 출마한다 밝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시진핑, 사우디 도착... 02:08
    시진핑, 사우디 도착..."아랍 세계에 대한 최대 규모 외교 활동"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5 美의회, 軍 코로나백신 의무화 철회 합의…백악관·국방부 반발 00:36
    美의회, 軍 코로나백신 의무화 철회 합의…백악관·국방부 반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6 빗장 푼 中… 01:46
    빗장 푼 中…"올겨울 대유행 고통의 시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중국인들 사실상 '위드 코로나' 환영…국내여행 폭증 예상 01:48
    중국인들 사실상 '위드 코로나' 환영…국내여행 폭증 예상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독일, '국가전복 모의' 25명 검거… 01:36
    독일, '국가전복 모의' 25명 검거…"의회 무장공격 계획 세웠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합동 대표단, 미 상하원 주요 인사 면담… 01:48
    합동 대표단, 미 상하원 주요 인사 면담…"올해 안 법 개정 어려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0 푸틴, 본토 피격에 핵위협‥ 02:08
    푸틴, 본토 피격에 핵위협‥"잠재적 반격 수단"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