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세 아이에게 총 쏘고 흉기 휘둘러"…태국 어린이집 참극 순간

2022.10.06 방영 조회수 23
정보 더보기
총기참사 발생한 어린이집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방콕=연합뉴스) 강종훈 특파원 = "범인이 발로 문을 부수고 어린이집 안으로 들어와 흉기로 아이들을 …" 6일(현지시간) 태국에서 마약에 빠진 전직 경찰이 일으킨 최악의 참극 현장에서 살아남은 난티차 뿐춤 원장 대행은 끔찍했던 순간을 떠올리며 몸서리쳤다. 그는 "어린이집 밖에서 직원들이 점심을 먹고 있었는데 범인이 픽업트럭을 세우더니 갑자기 4명을 총으로 쏴 죽였다"고 말했다. 또 다른 생존 교사는 "살려달라고 빌었지만 탄창에 총알이 떨어진 순간에야 겨우 달아날 수 있었다"며 어린이집 여러 방에서 자고 있던 2~4살 아이들을 모두 구할 수 없었다고 안타까워했다. 약 40명이 숨진 이날 사건은 2살 난 갓난아기를 포함해 희생자 대부분 어린이인데다 범행 방식도 잔혹해 더 큰 충격을 전하고 있다. 현지 매체와 외신 보도에 따르면 용의자 빤야 캄랍(34)은 이날 낮 12시 50분께 방콕에서 북동쪽으로 약 500㎞ 떨어진 농부아람푸주 나끌랑 지역의 2~5세 아이들을 돌보는 어린이집에 들이닥쳤다. 그는 산탄총, 권총, 칼로 무장하고 어린이집에 나타나 교사들에게 총을 쐈다. 직원이 문을 잠갔지만, 문을 부수고 어린이집에 들어가서는 칼까지 휘둘렀다. 용의자는 극악무도한 살인마처럼 어린이들까지 무자비하게 공격했다. 경찰 대변인 빠이산 르솜분은 "용의자는 오전에 법정에 다녀와 자신의 아이를 데리러 어린이집에 갔다"며 "그러나 그곳에 아이는 없었고, 그는 총을 쏘고 칼을 휘두르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당시 어린이집에는 약 30명의 어린이가 있었다. 최근 발생한 홍수에 집에 머문 어린이가 많아 평소보다는 적은 인원이었다. 현장에 있던 목격자 찌다빠 분솜은 "점심시간이었다. 범인은 먼저 어린이집 근무자들에게 총 4~5발을 쐈다"며 "처음에는 불꽃인 줄 알았으나 총을 쏜다는 것을 알고 우리는 혼비백산해 도망쳐 숨었고, 결국 많은 아이들이 죽었다"고 했다. 용의자는 어린이들이 자고 있던 잠긴 방에 강제로 들어갔다. 찌다빠도 용의자가 그곳의 아이들을 칼로 찔러 죽인 것 같다고 말했다. 임신 8개월 차인 교사도 그곳에서 살해됐다. 아이를 안은 채로 사망한 교사도 있었다. 이날 사건 현장이라고 알려진 소셜미디어(SNS) 영상에는 피범벅이 된 어린이집의 처참한 모습이 보인다. 피가 흥건하게 고인 바닥에 누운 아이들의 시신을 천으로 덮어놓은 비극적인 광경이다. 어린이집에서 도주한 용의자는 차를 몰고 집으로 가 아내와 아이까지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도주 중에도 행인들에게 무작위로 발포해 여러 명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용의자가 올해 초 마약 남용으로 해고됐으며 이번 사건 당시에도 마약에 취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법원에 출석한 것도 마약 관련 혐의 재판 때문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가 스트레스를 받은 상태에서 어린이집에 갔는데 아이가 없자 더 스트레스를 받아 총을 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doubl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1006 41

  • OPEC+, 11월부터 하루 200만 배럴 감산 합의…코로나 후 최대폭 02:46
    OPEC+, 11월부터 하루 200만 배럴 감산 합의…코로나 후 최대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푸틴, 자포리자 원전 국유화 발표…우크라 02:23
    푸틴, 자포리자 원전 국유화 발표…우크라 "우리가 계속 운영"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압박에도 OPEC+, 코로나 후 최대폭 감산…하루 200만 배럴(종합) 02:46
    미국 압박에도 OPEC+, 코로나 후 최대폭 감산…하루 200만 배럴(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체첸 수장, 상장 진급 공개…보폭 넓히는 푸틴 측근 그룹 01:51
    체첸 수장, 상장 진급 공개…보폭 넓히는 푸틴 측근 그룹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인턴이간다] NO마스크 대학 축제? 직접 가봤습니다 01:00
    [인턴이간다] NO마스크 대학 축제? 직접 가봤습니다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日정부 02:43
    日정부 "北탄도미사일 2발 日EEZ 밖 낙하"…기시다 "용납 못해"(종합)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北미사일 2발, 최대 800㎞ 비행…軍 대비태세 유지 03:24
    北미사일 2발, 최대 800㎞ 비행…軍 대비태세 유지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코티야르도 비노슈도 '싹둑'…유럽 배우·정치인, 이란시위 연대 01:58
    코티야르도 비노슈도 '싹둑'…유럽 배우·정치인, 이란시위 연대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항공업계, OPEC+ 감산 비상…유가 1달러 오르면 500억대 손실 02:46
    항공업계, OPEC+ 감산 비상…유가 1달러 오르면 500억대 손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머스크, 트위터 인수 계약 재개 승자는 美 헤지펀드? 02:36
    머스크, 트위터 인수 계약 재개 승자는 美 헤지펀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북, 이번엔 미사일 2종 섞어 쏴…美항모 재출동에 무력시위(종합3보) 03:24
    북, 이번엔 미사일 2종 섞어 쏴…美항모 재출동에 무력시위(종합3보)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OPEC 감산에 뿔난 미국, '석유담합금지' NOPEC 법으로 압박하나 02:46
    OPEC 감산에 뿔난 미국, '석유담합금지' NOPEC 법으로 압박하나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푸틴 동원령에 회의론 02:45
    푸틴 동원령에 회의론 "훈련안된 국민 총알받이로…대량학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0월 정점?…유가상승·공공요금 인상에 인플레 '경고등' 재점화 02:46
    10월 정점?…유가상승·공공요금 인상에 인플레 '경고등' 재점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北, '섞어쏘기'로 원점타격 연습했나…실전배치 무기 성능시험도 03:24
    北, '섞어쏘기'로 원점타격 연습했나…실전배치 무기 성능시험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바이든 또 욕설…마이크 켜진 줄 모르고 인사하며 'FXXX' 01:29
    [영상] 바이든 또 욕설…마이크 켜진 줄 모르고 인사하며 'FXXX'
    조회수 164
    본문 링크 이동
  • 日참의원도 北미사일 규탄 결의… 01:58
    日참의원도 北미사일 규탄 결의…"독자 제재 강화해야"(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OPEC+, 하루 200만 배럴 감산…바이든 02:46
    [영상] OPEC+, 하루 200만 배럴 감산…바이든 "근시안적 결정" 발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2:02
    [영상] "참전하면 생선 5kg"…러, 빈곤지역 먹거리 인센티브 내건 이유?
    조회수 38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푸틴 충성' 체첸 수장, 전쟁통에도 '명품' 샌드백…가격에 '헉' 01:51
    [영상] '푸틴 충성' 체첸 수장, 전쟁통에도 '명품' 샌드백…가격에 '헉'
    조회수 35
    본문 링크 이동
  • 합참의장 02:02
    합참의장 "현무-2 낙탄 원인, 제어계통 결함 초기평가"(종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러 버리고 달아난 탱크로 무장한 우크라…화력열세 뒤집히나 02:26
    러 버리고 달아난 탱크로 무장한 우크라…화력열세 뒤집히나
    조회수 5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北, '섞어쏘기'로 타격 연습…새로운 장소에서 2종 단거리 발사 03:24
    [영상] 北, '섞어쏘기'로 타격 연습…새로운 장소에서 2종 단거리 발사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2:17
    [영상] "美 정보당국, 푸틴 측근 딸 폭사 사건에 우크라 개입 판단"
    조회수 121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우크라군에 장갑차 갖다바친 러 병사들…백기투항 02:26
    [영상] 우크라군에 장갑차 갖다바친 러 병사들…백기투항
    조회수 83
    본문 링크 이동
  • 태국 북동부서 총기난사 사건…경찰 01:20
    태국 북동부서 총기난사 사건…경찰 "최소 31명 숨져"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러, 이란제 드론으로 우크라 수도 일대 첫 타격 01:51
    러, 이란제 드론으로 우크라 수도 일대 첫 타격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10월 정점?…유가상승·공공요금 인상에 인플레 '경고등' 재점화(종합) 02:46
    10월 정점?…유가상승·공공요금 인상에 인플레 '경고등' 재점화(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태국 보육시설서 총기난사 사건…어린이 포함 30여명 사망(종합) 01:20
    태국 보육시설서 총기난사 사건…어린이 포함 30여명 사망(종합)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1.6km 거리서 러 장갑차 뚫는다…우크라군, 초대형 저격총 배치 02:26
    [영상] 1.6km 거리서 러 장갑차 뚫는다…우크라군, 초대형 저격총 배치
    조회수 145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머리카락 한 움큼 '싹둑'…유명 여배우들 '이란 시위' 삭발 연대 01:58
    [영상] 머리카락 한 움큼 '싹둑'…유명 여배우들 '이란 시위' 삭발 연대
    조회수 69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푸틴 동원령에 회의론 잇따라… 02:45
    [영상] 푸틴 동원령에 회의론 잇따라…"총알받이 보내는 대량학살"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태국 보육시설서 총기난사 사건…어린이 22명 등 최소 34명 숨져(종합2보) 01:20
    태국 보육시설서 총기난사 사건…어린이 22명 등 최소 34명 숨져(종합2보)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보] 北 전투기 8대 폭격기 4대 시위성비행…공대지사격훈련 추정 03:24
    [2보] 北 전투기 8대 폭격기 4대 시위성비행…공대지사격훈련 추정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비·조정석, 난데없는 불륜설에 01:20
    비·조정석, 난데없는 불륜설에 "허위사실…법적대응할 것"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北, 전투기·폭격기 등 12대 시위비행…F-15K 등 30여대 대응(종합) 03:24
    北, 전투기·폭격기 등 12대 시위비행…F-15K 등 30여대 대응(종합)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어린이 쏘고 가족까지 살해…태국 보육시설 총격범은 전직 경찰 01:20
    [영상] 어린이 쏘고 가족까지 살해…태국 보육시설 총격범은 전직 경찰
    조회수 68
    본문 링크 이동
  • 골프 선수 박결, 유명인 상대로 퍼진 루머에 01:20
    골프 선수 박결, 유명인 상대로 퍼진 루머에 "어이가 없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손흥민 부진 탈출 도운 토트넘 코치 별세…'모두가 사랑한 킬러' 02:31
    손흥민 부진 탈출 도운 토트넘 코치 별세…'모두가 사랑한 킬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北, 전투기·폭격기 등 12대 무력시위…F-15K 등 30여대 대응(종합2보) 03:24
    北, 전투기·폭격기 등 12대 무력시위…F-15K 등 30여대 대응(종합2보)
    조회수 43
    본문 링크 이동
  • 01:20
    "2세 아이에게 총 쏘고 흉기 휘둘러"…태국 어린이집 참극 순간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1 서방, 中 '백지시위' 공개 경고장…새 대중 전선 형성되나 01:27
    서방, 中 '백지시위' 공개 경고장…새 대중 전선 형성되나
    조회수 71
    본문 링크 이동
  • 2 [영상] 01:27
    [영상] "평화적 시위 보장해야"…중국 정부에 직격탄 날린 백악관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3 [자막뉴스] '이상 조짐' 확대되는 유럽...수모 당한 러, 결국 웃나 01:40
    [자막뉴스] '이상 조짐' 확대되는 유럽...수모 당한 러, 결국 웃나
    조회수 81
    본문 링크 이동
  • 4 이란 02:11
    이란 "시위로 3백여 명 사망" 첫 인정...유엔 진상조사 협조 거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5 [월드컷] '조규성 2골 새역사에도' 한국, 가나에 석패…벤투 손길도 뿌리친 손흥민 02:31
    [월드컷] '조규성 2골 새역사에도' 한국, 가나에 석패…벤투 손길도 뿌리친 손흥민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6 中, 봉쇄 반발 민심 폭발 '백지시위'… 01:37
    中, 봉쇄 반발 민심 폭발 '백지시위'…"톈안먼 사태 이후 처음"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7 02:25
    "봉쇄 반대" 중 시위 전역 확산‥BBC 기자도 연행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8 [영상] 01:28
    [영상] "킴이 킴에게, 황이 황에게"…호주 베팅업체 인종차별 '밈' 논란
    조회수 26
    본문 링크 이동
  • 9 [영상] 러 미사일 바닥?…80년대 구형 미사일서 핵탄두 빼고 임시변통 02:10
    [영상] 러 미사일 바닥?…80년대 구형 미사일서 핵탄두 빼고 임시변통
    조회수 75
    본문 링크 이동
  • 10 경기 한창인데…무지개 깃발 들고 경기장 난입한 남성 01:07
    경기 한창인데…무지개 깃발 들고 경기장 난입한 남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SUV와 충돌한 트럭, 팽이처럼 빙글빙글 돌며 오토바이 덮쳐 01:03
    SUV와 충돌한 트럭, 팽이처럼 빙글빙글 돌며 오토바이 덮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영상] 02:00
    [영상] "메시가 우리 유니폼으로 바닥 닦아"…멕시코 복서 '분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북한 군인들, 미사일 발사대서 김정은과 사진 찍다 '와르르' 01:21
    북한 군인들, 미사일 발사대서 김정은과 사진 찍다 '와르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백지·방정식·반어…검열·단속 피하는 중국 시위대 01:55
    백지·방정식·반어…검열·단속 피하는 중국 시위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중국서 시위 차단 총력…길목 단속·SNS도 검열 02:00
    중국서 시위 차단 총력…길목 단속·SNS도 검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영상] 월드컵 특수에 카타르 낙타는 '과로' 중 01:01
    [영상] 월드컵 특수에 카타르 낙타는 '과로' 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영상] 장거리미사일 우크라에 배치되나? 러 주요도시 방공호 정비 03:17
    [영상] 장거리미사일 우크라에 배치되나? 러 주요도시 방공호 정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8 中 09:19
    中 "시진핑 물러가라" 이어 '백지 시위'로 민주화 요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中에 벌어진 '전례 없는 일'...반시진핑 구호까지 '왜?' 03:51
    中에 벌어진 '전례 없는 일'...반시진핑 구호까지 '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더뉴스] 08:30
    [더뉴스] "자유를 달라" 中 제로코로나 반대 시위 확산...현지 상황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더뉴스] 봉쇄가 불러온 '나비효과'...불붙은 '백지시위' 02:06
    [더뉴스] 봉쇄가 불러온 '나비효과'...불붙은 '백지시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벤투호 수비 어쩌나…'16강 확정' 포르투갈 승리 전략은 01:50
    벤투호 수비 어쩌나…'16강 확정' 포르투갈 승리 전략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분화 시작…정상부 용암 분출 02:06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분화 시작…정상부 용암 분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4 '이보다 기쁠수는 없다'…월드컵 환호도 각양각색 01:48
    '이보다 기쁠수는 없다'…월드컵 환호도 각양각색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세계 최대 하와이 화산 38년 만에 분화...주의보 발령 01:53
    세계 최대 하와이 화산 38년 만에 분화...주의보 발령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6 바이든, SK실트론CSS 공장 방문…취임후 미국내 한국공장은 처음 00:42
    바이든, SK실트론CSS 공장 방문…취임후 미국내 한국공장은 처음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7 중국 시위의 상징된 '백지'…바이든 대통령도 주시 01:45
    중국 시위의 상징된 '백지'…바이든 대통령도 주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8 기시다, 5년 뒤 방위비 GDP 2%로 증액 지시 01:56
    기시다, 5년 뒤 방위비 GDP 2%로 증액 지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9 中, BBC 기자 구타...英 총리 02:00
    中, BBC 기자 구타...英 총리 "中과 황금시대 끝"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30 원숭이두창 새 이름 'M두창' 확정…WHO 00:41
    원숭이두창 새 이름 'M두창' 확정…WHO "1년간 두 명칭 병용"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