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아르헨티나 팬들의 집단 우울증, 메시가 나흘 만에 끝냈다(종합)

2022.11.27 방영 조회수 185
정보 더보기
승리 자축하는 메시 (루사일 EPA=연합뉴스) 27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아르헨티나와 멕시코 경기가 끝나고 아르헨 리오넬 메시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2.11.27. photo@yna.co.kr (루사일=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26일(현지시간) 멕시코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2번째 경기를 앞둔 아르헨티나 축구 팬들은 마치 '조울증'에 걸린 사람들 같았다. 8만8천여 관중을 수용할 수 있는 루사일 스타디움이 가득 찬 가운데, 그중 절반을 차지한 아르헨티나 팬들은 하나같이 세상의 모든 고뇌를 짊어진 사람처럼 표정에 수심이 가득했다. 지난 22일 아르헨티나가 사우디아라비아와 1차전에서 1-2로 역전패하며 조별리그 탈락의 위기에 놓였기 때문이었다. 그러다가도 응원 구호가 어디에선가부터 시작되면 너나 할 것 없이 방방 뛰며 함께 외쳤다. 수심에 가득 찬 아르헨티나 팬들 (루사일=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27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아르헨티나와 멕시코 경기를 앞두고 아르헨티나 팬들이 불안한 표정으로 킥오프를 기다리고 있다. ahs@yna.co.kr 한바탕 광란의 몸짓이 끝나면, 다시금 나라를 잃은 듯한 얼굴로 돌아갔다. 한 소년은 연신 손톱을 물어뜯었고, 그의 아버지로 보이는 중년 남성은 멍하니 그라운드를 응시했다. 연합뉴스 취재진과 한 숙소에 묵는 아르헨티나 팬은 전날 "사우디전에서 예상치 못한 패배를 당한 뒤 모든 아르헨티나 국민이 실의에 빠져있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에겐 리오넬 메시(파리 생제르맹)가 있다. 그가 우리를 구해줄 것"이라고 힘줘 말했다. 그의 말 대로 이뤄졌다. 아르헨티나는 이날 전반 내내 5백 수비 전술을 들고나온 멕시코에 고전했다. 3명의 미드필더까지 나서 거세게 압박해 메시에게 '족쇄'를 채웠다. 골 터진 메시 '환호' (루사일=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27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아르헨티나와 멕시코 경기. 아르헨 리오넬 메시가 후반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022.11.27 kane@yna.co.kr 아르헨티나 팬들의 응원 목소리는 점차 작아져 갔다. 족쇄는 딱 한 번 풀렸다. 후반 19분 멕시코 미드필더들은 처음으로 메시를 놓쳤다. 메시 앞에 공간이 열리자 앙헬 디마리아(유벤투스)가 재빨리 공을 내줬다. 메시는 단 한 번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메시가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왼발로 때린 땅볼 슈팅은 멕시코 골대 오른쪽 하단 구석을 정교하게 찔렀다. 기예르모 오초아(아메리카) 골키퍼가 방향을 읽고 몸을 날렸지만, 소용없었다. 메시는 아르헨티나 관중석 쪽으로 달려가 동료들과 기쁨을 나눈 뒤 팬들을 향해 두 팔을 들어 보이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메시를 향한 시선 (루사일=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27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아르헨티나와 멕시코 경기. 아르헨티나 리오넬 메시가 코너킥을 차려 하자 관중이 휴대전화 카메라를 꺼내 사진을 찍고 있다. 2022.11.27 kane@yna.co.kr 아르헨티나 팬들은 구세주를 찾은 것처럼 메시의 이름을 외치고 또 외치며 뛰었다. 관중석 스탠드가 울렁거렸다. 한 기자는 경기 뒤 "정말 스탠드가 꺼질까 봐 두려운 기분이 살짝 들었다"고 진지하게 말했다. 아르헨티나는 후반 42분 엔소 페르난데스(벤피카)의 A매치 데뷔골로 2-0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페르난데스는 페널티지역 왼쪽 구석 부근에서 메시가 패스한 볼을 받아 오른발 감아차기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메시는 선제 결승골에 이어 페르난데스의 추가골까지 힘을 보태며 아르헨티나전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대회 첫 승전고를 울린 아르헨티나는 폴란드(승점 4)에 이어 C조 2위(승점 3)로 뛰어올랐다. 이번 월드컵은 메시의 '라스트 댄스'다. 올해 서른다섯인 메시는 이번 대회가 자신의 마지막 월드컵이 될 것이라 공언했다. 페르난데스에게 보내는 박수 (루사일=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27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아르헨티나와 멕시코 경기. 아르헨 리오넬 메시가 팀의 두번째 골인 페르난데스 득점 때 기뻐하고 있다. 2022.11.27 kane@yna.co.kr 메시는 프로 무대에서 수많은 우승컵을 들어 올렸지만, 대표팀 유니폼을 입고서는 좀처럼 좋은 성적을 내지 못하다가 2021 코파 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에서야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 우승을 이뤄냈다. 메시에게 아직 못 이룬 목표는 월드컵 우승뿐이다. 동료들도 이번 월드컵을 '메시를 위해 뛰는 대회'로 규정한다. 미드필더 레안드로 파레데스(유벤투스)는 대회 전 한 인터뷰에서 "만약 우리가 월드컵 우승을 차지한다면 나보단 메시 때문에 더 행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컵 우승 도전의 첫 고비를 멋지게 넘기며 팬들의 '우울증'을 해소한 아르헨티나와 메시는 조별리그 최종전 상대인 폴란드를 상대로 16강 진출에 도전한다. 승리 후 기뻐하는 메시 [UPI=연합뉴스] 메시는 경기 후 "오늘 우리에게 또 다른 월드컵이 시작됐다"며 "이제 한시름을 덜고 폴란드를 상대로 또 다른 출발을 할 수 있게 됐다"고 기뻐했다. 그는 "사우디아라비아와의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패배를 예상하지 못했고, 2차전까지 날이 길게 느껴졌다"면서 "우리는 상황을 바꿀 기회를 얻기를 원했다"며 나흘간 절치부심 부활을 준비했다고 소개했다. 아르헨티나의 부활이 쉬웠던 건 아니다. 메시는 "멕시코 수비에 전반전에 고전했다. 볼을 줄 공간을 찾지 못해 원하는 대로 볼을 패스할 수 없었다"면서 "멕시코가 잘 싸웠고, 멕시코에는 위대한 감독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평했다. 그러면서 "후반전에 좀 더 마음을 진정시켜 우리는 원하는 골을 얻었다"고 승리의 순간을 돌아봤다. 메시는 1966년 기록 집계가 시작된 이래 월드컵 한 경기에서 골과 어시스트를 모두 남긴 역대 최연소, 최고령 기록을 모두 보유했다. 그는 2006년 독일 월드컵 조별리그 세르비아전에서 18세 357일로 이 부문 최연소 이정표를 세웠고, 이날 35세 155일로 최고령 기록도 갈아치웠다. 클럽 팀에서 메시를 지도했던 아르헨티나 출신 헤르라도 마르티노 멕시코 대표팀 감독은 "메시는 30초 정도 남짓한 공간에서 무척 위험한 선수라는 점을 입증했다"며 왼발 중거리 슛으로 멕시코의 골문을 가른 제자를 칭찬했다. 마르티노 감독은 스페인 프로축구 FC 바르셀로나와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서 메시와 호흡을 맞췄지만, 한 번도 우승컵을 들어 올리지 못했다. ahs@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1127 36

  • [월드컵 전적] 아르헨티나 2-0 멕시코 02:46
    [월드컵 전적] 아르헨티나 2-0 멕시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 02:46
    [월드컵]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리빙톡] 겨울철 괴로운 ○○○… 02:10
    [리빙톡] 겨울철 괴로운 ○○○…"참지 말고 병원 찾아야"
    조회수 76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예열하는 황희찬·몸 풀린 이강인, 가나전 '비장의 무기' 되나 01:50
    [월드컵] 예열하는 황희찬·몸 풀린 이강인, 가나전 '비장의 무기' 되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아르헨티나 팬들의 집단 우울증, 메시가 나흘 만에 끝냈다 02:46
    [월드컵] 아르헨티나 팬들의 집단 우울증, 메시가 나흘 만에 끝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종합) 02:46
    [월드컵]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종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아르헨-멕시코 관중 8만8천966명…28년 만에 최다 02:46
    [월드컵] 아르헨-멕시코 관중 8만8천966명…28년 만에 최다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2보] 양양 현북면 명주사 인근서 임차 헬기 추락 01:24
    [2보] 양양 현북면 명주사 인근서 임차 헬기 추락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아르헨티나 팬들의 집단 우울증, 메시가 나흘 만에 끝냈다(종합) 02:46
    [월드컵] 아르헨티나 팬들의 집단 우울증, 메시가 나흘 만에 끝냈다(종합)
    조회수 185
    본문 링크 이동
  • 양양서 산불 계도 비행 임차 헬기 추락…탑승자 2명 사망 추정(종합) 01:24
    양양서 산불 계도 비행 임차 헬기 추락…탑승자 2명 사망 추정(종합)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중국 코로나19 신규감염자 4만명 육박…나흘 연속 '역대 최다' 03:43
    중국 코로나19 신규감염자 4만명 육박…나흘 연속 '역대 최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 02:46
    [영상]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03:43
    "시진핑 물러나라! PCR 검사 그만!" 中상하이서 대규모 시위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양양 헬기 추락 현장서 시신 5구 수습…소방 01:24
    양양 헬기 추락 현장서 시신 5구 수습…소방 "신원 확인 중"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산산이 조각난 임차 헬기…목격자 01:24
    산산이 조각난 임차 헬기…목격자 "산불 방송 2∼3초 뒤 '퍽'"
    조회수 50
    본문 링크 이동
  • 김진태 강원지사 01:24
    김진태 강원지사 "헬기 사고수습…할 수 있는 모든 조처 다해야"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강원 양양서 산불 계도 헬기 추락…현장서 시신 5구 수습 01:24
    [영상] 강원 양양서 산불 계도 헬기 추락…현장서 시신 5구 수습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한총리 01:24
    한총리 "양양 헬기 추락 사고수습 만전…안전관리 철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특수본, 해밀톤호텔 대표 내주 첫소환…용산구청장도 재소환 02:00
    특수본, 해밀톤호텔 대표 내주 첫소환…용산구청장도 재소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3:43
    "시진핑 물러나라! 봉쇄 해제하라!" 상하이 등 中 곳곳서 시위(종합)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2명 탄 줄 알았는데…' 5명 숨진 헬기사고 '탑승자 정보 누락' 01:24
    '2명 탄 줄 알았는데…' 5명 숨진 헬기사고 '탑승자 정보 누락'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특수본, 해밀톤호텔 대표 내주 첫소환…용산구청장도 재소환(종합) 02:00
    특수본, 해밀톤호텔 대표 내주 첫소환…용산구청장도 재소환(종합)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훈련장 나왔지만 자전거 탄 김민재, 가나전 뛸까 01:50
    [월드컵] 훈련장 나왔지만 자전거 탄 김민재, 가나전 뛸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시진핑 모교 칭화대서도… 03:55
    시진핑 모교 칭화대서도…"수백명 코로나19 봉쇄 항의 시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비행 80분 만에 추락… 01:24
    비행 80분 만에 추락…"전날 산불 예방 계도 요청해 오전 이륙"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시진핑 모교 칭화대서도… 03:55
    시진핑 모교 칭화대서도…"수백명 코로나19 봉쇄 항의 시위"(종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우루무치서 베이징까지…봉쇄 질린 군중들 03:43
    [영상] 우루무치서 베이징까지…봉쇄 질린 군중들 "시진핑 물러나라!"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중국인들 이례적 온라인 서명운동… 03:43
    중국인들 이례적 온라인 서명운동…"시설격리 대신 자가격리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아도 가나 감독 01:38
    [월드컵] 아도 가나 감독 "제자 손흥민 활약 기대…내일은 예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벤투 감독 01:50
    [월드컵] 벤투 감독 "황희찬 가나전 출전 어려워…김민재는 미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3:55
    "시진핑 물러나라!" 中민심 폭발…제로코로나 반대 시위 확산세(종합2보)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경기장에 등장한 욱일기…日 관중, 코스타리카전서 펼쳐 들어 01:38
    [월드컵] 경기장에 등장한 욱일기…日 관중, 코스타리카전서 펼쳐 들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벤투 감독 01:50
    [월드컵] 벤투 감독 "황희찬 가나전 출전 어려워…김민재는 미정"(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중국 '제로 코로나' 최대 위기…3년간 누적된 피로감 폭발(종합) 03:55
    중국 '제로 코로나' 최대 위기…3년간 누적된 피로감 폭발(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3:55
    "시진핑 물러나라!"…상하이·베이징·우한 등서 봉쇄 반대 시위(종합3보)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월드컵] 아도 가나 감독 01:38
    [월드컵] 아도 가나 감독 "제자 손흥민 활약 기대…내일은 예외"(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 3차 연장 혈투 마침표 찍은 김선형 '47점 원맨쇼' 02:09
    3차 연장 혈투 마침표 찍은 김선형 '47점 원맨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 구창모 01:38
    구창모 "'왼손 에이스 계보' 잇는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 '47점 폭발' 김선형…'3차 연장' 혈투 끝냈다 01:43
    '47점 폭발' 김선형…'3차 연장' 혈투 끝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박지수 24점·12리바운드·8어시스트...KB 4연승 행진 00:26
    박지수 24점·12리바운드·8어시스트...KB 4연승 행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3차 연장 역대급 명승부‥김선형 47점 '원맨쇼' 01:28
    3차 연장 역대급 명승부‥김선형 47점 '원맨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짜릿한 0.01초 차 역전…스켈레톤 정승기 세계선수권 동메달 00:39
    짜릿한 0.01초 차 역전…스켈레톤 정승기 세계선수권 동메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벙커샷 이글' 임성재, PGA 3라운드 공동 4위로 껑충 00:28
    '벙커샷 이글' 임성재, PGA 3라운드 공동 4위로 껑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러시아, 유럽 막히니까 아시아로 꼼수 출전해 올림픽 노린다 02:21
    러시아, 유럽 막히니까 아시아로 꼼수 출전해 올림픽 노린다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9 '38세 319일' 한채진, WKBL 최고령 출전 신기록 00:19
    '38세 319일' 한채진, WKBL 최고령 출전 신기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심준석, 피츠버그 입성…메이저리그 향한 도전 시작 00:29
    심준석, 피츠버그 입성…메이저리그 향한 도전 시작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전웅태 01:59
    전웅태 "아시안게임 2관왕 찍고 내년 파리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2 이강철 01:42
    이강철 "WBC대표팀 선수 구성, 지금이 이상적"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3 빙속 메달리스트 김민석, 음주사고 벌금 800만원 구형 00:20
    빙속 메달리스트 김민석, 음주사고 벌금 800만원 구형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4 [오늘, 이 장면] 잔인한 백스핀의 반작용, 공은 어디로… 00:43
    [오늘, 이 장면] 잔인한 백스핀의 반작용, 공은 어디로…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15 [스포츠 영상] NBA 폴 조지의 시원한 윈드밀 덩크 00:24
    [스포츠 영상] NBA 폴 조지의 시원한 윈드밀 덩크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6 '2경기 연속 침묵' 호날두‥'아직 적응이 덜 됐나' 00:49
    '2경기 연속 침묵' 호날두‥'아직 적응이 덜 됐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7 '팬심' 사로잡은 오현규 00:57
    '팬심' 사로잡은 오현규 "셀틱이 부르면 와야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8 '피츠버그 공식 입단' 심준석 02:09
    '피츠버그 공식 입단' 심준석 "빅리그는 3년 안에"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9 러시아, 유럽 막히니까 아시아로 '꼼수 출전' 02:50
    러시아, 유럽 막히니까 아시아로 '꼼수 출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0 'WBC 4강 도전' 이강철 01:49
    'WBC 4강 도전' 이강철 "지금 대표팀이 최선"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1 [스포츠머그] 하..(염)기훈이형! 3골만 더 넣어줘요!…은퇴 번복 기념(?) 프리킥 골 모음 04:03
    [스포츠머그] 하..(염)기훈이형! 3골만 더 넣어줘요!…은퇴 번복 기념(?) 프리킥 골 모음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2 [영상] 미국으로 출국한 김하성 02:26
    [영상] 미국으로 출국한 김하성 "주전 경쟁과 WBC 다 잡겠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23 셀틱 오현규 01:51
    셀틱 오현규 "당장이라도 경기에 뛸 수 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등번호 49번' 피츠버그 유니폼 입은 심준석... 01:19
    '등번호 49번' 피츠버그 유니폼 입은 심준석..."꿈 이루기 위해 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20년 넘게 이어진 '외국인 GK 금지'제도.. 05:05
    20년 넘게 이어진 '외국인 GK 금지'제도.."이제는 문호 열고 경쟁해야" [스포츠텔링]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6 [스포츠머그] 심준석 피츠버그 입단…피츠버그 스카우트가 직접 밝힌 심준석 영입 이유 03:02
    [스포츠머그] 심준석 피츠버그 입단…피츠버그 스카우트가 직접 밝힌 심준석 영입 이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이강철 감독 02:26
    이강철 감독 "빅리거 조기 합류는 어려워…최지만은 곧 결정"(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출국한 김하성, 다시 경쟁 속으로 02:26
    출국한 김하성, 다시 경쟁 속으로 "주전 경쟁과 WBC 다 잡겠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01:44
    "이만기 선배님, 따라잡아볼게요"...젊은 천하장사의 포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올해 호주오픈도 조코비치로 시끌…'아버지 친러시아 논란' 01:59
    올해 호주오픈도 조코비치로 시끌…'아버지 친러시아 논란'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