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2] 출근길 기온 뚝 떨어져…찬바람에 체감기온↓ (이지현 기상캐스터)

2020.10.22 방영 조회수 11
정보 더보기
창문 잘 닫고 주무시고요, 내일 옷차림도 따뜻하게 하셔야겠습니다.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아침기온을 끌어내리겠는데요. 서울이 내일 4도로 8도 가량이 내려가겠고 파주는 0도, 철원은 영하권으로 떨어지는데요. 찬바람에 체감기온은 4도가량 더 낮게 느껴지겠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으로는 첫 한파특보가 발표됐고요. 밤사이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있겠습니다. 바람에 먼지가 밀려나가 내일 대기질은 좋겠고요. 낮기온은 대전과 광주 등 15도에 그치며 서늘하겠고요. 서울은 낮 최고기온이 13도, 인천은 12도로 오늘 아침기온과 비슷하겠습니다. 파주와 연천,포천 아침기온 0도로 떨어지겠고요. 경기동부, 가평은 최저 1도 예상됩니다. 경기남부의 한낮기온 14도 안팎에 그치겠습니다. 현재 서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중입니다. 풍랑특보는 전해상으로 확대 발표될 가능성이 높겠습니다. 토요일 서울의 아침기온 2도 등, 모레 아침까지 찬공기가 이어지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뉴스 라인_10월 22일 1

  • [10/22] 출근길 기온 뚝 떨어져…찬바람에 체감기온↓ (이지현 기상캐스터) 01:16
    [10/22] 출근길 기온 뚝 떨어져…찬바람에 체감기온↓ (이지현 기상캐스터)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