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프스 '빙하 붕괴' 더 잦아진다..."기후변화로 등반가들 위험"

2022.07.05 방영 조회수 12
정보 더보기
지난 2일 세계 9위봉 낭가파르바트(8125m)를 등정한 영국 여성 산악인 아드리아나 브라운리는 정상으로 가는 길은 어렵지 않았지만, 하강이 지옥이었다고 SNS에 소회를 남겼다. 일반적으로 8000m 정상 등정 후 폭풍우가 몰아쳐 등반가의 발목을 잡지만, 이날은 날씨가 너무 좋은 게 문제였다. 그는 "산은 용광로, 수직의 강이었다"고 했다. 고온으로 빙하가 녹아 낙석이 계속해 떨어지고, 녹은 물이 아래로 흘러내리면서 로프의 앵커(로프를 고정하는 장비)를 느슨하게 했다. 하강시 앵커가 고정되지 않으면, 추락으로 이어질 수 있다. 산악 전문매체 익스플로러스웹은 브라운리의 경험을 전하며, "등반가들은 (정상 등정 때) 화창하고 따뜻한 날을 갈망하던 때가 있었다. 이제는 이런 날씨를 무서워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익스플로러스웹은 지난 3일 이탈리아 돌로미테지역 마르몰라다(3443m)에서 발생한 세락(거대한 얼음 기둥 또는 덩어리) 붕괴 사고도 이와 같은 맥락이라고 전했다. 전날 사고지역인 마르몰라다 해발 3000m의 기온은 10도를 웃돌았다. 현지 구조대에 따르면 이맘때 이 고도에서 기온은 영하권을 맴도는 게 보통이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세락은 이날 2시에 무너졌고, 얼음과 돌·바위 덩어리와 함께 쏟아져 내렸다. 마르몰라다 인근 베네토주의 루카 자이아 주지사는 거대한 세락이 붕괴하며, 7명이 사망하고 14명이 실종됐다고 4일 밝혔다. 떨어져 나간 빙하의 크기는 폭 200m, 높이 80m, 깊이 60m로 추정된다고 했다. 거대한 빙하는 시속 300㎞의 속도로 쏟아졌다. 세계 최초로 히말라야 8000m 14개 봉우리를 오른 산악인이자 환경 운동가인 라인홀트 메스너는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가 "빙하를 먹어치우고 있다"고 말했다고 이탈리아 안사통신이 전했다. 그는 붕괴한 세락에 대해 "고층 건물과 같다"며 "(고산 지역에서) 빙하가 무너지는 곳이 더 많아지고 있다. 앞으로 더 자주 보게 될 것"이라고 했다. 세락 붕괴의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알프스 지역의 폭염 등이 원인이 됐을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폭염이 세락 붕괴의 도화선이 됐을지라도, 온난화 등 점진적인 기후변화가 원인이 됐을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전했다. 고층아파트 규모의 세락이 붕괴할 때는 일련의 과정을 거치기 때문이다. 로잔대학의 자크 머레이 연구원은 "기후변화의 장기적인 영향으로 빙하가 압력을 받아 붕괴할 정도로 약화했을 것"이라며 "빙하가 녹게 되면 녹은 물은 바위 바닥까지 닿는데, 이 물이 바닥에서 흐르면서 결국 얼음 덩어리를 바위에서 떼어내게 된다"고 말했다. 그는 무너진 마르몰라다 빙하 윗부분에 큰 틈이 있었다며, 이 틈을 통해 붕괴가 진행됐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이탈리아 국립연구위원회 극지과학연구소의 레나토 콜루치 교수는 "3500m 이하의 대기와 기후는 우리가 등록한 '새로운' 기후로 인해 완전한 불균형에 처해 있다"며 "불행하게도 이러한 사건은 향후 몇 년 동안 반복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빙하 전문가인 제이코포 가브리엘리는 5~6월 북부 이탈리아의 기후는 지난 20년 이래 가장 뜨거웠다며, "아주 이례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연구소의 과학자들은 마르몰라다의 빙하는 지난 수십 년 동안 줄어들고 있으며, 향후 25~30년 이내에 사라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케임브리지대의 빙하학자 풀 크리스토퍼센 교수는 "마르몰라다 빙하의 붕괴는 기후 변화와 직결된 자연재해"라며 "이와 같은 재앙적인 빙하의 붕괴는 점점 더 빈번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고지대 빙하의 붕괴 사고는 히말라야에선 더 자주 발생한다. 지난 2월 메인대학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8848m) 등정을 위한 마지막 캠프 자리인 사우스 콜(7906m) 빙하의 두께는 지난 25년간 54m 더 얇아졌다. 이는 지난 2000년에 걸쳐 생성된 빙하가 1990년대 이후 녹아 사라졌다는 뜻이다. 네팔의 기후변화는 에베레스트 등반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익스플로러스웹에 따르면 네팔관광성은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5300m)를 빙하 바로 밑 지점에서 아래로 내리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크 머레이는 기후변화로 인한 산악 환경의 변화로 등반가들은 점점 더 위험에 노출돼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미 일부 지역이 등산객이 접근하기에 너무 위험하거나 너무 어려워졌다"며 "기후 변화가 이미 등산에 실제로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마르몰라다 사망자 7명 중 3명은 베테랑 산악 가이드였다. 김영주 기자 humanest@joongang.co.kr ▶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박순애 사퇴에…박지원 00:57
    박순애 사퇴에…박지원 "휴가 복귀한 尹, 변화 감지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박순애 사퇴, '만 5세 입학' 백지화 수순…교육 리더십의 위기 00:57
    박순애 사퇴, '만 5세 입학' 백지화 수순…교육 리더십의 위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사면초가…'준석맘' 사퇴, 오세훈 01:56
    이준석 사면초가…'준석맘' 사퇴, 오세훈 "자중자애" 돌아섰다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박순애 사퇴에 野 00:57
    박순애 사퇴에 野 "하나 관둔다고 해결되나"…이젠 한덕수 겨눈다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尹 00:57
    尹 "국민뜻 받든다"발언 뒤 박순애 사퇴…인적쇄신 거론된 참모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자동차 둥둥, 가로수도 쓰러졌다…장마급 물폭탄에 잠긴 인천 [영상] 00:57
    자동차 둥둥, 가로수도 쓰러졌다…장마급 물폭탄에 잠긴 인천 [영상]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지지' 與당원들 뭉쳤다… 01:56
    '이준석 지지' 與당원들 뭉쳤다…"'내부총질'로 죽은 사람 있나"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尹 03:02
    [속보] 尹 "국민 거스르는 정책 없어…개혁 출발은 민심 성찰"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허리띠 졸라맨 尹정부…필요없는 나라 땅 '16조+α' 싹 판다 00:51
    허리띠 졸라맨 尹정부…필요없는 나라 땅 '16조+α' 싹 판다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철거 과정 과실 있었나…경찰, 이천 병원 화재 철거업체 등 압수수색 01:01
    철거 과정 과실 있었나…경찰, 이천 병원 화재 철거업체 등 압수수색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尹, 휴가 중 트위터 올렸다… 03:35
    尹, 휴가 중 트위터 올렸다…"펠로시와 40분 통화, 큰 영광"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年 9명 앗아간 '킬러' 초비상…검은 옷 입으면 더 위험한 이유 07:12
    年 9명 앗아간 '킬러' 초비상…검은 옷 입으면 더 위험한 이유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박용진 손 내밀자 '노룩악수'…朴 01:36
    이재명, 박용진 손 내밀자 '노룩악수'…朴 "중요한 검색했을 것"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쿠바서 벼락맞고 원유탱크 '펑'…1명 사망·소방관 17명 실종 00:52
    쿠바서 벼락맞고 원유탱크 '펑'…1명 사망·소방관 17명 실종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속보]휴가복귀 尹 첫 일성 03:44
    [속보]휴가복귀 尹 첫 일성 "초심 지키며 국민 뜻 받들겠다"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엄마, 엄마”…이천 화재 희생 간호사 ‘눈물의 발인’ 01:01
    “엄마, 엄마”…이천 화재 희생 간호사 ‘눈물의 발인’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사흘에 두 번꼴로 싱크홀…‘땅속 지도’ 구축 급하다 00:34
    사흘에 두 번꼴로 싱크홀…‘땅속 지도’ 구축 급하다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내 “윤 대통령·펠로시 면담 불발은 미국 모욕한 것” 02:01
    미국 내 “윤 대통령·펠로시 면담 불발은 미국 모욕한 것”
    조회수 32
    본문 링크 이동
  • 옛날의 그 석촌호수 아니네, 남녀 400여명 물속 뛰어든 사연 01:34
    옛날의 그 석촌호수 아니네, 남녀 400여명 물속 뛰어든 사연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양양 편의점 두 동강 났다...석회암 적은 한국땅에 '싱크홀' 왜 00:34
    양양 편의점 두 동강 났다...석회암 적은 한국땅에 '싱크홀' 왜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대통령실 01:11
    대통령실 "달 착륙선·탐사 로봇 개발 로드맵 연내 발표"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옛날의 그 석촌호수 아니었다…남녀 400명 물 뛰어든 사연 01:34
    옛날의 그 석촌호수 아니었다…남녀 400명 물 뛰어든 사연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02:01
    "미국 모욕했다"…美 전직 관료들 '尹·펠로시 면담 불발' 비판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01:01
    "불꽃작업 안했는데 천장서 불꽃"…이천 병원 화재 미스터리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도로위 흉기' 불법 판스프링 떨구면...2년 이상 화물차 못 몬다 01:17
    '도로위 흉기' 불법 판스프링 떨구면...2년 이상 화물차 못 몬다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공원'으로 돌아온 광화문광장…한총리 00:58
    '공원'으로 돌아온 광화문광장…한총리 "세계인 명소 될 것"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광화문광장 오전 11시부터 시민 개방…‘공원 같은 광장’ 조성 00:58
    광화문광장 오전 11시부터 시민 개방…‘공원 같은 광장’ 조성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주말 이틀간 토마토 45톤 퍼붓는다… 화천 토마토축제 현장 중계 00:18
    주말 이틀간 토마토 45톤 퍼붓는다… 화천 토마토축제 현장 중계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최영함 통신두절' 진실…'한산'을 보라, 충무공이 안위 챙겼나 [뉴스원샷] 03:43
    '최영함 통신두절' 진실…'한산'을 보라, 충무공이 안위 챙겼나 [뉴스원샷]
    조회수 33
    본문 링크 이동
  • 朴 저도의 추억 文 평창홍보…대통령 첫 휴가엔 '메시지' 있었다 00:41
    朴 저도의 추억 文 평창홍보…대통령 첫 휴가엔 '메시지' 있었다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의령 '솥바위 부자축제'…조선말 예언 적중 삼성·LG·효성家 뿌리 [e즐펀한 토크] 01:53
    의령 '솥바위 부자축제'…조선말 예언 적중 삼성·LG·효성家 뿌리 [e즐펀한 토크]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尹 안보여도 지지율 24%.…국정농단 터질때 朴보다 더 낮다 00:41
    尹 안보여도 지지율 24%.…국정농단 터질때 朴보다 더 낮다
    조회수 813
    본문 링크 이동
  • 지지율 뒤집힌 날도 與 집안싸움…이준석은 尹·핵관에 직격탄 01:59
    지지율 뒤집힌 날도 與 집안싸움…이준석은 尹·핵관에 직격탄
    조회수 173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尹 정면비판 01:59
    이준석, 尹 정면비판 "당대표가 내부총질? 인식 한심하다"
    조회수 106
    본문 링크 이동
  • 홍준표 01:59
    홍준표 "이준석 더 성숙해져라, 입장 중재 이제 그만두겠다"
    조회수 40
    본문 링크 이동
  • 연기 꽉찬 4층, 투석환자 끝까지 챙긴 간호사…현은경씨였다 01:01
    연기 꽉찬 4층, 투석환자 끝까지 챙긴 간호사…현은경씨였다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몸 불편한 주인 휠체어 미는 반려견…2000만이 감동했다 [영상] 00:31
    몸 불편한 주인 휠체어 미는 반려견…2000만이 감동했다 [영상]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경호원에 양발 잡혀 끌려가…이용수 할머니 측이 밝힌 그 현장 01:17
    경호원에 양발 잡혀 끌려가…이용수 할머니 측이 밝힌 그 현장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스프링클러는 없었다…스크린골프장 불, 윗층 투석환자 덮쳤다 01:01
    스프링클러는 없었다…스크린골프장 불, 윗층 투석환자 덮쳤다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尹대통령 01:01
    尹대통령 "이천병원 화재 유가족에 깊은 위로…구조자 의료조치에 만전 기하라"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사설]5세 입학 정책 불쑥, 박순애 경위 밝히고 사과해야 02:18
    [영상사설]5세 입학 정책 불쑥, 박순애 경위 밝히고 사과해야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한·일 의원 2년 반만에 만났는데…“일본이 형님” 日망언 파문 01:00
    한·일 의원 2년 반만에 만났는데…“일본이 형님” 日망언 파문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JSA 방문한 펠로시…새벽에 폭풍 트윗한 사진 7장 01:00
    JSA 방문한 펠로시…새벽에 폭풍 트윗한 사진 7장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이천 관고동 병원 화재…투석환자 3명 등 5명 사망 01:01
    이천 관고동 병원 화재…투석환자 3명 등 5명 사망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사설] ‘만 5세 입학’ 철회하고, 박순애 사과해야 02:18
    [사설] ‘만 5세 입학’ 철회하고, 박순애 사과해야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다누리, 전이궤도 진입 성공…달 향한 5개월 여정 시작 01:11
    다누리, 전이궤도 진입 성공…달 향한 5개월 여정 시작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尹 01:11
    尹 "광활한 우주서 날개 편 다누리호…BTS 다이너마이트 고대"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달탐사 계획 세운지 15년 만에 발사…눈물이 날 것 같다” 01:23
    “달탐사 계획 세운지 15년 만에 발사…눈물이 날 것 같다”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진중권 03:35
    진중권 "펠로시가 명나라 사신이냐...尹 통화는 신의 한수였다"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과기부 10:12
    [속보] 과기부 "한국 첫 달탐사선 다누리, 전이궤도 성공적 진입"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오영훈, '제주 휴가' 文과 찰칵… 00:48
    오영훈, '제주 휴가' 文과 찰칵…"양산 때보다 더 밝은 모습"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