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 꽉찬 4층, 투석환자 끝까지 챙긴 간호사…현은경씨였다

2022.08.05 방영 조회수 24
정보 더보기
5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관고등의 열린병원에서 화재가 발생, 출동한 소방 대원 등이 구조 작업을 펼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간호사들은 연기가 차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환자들 옆에서 계속 뭔가를 하고 있었다. 투석 중에 투석을 바로 끊을 수 없었기 때문에 최대한 환자의 안전을 보호하려고 남아있지 않았나 추정한다.” 5명의 목숨을 앗아간 경기도 이천시 관고동 화재의 소방당국 브리핑 내용이다. 화재 사망자 중에는 간호사 현은경(50)씨가 포함됐다. 화재 당시 4층 내부 폐쇄회로(CC)TV 영상에는 숨진 현씨가 끝까지 남아서 환자들을 돌보는 장면이 찍혀 있었다고 한다. 영상은 4층 내부에 연기가 가득 차서 가려지는 것으로 끝난다. 소방 관계자는 “연기가 서서히 차 들어오고 있었기 때문에 (현씨에겐) 대피할 순간이 충분히 있었다고 보고 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 차오르는 연기 속 환자들 챙긴 간호사들 소방 당국은 "사망 원인은 연기 질식으로 판단한다"며 "환자들이 투석 중이었기 때문에 바로 대피시키는 데 어려움이 있었던 거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양철우 서울성모병원 신장내과 교수는 “만일 정전 등의 문제로 투석기를 못 돌리게 되면 투석관을 빼고 투석을 중단하거나 손으로 굴리면서 유지를 해줘야 한다”며 “조처를 하지 못하면 1~2분 내에라도 혈전이 생겨서 혈액이 굳기 시작한다”고 말했다. ━ “어머니는 불의를 못 참는 성격…환자들과도 잘 지내” 5일 오전 경기 이천시 관고동의 한 건물에서 발생한 화재가 진압된 후 경찰, 소방 등 유관 기관 관계자들이 합동 감식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족들은 갑작스러운 비보에 슬픔을 감추지 못했다. 군복무 중 휴가를 나와 있던 현씨의 아들 장모(21)씨는 이날 군복을 입은 채 빈소에서 망연자실해 있었다. 장씨는 기자와 만나 “어머니는 병원 환자들이랑 다 잘 지내셨고 가끔 환자들이 치킨 등을 챙겨주셔서 집에서 같이 먹기도 했다”고 말했다. 현씨는 간호학과를 졸업한 후 한평생 간호사로 일했고, 이 병원에서도 10년 넘게 일했다고 한다. 장씨가 어머니를 마지막으로 본 건 한 달 전 외박을 나왔던 때다. 장씨는 “원래 어제 휴가를 나오는 거였는데, 올라오는 길에 못 봤던 친구들을 만난 뒤 친구 집에서 자고 오느라 오늘 아침에 길을 나섰다”며 “오후 2시쯤 어머니 근무가 끝나면 같이 안경 맞추러 가자고 했었는데…”라며 말을 끝맺지 못했다. 그러면서 장씨는 “최고의 엄마였다. 제가 하고 싶은 걸 다 하게 해 주셨고, 저를 항상 믿어주셨다”면서 “어머니는 잘못된 건 절대 못 보는 분이었다. 항상 ‘정직하게 살라’고 하셨다”고 했다. 현씨의 딸 장모(25)씨는 “어머니가 처음에 간호학과를 지망하지는 않으셨다고 한다. 그러나 간호학과에 가신 뒤 생각보다 잘 맞았다고 이야기를 해 주시면서 저에게도 간호학과 진학을 권유하셨다. 다른 학과에 가긴 했지만, 어머니는 간호사 생활에 만족하셨던 것 같다”고 말했다. ━ “얼마나 살고 싶었을까”…유족들 울다 지쳐 실신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장례식장 휴게실에는 유족들의 울음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한 유가족은 “얼마나 살고 싶었으면 신발을 신다가…”라며 눈물을 쏟았다. 한 유가족은 울다 지쳐 구급대원에 의해 응급실로 이송되기도 했다. 다른 가족들은 거듭 수건을 찬물에 적셔 얼굴에 대 주고 부채질을 해주며 눈물을 흘렸다. 60대 동생을 잃은 A씨는 “동생은 3~4년간 투석을 받아 왔다. 당뇨를 앓아 거동이 불편했다”며 고개를 떨궜다. 70대 어머니를 잃은 B씨는 “아버지가 ‘병원에 불났는데 엄마가 전화를 안 받는다’고 해서 차를 몰고 가고 있었다. 가던 길에 어머니가 돌아가셨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했다. 월수금마다 투석을 받는 B씨의 어머니는 최근 교통사고를 당해 거동이 불편했다고 한다. 소방당국은 이날 경찰 등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 감식을 진행했다. 여운철 경기남부경찰청 과학수사대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합동 감식 결과 발화군은 3층 (스크린)골프연습장 입구에 위치한 첫 번째 방으로 확인된다"며 "발화 원인은 현재로써는 확정하여 논하기 어렵다. 정확한 화재 원인은 추가 감식 및 국과수 정밀 감정 후에 최종 판단 예정"이라고 했다. 최서인 기자 choi.seoin@joongang.co.kr,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푸틴 “러시아땅” 선언 하루 만에 합병지 잃어…보복 우려 02:40
    푸틴 “러시아땅” 선언 하루 만에 합병지 잃어…보복 우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최루탄 피하려다 뒤엉켜…지옥이 된 인도네시아 축구장 01:57
    최루탄 피하려다 뒤엉켜…지옥이 된 인도네시아 축구장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탈북민단체, 대북전단 또 뿌렸다 00:17
    탈북민단체, 대북전단 또 뿌렸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병합 다음날 우크라 국기 꽂혔다…푸틴 굴욕, 핵버튼 누르나 02:40
    병합 다음날 우크라 국기 꽂혔다…푸틴 굴욕, 핵버튼 누르나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01:57
    "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 127명 사망"…관중들 압사, 무슨일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02:28
    "한 그릇 해유"가 반가운 인사…전문점만 452곳 칼국수의 도시 [e슐랭토크]
    조회수 28
    본문 링크 이동
  • 무덤 위 머리카락 뿌리며 분노…이란 反히잡 시위 더 세졌다 [세계한잔] 00:51
    무덤 위 머리카락 뿌리며 분노…이란 反히잡 시위 더 세졌다 [세계한잔]
    조회수 26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푸틴 02:40
    [속보] 푸틴 "러에 4개 지역 새로 생겼다" 점령지 병합 선언
    조회수 32
    본문 링크 이동
  • 02:40
    "핵사용 선례 남긴 건 美"…푸틴, 점령지 병합 선언하며 '핵위협'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바이든 02:40
    바이든 "러 병합 발표 정당성 없어…국제사회 거부해야"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젤렌스키 “영토에서 점령자 축출, 푸틴과는 대화 없다” 02:40
    젤렌스키 “영토에서 점령자 축출, 푸틴과는 대화 없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다 오뽜에요“ K패치 번역에 티켓불티…뮤지컬 '미세스 다웃파이어' 00:30
    “다 오뽜에요“ K패치 번역에 티켓불티…뮤지컬 '미세스 다웃파이어'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01:00
    "이번엔 흥행 두 배"…석촌호수 러버덕에 사람들 열광하는 까닭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푸른빛 광부의샘, 철분 품은 황금폭포…운탄고도 173㎞ 열렸다 [e즐펀한 토크] 02:32
    푸른빛 광부의샘, 철분 품은 황금폭포…운탄고도 173㎞ 열렸다 [e즐펀한 토크]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이래서 윤여정·김연아 불렀다…소개글에 담긴 美부통령 신념 [뉴스원샷] 00:19
    이래서 윤여정·김연아 불렀다…소개글에 담긴 美부통령 신념 [뉴스원샷]
    조회수 554
    본문 링크 이동
  • 안철수 04:11
    안철수 "난 강하다, 국민의힘 대표 뽑아주면 알텐데" [정치언박싱]
    조회수 165
    본문 링크 이동
  • 권위·관료·학벌주의로 특권집단 자처…서울대 이젠 달라져야 [이푸르메의 댓글 읽어드립니다] 03:44
    권위·관료·학벌주의로 특권집단 자처…서울대 이젠 달라져야 [이푸르메의 댓글 읽어드립니다]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한동훈, 한 달간 스토킹 당했다…퇴근길 미행한 30대男 정체 01:34
    한동훈, 한 달간 스토킹 당했다…퇴근길 미행한 30대男 정체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민주 03:25
    민주 "윤석열, 닉슨과 너무 닮았다"…정청래는 개에도 빗댔다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02:29
    "美·英은 괜찮다는데 왜 민주당만"…해임안 역풍 기대하는 與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03:25
    이재명 "지금 다시 들어도 바이든 맞지않나…국민도 귀 있다"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9명 부상 00:12
    [속보]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9명 부상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해임건의안 정면돌파 나선 박진 13:06
    해임건의안 정면돌파 나선 박진 "정치 어쩌다 이 지경 왔나"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尹 02:40
    尹 "유례없는 강달러…24시간 긴장감 갖고 적기 조치하겠다"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주호영 “외교참사? 실상은 민주당의 억지 자해참사” 00:56
    주호영 “외교참사? 실상은 민주당의 억지 자해참사”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與, 김진표 사퇴 권고안 제출…野 '박진 해임안' 통과에 맞불 02:29
    與, 김진표 사퇴 권고안 제출…野 '박진 해임안' 통과에 맞불
    조회수 58
    본문 링크 이동
  • [view] ‘거야 독주’에 실종된 정치…박진 장관 해임건의안 강행 00:58
    [view] ‘거야 독주’에 실종된 정치…박진 장관 해임건의안 강행
    조회수 38
    본문 링크 이동
  • 거야(巨野), 박진 외교장관 해임안 단독 가결…헌정사상 7번째 00:58
    거야(巨野), 박진 외교장관 해임안 단독 가결…헌정사상 7번째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박진 13:06
    [속보] 박진 "尹대통령 순방 '외교참사' 폄하, 동의 못한다"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블랙핑크로 도배한 톱10…‘챌린지 장인’ 지코도 차트인 [더 차트] 01:11
    블랙핑크로 도배한 톱10…‘챌린지 장인’ 지코도 차트인 [더 차트]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00:51
    "시체는 적 아냐" 왜군 묻은 산 옆…20m 스크린에 뜬 영광의 순간 [영상]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판문점 간 해리스 “한·미동맹 굳건”…북한, 연이틀 동해로 미사일 도발 01:57
    판문점 간 해리스 “한·미동맹 굳건”…북한, 연이틀 동해로 미사일 도발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보안 필요한 훈련일정 SNS 올린 안규백…국방부 “매우 유감” 00:43
    보안 필요한 훈련일정 SNS 올린 안규백…국방부 “매우 유감”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北, 해리스 판문점 방문한 날…닷새만에 세번째 탄도미사일 00:20
    [속보] 北, 해리스 판문점 방문한 날…닷새만에 세번째 탄도미사일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북한 땅 바로 앞에 선 해리스 03:27
    [단독] 북한 땅 바로 앞에 선 해리스 "한미동맹 굳건하다" | 동행취재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IRA 논란' 속 美 부통령에 02:22
    'IRA 논란' 속 美 부통령에 "FTA 정신" 강조한 尹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석촌호수 띄우자 인파 몰려들었다…8년 만에 돌아온 '러버덕' 01:00
    석촌호수 띄우자 인파 몰려들었다…8년 만에 돌아온 '러버덕'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영상사설] '푸틴 위해 죽기 싫다' 돌아선 러시아 국민들 01:30
    [영상사설] '푸틴 위해 죽기 싫다' 돌아선 러시아 국민들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220만 가구 전력 끊겼다…초강력 허리케인 '이언' 美플로리다 상륙 00:10
    220만 가구 전력 끊겼다…초강력 허리케인 '이언' 美플로리다 상륙
    조회수 25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해리스 02:22
    [속보] 해리스 "바이든, IRA 우려 잘 안다…한국내 논란, 개의치 않아"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尹, 해리스 부통령 접견 02:22
    尹, 해리스 부통령 접견 "바이든과 '동맹 발전방향' 공감대"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김연아·윤여정, 한국 여성 대표로 해리스 美부통령 만났다 02:54
    김연아·윤여정, 한국 여성 대표로 해리스 美부통령 만났다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01:16
    "여친에 탐폰 보내라 해라"…징집병 모은 러군 황당 지시 [영상]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돈스파이크, 마약 최근 시작했다더니…이미 마약 전과 3범 00:35
    돈스파이크, 마약 최근 시작했다더니…이미 마약 전과 3범
    조회수 22
    본문 링크 이동
  • 분홍 저고리·옥색 치마...김연아표 한복, 런던 패션쇼 오른다 00:56
    분홍 저고리·옥색 치마...김연아표 한복, 런던 패션쇼 오른다
    조회수 32
    본문 링크 이동
  • 90도 인사하며 02:04
    90도 인사하며 "형님" 이 장면 입수…경기 조폭 무더기 검거 [영상]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민주 '박진 해임안'에…尹 04:36
    민주 '박진 해임안'에…尹 "능력 탁월, 국민 옳고그름 아실 것"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뮤지컬 영화 첫 도전 염정아 “노래·춤 1년간 맹훈련했죠” 01:12
    뮤지컬 영화 첫 도전 염정아 “노래·춤 1년간 맹훈련했죠”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러~독 해저가스관서 두차례 폭발…서방, 러시아 소행 의심 00:40
    러~독 해저가스관서 두차례 폭발…서방, 러시아 소행 의심
    조회수 70
    본문 링크 이동
  • 윤 대통령 “반도체·메타버스 집중투자…AI 경쟁력 세계3위로” 05:59
    윤 대통령 “반도체·메타버스 집중투자…AI 경쟁력 세계3위로”
    조회수 18
    본문 링크 이동
  • 러시아 “합병투표 찬성 90% 넘어” 우크라 “투표 조작 코미디” 비판 04:50
    러시아 “합병투표 찬성 90% 넘어” 우크라 “투표 조작 코미디” 비판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