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가 포용, WTO 가입…G2 발판 만든 중국 ‘3세대 리더’ [장쩌민 1926~2022.11.30]

2022.12.01 방영 조회수 13
정보 더보기
한·중 수교 한 달여 뒤인 1992년 9월 29일 중국 베이징에서 노태우 전 대통령(왼쪽)과 회담하는 장쩌민 당시 중국 공산당 총서기. 양국은 올해 수교 30주년을 맞았다. 중앙포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 3세대 최고 지도자였던 장쩌민(江澤民) 전 국가주석이 30일 낮 12시13분(현지시간) 상하이에서 지병으로 사망했다. 96세. 관영 신화사는 장 전 주석이 백혈병과 다발성 장기부전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발표했다. 공산당 중앙위원회,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국무원 등은 이날 “장쩌민 동지의 서거는 우리 당과 군, 각 민족 인민에게 있어 헤아릴 수 없는 손실”이라며 “당 중앙은 모든 사람에게 슬픔을 힘으로 바꾸고 동지의 유지를 계승하며 실제 행동으로 애도를 표하기를 호소한다”고 덧붙였다.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을 위원장으로 하는 장례위원회는 국장인 추도대회 거행 전 천안문, 신화문, 인민대회당과 전 세계 외교공관에 조기를 게양한다고 밝혔다. 장 전 주석은 1989년 톈안먼(天安門) 사태로 실각한 자오쯔양(趙紫陽) 당 총서기의 뒤를 이어 덩샤오핑(鄧小平)에게 발탁돼 당 총서기에 오른 뒤 15년 동안 중국 최고 권좌에 올랐다. 97년 덩샤오핑 사후 2002년 당권, 2004년 군권을 후계자인 후진타오에게 넘길 때까지 중국 최고 실권자로 군림했다. 사회주의국가에서 피를 흘리지 않고 권력을 이양한 사실상의 첫 번째 지도자였다. 1997년 7월 1일 홍콩에서 홍콩을 중국에 반환하는 행사에 참석해 장 전 주석과 악수하는 찰스 당시 영국 왕세자(현재 찰스 3세 국왕). 오른쪽은 이를 지켜보는 토니 블레어 당시 영국 총리. AF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는 덩샤오핑의 개혁·개방 노선을 충실히 계승하며 중국의 경제 도약을 일궜다. 또 재임 중 굵직굵직한 업적을 남겼다. 2008년 베이징 여름올림픽 유치, 세계무역기구(WTO) 가입, 홍콩과 마카오의 반환 등이 그의 임기 동안 이뤄졌다. 장 전 주석의 대표 사상은 ‘3개 대표 이론’이다. 사회주의국가에서 배척받는 자본가 계급을 끌어안는 것이 골자로, 2002년 중국공산당 제16차 전국대표대회에서 당헌에 정식으로 삽입됐다. 이를 바탕으로 중국을 경제대국으로 변모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90년대 위안화 환율을 고수하고, 기반시설에 대규모 투자를 감행해 아시아 외환위기를 극복하고 후진타오 시대 경제 급성장의 발판을 마련했다. 대외 관계에서는 미국 등 주요국과의 관계 개선에 적극 노력했다. 과(過)도 적지 않다. 그는 티베트와 파룬궁 탄압을 진두지휘했다. 경제적으로는 양적 성장에 집착해 구조조정을 지연하면서 고질적인 경제 불균형 및 시장 왜곡을 심화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은퇴 이후 상하이방(상하이 출신 정·재계 인맥)의 원로로서 중국 정계에 깊숙이 개입하며 현역 지도자를 견제하는 역할을 했다. 하지만 시 주석 집권기에는 상하이방이 시 주석의 ‘정적세력’으로 분류되면서 정치적 입지가 약화되기도 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 전 주석은 호랑이해인 1926년 8월 17일 운하의 도시 양저우(楊州)에서 부유한 집안에서 태어났다. 마오쩌둥의 이름과 비슷한 ‘인민에게 혜택을 준다’는 이름의 장 전 주석은 1939년 공산당의 군대인 신사군에 투신해 항일 전쟁에 투신했다. 1943년 상하이자오퉁대에 입학했고 1946년 공산당에 입학한 후 1955년 모스크바로 파견돼 스탈린 자동차 공장에서 전력공급장치를 익히고 돌아왔다. 영어와 러시아어는 이때 익혔다. 장 전 주석은 2019년 7월 리펑(李鵬) 전 총리 영결식, 10월 건국 70주년 톈안먼 열병식을 끝으로 대중의 시야에서 사라졌다. 지난달 4일 20차 당대회를 앞두고 부인 왕예핑(王冶坪·94)과 등나무 의자에 앉아있는 사진이 그의 마지막 공개 모습이었다. ■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주요 연보 1926년 8월 17일 중국 장쑤성 출생 1946년 중국공산당 입당 1947년 상하이 자오퉁(交通)대 졸업 1982~85년 국무원 전자공업부장·당 중앙위원 1985~87년 상하이 시장 1987~89년 상하이시 당위원회 서기, 중국 공산당 정치국 위원 1989~2002년 중국 공산당 총서기 1993~2003년 중국 국가주석 1989~2004년 중국 공산당 중앙군사위 주석 2022년 11월 30일 사망(96세) 베이징=신경진 특파원 shin.kyungjin@joongang.co.kr ▶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이재명 02:57
    이재명 "오지 말라는데 왜 왔냐" 박찬대 "혼날 각오하고 왔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02:57
    이재명 "모든 질문 진술서로 갈음하겠다"...검찰진술서 서문 공개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홍준표 02:52
    홍준표 "패스트트랙 사태 지도부 무책임"…나경원 "망상, 비열한 공격"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민주주의 후퇴…검찰이 쓰면 그게 죄의 증거가 된다” 04:25
    이재명 “민주주의 후퇴…검찰이 쓰면 그게 죄의 증거가 된다”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검찰이 쓰면 증거 되는 독재 시대”…출석 D-1 총력전 04:25
    이재명 “검찰이 쓰면 증거 되는 독재 시대”…출석 D-1 총력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조희연 '해직교사 부당채용 유죄' 집유...교육감직 잃을 위기 05:46
    조희연 '해직교사 부당채용 유죄' 집유...교육감직 잃을 위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설 연휴 '아침마당' 출연한 견자단…'형이 거기 왜 나와' 노렸다 01:30
    설 연휴 '아침마당' 출연한 견자단…'형이 거기 왜 나와' 노렸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진중권 01:50
    진중권 "이재명 정치생명 끝…감옥 가봐라, 죄 있단 사람있나"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블랙핑크 사진사' 정체에 佛 분노 폭발…마크롱 대통령이었다 01:00
    '블랙핑크 사진사' 정체에 佛 분노 폭발…마크롱 대통령이었다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뉴진스 디토 5주째 1위…태양×지민 바이브, 무섭게 치고 오른다 [더 차트] 01:11
    뉴진스 디토 5주째 1위…태양×지민 바이브, 무섭게 치고 오른다 [더 차트]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여당 지도부 만난 윤 대통령 “전대 꼭 참석” 03:35
    여당 지도부 만난 윤 대통령 “전대 꼭 참석”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취약층 에너지바우처 15만→30만원, 가스비 할인도 2배로 02:52
    취약층 에너지바우처 15만→30만원, 가스비 할인도 2배로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태교여행 중 대마 피운 남편…집에서 직접 재배한 아빠 01:00
    태교여행 중 대마 피운 남편…집에서 직접 재배한 아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김기현 01:45
    김기현 "졸지에 국회의원 됐으면서"…'尹 비판' 황운하에 반박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눈길 차량 1시간 넘게 밀고 빼줬다…폭설 영웅 2명 정체 01:54
    눈길 차량 1시간 넘게 밀고 빼줬다…폭설 영웅 2명 정체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03:35
    "文정부가 떠넘긴 난방비 폭탄" 與 질타에…尹대통령의 대답
    조회수 323
    본문 링크 이동
  • 법무부, 성범죄자 주거제한 ‘제시카법’ 추진… 교육시설 500m 이내 금지 06:09
    법무부, 성범죄자 주거제한 ‘제시카법’ 추진… 교육시설 500m 이내 금지
    조회수 44
    본문 링크 이동
  • 에어컨, 여름에 사는거 아니었어? 삼성 ‘한겨울’ 신제품 발표 왜 00:30
    에어컨, 여름에 사는거 아니었어? 삼성 ‘한겨울’ 신제품 발표 왜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尹 새해 첫 업무보고… 04:20
    尹 새해 첫 업무보고…"법과 원칙 바로 선 공정한 나라 만들자"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탱크 받는 우크라, 이젠 F-16? 01:00
    탱크 받는 우크라, 이젠 F-16? "핵무기 말고 못받을 건 없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01:00
    "태교여행 가서 대마 흡연"...재벌가 3세 등 20명 무더기 적발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자녀 글씨로 '출입금지' 경고…집에서 마약 재배한 3인조 가수 01:00
    자녀 글씨로 '출입금지' 경고…집에서 마약 재배한 3인조 가수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취약층 난방비 지원 2배 확대…대통령실 02:52
    취약층 난방비 지원 2배 확대…대통령실 "그간 가격 현실화 미흡"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올 겨울 '난방비 폭탄'에 취약계층 지원 확대하기로…지원금·할인폭 2배 02:52
    정부, 올 겨울 '난방비 폭탄'에 취약계층 지원 확대하기로…지원금·할인폭 2배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대통령실, 취약계층 160만가구에 난방비 지원 늘린다 02:52
    [속보] 대통령실, 취약계층 160만가구에 난방비 지원 늘린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눈 쌓인 출근길… 행안부 중대본 1단계 가동 00:59
    눈 쌓인 출근길… 행안부 중대본 1단계 가동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40시간 감금 끝 나왔더니…울릉도 주차장 '하얀 파도' 정체 [르포] 01:24
    40시간 감금 끝 나왔더니…울릉도 주차장 '하얀 파도' 정체 [르포]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제주공항 운항 재개…귀경 항공권 구하려 3만명 줄섰다 01:00
    제주공항 운항 재개…귀경 항공권 구하려 3만명 줄섰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윤 대통령 “국무위원 모두 영업사원, 제2 중동붐 해내야” 04:10
    윤 대통령 “국무위원 모두 영업사원, 제2 중동붐 해내야”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나홀로 검찰 출석한다지만…민주당 일부 의원, 개별 동행 예정 00:59
    이재명 나홀로 검찰 출석한다지만…민주당 일부 의원, 개별 동행 예정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NYT “에이브럼스 탱크, 전선 이동 쉽지 않고 정비·운용 까다로워” 01:00
    NYT “에이브럼스 탱크, 전선 이동 쉽지 않고 정비·운용 까다로워”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01:00
    "후회막심, 일찍 갈걸"…100m 줄섰다, 한숨 가득찬 제주공항 [르포]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만난 처럼회 “檢수사 방어 잘 돼…결정적 물증도 없다” 00:59
    이재명 만난 처럼회 “檢수사 방어 잘 돼…결정적 물증도 없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에이브럼스, 독일 레오파드2...우크라 최신 무기 지원 받는다 01:00
    미국 에이브럼스, 독일 레오파드2...우크라 최신 무기 지원 받는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尹 “정부 시스템, 글로벌 스탠다드로…과학 기반 국정운영” 04:10
    尹 “정부 시스템, 글로벌 스탠다드로…과학 기반 국정운영”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尹 04:10
    尹 "영업사원 뛰겠다" 추경호 "대리 하셔야 우리가 사원 하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경찰이 쏜 총 눈에 맞았다…실명한 이란 양궁 국대 01:00
    경찰이 쏜 총 눈에 맞았다…실명한 이란 양궁 국대 "후회 없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김정은, 중국으로부터 보호 위해 주한미군 필요하다 말해” 01:00
    “김정은, 중국으로부터 보호 위해 주한미군 필요하다 말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폼페이오 01:00
    폼페이오 "김정은, 주한미군 필요하다 해...中위협서 보호 원했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尹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 정부-민간 한몸돼 뛰어야” 04:10
    尹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 정부-민간 한몸돼 뛰어야”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제주공항 결항 없이 운항 재개… 지연은 다수 발생 01:57
    제주공항 결항 없이 운항 재개… 지연은 다수 발생
    조회수 43
    본문 링크 이동
  • 제주공항 내일 항공기 25편 임시증편...1만명 수송 01:57
    제주공항 내일 항공기 25편 임시증편...1만명 수송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車 앞유리 녹이는데만 온수 4리터…'올스톱' 제주에 갇혔다 [영상] 00:06
    車 앞유리 녹이는데만 온수 4리터…'올스톱' 제주에 갇혔다 [영상]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가혹행위 폭로, 중대장은 방치…'5번 극단선택' 20대의 악몽 [밀실] 07:37
    가혹행위 폭로, 중대장은 방치…'5번 극단선택' 20대의 악몽 [밀실]
    조회수 164
    본문 링크 이동
  • 최악 북극 한파, 귀경길 강타 01:57
    최악 북극 한파, 귀경길 강타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한반도 관통한 북극 찬 공기, 마라도까지 영하권…내일부터 평년 수준 추위 01:57
    한반도 관통한 북극 찬 공기, 마라도까지 영하권…내일부터 평년 수준 추위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우울증 토로하니 전출…‘극단선택 조짐’ 눈치 못채는 군부대 07:37
    우울증 토로하니 전출…‘극단선택 조짐’ 눈치 못채는 군부대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네팔, 규모 5.6 강진에 집 3채 무너져...인도 뉴델리까지 흔들[영상] 00:45
    네팔, 규모 5.6 강진에 집 3채 무너져...인도 뉴델리까지 흔들[영상]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아들 업고 등산' 이시영, 안전 논란에 00:54
    '아들 업고 등산' 이시영, 안전 논란에 "10번 물었는데 다 예스"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01:57
    "돈은 돈대로 쓰고…25일 출근 못해 미안합니다" 4만명 한숨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튀르키예 하늘 이런 구름... 00:54
    튀르키예 하늘 이런 구름..."신은 여성이란 신호" 셀럽도 화들짝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