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한바퀴] 도심 벚꽃에도 '꿀벌 독성' 농약‥"사람도 안전하지 않다"

2024.04.20 방영 조회수 2
정보 더보기
◀ 기자 ▶ 꿀벌에 대한 유해성 때문에 유럽에서는 실외 사용이 전면 금지된 네오니코티노이드 계열의 농약. 특히 이렇게 꽃이 피는 시기에는 네오니코티노이드 계열 농약 사용에 더 주의가 필요하다고 하는데, 이번 봄 서울에서는 많은 벚나무에 주사 형태로 농약이 주입됐다고 합니다. 정말 괜찮은 걸까요? 개화기 농약 사용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를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2주 전, 벚꽃이 만발한 서울 안양천. 벚나무 밑동마다 무언가 꽂혀 있습니다. 수간 주사, 즉 나무주사 형태로 주입되는 농약입니다. 안양천 수백 그루의 벚나무가 꽃이 피기 전에 이렇게 주사를 맞았습니다. 약 성분은 디노테퓨란. 살충제로 널리 쓰이는 네오니코티노이드 계열 농약입니다. 유럽에서는 이미 오래전 꿀벌 위해성이 크다며 실외 사용을 전면 금지했고, 국내에서도 실외에서 뿌리는 것을 점차 줄여가고 있습니다. [최진우/서울환경연합 생태도시전문위원] "(지상 살포는) 무분별하게 퍼져나간다고 하는 그런 우려도 있고 그래서 요즘 나무주사로 주입하는 경향이 많거든요." 주사로 주입된 약 성분은 하루가 채 되기 전에 나무 전체로 퍼지게 됩니다. 꽃에도 예외 없이 농약이 퍼집니다. 꿀벌처럼 꽃을 찾아오는 곤충들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최진우/서울환경연합 생태도시전문위원] "(벌이) 접촉을 하게 되면 신경계가 교란이 되어서 집을 찾아가게 되는 길을 잃게 된다든지 점점 건강이 쇠퇴해서 죽게 되는‥" 미국 일부 주에서는 꽃이 피는 시기에는 주사 형태로도 네오니코티노이드 계열 농약 주입을 자제하라고 권합니다. 관할 구청은 꿀벌 위해성 표시가 없는 약제라 사용했지만, 내년부터는 대체 농약을 사용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취재팀은 농약이 주입된 나무에서 벚꽃을 채취해 잔류농약 검사를 의뢰했습니다. 벚꽃 1킬로그램당 0.021밀리그램의 디노테퓨란 성분이 검출됐습니다. 높은 수치는 아니라고 볼 수도 있습니다. 디노테퓨란의 경우 고구마, 마늘 등의 잔류 허용치는 1킬로그램당 0.05밀리그램입니다. 하지만 정말 안전할까? 화상으로 인터뷰를 진행한 중국 시난대의 뤼첸셩 교수. 뤼 교수는 미국 하버드대 교수로 재직 중이던 2014년 네오니코티노이드 계열 농약과 꿀벌 군집 붕괴의 상관관계를 밝힌 논문을 썼습니다. 적은 양이라도 만성적으로 노출된다면 겨울에 꿀벌의 집단 폐사, 즉 군집 붕괴가 일어날 수 있다는 연구였습니다. [뤼첸셩/중국 시난대 교수] "만약 벌통이 봄이나 여름에 네오니코티노이드 농약에 조금 노출되면 그 효과는 겨울로 넘어가 군집 붕괴로 이어질 겁니다." 적은 농도라도 주입된 나무의 수가 많고 또 꽃가루가 퍼진다는 것을 감안하면 인간 역시 위험합니다. [뤼첸셩/중국 시난대 교수] "누구든지 나무 아래를 걷거나 벚꽃이 많은 공원 근처에 살고 있다면 모두 약간의 네오니코티노이드가 포함된 꽃가루를 흡입해요. 저는 공중 보건의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뤼 교수는 열매를 수확할 것도 아닌 공원의 벚나무에까지 농약을 쓴 것을 이해하기 어렵다며, 네오니코티노이드는 퇴출이 시급하다고 말했습니다. [뤼첸셩/중국 시난대 교수] "사람들이 먹을 수 있는 충분한 음식을 재배하는 것과 환경을 보존하는 것 사이에 타협점이 있다는 것을 이해해요. 하지만 네오니코티노이드는 반드시 퇴출돼야 합니다." 생물 다양성 그리고 우리의 건강을 위해서라도 네오니코티노이드 위험성에 대한 면밀한 평가가 시급해 보입니다. MBC뉴스 김민욱입니다. 영상취재 : 김준형·전인제 / 영상편집 : 고무근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영상취재 : 김준형·전인제 / 영상편집 : 고무근 김민욱 기자(wook@mbc.co.kr)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MBC 20240420 25

  • 02:48
    "다음 주 영수회담"‥윤 대통령 취임 1년 11개월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2:38
    "의대 증원 조정 수용"‥"원점 재논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대마도 인근 규모 3.9 지진‥영남권서 진동 감지 00:37
    대마도 인근 규모 3.9 지진‥영남권서 진동 감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북 00:27
    북 "어제 전략순항미사일 초대형 탄두 위력시험"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보복 공습에 '확전 반대'‥이란 01:55
    미국, 보복 공습에 '확전 반대'‥이란 "피해 없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37
    "시설에 가둬선 안 돼"‥"전문적 돌봄 필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충북 진천 변전소에서 불‥5천4백여 세대 정전 00:23
    충북 진천 변전소에서 불‥5천4백여 세대 정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비 오며 먼지 해소, 초여름 더위도 주춤 01:04
    [날씨] 비 오며 먼지 해소, 초여름 더위도 주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보복 공습에 '확전 반대'‥이란 01:47
    미국, 보복 공습에 '확전 반대'‥이란 "피해 없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주말 전국 비‥밤에 수도권부터 점차 그쳐 00:56
    [날씨] 주말 전국 비‥밤에 수도권부터 점차 그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56
    "시기와 형식 미정"‥"시간 서두를 문제 아냐" 사전 조율 공방 있을 듯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의협 01:55
    의협 "증원 규모 조정안, 정부 고심 보이지만 '원점 재논의'해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용의자가 휘두른 흉기에 경찰 3명 중상‥공포탄·실탄·테이저건 쏴 제압 02:15
    용의자가 휘두른 흉기에 경찰 3명 중상‥공포탄·실탄·테이저건 쏴 제압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친팔레스타인 시위' 대학생 무더기 연행‥미국 대학가 반유대정서 확산 02:05
    '친팔레스타인 시위' 대학생 무더기 연행‥미국 대학가 반유대정서 확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유류할증료 인상 시작‥고환율·고유가 항공업계 고심 01:57
    유류할증료 인상 시작‥고환율·고유가 항공업계 고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1:59
    "영화 아닙니다."‥공간 초월한 '디지털 트윈' 기술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02:42
    "적금 들어 독립할래요"‥장애인 자립 돕는 '좋은 일자리'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무대로 온 소설, 고난도 액션에 로봇 배우까지 02:29
    무대로 온 소설, 고난도 액션에 로봇 배우까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지구한바퀴] 도심 벚꽃에도 '꿀벌 독성' 농약‥ 03:40
    [지구한바퀴] 도심 벚꽃에도 '꿀벌 독성' 농약‥"사람도 안전하지 않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통일전망대] 열병식과 콘서트를 합쳤다‥화려해진 '김정은 찬양식' 03:07
    [통일전망대] 열병식과 콘서트를 합쳤다‥화려해진 '김정은 찬양식'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전북, 서울에 역전승‥전병관 '오버헤드킥 원더골' 00:49
    전북, 서울에 역전승‥전병관 '오버헤드킥 원더골'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윤원상 끝내기 '버저비터'‥LG, 챔프전까지 '1승' 00:56
    윤원상 끝내기 '버저비터'‥LG, 챔프전까지 '1승'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스포츠 영상] 번트 타구에 모인 한화 내야‥'사고는 피했네' 00:26
    [스포츠 영상] 번트 타구에 모인 한화 내야‥'사고는 피했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내일, 남·동해안 비‥경상 해안 '돌풍 유의' 01:20
    [날씨] 내일, 남·동해안 비‥경상 해안 '돌풍 유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스데스크 클로징 00:08
    뉴스데스크 클로징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 [뉴스특보] 화성 리튬전지 공장 화재…사망자 22명 발생 18:48
    [뉴스특보] 화성 리튬전지 공장 화재…사망자 22명 발생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2 뉴스데스크 클로징 00:09
    뉴스데스크 클로징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3 01:59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4 의협, '집단 휴진' 일단 철회...갈등 해소는 미지수 02:05
    의협, '집단 휴진' 일단 철회...갈등 해소는 미지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00:37
    "밀양 성폭행 사건과 무관" 가해자 지목된 9명, 경찰에 집단 진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구조 수색 왜 늦었나...'리튬전지' 특성에 안전진단도 01:47
    구조 수색 왜 늦었나...'리튬전지' 특성에 안전진단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경찰, 대전 선병원 해킹 수사 착수… 00:43
    경찰, 대전 선병원 해킹 수사 착수…"공격 주체는 아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사상자 30명' 화성시 배터리 공장 화재…이 시각 장례식장 02:57
    '사상자 30명' 화성시 배터리 공장 화재…이 시각 장례식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경기 화성 리튬전지 공장 불…30명 사상·1명 실종 02:25
    경기 화성 리튬전지 공장 불…30명 사상·1명 실종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6월 24일 '뉴스 9' 클로징 00:11
    6월 24일 '뉴스 9'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희생자 몰린 공장 2층... 01:51
    희생자 몰린 공장 2층..."계단 있었지만 탈출 못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2 화성 공장 화재 사망자 22명으로 늘어... 02:16
    화성 공장 화재 사망자 22명으로 늘어..."15초 만에 연기 뒤덮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화성 공장 화재 사망자 22명으로 늘어... 02:16
    화성 공장 화재 사망자 22명으로 늘어..."15초 만에 연기 뒤덮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野 01:39
    野 "안부수, 딸 불법면회"…檢 "'이화영 술판' 이어 또 사법방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이시각헤드라인] 6월 24일 뉴스투나잇 01:10
    [이시각헤드라인] 6월 24일 뉴스투나잇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강변북로 트럭 전복사고로 과일 '우르르'…출근길 '차량 정체' 01:29
    강변북로 트럭 전복사고로 과일 '우르르'…출근길 '차량 정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경찰, '불법 리베이트' 의사 82명 입건… 01:37
    경찰, '불법 리베이트' 의사 82명 입건…"32개 사건 수사중"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8 최태원, 2심 재판부에 재항고… 01:44
    최태원, 2심 재판부에 재항고…"기초 틀렸으면 결론 고쳐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날씨] 강원 춘천 황사 관측…장마철에 때아닌 모래 먼지 01:24
    [날씨] 강원 춘천 황사 관측…장마철에 때아닌 모래 먼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따릉이 이용 서울시민 1명당 20번꼴…만성적자는 고민 02:10
    따릉이 이용 서울시민 1명당 20번꼴…만성적자는 고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역대급 장마·폭염 예고…'자동차 보험료' 인상 우려 02:18
    역대급 장마·폭염 예고…'자동차 보험료' 인상 우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 01:59
    "세 남매 둔 아버지인데"…화성 공장 화재사고 희생자 유족 오열(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클로징 00:06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평택서 상수도관 누수로 지반 침하…차량 1대 빠져 00:26
    평택서 상수도관 누수로 지반 침하…차량 1대 빠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강릉아산병원으로 택시 돌진…운전자 등 2명 경상 00:26
    강릉아산병원으로 택시 돌진…운전자 등 2명 경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제자와 교제한 교사…경찰 '아동학대' 혐의 수사 01:36
    제자와 교제한 교사…경찰 '아동학대' 혐의 수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단독] 태국 파타야 유족 01:54
    [단독] 태국 파타야 유족 "잘못된 오해 바로잡혔으면"…피해자 사진 공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5·18 조사위 최종 보고서 발표...일부 위원들 반발 02:12
    5·18 조사위 최종 보고서 발표...일부 위원들 반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골프 접대·집회 동원까지…직접 들어본 의사 리베이트 02:04
    골프 접대·집회 동원까지…직접 들어본 의사 리베이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아흔이 된 6·25 소년병 02:08
    아흔이 된 6·25 소년병 "우리를 기억해 달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