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계약과 다른 위험한 작업 강요"…폭발사고 유족 반발

2022.05.21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앵커] 에쓰오일 울산공장 폭발 사고로 1명이 숨졌는데, 하청업체 직원이었습니다. 유족 측은 원청인 에쓰오일에 사고 책임이 있다고 분통을 터트렸습니다. 에쓰오일이 안전하다며 작업을 지시했는데, 계약과 달리, 더 위험한 작업을 강요했다는 겁니다. 김동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섬광이 번쩍이며 밤하늘이 붉게 물듭니다. 불기둥이 수십m 높이까지 치솟습니다. 지난 19일 울산에서 발생한 에쓰오일 공장 부탄가스 폭발사고로, 하청업체 소속 39살 김 모 씨가 숨지고 9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김 씨 유족들은 원청인 에쓰오일이 당시, 가스를 모두 제거해 안전하다며 작업을 지시했지만 폭발 참사가 벌어졌다고 분통을 터트렸습니다. 유족 "(원청이) 가스를 다 뺐으니까 벨브를 열어라, 여는 도중에 가스가 새면서 우리 처남이 가스는 마시고 의식 불명 상태에 폭발…." 유족과 동료 직원들은 또 폭발 사고가 난 부탄가스 압축벨브 규격이 계약서와 다르게 더 컸다며, 에쓰오일 측이 위험한 작업을 강요했다고도 주장합니다. 하청업체 동료 직원 "계약상 우리는 20인치까지인데 근데 원청에서 원하니까, 24인치는 무게도 차이가 나는 부분이고 아무래도 훨씬 더 위험하죠." 에쓰오일 측은 이에 대해 "유족과 소통을 하며 사고 원인 조사에 성실하게 임하겠다"는 원론적인 입장만 밝혔습니다.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은 에쓰오일이 외국계 기업이지만 중대재해처벌법의 예외일 수는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울산경찰청은 오늘 당시 현장에서 가볍게 다친 근로자를 상대로 첫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TV조선 김동영입니다. 김동영 기자(kdy@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20521 18

  • 한미정상회담 공동선언문 발표… 14:37
    한미정상회담 공동선언문 발표…"北, 실질 비핵화 나서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한미정상회담 기자 질의응답… 10:31
    한미정상회담 기자 질의응답…"안보·산업 기조 만들기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한미 정상, '글로벌 포괄적 전략 동맹' 선언…'경제안보대화' 신설 02:12
    한미 정상, '글로벌 포괄적 전략 동맹' 선언…'경제안보대화' 신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한미연합훈련 확대… 02:19
    한미연합훈련 확대…"비핵화시 北경제 담대한 계획" 대화 촉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월 21일 '뉴스 7' 헤드라인 00:52
    5월 21일 '뉴스 7' 헤드라인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尹 02:10
    尹 "IPEF 참여"…바이든 "한미 동맹, 그 어느 때보다 강력"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용산 첫 정상회담 외빈 바이든, 방명록에 02:23
    용산 첫 정상회담 외빈 바이든, 방명록에 "환대와 동맹에 감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한미 정상 만찬에 여야 대표·10대 그룹 총수들도 집결 01:48
    한미 정상 만찬에 여야 대표·10대 그룹 총수들도 집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尹정부 첫 가석방 결정…'특활비 상납' 남재준·이병기 포함 01:43
    [단독] 尹정부 첫 가석방 결정…'특활비 상납' 남재준·이병기 포함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포커스] 산업부 블랙리스트·대장동…검수완박까지 남은 '검찰의 4개월' 02:21
    [포커스] 산업부 블랙리스트·대장동…검수완박까지 남은 '검찰의 4개월'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코로나 기간 자영업자 폐업 늘었는데…빵집·카페 '선방' 01:54
    코로나 기간 자영업자 폐업 늘었는데…빵집·카페 '선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1:48
    "에쓰오일, 계약과 다른 위험한 작업 강요"…폭발사고 유족 반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어 키즈카페 '먹튀'에 입점 유통업체 '불똥'…대응 엇갈려 01:48
    영어 키즈카페 '먹튀'에 입점 유통업체 '불똥'…대응 엇갈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옥상서 태어난 새끼오리 12마리…난간에 갇혔다 '구사일생' 01:36
    옥상서 태어난 새끼오리 12마리…난간에 갇혔다 '구사일생'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온몸 발진' 원숭이두창 12개국 확산에 WHO 긴급회의 소집 01:36
    '온몸 발진' 원숭이두창 12개국 확산에 WHO 긴급회의 소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공식 선거전 첫 주말…여야 지도부, 전국 각지 총력 지원 01:44
    공식 선거전 첫 주말…여야 지도부, 전국 각지 총력 지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야?!] 대통령의 지시 사항? 06:49
    [뉴스야?!] 대통령의 지시 사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일요일 낮더위 계속…강원·경북 곳곳 소나기 01:05
    [날씨] 일요일 낮더위 계속…강원·경북 곳곳 소나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 도로에 맥주 2천 병 '와르르'…지나던 시민들이 나섰다 01:37
    도로에 맥주 2천 병 '와르르'…지나던 시민들이 나섰다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2 9월부터 지역가입자 건보료 '경감'…내 건보료는? 01:58
    9월부터 지역가입자 건보료 '경감'…내 건보료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3 [영상] 루나코인·수면제·극단선택…조유나 부모의 마지막 검색어 02:17
    [영상] 루나코인·수면제·극단선택…조유나 부모의 마지막 검색어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4 유나 양 일가족 찍힌 CCTV 추가 확보...분리수거도 마치고 떠나 01:41
    유나 양 일가족 찍힌 CCTV 추가 확보...분리수거도 마치고 떠나
    조회수 147
    본문 링크 이동
  • 5 섬뜩한 앙심 품고…옛 동료 4개월 딸 눈에 접착제 뿌렸다 01:33
    섬뜩한 앙심 품고…옛 동료 4개월 딸 눈에 접착제 뿌렸다
    조회수 66
    본문 링크 이동
  • 6 실종 조유나양 가족 차량 완도 해상서 발견…29일 오전 인양(종합) 01:41
    실종 조유나양 가족 차량 완도 해상서 발견…29일 오전 인양(종합)
    조회수 338
    본문 링크 이동
  • 7 조유나 양 가족 수색 총력...카드 독촉장 수북해 '생활고' 추정 02:18
    조유나 양 가족 수색 총력...카드 독촉장 수북해 '생활고' 추정
    조회수 66
    본문 링크 이동
  • 8 군인권센터 00:43
    군인권센터 "육군 병사 한타 바이러스 사망, 부실한 軍 의료 탓"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초열대야에 강풍, 호우까지...이상한 '장마' 원인은? 01:42
    초열대야에 강풍, 호우까지...이상한 '장마' 원인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클로징 00:08
    클로징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유흥업소서 감시 · 협박 '가스라이팅'…종업원들 포기 상태 01:55
    유흥업소서 감시 · 협박 '가스라이팅'…종업원들 포기 상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태권도장에 01:58
    태권도장에 "슈퍼맨 빼"…DC코믹스의 '과한 처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3 군남댐, 수위 계속 상승 '비상'…북 댐 방류 '예의 주시' 02:07
    군남댐, 수위 계속 상승 '비상'…북 댐 방류 '예의 주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4 尹, '피격 공무원' 아들에 편지... 00:37
    尹, '피격 공무원' 아들에 편지..."국가가 상처 안겨 미안"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15 [속보] 내년도 최저임금 시간당 9천620원으로 결정…5.0% 인상 00:33
    [속보] 내년도 최저임금 시간당 9천620원으로 결정…5.0% 인상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16 논산 육군훈련소도 대면 수료식...지역 경제 '기지개' 02:09
    논산 육군훈련소도 대면 수료식...지역 경제 '기지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7 20일 만에 다시 만 명대... 02:00
    20일 만에 다시 만 명대..."유행 정체로 방역 강화 검토 안 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8 급히 목적지 바꾸자 보이스피싱 직감...택시기사 '최다 신고' 02:26
    급히 목적지 바꾸자 보이스피싱 직감...택시기사 '최다 신고'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9 10년 끈 '론스타 분쟁' 절차 종료...올해 안 선고 02:50
    10년 끈 '론스타 분쟁' 절차 종료...올해 안 선고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0 [날씨] 초열대야에 강풍, 호우까지...이상한 '장마' 원인은? 01:43
    [날씨] 초열대야에 강풍, 호우까지...이상한 '장마' 원인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1 尹, 피격 공무원 유족에 02:06
    尹, 피격 공무원 유족에 "부끄럽고 미안"...검찰도 속도전 나설 듯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2 학교 안 나와 실종 신고...한 달 만에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 02:25
    학교 안 나와 실종 신고...한 달 만에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극단적 선택 추정...유나 양 부모 검색 기록에 '루나' 01:41
    극단적 선택 추정...유나 양 부모 검색 기록에 '루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4 조유나 양 가족, 실종 신고 8일 만에 시신으로 발견 02:02
    조유나 양 가족, 실종 신고 8일 만에 시신으로 발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5 [생활날씨] 수도권 등 중부 호우특보…밤새 중부 중심 많고 강한 비 01:32
    [생활날씨] 수도권 등 중부 호우특보…밤새 중부 중심 많고 강한 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6 최저임금위 '심의 촉진구간' 제시 9,410원∼9,860원 01:41
    최저임금위 '심의 촉진구간' 제시 9,410원∼9,860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급여 외 소득 2천만 원 넘는 직장인, 건보료 5만 원 인상 02:05
    급여 외 소득 2천만 원 넘는 직장인, 건보료 5만 원 인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성범죄 피해아동 법정 안 선다…피고인 권리도 보장 02:04
    성범죄 피해아동 법정 안 선다…피고인 권리도 보장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9 [신동욱 앵커의 시선] 철없는 6월 03:01
    [신동욱 앵커의 시선] 철없는 6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내년 최저임금 3차 수정안…1만80원vs9,330원 00:55
    내년 최저임금 3차 수정안…1만80원vs9,330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