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이자 최상의 동료"…칸의 남자들

2022.05.29 방영 조회수 2
정보 더보기
<앵커> 이번에는 서로 다른 영화로 각각 수상했지만, 박찬욱 감독과 송강호 배우는 인연이 깊습니다. 영화 박쥐도 함께 했었죠. 따로 또 같이 둘이 합쳐 칸 무대에 선 것만 10차례가 넘습니다. 이어서 한성희 기자입니다. <기자> '깐느 박'. 2004년 '올드보이'로 심사위원대상, 2009년 '박쥐'로 심사위원상을 받으며 붙은 박찬욱 감독의 별칭입니다. 이번엔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받아 한국인 칸 최다 수상 역사를 썼습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브로커'로 남우주연상을 탄 송강호 배우와도 인연이 깊습니다. [송강호/배우 (2009년 '박쥐' 개봉 당시 인터뷰) : (박찬욱 감독과) 인간적으로도 굉장히, 늘 이렇게 너무나 친한 사이이기 때문에….] 박 감독이 이름을 널리 알린 출세작이 송강호 배우와 처음 인연을 맺은 2000년 개봉작 '공동경비구역 JSA'입니다. 그 뒤로도 박 감독과 송강호 배우는 2002년 '복수는 나의 것', 2009년 '박쥐'까지 총 세 작품을 함께 했습니다. '박쥐'로는 함께 칸에 초청되기도 했습니다. [박찬욱/감독 (2009년 칸 영화제 '박쥐' 수상 소감) : 영화를 찍는다는, 만든다는 그 사실만으로도 언제나 충분히 행복했습니다. 저의 가장 정다운 친구, 그리고 최상의 동료인 배우 송강호 씨와 이 영광을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송강호 배우는 2006년 '괴물'을 시작으로 이번 '브로커'까지 7차례나 칸 무대를 밟았습니다. 출연한 영화가 경쟁 부문에 네 차례 초청됐는데 한국 배우로는 최고 기록입니다. 3년 전 '기생충'이 황금종려상을 받을 당시에 유력한 남우주연상 후보로 꼽히기도 했습니다. 칸은 보통 한 작품에 복수의 상을 주지 않기 때문에 박 감독은 이번 수상 직후 "송강호 배우와 다른 영화로 온 덕분에 같이 상을 탈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두 사람은 각각 2017년과 지난해 칸 경쟁부문 심사위원을 역임하기도 했습니다. (영상편집 : 전민규, CG : 강유라) ▶ 감독상 · 남우주연상…첫 동시 수상 ▶ 변방에서 중심으로…"한국 영화의 밤이었다" 한성희 기자(chef@sbs.co.kr) ▶ 국민의 선택! 6.1 지방선거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SBS 20220529 26

  • 1 [나이트라인 초대석] 12년의 마침표 찍는 뮤지컬 '서편제'…K-컬처의 여정을 비추다 06:31
    [나이트라인 초대석] 12년의 마침표 찍는 뮤지컬 '서편제'…K-컬처의 여정을 비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 '네버 코비드' 우리말은 '코로나 비감염' 00:36
    '네버 코비드' 우리말은 '코로나 비감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3 [날씨] 남해안 야행성 폭우…밤새 최대 150mm↑ 온다 01:04
    [날씨] 남해안 야행성 폭우…밤새 최대 150mm↑ 온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스브스뉴스] 잘못 건드리면 물어요!! 길 가다 족제비 만나면 어떻게 해야 할까? 06:38
    [스브스뉴스] 잘못 건드리면 물어요!! 길 가다 족제비 만나면 어떻게 해야 할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폭행 연루 승려 00:43
    폭행 연루 승려 "부끄러운 행동...깊이 참회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200만 돌파 앞둔 '헌트' 연휴 박스오피스 1위 00:30
    200만 돌파 앞둔 '헌트' 연휴 박스오피스 1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01:01
    "감정 조절 못해"…'1인 시위' 폭행 봉은사 승려 사과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날씨] 남부지방 강한 비…내일까지 남해안 150mm↑ 01:35
    [날씨] 남부지방 강한 비…내일까지 남해안 150mm↑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9 [날씨] 남부지방 호우 주의…내일까지 남해안 최대 150㎜↑ 01:05
    [날씨] 남부지방 호우 주의…내일까지 남해안 최대 150㎜↑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연극계 궐기대회… 00:35
    연극계 궐기대회…"서계동 복합문화시설 조성 반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1 '라라랜드' 음악감독 내한… 01:58
    '라라랜드' 음악감독 내한…"세월 흘러도 기억되도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2 화제의 전시…일러스트 작가 티보 에렘의 '꿈의 화원'|아침& 라이프 05:19
    화제의 전시…일러스트 작가 티보 에렘의 '꿈의 화원'|아침& 라이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문화연예 플러스] 베를린 장벽 '형제의 키스' 그린 러시아 화가 별세 00:29
    [문화연예 플러스] 베를린 장벽 '형제의 키스' 그린 러시아 화가 별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문화연예 플러스]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00:33
    [문화연예 플러스]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SNS, 정신 건강에 해로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문화연예 플러스] '해리포터' 조앤 롤링 00:46
    [문화연예 플러스] '해리포터' 조앤 롤링 "다음은 너야" 협박받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6 [문화연예 플러스] 소녀시대 뮤비 감독, 표절 논란에 사과 00:34
    [문화연예 플러스] 소녀시대 뮤비 감독, 표절 논란에 사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문화연예 플러스] 송혜교·서경덕, 임시정부청사에 김규식 부조 작품 기증 00:28
    [문화연예 플러스] 송혜교·서경덕, 임시정부청사에 김규식 부조 작품 기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8 [문화연예 플러스] 블랙핑크, 선공개곡 '핑크 베놈' 이번주 공개 00:41
    [문화연예 플러스] 블랙핑크, 선공개곡 '핑크 베놈' 이번주 공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날씨] 비구름대 남하…남부 최대 100mm 큰비 01:54
    [날씨] 비구름대 남하…남부 최대 100mm 큰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정체전선 남쪽으로…충청 · 호남 · 경북 호우특보 01:48
    정체전선 남쪽으로…충청 · 호남 · 경북 호우특보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21 [날씨] 밤사이 비 피해 주의…산사태 위기경보 상향 01:14
    [날씨] 밤사이 비 피해 주의…산사태 위기경보 상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날씨] 비구름 남하, 수도권 약한 비…30도 안팎 무더위 01:02
    [날씨] 비구름 남하, 수도권 약한 비…30도 안팎 무더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라라랜드' 음악 감독 내한… 02:02
    '라라랜드' 음악 감독 내한…"세월 흘러도 남는 영화 음악 목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빗방울 어디에 가장 많이? 언제까지?…이 시각 기상상황 02:34
    빗방울 어디에 가장 많이? 언제까지?…이 시각 기상상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뉴진스, 데뷔음반 1주만에 31만장 판매…역대 걸그룹 1위 00:27
    뉴진스, 데뷔음반 1주만에 31만장 판매…역대 걸그룹 1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6 [날씨] 밤사이 중부→남부 게릴라 호우... 01:43
    [날씨] 밤사이 중부→남부 게릴라 호우..."침수·산사태 조심해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날씨] 늦은 오후 중부 비 시작…충남·호남 최대 150㎜ 이상 01:05
    [날씨] 늦은 오후 중부 비 시작…충남·호남 최대 150㎜ 이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1인 시위' 폭행 봉은사는 침묵…피해자는 이틀째 구토·뇌진탕 호소 01:01
    '1인 시위' 폭행 봉은사는 침묵…피해자는 이틀째 구토·뇌진탕 호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탑건 대신 애국영화…中서 스텔스기 등장 '하늘의왕' 제작 02:04
    탑건 대신 애국영화…中서 스텔스기 등장 '하늘의왕' 제작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30 [자막뉴스] 히비스커스보다 3배 더...? 새로운 효능 발견 01:27
    [자막뉴스] 히비스커스보다 3배 더...? 새로운 효능 발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