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 미 텐더' 즐겨 부르던 中지도자" 외신이 기억하는 장쩌민

2022.11.30 방영 조회수 7
정보 더보기
장쩌민 中 전 국가주석, 백혈병 치료 중 96세로 사망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1926~2022)의 사망 소식을 주요 외신도 비중 있게 보도했다. 외신은 그가 1989년 6·4 천안문 사태 직후 최고 권좌에 오른 뒤 서방 세계에 외면 당하던 중국을 외교적 고립에서 벗어나게 했고 세계무역기구(WTO) 가입과 베이징 올림픽 유치에 성공하며 중국의 국제적 기반을 다진 지도자라고 조명했다. 하지만 천안문 사태 무력 진압을 옹호하고 파룬궁 탄압을 주도해 비판을 받았단 사실도 전했다. 중국 관영 매체는 장 전 주석이 30일 12시13분(현지시간) 상하이에서 백혈병과 다발성 장기부전으로 사망했다고 전했다. 1997년 10월 당시 장쩌민 중국 국가주석이 빌 클린턴 미국 대통령과 백악관 잔디밭에서 대화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뉴욕타임스(NYT)는 이날 “천안문 사태 후 중국 지도자로 지명돼 10년 간 중국의 눈부신 경제 성장을 이끌었던 공산당 총서기기 사망했다”며 장 전 주석의 일대기를 상세히 보도했다. NYT는 덩샤오핑 정권에서 시작된 중국의 자본주의 변혁을 장 전 주석이 책임감을 갖고 밀어붙였다는 데 주목했다. 그가 중국에 시장경제 도입을 반대하는 보수주의자들을 달래면서 개방을 추진한 덕분에 중국은 세계 주요 제조 강국이자 선진국으로 급부상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독일의 DW 통신은 중국의 WTO 가입과 홍콩의 재통합을 장 전 주석의 가장 큰 성과로 꼽았다. 중국 경제는 그가 통치하던 시절 가장 급속하게 성장했다고도 평가했다. 미 CNN은 미국 미러미디어그룹 핀호 CEO(최고경영인)의 발언을 인용해 “장 전 주석의 경제적 성과는 단순히 덩샤오핑의 정책을 실행하고 그의 통치를 연장한 결과였을 뿐”이라고 혹평했다. 이어 “그는 지도자로서 역량을 갖춘 인물이 아니었다”고 했다. 파룬궁 수련자들이 미국 뉴욕의 중국 영사관 앞에서 중국 당국의 탄압에 항의하는 현수막을 앞에 두고 명상을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주요 외신들은 장 전 주석의 성격에 대해 “수다스럽고 상대를 무장해제시킨다”며 “딱딱하고 웃지 않는 중국 지도자의 전형적인 틀을 깨는 예외적인 인물”이라고 전했다. DW에 따르면, 장 전 주석은 국제 무대에서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미국의 명시 등을 낭송하거나, 이탈리아어로 ‘오솔레미오’를 노래해 상대를 놀라게 하는 일이 잦았다. NYT는 “그는 평소 링컨을 자주 인용하고, 할리우드 영화의 팬이었으며, ‘러브 미 텐더’ 같은 올드팝을 좋아했다”고 보도했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현재 시진핑 주석과 비교할 때 장쩌민은 매우 자유롭고 다채로운 지도자였다”고 전했다. 정치적으로는 실용주의자로 평가된다. NYT는 “다른 공산당 후계자들과 달리 장 전 주석은 중국이 미국을 적으로 둔다면 오랫동안 번성할 수 없다는 확신을 갖고 있는 것 같았다”고 했다. 미국의 비영리 재단인 아시아소사이어티의 크리스토퍼 존슨 선임연구원은 “그는 항상 미국과의 관계를 중시했고, 관계 발전을 위해 약간의 위험을 감수했다”고 말했다. FT는 “장 전 주석은 중국 지도자들의 연임 제한을 공식화하는 데도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전했다. CNN은 장 전 주석의 통치 기간은 파룬궁에 대한 무자비한 탄압으로도 특징지어진다고 비판했다. 1999년 4월 파룬궁 종파가 공산당 본부를 에워싸고 시위를 벌이자 장 전 주석은 이들을 대량 구금하고 강력하게 탄압하며 안보의 본보기로 삼았다. '붕괴 위기' 중국을 변화시킨 남자…장쩌민 前국가주석 사망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의 중국 관련 저명 학자인 오빌 셸은 “나는 그가 생전에 저평가 받았다고 생각한다”며 “후진타오나 시진핑에 비해 그는 매우 입담 좋고 개방적이며 친근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공산주의 독재자가 아니라 정상적인 세계 지도자가 되기를 원한 소수 중국 지도자 중 한 명이었다”고 평가했다. 박형수 기자 hspark97@joongang.co.kr ▶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이재명 02:57
    이재명 "오지 말라는데 왜 왔냐" 박찬대 "혼날 각오하고 왔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02:57
    이재명 "모든 질문 진술서로 갈음하겠다"...검찰진술서 서문 공개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홍준표 02:52
    홍준표 "패스트트랙 사태 지도부 무책임"…나경원 "망상, 비열한 공격"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민주주의 후퇴…검찰이 쓰면 그게 죄의 증거가 된다” 04:25
    이재명 “민주주의 후퇴…검찰이 쓰면 그게 죄의 증거가 된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검찰이 쓰면 증거 되는 독재 시대”…출석 D-1 총력전 04:25
    이재명 “검찰이 쓰면 증거 되는 독재 시대”…출석 D-1 총력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조희연 '해직교사 부당채용 유죄' 집유...교육감직 잃을 위기 05:46
    조희연 '해직교사 부당채용 유죄' 집유...교육감직 잃을 위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설 연휴 '아침마당' 출연한 견자단…'형이 거기 왜 나와' 노렸다 01:30
    설 연휴 '아침마당' 출연한 견자단…'형이 거기 왜 나와' 노렸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진중권 01:50
    진중권 "이재명 정치생명 끝…감옥 가봐라, 죄 있단 사람있나"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블랙핑크 사진사' 정체에 佛 분노 폭발…마크롱 대통령이었다 01:00
    '블랙핑크 사진사' 정체에 佛 분노 폭발…마크롱 대통령이었다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뉴진스 디토 5주째 1위…태양×지민 바이브, 무섭게 치고 오른다 [더 차트] 01:11
    뉴진스 디토 5주째 1위…태양×지민 바이브, 무섭게 치고 오른다 [더 차트]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여당 지도부 만난 윤 대통령 “전대 꼭 참석” 03:35
    여당 지도부 만난 윤 대통령 “전대 꼭 참석”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취약층 에너지바우처 15만→30만원, 가스비 할인도 2배로 02:52
    취약층 에너지바우처 15만→30만원, 가스비 할인도 2배로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태교여행 중 대마 피운 남편…집에서 직접 재배한 아빠 01:00
    태교여행 중 대마 피운 남편…집에서 직접 재배한 아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김기현 01:45
    김기현 "졸지에 국회의원 됐으면서"…'尹 비판' 황운하에 반박
    조회수 23
    본문 링크 이동
  • 눈길 차량 1시간 넘게 밀고 빼줬다…폭설 영웅 2명 정체 01:54
    눈길 차량 1시간 넘게 밀고 빼줬다…폭설 영웅 2명 정체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03:35
    "文정부가 떠넘긴 난방비 폭탄" 與 질타에…尹대통령의 대답
    조회수 322
    본문 링크 이동
  • 법무부, 성범죄자 주거제한 ‘제시카법’ 추진… 교육시설 500m 이내 금지 06:09
    법무부, 성범죄자 주거제한 ‘제시카법’ 추진… 교육시설 500m 이내 금지
    조회수 44
    본문 링크 이동
  • 에어컨, 여름에 사는거 아니었어? 삼성 ‘한겨울’ 신제품 발표 왜 00:30
    에어컨, 여름에 사는거 아니었어? 삼성 ‘한겨울’ 신제품 발표 왜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尹 새해 첫 업무보고… 04:20
    尹 새해 첫 업무보고…"법과 원칙 바로 선 공정한 나라 만들자"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탱크 받는 우크라, 이젠 F-16? 01:00
    탱크 받는 우크라, 이젠 F-16? "핵무기 말고 못받을 건 없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01:00
    "태교여행 가서 대마 흡연"...재벌가 3세 등 20명 무더기 적발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자녀 글씨로 '출입금지' 경고…집에서 마약 재배한 3인조 가수 01:00
    자녀 글씨로 '출입금지' 경고…집에서 마약 재배한 3인조 가수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취약층 난방비 지원 2배 확대…대통령실 02:52
    취약층 난방비 지원 2배 확대…대통령실 "그간 가격 현실화 미흡"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올 겨울 '난방비 폭탄'에 취약계층 지원 확대하기로…지원금·할인폭 2배 02:52
    정부, 올 겨울 '난방비 폭탄'에 취약계층 지원 확대하기로…지원금·할인폭 2배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대통령실, 취약계층 160만가구에 난방비 지원 늘린다 02:52
    [속보] 대통령실, 취약계층 160만가구에 난방비 지원 늘린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눈 쌓인 출근길… 행안부 중대본 1단계 가동 00:59
    눈 쌓인 출근길… 행안부 중대본 1단계 가동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40시간 감금 끝 나왔더니…울릉도 주차장 '하얀 파도' 정체 [르포] 01:24
    40시간 감금 끝 나왔더니…울릉도 주차장 '하얀 파도' 정체 [르포]
    조회수 15
    본문 링크 이동
  • 제주공항 운항 재개…귀경 항공권 구하려 3만명 줄섰다 01:00
    제주공항 운항 재개…귀경 항공권 구하려 3만명 줄섰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윤 대통령 “국무위원 모두 영업사원, 제2 중동붐 해내야” 04:10
    윤 대통령 “국무위원 모두 영업사원, 제2 중동붐 해내야”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나홀로 검찰 출석한다지만…민주당 일부 의원, 개별 동행 예정 00:59
    이재명 나홀로 검찰 출석한다지만…민주당 일부 의원, 개별 동행 예정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NYT “에이브럼스 탱크, 전선 이동 쉽지 않고 정비·운용 까다로워” 01:00
    NYT “에이브럼스 탱크, 전선 이동 쉽지 않고 정비·운용 까다로워”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01:00
    "후회막심, 일찍 갈걸"…100m 줄섰다, 한숨 가득찬 제주공항 [르포]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만난 처럼회 “檢수사 방어 잘 돼…결정적 물증도 없다” 00:59
    이재명 만난 처럼회 “檢수사 방어 잘 돼…결정적 물증도 없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에이브럼스, 독일 레오파드2...우크라 최신 무기 지원 받는다 01:00
    미국 에이브럼스, 독일 레오파드2...우크라 최신 무기 지원 받는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尹 “정부 시스템, 글로벌 스탠다드로…과학 기반 국정운영” 04:10
    尹 “정부 시스템, 글로벌 스탠다드로…과학 기반 국정운영”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尹 04:10
    尹 "영업사원 뛰겠다" 추경호 "대리 하셔야 우리가 사원 하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경찰이 쏜 총 눈에 맞았다…실명한 이란 양궁 국대 01:00
    경찰이 쏜 총 눈에 맞았다…실명한 이란 양궁 국대 "후회 없어"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김정은, 중국으로부터 보호 위해 주한미군 필요하다 말해” 01:00
    “김정은, 중국으로부터 보호 위해 주한미군 필요하다 말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폼페이오 01:00
    폼페이오 "김정은, 주한미군 필요하다 해...中위협서 보호 원했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尹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 정부-민간 한몸돼 뛰어야” 04:10
    尹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 정부-민간 한몸돼 뛰어야”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제주공항 결항 없이 운항 재개… 지연은 다수 발생 01:57
    제주공항 결항 없이 운항 재개… 지연은 다수 발생
    조회수 43
    본문 링크 이동
  • 제주공항 내일 항공기 25편 임시증편...1만명 수송 01:57
    제주공항 내일 항공기 25편 임시증편...1만명 수송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車 앞유리 녹이는데만 온수 4리터…'올스톱' 제주에 갇혔다 [영상] 00:06
    車 앞유리 녹이는데만 온수 4리터…'올스톱' 제주에 갇혔다 [영상]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가혹행위 폭로, 중대장은 방치…'5번 극단선택' 20대의 악몽 [밀실] 07:37
    가혹행위 폭로, 중대장은 방치…'5번 극단선택' 20대의 악몽 [밀실]
    조회수 164
    본문 링크 이동
  • 최악 북극 한파, 귀경길 강타 01:57
    최악 북극 한파, 귀경길 강타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한반도 관통한 북극 찬 공기, 마라도까지 영하권…내일부터 평년 수준 추위 01:57
    한반도 관통한 북극 찬 공기, 마라도까지 영하권…내일부터 평년 수준 추위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우울증 토로하니 전출…‘극단선택 조짐’ 눈치 못채는 군부대 07:37
    우울증 토로하니 전출…‘극단선택 조짐’ 눈치 못채는 군부대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네팔, 규모 5.6 강진에 집 3채 무너져...인도 뉴델리까지 흔들[영상] 00:45
    네팔, 규모 5.6 강진에 집 3채 무너져...인도 뉴델리까지 흔들[영상]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아들 업고 등산' 이시영, 안전 논란에 00:54
    '아들 업고 등산' 이시영, 안전 논란에 "10번 물었는데 다 예스"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01:57
    "돈은 돈대로 쓰고…25일 출근 못해 미안합니다" 4만명 한숨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튀르키예 하늘 이런 구름... 00:54
    튀르키예 하늘 이런 구름..."신은 여성이란 신호" 셀럽도 화들짝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