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핀 뽑자 '펑' 열린 문…불법 중국어선 잡는 해경 신무기

2023.12.02 방영 조회수 212
정보 더보기
대테러복을 입은 한 남성이 둥그스름한 모양을 한 장비의 뚜껑을 연 뒤 흑색 섬광탄을 집어넣었다. 섬광탄이 장비 안으로 쏙 들어가자 남성은 다시 뚜껑을 돌려 단단히 봉인했다. 이어 굳게 닫힌 철문으로 다가가 문틈에 장비를 부착하고, 한 차례 숨을 들이쉰 뒤 섬광탄 우측에 달린 안전핀을 뽑았다. 남성이 다섯보 뒤로 물러서고 3초 뒤 ‘펑’ 소리와 함께 섬광탄에서 가스가 터져 나왔다. 동시에 꿈쩍도 않을 것 같던 두꺼운 철문이 활짝 열렸다. 분출된 가스가 피스톤 운동을 하듯 문을 열어 젖힌 것이다. 철문이 열리기까지 1분이 채 걸리지 않았다. 지난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1층 로비에서 재생된 ‘출입문 신속 개방 장비’시연 영상 속 한 장면이다. 영상 재생이 끝나자 장비를 개발한 부산해양경찰서 소속 이덕규(42) 경사가 마이크를 잡았다. 이 경사는 “출입문 개방은 불법 조업을 하는 외국 어선 추격은 물론, 다중이용시설 테러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출발점”이라며 “이 장비는 어느 조건에서도 빨리 문을 열 수 있는 휴대용 발명품”이라고 말했다. ━ 작전 성패 좌우하는 출입문 개방 중국어선들은 선박 양쪽에 쇠창살을 달아 해경의 등선을 방해하기도 한다. 사진 서해5도 특별경비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출입문 개방은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을 단속하는데 있어 핵심적인 과정이다. 통상 중국어선은 불법 조업 행위가 해경에 적발되면 서해 북방한계선(NLL) 북측 수역이나 배타적 경제수역(EEZ)으로 달아난다. NLL 북측 수역으로 넘어가면 해경이 더는 쫓을 수 없고, EEZ에선 대규모 선단 사이로 숨어들거나 중국 해경 개입 등의 변수를 통해 단속을 벗어날 수 있다는 기대 때문이다. 이에 따라 한국 해경은 도어 램(금속봉), 훌리건 툴(쇠 지렛대), 전기톱 등을 총동원, 신속한 출입문 개방에 사활을 건다. 빠르게 조타실 문을 개방해 엔진을 정지시켜야 도주를 막을 수 있어서다. 이 경사가 개발한 출입문 신속 개방 장비는 세 부분으로 구성돼있다. 섬광폭음탄을 장비에 넣어서 문 강제 개방을 위한 원동력으로 삼는 방식이다. 사진 이덕규 경사 하지만 현재 사용하는 장비는 무게가 많이 나가 소지하기 힘들고 단박에 개방이 어려운데다(도어 램), 여러 형태 출입문에 적용하기 어렵다(훌리건 툴). 한계가 뚜렷했던 것이다. 자연스레 “육상과 수상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는 휴대용 장비가 필요하다(서해5도특별경비단 근무자)”는 지적이 나왔고, 서해에서 중국어선을 단속한 경험이 있는 이 경사도 같은 고민을 가지고 있었다. 이덕규 경사(오른쪽)가 시제품 제조업체 관계자, 변리사와 출입문 신속 개방 장비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3D설계 도면에 따라 제품이 나왔는지 확인하고 있다. 사진 이덕규 경사 이에 따라 이 경사는 지난해 초 개발을 시작, 1년여간의 연구 끝에 중량 1㎏, 지름 6.5㎝, 높이 12㎝인 출입문 신속개방장치를 만들었다. 가스전달 속도가 시속 1080㎞(300m/s)이고 압력 충전 속도가 0.06초인 섬광폭음 탄의 폭발력으로 문을 개방하는 원리다. 당기는 문을 갖춘 50t급 어선과 미닫이문과 강화아크릴 창문을 설치한 20t급 어선에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섬광탄은 산소가 없어도 폭발시킬 수 있기 때문에 수중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7년간 해경특공대에서 휴대용 방폭 장비(2018), 방검부력조끼(2019년), 레스큐 펜(2020년), 와이어 절단 장비(2021년), 스턴로프 발사기(2022년) 등을 개발해 특허등록까지 한 경험이 신속개방장치 개발의 밑거름이 됐다”고 이 경사는 말했다. 이덕규 경사는 제6회 국민안전발명챌린지에서 국회의장상(공무원 부문 대상)을 받았다. 사진 해양경찰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발 이후 두 차례 실험을 통과한 이 경사의 발명품은 최근 상용화를 위해 전투장비 제조업체와 세부 협의에 들어갔다. 국유특허 취득을 위한 절차도 진행중이다. 제조업체 관계자는 “구조와 단속에 있어 신속한 통로개척이 점점 중요해지고 있다. 보완을 거쳐 대량생산이 이뤄지면 여러 분야에서 작전 성공률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경사는 새 발명품덕에 지난 24일 열린 ‘제6회 국민안전발명챌린지’에서 국회의장상(공무원 부문 대상)도 수상했다. 재난·재해, 사건·사고에 대응하기 위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경찰청·소방청·해양경찰청·관세청·특허청이 매년 여는 공모전이다. 우수한 발명품들은 지식재산권화를 거쳐 상용화된다. 이 경사는 “개선점을 보완해 현장에서 구조와 단속을 위해 애쓰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장비를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전국 40개 의대서 3401명 증원 신청…삭발식·동맹휴학 반발 01:00
    전국 40개 의대서 3401명 증원 신청…삭발식·동맹휴학 반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9:29
    "우는 아이 뺨 때리며 협박"…의대교수도 삭발·사직서 던졌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탈 전공의 8983명, 오늘부터 처분 통지…고발도 검토 09:29
    이탈 전공의 8983명, 오늘부터 처분 통지…고발도 검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낙연 만난 뒤…'공천 배제' 임종석 00:57
    이낙연 만난 뒤…'공천 배제' 임종석 "당 결정 수용한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0:57
    "임종석 밤사이 변심했다"...탈당 회군 뒤에 文 있었나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00:57
    이재명 "임종석, 매우 고맙게 생각…정권심판에 힘 합치자"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이낙연 00:57
    이낙연 "이젠 직진하겠다…임종석, 오늘 아침엔 연락 안 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대구 간 尹 15:37
    대구 간 尹 "아무 걱정 마시라, 지역 의대 투자 대폭 확대할 것"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의협 02:04
    의협 "제약회사 직원 집회 동원 '거짓'…사실이면 징계할 것"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02:11
    "미복귀 전공의, 최소 3개월 면허정지…전문의 1년 늦어진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한동훈 13:40
    한동훈 "MBC조차 요청왔다" 이재명에 1대1 토론 거듭 압박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원희룡 00:52
    원희룡 "결국 오셨네" 이재명 "무슨 말인지"…명룡대전 첫날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여의도 모인 의사 1만2000명…손 잡고 02:04
    여의도 모인 의사 1만2000명…손 잡고 "현장 돌아가달라"는 시민들
    조회수 277
    본문 링크 이동
  • 조국, 당원 만장일치로 당대표 선출… 01:29
    조국, 당원 만장일치로 당대표 선출…"5년간 무간지옥 갇혔다"
    조회수 81
    본문 링크 이동
  • 민주당 탈당 김영주 부의장 00:59
    민주당 탈당 김영주 부의장 "한동훈 제안 수락, 내일 국힘 입당"
    조회수 44
    본문 링크 이동
  • 종교적 광신도와 정치가 만나면... '듄2' 원작자의 섬뜩한 경고 02:40
    종교적 광신도와 정치가 만나면... '듄2' 원작자의 섬뜩한 경고
    조회수 34
    본문 링크 이동
  • 美, 팔레스타인 구호품 첫 공중 투하… 00:26
    美, 팔레스타인 구호품 첫 공중 투하…"6주 휴전안 타결 임박"
    조회수 30
    본문 링크 이동
  • 400분 줄서고 오픈런… 00:59
    400분 줄서고 오픈런…"잘가 푸바오, 행복했어" 오늘 마지막 인사
    조회수 27
    본문 링크 이동
  • 고흥 하늘 은밀히 휘젓고 다닌다…시속 240㎞ 나는 '이것' 정체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00:24
    고흥 하늘 은밀히 휘젓고 다닌다…시속 240㎞ 나는 '이것' 정체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국민의힘, 영남 현역 3명 경선 탈락…5선 김영선 컷오프 13:22
    국민의힘, 영남 현역 3명 경선 탈락…5선 김영선 컷오프
    조회수 43
    본문 링크 이동
  • 원희룡, 이재명과 대결 성사에 09:07
    원희룡, 이재명과 대결 성사에 "범죄혐의자냐 지역일꾼이냐"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인천 계양을 단수 공천···원희룡과 '명룡대전' 붙는다 09:07
    이재명 인천 계양을 단수 공천···원희룡과 '명룡대전' 붙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한동훈 00:59
    한동훈 "김영주와 정치 하고싶다"…金 "늦지 않게 답 드릴 것"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압색에 분노한 의협 00:59
    압색에 분노한 의협 "불편 끼칠 수도…MZ는 시킨다고 하지 않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07:02
    "민주 당원 1500명 데려온다" 한동훈 만나는 김영주 與입당 수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與현역 조정훈·이인선 경선승리…조승환·심재철도 본선행 07:02
    與현역 조정훈·이인선 경선승리…조승환·심재철도 본선행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강공' 시작됐다…전공의 13명 공시송달, 처벌 수순 돌입 00:59
    정부 '강공' 시작됐다…전공의 13명 공시송달, 처벌 수순 돌입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경찰, 3·1절 폭주족 단속…난폭·음주 등 전국서 531건 적발 00:45
    경찰, 3·1절 폭주족 단속…난폭·음주 등 전국서 531건 적발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與 00:06
    與 "민주 소속 계양구청장, 윤봉길 의사 손녀 참배 막았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경찰, 의협 전∙현 간부 압수수색...'집단사직' 첫 강제수사 00:55
    [단독] 경찰, 의협 전∙현 간부 압수수색...'집단사직' 첫 강제수사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민주, 추미애 하남갑 전략공천…이언주 용인정 경선 09:46
    민주, 추미애 하남갑 전략공천…이언주 용인정 경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제주 마라도 해상서 10명 탄 어선 전복… 00:52
    제주 마라도 해상서 10명 탄 어선 전복…"1명 사망, 2명 실종"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르세라핌ㆍ플레이브ㆍ포레스텔라 2월 4주차 페이버릿 투표 1위 [Favorite] 01:19
    르세라핌ㆍ플레이브ㆍ포레스텔라 2월 4주차 페이버릿 투표 1위 [Favorite]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1:16
    "의사 없다" 심근경색 위기 순간…경찰, 응급실서 응급실로 달렸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데뷔작이 오스카 작품상 후보…놀란도 02:25
    데뷔작이 오스카 작품상 후보…놀란도 "아름답다" 극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MBC '숫자1' 논란 처음 아니다…3년전 보궐선거 다음날엔 '속상' 01:00
    MBC '숫자1' 논란 처음 아니다…3년전 보궐선거 다음날엔 '속상'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날씨방송에 등장한 '파란색 1'… 한동훈 01:00
    날씨방송에 등장한 '파란색 1'… 한동훈 "MBC 선 넘었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00:58
    "직접 겪어봤다" 저커버그 만나 '가짜 윤석열 영상' 언급한 尹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尹, 저커버그 만나 00:58
    尹, 저커버그 만나 "AI 악용한 가짜뉴스, 민주주의 위협"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00:58
    정부 "거점국립대 의대교수 2027년까지 1000명 늘릴 것"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8명 나가도 꿈쩍 않는 이재명... 06:13
    8명 나가도 꿈쩍 않는 이재명..."탈당은 자유" 마이웨이 공천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탈당은 자유” 안 붙잡는 이재명…곽상언 공천, 홍영표 컷오프 06:13
    “탈당은 자유” 안 붙잡는 이재명…곽상언 공천, 홍영표 컷오프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하필 이 타이밍에…'컷오프' 임종석 보며 러닝머신 달린 이재명 06:13
    하필 이 타이밍에…'컷오프' 임종석 보며 러닝머신 달린 이재명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6세 때 엄마 눈물 닦던 '연평해전의 딸'…격려하던 尹 울컥 01:00
    6세 때 엄마 눈물 닦던 '연평해전의 딸'…격려하던 尹 울컥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류호정 00:48
    류호정 "V3 신화도 옛말"…분당갑서 안철수·이광재와 3파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尹 '육영수 생가' 방문…장교 임관식선 울컥, 8초간 말 못이었다 00:52
    尹 '육영수 생가' 방문…장교 임관식선 울컥, 8초간 말 못이었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정청래 00:53
    정청래 "친노-친문-친명, 차범근-황선홍-박지성-손흥민과 같아"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현대차 공장에서 나오는 정주영 회장 목소리…실체는 'AI' 00:56
    현대차 공장에서 나오는 정주영 회장 목소리…실체는 'AI'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황선홍 감독 09:24
    황선홍 감독 "한국 축구가 제자리 돌아갈 수 있도록 준비할 것"
    조회수 41
    본문 링크 이동
  • 尹 09:16
    尹 "DJ의 사시 확대, 법치주의 발전시켜…의대증원 못 미룬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임종석 컷오프…서울 중·성동갑, 윤희숙-전현희 맞붙는다 00:58
    임종석 컷오프…서울 중·성동갑, 윤희숙-전현희 맞붙는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