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물에 들어가지 말라 했다" 육군 책임론 꺼낸 채상병 지휘관

2023.12.07 방영 조회수 3
정보 더보기
지난 9월 13일 서울 마포구 군인권센터에서 열린 해병대 실종자 수색 사고 생존자 가족의 임성근 해병대 1사단장 업무상과실치상 고발 기자회견에서 생존자 어머니가 심경을 밝힌 후 눈물을 보이고 있다. 뉴스1 해병대 채모 상병 사망 사고와 관련해 초동조사를 담당했던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에 대한 군사법원 재판이 7일 시작되는 가운데, 채 상병의 지휘관이었던 임성근 전 해병대 1 사단장이 “물에 절대 들어가지 말라고 수차례 지시한 바 있다”며 책임을 부하에게 돌린 것으로 나타났다. 그는 “당시 수색작전의 통제권은 육군 50사단에 있었다”며 ‘육군 책임론’도 꺼내 들었다. 임 전 사단장은 지난달 21일 박 전 수사단장의 항명과 상관 명예훼손 재판을 진행하는 중앙군사법원에 188쪽 분량의 진술서를 제출해 이같이 주장했다. 임 전 사단장은 해병대 수사단이 조사보고서를 통해 무고한 자신에게 잘못이 있다고 하자 경찰 이첩을 보류한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의 지시는 정당했으며, 이에 따르지 않은 박 전 수사단장의 항명죄가 성립한다는 논리를 폈다. 박 전 수사단장은 지난 8월 임 전 사단장 등에게 과실치사 혐의가 있다는 사건 조사보고서를 당시 이종섭 국방부 장관의 이첩 보류 지시를 어기고 경북경찰청에 이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임 전 사단장은 진술서를 통해 “저의 현장지도 간 이뤄진 행위는 조금도 위법하지 않다”며 “어떠한 대화나 회의 중에도 ‘물에 들어가라’는 지시를 한 적 없으며, ‘물에 절대 들어가지 말라’고 수차례 지시했다”고 적었다. 그는 또 “SNS 캡처에는 해병 1사단장이 직접 ‘물속 가슴높이까지 들어가라’고 한 것으로 적혀있으나, 포병대대장이 화상회의 결과를 정리 및 전파하는 과정에서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해병1사단장 지시사항을 임의로 작성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했다. 부하 지휘관들이 자신의 명령을 어기고 무리한 수색 작전을 진행하고, 명령을 임의로 작성해 전파했다는 것이다. 또 임 전 사단장은 당시 경북 예천 지역의 집중호우 실종자 수색 작전통제권은 육군 50사단에 있었기 때문에 현장 상황에 따른 안전 확보도 육군이 해야 했다고 강조했다. 임 전 사단장은 “바로 조치할 수 있는 작전통제부대장인 육군 50사단장이나 현장지휘관이 가장 먼저, 가장 많이 안전 확보에 대한 책임이 있음도 당연하다”며 “실제 작전활동이 진행되는 동안에 수반되는 다양한 우발 상황과 상황 변화 요소를 고려한 안전확보 및 제반 사항에 대한 권한과 책임은 작전통제부대인 육군 50사단이 가진다고 판단될 수밖에 없다”고 했다. 현장 수색 당시의 사진을 통해 이미 장병들이 물속 수색을 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인지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선 “해병대 관련 언론 보도 무더기 속 하나의 사진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앞서 국방부 조사본부는 경찰에 이첩했던 해병대 수사단 조사보고서를 회수한 뒤, 임성근 전 사단장에 대한 혐의가 빠진 인지통보서를 지난 8월 다시 경찰에 이첩했다. 김홍범 기자 kim.hongbum@joongang.co.kr ▶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尹 09:16
    尹 "DJ의 사시 확대, 법치주의 발전시켜…의대증원 못 미룬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임종석 컷오프…서울 중·성동갑, 윤희숙-전현희 맞붙는다 00:58
    임종석 컷오프…서울 중·성동갑, 윤희숙-전현희 맞붙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韓축구 임시 사령탑에 황선홍…'파파' 박항서 제치고 선임된 이유 09:24
    韓축구 임시 사령탑에 황선홍…'파파' 박항서 제치고 선임된 이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차은우보다 이재명이랍니다” 하위 10% ‘비명’ 박영순 탈당 07:26
    “차은우보다 이재명이랍니다” 하위 10% ‘비명’ 박영순 탈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민주 고민정 최고위원직 사퇴 03:11
    민주 고민정 최고위원직 사퇴 "물러나라 하니 물러나겠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00:56
    정부 "일부 병원서 전공의들 꽤 복귀하고 있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01:39
    "日영화계에 똥폭탄 투척"…미야자키 하야오도 꺾은 이 영화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임종석 결국 공천배제…野 중·성동갑 전현희 전략공천 00:58
    임종석 결국 공천배제…野 중·성동갑 전현희 전략공천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코알라는 울고 있었다…숨진 암컷 옆 수컷의 '먹먹한 행동' 00:56
    코알라는 울고 있었다…숨진 암컷 옆 수컷의 '먹먹한 행동'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금싸라기 땅' 강남도 푼다…'여의도 117배' 군사보호구역 해제 12:07
    '금싸라기 땅' 강남도 푼다…'여의도 117배' 군사보호구역 해제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충남서 개발 보따리 풀은 尹… 12:07
    충남서 개발 보따리 풀은 尹…"군사보호구역 1억300만평 해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200만 돌파 ‘파묘’…오컬트 장인 장재현 감독의 '한반도 치유 오컬트' 01:40
    200만 돌파 ‘파묘’…오컬트 장인 장재현 감독의 '한반도 치유 오컬트'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신변보호 속 첫 재판 출석한 김혜경 01:34
    신변보호 속 첫 재판 출석한 김혜경 "법카 결제 사실 몰랐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서울의대교수 01:35
    서울의대교수 "전공의에 협박 아닌 설득해야…의료대란 부추기지 말라"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신변보호' 김혜경, 재판 출석…변호인 측 01:34
    '신변보호' 김혜경, 재판 출석…변호인 측 "정치검찰 해도 너무해"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삐걱대던 걸음마 변했다…하루 200만뷰 찍은 '테슬라 로봇' [영상] 00:04
    삐걱대던 걸음마 변했다…하루 200만뷰 찍은 '테슬라 로봇' [영상]
    조회수 192
    본문 링크 이동
  • 민주 황운하, 총선 불출마 선언 02:17
    민주 황운하, 총선 불출마 선언 "기꺼이 희생양 되겠다"
    조회수 54
    본문 링크 이동
  • 與 권성동·조지연 단수공천…이원모 용인갑 전략공천 00:47
    與 권성동·조지연 단수공천…이원모 용인갑 전략공천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한동훈, 차은우보다 이재명 발언에 “우리당에선 절대 공천 못 받아” 16:56
    한동훈, 차은우보다 이재명 발언에 “우리당에선 절대 공천 못 받아”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정부 00:59
    정부 "병원 떠난 전공의, 29일까지 돌아오면 책임 안 묻겠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의료대란' 일주일째…의협 00:59
    '의료대란' 일주일째…의협 "끝까지 저항" 정부 "사법처리 준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00:59
    "의대 증원 원점 재검토하라"…의협 200명 대통령실 가두행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정청래·서영교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원외 친명과 경선 02:55
    정청래·서영교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원외 친명과 경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국힘 충청권 현역 5명 모두 경선 승리...대통령실 출신은 고전 02:39
    국힘 충청권 현역 5명 모두 경선 승리...대통령실 출신은 고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與 경선, 정우택∙이종배 등 현역 승리...동대문갑엔 김영우 02:39
    속보 與 경선, 정우택∙이종배 등 현역 승리...동대문갑엔 김영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민주, 친명 서영교·정청래 등 단수공천...비명 송갑석은 경선 02:55
    민주, 친명 서영교·정청래 등 단수공천...비명 송갑석은 경선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이강인 비판' 홍준표에…이준석 00:59
    '이강인 비판' 홍준표에…이준석 "인성 디렉터 맡긴 적 없다"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민주 서울 도봉갑 안귀령·충남 홍성예산 양승조 전략공천 12:44
    [속보] 민주 서울 도봉갑 안귀령·충남 홍성예산 양승조 전략공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김종인, 개혁신당 구원등판… 02:27
    김종인, 개혁신당 구원등판…"중도층 이끌 것" "소수당 한계"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웃으며 13:29
    이재명 웃으며 "0점 의원도 있다"…"최악 장면" "인성 의심"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졸업식서 쫓겨난 카이스트 졸업생, '尹·경호처' 인권위에 진정 00:54
    졸업식서 쫓겨난 카이스트 졸업생, '尹·경호처' 인권위에 진정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금은방 털고 사라진 15세, 기동순찰대에 딱 걸렸다…출범 이틀 만에 성과 00:08
    금은방 털고 사라진 15세, 기동순찰대에 딱 걸렸다…출범 이틀 만에 성과
    조회수 126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김종인 손 잡았다…개혁신당 공관위원장 선임 02:27
    이준석, 김종인 손 잡았다…개혁신당 공관위원장 선임
    조회수 57
    본문 링크 이동
  • '컷오프' 노웅래 01:00
    '컷오프' 노웅래 "부당한 공천 바로잡기 위해 무기한 단식 농성"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미나ㆍ임영웅 2월 3주차 페이버릿 투표 1위 [Favorite] 00:55
    미나ㆍ임영웅 2월 3주차 페이버릿 투표 1위 [Favorite]
    조회수 14
    본문 링크 이동
  • 광주현역 '심야 학살'에 野 술렁…이낙연은 비명계에 손짓 03:24
    광주현역 '심야 학살'에 野 술렁…이낙연은 비명계에 손짓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컷오프' 이수진 민주당 탈당 03:24
    '컷오프' 이수진 민주당 탈당 "이재명, 백현동 거짓말"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野 원로들 03:24
    野 원로들 "공천이 이재명 사적 수단으로 변질…책임져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문자로 '재심신청 기각' 통보한 민주당…박용진 00:59
    문자로 '재심신청 기각' 통보한 민주당…박용진 "황당하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안규백∙장경태∙박찬대∙박범계∙문진석, 친명 대거 단수공천 03:24
    안규백∙장경태∙박찬대∙박범계∙문진석, 친명 대거 단수공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尹 13:35
    尹 "원전 길 연 이승만 대단한 혜안"…원전 일감 3.3조로 확대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中광저우서 선박 충돌로 교각 절단…2명 사망·3명 실종 00:54
    中광저우서 선박 충돌로 교각 절단…2명 사망·3명 실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민주당 지지했던 이천수, 원희룡 지원 나선다...무슨 인연? 00:49
    민주당 지지했던 이천수, 원희룡 지원 나선다...무슨 인연?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교통지옥' 명동이 변한다…버스 장벽 312m→93m 줄일 묘수는 01:00
    '교통지옥' 명동이 변한다…버스 장벽 312m→93m 줄일 묘수는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올해 원전 일감 3.3조, 특별금융 1조…투자세액공제 확대 13:35
    올해 원전 일감 3.3조, 특별금융 1조…투자세액공제 확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0:13
    "장난삼아" 동료가 엉덩이 톡...15m 절벽 아래로 추락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지방 그린벨트 20년 만에 완화…여의도 837배 '금단의 땅' 푼다 12:06
    지방 그린벨트 20년 만에 완화…여의도 837배 '금단의 땅' 푼다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02:40
    "듄친자" 한국말 계속 따라한 샬라메…한우집·서촌서도 목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급하게 폈던 빅텐트 찢겼다…이준석, 멘토 김종인에 구난 신호 05:06
    급하게 폈던 빅텐트 찢겼다…이준석, 멘토 김종인에 구난 신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복지부 16:46
    복지부 "전공의 8816명 사직서...6112명 업무개시명령"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이준석, 이낙연에 05:06
    이준석, 이낙연에 "언제든 통합 정신으로 다시 합류하길 기대"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