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내대표 물망 강훈식 "친명색 짙어도, 175명 같은 말 안할것" [화제의 당선인]

2024.04.19 방영 조회수 6
정보 더보기
충남 아산을 지역 주민에게 인사하는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 강훈식 의원 페이스북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충남 아산을)은 4·10 총선에서 60.4%를 얻어 당선됐다. 충청지역 최고 득표율이다. 충청은 그간 민심의 '캐스팅보트'로 불렸지만 이번 총선에서 28석 중 21석을 민주당이 가져갔다. 17일 오후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만난 그는 "지역에서 당선 인사를 하다가 막 올라왔는데 민심이 (윤석열 정부에) 몹시 화가 나 있다는 것을 새삼 느끼고 있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 때보다 평가가 훨씬 박하다. 매우 심각하다"고 전했다. 1973년생으로 51세인 강 의원은 중진의 '기준'으로 꼽히는 3선이 되면서 정치권 '97그룹'(90년대 학번, 70년대생)의 대표 주자로 부상했다. 또한 정우택·정진석(5선) 의원과 양승조(4선) 전 충남지사가 낙선 또는 컷오프되면서 충청권 차세대 리더로도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175석 거대 야당의 차기 원내대표 후보로도 거론되는 그는 "민주당에 175석을 준 것은 윤석열 대통령을 보다 확실하게 견제해달라는 의미"라고 했다. 22대 총선에서 당선된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일보와 인터뷰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Q : 상대 후보를 21%포인트 차이로 크게 이겼다. A : 정치는 내가 이야기한 것을 증명하고 유권자의 신뢰를 만들어내는 과정이다. 초선 때부터 지금까지 17조 1000억원의 대기업(삼성) 투자를 이끌었고, 천안아산역에 복합환승센터를 만들 수 있게 '철도3법'을 통과시켰다. 지역에서 '쓸모있는 정치인'이라고 생각해주신 거로 받아들인다. Q : 민주당은 대기업에 적대적이고, 개발이나 자본에 부정적인 정책을 편다는 시각도 있다. A : 이분법적인 시각에 동의하지 않는다. 노무현 대통령도 '복지를 잘하기 위해서는 성장이 필요하다'고 말하지 않았나. 지방은 수도권보다 상대적으로 낙후되어 있는데, 기업에 반대하면서 상황을 개선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 복지 향상이라는 궁극적 목표를 위해 함께 성장해야 한다는 현실을 등한시할 수 없다. Q : 민주당에서 전략기획위원장, 선대위 전략본부장 등을 거치며 당내 '전략통'으로 꼽힌다. 이번 총선의 대승 요인은 무엇인가 A : 지역에 가보면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당할 무렵보다 지금 윤 대통령에 대한 평가가 더 가혹하다. 이종섭 전 호주대사 임명이나 황상무 전 수석의 '회칼' 발언은 본질이 아니다. 국제 유가는 100달러로 치솟고, 환율은 1400원대를 위협하고, 소비판매지수는 39개월 만에 최저다. 이런 상황에 엉뚱한 대파 가격을 말하는 윤 대통령을 보니까 국민이 너무나 불안해서 야당에 몰표를 준 거다. 여당이 이 점을 알아야 한다. Q : 충청권은 지난 대선에서 윤 대통령에 더 많은 표를 줬는데, 이번 총선에선 민주당 압승이다. A : 윤 대통령 선친의 고향이 충남 논산이다 보니 '충청의 아들'이라고 해서 기대와 지지가 강했다. 그런데 지난 2년간의 실망감 때문에 완전히 돌아선 것 같다. 차곡차곡 쌓아두다가 돌아서기 때문에 되돌리기 어려운 게 충청도의 특징이다. 22대 총선에서 당선된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일보와 인터뷰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Q : 4년전 국회 개원때 국회의장과 법사위는 물론 17개 상임위원장을 모두 민주당이 가져갔다. 이번에도 민주당이 가져가야 한다고 보나 A : 그게 야권에 190여석을 준 의미 아닐까. 예결위 간사를 하면서 우리가 주장한 재생에너지 예산을 늘렸지만, 여당이 바라는 원전 예산 확보에 협조하는 등 타협을 중시했다. 그런데 이번 총선 결과를 보니 정부·여당을 확실히 막으라는 목소리에 더 충실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Q : 지난 총선에서 180석을 얻고, 2년 뒤 정권을 내줬다. 이를 반면교사로 삼아 협치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A : 그때의 180석과 지금 야권의 192석은 의미가 다르다. 당시엔 코로나19라는 미증유의 위기가 닥쳤으니 이를 잘 해결해보라고 거대 의석을 주신 거다. 그런데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나서도 임대차3법 같은 법안을 밀어붙이니 힘자랑이고, 폭거라고 본 거다. 그런데 지금은 그 힘자랑을 해달라고 요구받은 것이다. '국정 방향은 옳다'는 16일 국무회의 발언을 보니 윤 대통령은 여전히 '정신승리' 중으로 보였다. Q : '비명횡사' 공천 여파로 당이 이재명 대표 중심으로 획일화됐다는 지적이 있다. A : '친명계'의 균질성이 높아진 것은 맞다. 하지만 이번 총선에서 드러난 민심은 민주당의 공천 갈등 잡음은 '내부 문제'일 뿐 중요치 않다는 거다. 지금은 윤석열 정부와 싸우는 강한 야당에 집중해야 한다. 다만 그렇다고 해서 민주당 의원 175명이 모두 똑같은 말만 한다는 게 아니다. 당내 민주주의나 다양성은 막히지 않을 것이고, 그럴 수도 없다고 본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Q : 차기 원내대표 후보군 중 한 명으로 꼽히는데 A : 아직은 생각해본 적 없다. Q : 조국혁신당과의 관계는. A : 경쟁과 협력의 관계다. 교섭단체 등의 문제는 앞으로 순리대로 하면 된다. Q : 22대 국회에서 가장 힘을 쏟고 싶은 것은 무엇인가 A : 4050 세대는 민주당의 주축 지지 세대다. 그런데 우리는 그간 청년이나 노인 세대를 위한 정책을 많이 내놓은 것 같다. 4050 세대는 밑으로는 자식을 키우고 위로는 부모를 모시면서 가장 힘든 세대인데, 지금까지 정치권이 이들에게 제대로 효능감을 준 적이 없다. 이들을 위한 쓸모있는 정책을 내놓을 때가 됐다. 유성운 기자 pirate@joongang.co.kr ▶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일보 51

  • 與워크숍 참석한 尹 “여러분과 한 몸으로 뼈가 빠지게 뛰겠다” 00:57
    與워크숍 참석한 尹 “여러분과 한 몸으로 뼈가 빠지게 뛰겠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머리 하얗게 센 송영길, 구치소 나오며 01:00
    머리 하얗게 센 송영길, 구치소 나오며 "최선 다해 무죄 입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尹 “2032년 달 착륙 ‘스페이스 광개토 프로젝트’ 추진”…2045년까지 100조 투자 00:54
    尹 “2032년 달 착륙 ‘스페이스 광개토 프로젝트’ 추진”…2045년까지 100조 투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尹 00:54
    尹 "2032년 달에 우리 탐사선 착륙… 2045년 화성에 태극기"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버티기 성공한 민희진…하이브와 '불편한 동거' 시작되나 00:56
    버티기 성공한 민희진…하이브와 '불편한 동거' 시작되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법원, 하이브의 민희진 해임 막았다…“배신했지만 배임은 아냐” 00:56
    법원, 하이브의 민희진 해임 막았다…“배신했지만 배임은 아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민희진 ‘뉴진스 맘’ 유지···法 00:56
    [속보] 민희진 ‘뉴진스 맘’ 유지···法 "하이브, 해임안 의결권 안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1:00
    "도저히 이럴수 없다" 최태원 꾸짖으며 판사가 거론한 사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심 01:00
    2심 "SK, 노태우 보호막 덕봤다"…최태원·노소영 소송 결정적 한마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고법 01:00
    고법 "최태원, 노소영에 1.3조 줘야…SK주식도 재산분할 대상"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000억원대 불법 도박사이트 총책…잡고보니 수배자 00:59
    2000억원대 불법 도박사이트 총책…잡고보니 수배자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김여정, 대남 오물풍선에 01:00
    김여정, 대남 오물풍선에 "표현의 자유"…통일부 "자가당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대 국회 개원 첫날…조국혁신당, '한동훈 특검법' 당론 1호 발의 00:57
    22대 국회 개원 첫날…조국혁신당, '한동훈 특검법' 당론 1호 발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軍 01:00
    軍 "北 오물풍선은 정전협정 위반"…대북 확성기∙드론 대응 시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김여정 01:00
    김여정 "오물짝 줍고 더러운 기분 당해봐라…몇십배로 대응"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오물 풍선에 GPS 교란…북 지저분한 전쟁연습 00:54
    오물 풍선에 GPS 교란…북 지저분한 전쟁연습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유엔사 00:54
    유엔사 "北 오물풍선, 비위생적 공식 조사중…정전협정 위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UAE 대통령 01:00
    UAE 대통령 "마이 프렌드" MB 방문…13가지 특별한 선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한-UAE,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 체결…아랍 국가와 최초 01:03
    [속보] 한-UAE,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 체결…아랍 국가와 최초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尹, 첫 국빈 방한 UAE대통령과 창덕궁 산책…전투기4대 띄웠다 01:00
    尹, 첫 국빈 방한 UAE대통령과 창덕궁 산책…전투기4대 띄웠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빼곡히 엮인 다이아몬드…마치 주얼리 스스로 움직이는 듯 [까르띠에 디지털 도슨트④] 01:58
    빼곡히 엮인 다이아몬드…마치 주얼리 스스로 움직이는 듯 [까르띠에 디지털 도슨트④]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마동석 꺾은 삭발 여전사… 02:24
    마동석 꺾은 삭발 여전사…"물고기 같다" 조롱받던 그녀의 포효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軍 “대남 오물풍선 전국서 200개 넘게 발견…北 계속 살포 중” 00:54
    軍 “대남 오물풍선 전국서 200개 넘게 발견…北 계속 살포 중”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성능 높인 KF-16도 나왔다…한·미 공군 90대 동원 실사격 훈련 00:58
    성능 높인 KF-16도 나왔다…한·미 공군 90대 동원 실사격 훈련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美 싱크탱크 “北 1년 뒤엔 신뢰도 높은 위성발사 로켓 확보할 것” 00:59
    美 싱크탱크 “北 1년 뒤엔 신뢰도 높은 위성발사 로켓 확보할 것”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쿵' 하더니 포도밭에 오물테러…北 '오물 풍선' 경남까지 날아갔다 00:54
    '쿵' 하더니 포도밭에 오물테러…北 '오물 풍선' 경남까지 날아갔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00:54
    "전쟁 터진 줄 알았다"…한밤 'Air raid' 영어 재난문자 논란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속보] 北 '오물짝 경고'하더니…합참 00:54
    [속보] 北 '오물짝 경고'하더니…합참 "北 대남전단 추정 물체 식별"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北, 위성 실패 분풀이? 00:54
    北, 위성 실패 분풀이? "오물짝 경고"하더니 대남 전단 뿌린듯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北, 오물 매단 풍선 150여개 날렸다…용인·오산·평택서도 발견 00:54
    北, 오물 매단 풍선 150여개 날렸다…용인·오산·평택서도 발견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오물짝 경고' 김정은, 냄새나는 분변 뿌렸다…풍선 10여개 식별 00:54
    '오물짝 경고' 김정은, 냄새나는 분변 뿌렸다…풍선 10여개 식별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중동 큰손’ UAE 대통령 왔다, 이재용·최태원·정의선 총출동 00:58
    ‘중동 큰손’ UAE 대통령 왔다, 이재용·최태원·정의선 총출동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北 잇단 위성발사, 트럼프 재집권 대비한 것일 수도” 00:59
    “北 잇단 위성발사, 트럼프 재집권 대비한 것일 수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최태원∙노소영 이혼 2심 선고 D-1…판사는 28번 '석명' 요구했다 00:59
    최태원∙노소영 이혼 2심 선고 D-1…판사는 28번 '석명' 요구했다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김호중 형량 세지나… 00:59
    김호중 형량 세지나…"대신 자수해줘" 매니저 휴대폰 녹취 확보
    조회수 133
    본문 링크 이동
  • 투자 포럼 열고 대통령 면담에 총수 총출동…한‧UAE 경제협력 강화 00:58
    투자 포럼 열고 대통령 면담에 총수 총출동…한‧UAE 경제협력 강화
    조회수 60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채상병특검법 부결에 “이해되지 않고 안타깝다” 00:52
    이재명, 채상병특검법 부결에 “이해되지 않고 안타깝다”
    조회수 20
    본문 링크 이동
  • 담배 피우다 전력질주… 00:58
    담배 피우다 전력질주…"잡아라" 경복궁 낙서 '이팀장' 도주극 [영상]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전청조 ‘남현희 조카 골프채로 폭행’ 아동학대 혐의 추가 기소 01:00
    전청조 ‘남현희 조카 골프채로 폭행’ 아동학대 혐의 추가 기소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45년차 이미숙 놀란 '설계자' 현장…'흑미남' 강동원, 이렇게 필사적일 줄야 02:58
    45년차 이미숙 놀란 '설계자' 현장…'흑미남' 강동원, 이렇게 필사적일 줄야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네타냐후, 난민촌 공습에 00:53
    네타냐후, 난민촌 공습에 "비극적 실수"…美, 레드라인 위반 조사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김정은은 시진핑이 불안하다? 실패 부른 '택일' 뒤 미묘한 균열 00:59
    김정은은 시진핑이 불안하다? 실패 부른 '택일' 뒤 미묘한 균열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김호중, 이래서 공연 강행했나…선수금만 125억 받았다 00:58
    김호중, 이래서 공연 강행했나…선수금만 125억 받았다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네타냐후, 가자지구 공습 피란민 45명 사망에 00:53
    네타냐후, 가자지구 공습 피란민 45명 사망에 "비극적 실수 있었다"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日 “북한 정찰위성 우주 못 갔다…통보기간 내 또 도발 가능성” 00:59
    日 “북한 정찰위성 우주 못 갔다…통보기간 내 또 도발 가능성”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발사 2분만에 폭발했다…北 한밤 정찰위성 기습 도발 실패 00:59
    발사 2분만에 폭발했다…北 한밤 정찰위성 기습 도발 실패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거장감독 '쪽대본' 버티고 소주 원샷…데뷔작이 칸 초청된 한국 피아니스트 01:29
    거장감독 '쪽대본' 버티고 소주 원샷…데뷔작이 칸 초청된 한국 피아니스트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07:05
    "맥주 마시지 마라"…맥주회사 하이네켄, 이런 캠페인 왜 할까 [비크닉 영상]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감칠맛은 기본, 아삭한 식감까지...반찬 필요없는 마늘종 솥밥 [쿠킹] 01:37
    감칠맛은 기본, 아삭한 식감까지...반찬 필요없는 마늘종 솥밥 [쿠킹]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11월생이 왜 지금?…英국왕의 서울 한복판 생일파티 가보니 [시크릿 대사관] 01:23
    11월생이 왜 지금?…英국왕의 서울 한복판 생일파티 가보니 [시크릿 대사관]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백영현 포천시장 “군 사격장에 드론센터 설치…정부 특구 유치할 것” 10:25
    백영현 포천시장 “군 사격장에 드론센터 설치…정부 특구 유치할 것”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