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의 성지' 크림반도 잇단 타격…전쟁 커지나

2022.08.17 방영 조회수 73
정보 더보기
9일 크림반도의 러시아군 탄약고 폭발 [타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푸틴의 성지'로 불리는 우크라이나 크림반도의 군사시설에서 연거푸 '의문의 폭발'이 일어나면서 공격 주체와 파장을 놓고 해석이 분분하다. 뉴욕타임스(NYT) 등 외신에 따르면 16일(현지시간) 크림반도 북부 잔코이 지역의 마이스케 마을에 있는 군부대 탄약고에서 발생한 폭발로 민간인 최소 2명이 다치고 3천여 명 이상이 대피했다. 9일 크림반도 내 사키 공군 비행장에서 유사한 폭발이 발생한 지 불과 한주만이다. 우크라이나 정부는 공식적으론 크림반도에서 벌어진 이 폭발에 대해 공식적으로 함구하지만 공격 주체라는 정황이 짙어지는 분위기다. 익명을 요구한 우크라이나 고위 당국자는 NYT에 이번 탄약고 폭발이 적의 전선 후방에 배치된 우크라이나군 정예부대의 작전이라고 말했다. 우크라이나가 실제로 크림반도의 러시아 군 시설을 공격했다면 6개월이 지난 이번 전쟁의 양상을 흔들 수 있는 대형 변수가 된다. 2014년 크림반도를 강제 병합한 러시아가 이 지역을 자국 영토로 여기는 탓이다. 러시아가 이번 폭발을 영토에 대한 직접 공격으로 받아들인다면 대량살상무기(WMD) 등 우려하던 대규모 공세를 감행하는 발판으로 삼을 공산이 있다. 일각에서는 러시아가 공격 수위를 높이기 위한 명분을 쌓기 위해 자작극을 벌이는 '가짜 깃발' 작전이라는 해석도 나온다. 두 차례 폭발에 대한 러시아의 시선도 달라졌다. 9일 폭발 때는 '안전 규정 위반에 따른 사고'라고 발표했으나 16일 두번째 폭발이 나자 러시아 국방부는 "사보타주로 인한 것"이라고 규정해 우크라이나를 공격 주체로 지목했다. NYT는 16일 발표에 대해 "2월 말 침공 이후 러시아가 자국 영토로 간주하는 지역으로까지 전쟁이 확전되고 있다는 점을 시인한 것"이라고 해설했다. 크림반도가 이번 전쟁은 물론 역사적으로 양국에 민감한 요충지라는 점에서 이들 공격이 주목받는 이유다. 이곳은 전쟁 초기인 3월 초 러시아가 점령한 헤르손 등 남부 전선으로 병력이나 군수품을 수송하는 핵심 보급로다. 러시아 군사 전문가 파벨 루친은 NYT에 "크림반도는 헤르손과 자포리자 지역에 주둔하는 러시아군을 지원하기 위한 유일한 길"이라며 "우크라이나의 공격이 전쟁에서 승기를 잡기 위한 러시아의 역량을 제한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역사적으로 보면 유럽과 아시아, 중동 지역의 접점에 위치한 탓에 수백 년에 걸쳐 훈족, 그리스, 비잔틴 제국, 몽골 제국 등 다양한 민족과 국가의 지배를 받다가 1783년 처음으로 러시아 제국에 병합됐다. 이후 소련이 건국된 뒤 1954년 우크라이나 출신의 소련 공산당 서기장 니키타 흐루쇼프가 크림을 우크라이나 소비에트공화국에 양도한 것이 단초가 돼 1991년 소련 해체와 함께 우크라이나 내 자치공화국으로 남게 됐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2014년 크림반도를 강제 합병하면서 '역사를 바로잡은 것'이라고 주장한 데에도 이런 역사적 인식이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푸틴 대통령은 크림반도를 러시아의 '거룩한 땅', '성지' 등으로 표현할 정도로 애착을 보였다. 러시아는 크림반도에 대한 자신의 지배를 인정하지 않고 우크라이나가 공격을 감행하면 '심판의 날'이 올 것이라고 강하게 경고하기도 했다. 이런 배경을 종합하면 크림반도를 둘러싼 격전이 본격화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안드리 예르마크 우크라이나 대통령실 비서실장은 텔레그램을 통해 자국 영토에 대한 러시아의 점령이 '해제'될 때까지 크림반도를 비롯한 점령 지역에 대한 '비무장화'를 계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하일로 포돌랴크 우크라이나 대통령실 보좌관도 영국 일간 가디언에 "향후 2∼3개월 안에 이런 종류의 사건이 더 발생할 것이라고 예상하는 러시아 국방부 의견에 전적으로 동의한다. 아마도 그런 사례가 더 발생할 것으로 생각된다"고 예고했다. 또 크림대교가 주요 표적이라는 점도 시사했다. 크림대교는 2014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병합한 뒤 크림반도와 러시아 내륙을 연결하기 위해 건설한 다리다. 포돌랴크 보좌관은 "불법 건축물이자 러시아군이 크림반도로 향하는 주요 관문"이라며 "그런 물체는 파괴돼야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shin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20817 26

  • 한국 천문연, NASA '스피어렉스' 우주망원경 성능 시험장비 개발 02:03
    한국 천문연, NASA '스피어렉스' 우주망원경 성능 시험장비 개발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취임 100일' 尹대통령, 오늘 첫 공식 회견…국정구상 공개 19:49
    '취임 100일' 尹대통령, 오늘 첫 공식 회견…국정구상 공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Why요?] 떨어진 음식 3초 안에 먹으면 괜찮을까? 00:58
    [Why요?] 떨어진 음식 3초 안에 먹으면 괜찮을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中, 히말라야서 방공미사일 시험…美·印 합동훈련 견제 03:44
    中, 히말라야서 방공미사일 시험…美·印 합동훈련 견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머스크, 이번엔 뜬금없이 01:54
    머스크, 이번엔 뜬금없이 "맨유 사겠다" 트윗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우크라,헤르손 보급로 연일 타격… 01:40
    우크라,헤르손 보급로 연일 타격…"병참 난항에 러 퇴각하는 듯"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01:38
    [영상] "크림반도, 화약고로 부상하나"…1주일 만에 연쇄 폭발사고
    조회수 21
    본문 링크 이동
  • '푸틴의 성지' 크림반도 잇단 타격…전쟁 커지나 02:10
    '푸틴의 성지' 크림반도 잇단 타격…전쟁 커지나
    조회수 73
    본문 링크 이동
  • 머스크, 뜬금없이 01:54
    머스크, 뜬금없이 "맨유 사겠다" 트윗했다가…"농담" 번복(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한국, '스피어렉스' 망원경 개발 참여… 02:03
    [영상] 한국, '스피어렉스' 망원경 개발 참여…"3D 우주지도 제작"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승려 집단폭행' 거세지는 비판… 01:10
    '승려 집단폭행' 거세지는 비판…"권승·승가의 탐욕이 원인"
    조회수 81
    본문 링크 이동
  • 05:13
    "중국의 대만 경제보복 영향 미미…반도체는 보복 가능성 희박"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젤렌스키 02:36
    젤렌스키 "러 탄약고 가까이 가지 마라…크림 폭발 후 경고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스페인 산불 막는 '염소 소방대'… 01:40
    [영상] 스페인 산불 막는 '염소 소방대'…"풀 먹어 치워 불 막는다"
    조회수 36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우크라, 헤르손 보급로 연일 타격… 01:40
    [영상] 우크라, 헤르손 보급로 연일 타격…"러, 헤르손서 퇴각하는 듯"
    조회수 46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美 ICBM 미니트맨-3 시험발사 vs 中 히말라야서 방공미사일 시험 03:44
    [영상] 美 ICBM 미니트맨-3 시험발사 vs 中 히말라야서 방공미사일 시험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일본, 이지스함에 장사정 미사일 탑재 검토…'반격 능력' 염두 01:39
    [영상] 일본, 이지스함에 장사정 미사일 탑재 검토…'반격 능력' 염두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튀르키예, 미국 반대한 러 미사일 2차분 계약 보도 부인 02:23
    튀르키예, 미국 반대한 러 미사일 2차분 계약 보도 부인
    조회수 35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두 달 전 실종된 반려견…캄캄한 동굴서 탐험가들이 극적 발견 01:33
    [영상] 두 달 전 실종된 반려견…캄캄한 동굴서 탐험가들이 극적 발견
    조회수 147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코끼리 우리에 떨어진 꼬마의 신발…잠시 후 '놀라운 반전' 01:02
    [영상] 코끼리 우리에 떨어진 꼬마의 신발…잠시 후 '놀라운 반전'
    조회수 383
    본문 링크 이동
  • [영상] 마하 1.7 초음속 여객기 시대 열리나…美 항공사들 속속 구매 01:39
    [영상] 마하 1.7 초음속 여객기 시대 열리나…美 항공사들 속속 구매
    조회수 80
    본문 링크 이동
  • '태국 도피' 스리랑카 대통령, 24일께 귀국할 듯 01:58
    '태국 도피' 스리랑카 대통령, 24일께 귀국할 듯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러, 크림 폭발 이튿날 현지 이슬람단체 비밀조직 적발 02:36
    러, 크림 폭발 이튿날 현지 이슬람단체 비밀조직 적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CNN '한국방산 4강론' 조명… 02:06
    CNN '한국방산 4강론' 조명…"이미 메이저리그 진입 관측"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中 국방부 02:04
    中 국방부 "인민해방군, 러시아 '동방-2022' 훈련 참여"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러, 크림폭발 이튿날 현지 비밀조직 적발…함대 사령관도 교체(종합) 02:36
    러, 크림폭발 이튿날 현지 비밀조직 적발…함대 사령관도 교체(종합)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1 01:52
    "발트해 가스관 사고 때 근처에 러 해군함 있었다"
    조회수 100
    본문 링크 이동
  • 2 병원 지붕까지 날라가…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강타 02:59
    병원 지붕까지 날라가…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리다 강타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3 7년 전 살해된 아들 찾기 위해…연못 물 직접 퍼낸 엄마 01:10
    7년 전 살해된 아들 찾기 위해…연못 물 직접 퍼낸 엄마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4 어깨동무 여성들, 구덩이로 추락…생일파티 중 날벼락 00:58
    어깨동무 여성들, 구덩이로 추락…생일파티 중 날벼락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5 바이든, 숨진 의원 부르며 01:38
    바이든, 숨진 의원 부르며 "어디 있나요"…건강이상설 재점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6 [영상] 푸틴의 믿는 구석은 다이아몬드?…인도는 또 왜 나와? 08:50
    [영상] 푸틴의 믿는 구석은 다이아몬드?…인도는 또 왜 나와?
    조회수 19
    본문 링크 이동
  • 7 '이란 히잡 의문사' 시위 참여자들 머리카락 자르는 이유는 02:07
    '이란 히잡 의문사' 시위 참여자들 머리카락 자르는 이유는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8 中 곳곳에 봉쇄 반대 집단 시위... 01:53
    中 곳곳에 봉쇄 반대 집단 시위..."인내심 한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위안화 약세 속 시름 깊은 중국 경제…수출도 둔화 02:06
    위안화 약세 속 시름 깊은 중국 경제…수출도 둔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무너지고 날아가고…허리케인 '이언', 美 플로리다 남부 강타 01:42
    무너지고 날아가고…허리케인 '이언', 美 플로리다 남부 강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00:47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01:47
    "어디 있나요?" 숨진 의원 찾은 바이든…또 '건강이상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러시아 가스관 잇단 누출사고 미스터리…서로 배후 지목 01:56
    러시아 가스관 잇단 누출사고 미스터리…서로 배후 지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DMZ 찾은 해리스 01:54
    DMZ 찾은 해리스 "北위협 없는 평화로운 한반도 추구"(종합2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5 시속 240km 괴물 허리케인, 미국 강타…피해 속출 현장 01:55
    시속 240km 괴물 허리케인, 미국 강타…피해 속출 현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02:29
    "재키, 왔나요? 어디 있어요?"‥지난달 사망한 의원 찾은 바이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의문의 가스관 폭발‥'하이브리드전'에 유럽이 떤다 02:17
    의문의 가스관 폭발‥'하이브리드전'에 유럽이 떤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8 러, 가스관 누출사고 '테러' 규정하고 미국 배후설 거듭 제기(종합) 01:52
    러, 가스관 누출사고 '테러' 규정하고 미국 배후설 거듭 제기(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9 [영상] DMZ 찾은 해리스 01:36
    [영상] DMZ 찾은 해리스 "악랄한 정권"…대북 강경 메시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덴마크 여왕, 손주 4명 왕자·공주 지위 박탈 00:41
    덴마크 여왕, 손주 4명 왕자·공주 지위 박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中 곳곳에 봉쇄 반대 집단 시위... 01:53
    中 곳곳에 봉쇄 반대 집단 시위..."인내심 한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푸틴,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크렘린궁서 체결(종합) 01:38
    푸틴,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크렘린궁서 체결(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미국 언론도 한국입장 주목‥ 01:50
    미국 언론도 한국입장 주목‥"한국, 실망감·배신감 느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DMZ 찾은 해리스 01:36
    DMZ 찾은 해리스 "北위협 없는 평화로운 한반도 추구"(종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5 [2보]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01:38
    [2보]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비디오머그] 100년 만에 미국 본토 직격탄…플로리다 집어삼킨 초강력 허리케인 이언 02:59
    [비디오머그] 100년 만에 미국 본토 직격탄…플로리다 집어삼킨 초강력 허리케인 이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7 해리스 美부통령 01:54
    해리스 美부통령 "여성 성공이 사회 성공"…김연아 등과 간담회(종합)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28 [영상] 伊 첫 '퍼스트 젠틀맨' 관심 집중… 01:54
    [영상] 伊 첫 '퍼스트 젠틀맨' 관심 집중…"좌익 아냐, 의견 다를 뿐"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29 세계 최초 '전기 여객기' 날았다…30분 충전으로 얼마나? 01:33
    세계 최초 '전기 여객기' 날았다…30분 충전으로 얼마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0 [영상] 미, 우크라에 재고 아닌 신품무기 지원한다… 02:38
    [영상] 미, 우크라에 재고 아닌 신품무기 지원한다…"장기전 태세 돌입"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