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묘 보러 비행기 타고 왔어요"‥한한령 속 중국 파묘 전석 매진

2024.04.21 방영 조회수 7
정보 더보기
◀ 앵커 ▶ 국내에서 천만 관객을 달성한 영화 '파묘'가 어젯밤 중국에서 첫 상영됐습니다. 베이징 국제 영화제의 초청에 따른 한시적인 상영인데도 전 좌석이 순식간에 매진될 만큼 중국인들의 관심이 뜨거운데요. 한한령이 풀리는 계기가 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베이징 이유경 특파원입니다. ◀ 리포트 ▶ 지난 18일 개막한 '베이징 국제영화제' 상영관 앞에 긴 줄이 생겼습니다. 영화 '파묘'의 중국 내 첫 상영을 기다리는 중국 관람객들입니다. [저우딩링/'파묘' 관람객] "김고은, 이도현 배우를 보고 싶어요. 드라마 '더글로리'를 본 뒤 좋아하게 됐어요." 비행기를 타고 2천여 km를 날아온 관람객도 있습니다. [량유팅/'파묘' 관람객] "영화제에 오려고 청두에서 왔어요. 비행기로 세 시간 걸렸어요." 영화관이 파묘 상영회를 위해 이곳에 마련한 좌석 650개는 판매를 시작한 지 몇 초 만에 모두 매진됐습니다. 첫 상영뿐 아니라 나머지 4회차 상영분 표도 순식간에 팔려나가면서 영화제 전체 영화 220편 중 판매 순위 5위를 기록했습니다. SNS에는 티켓을 못 구한 사람들이 웃돈을 주고 표를 사겠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시통/'파묘' 관람객] "(티켓 구매가) 정말 어려웠어요. 12시 정각에 알람을 맞춰서 웹사이트에 들어갔는데 선택한 좌석이 팔렸다고 떴어요." 한국 영화에 대한 중국인들의 관심은 뜨겁지만, 중국은 수년째 한류를 제한하는, 이른바 '한한령' 기조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7년 이후 중국에서 공식 개봉한 한국 영화는 2021년 가 유일합니다. 하지만 파묘 상영을 계기로 한국 영화 시장이 중국 내에서 다시 열릴 것이란 기대감도 커지고 있습니다. [정태진/영화 배급사 대표] "('파묘'를 계기로) 중국 사람들이 한국 콘텐츠에 대한 감정이나 생각이 더 좋아질 것이라고 저는 보고 있거든요. 서로가 교류할 수 있는 계기를 자꾸 만들어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당장 한한령이 풀리지 않더라도 한국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꾸준한 만큼 한중 합작 영화 제작 등을 통해 중국과의 접점을 넓혀 나가는 것 역시 중요하다는 지적입니다. 베이징에서 MBC뉴스 이유경입니다. 영상편집: 박병근 / 영상출처: (주)쇼박스, CGV아트하우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영상편집: 박병근 이유경 기자(260@mbc.co.kr)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MBC 20240421 27

  • 02:10
    "날짜·형식 미정" vs "내실 있어야"‥물밑 공방 예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의협 '자율 증원안' 거부‥전공의 01:52
    의협 '자율 증원안' 거부‥전공의 "행정소송 준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항공사, 유가·환율 '이중고'‥해외여행 부담 커지나 01:54
    항공사, 유가·환율 '이중고'‥해외여행 부담 커지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대전 빌라서 불‥주민 1명 사망·4명 부상 00:22
    대전 빌라서 불‥주민 1명 사망·4명 부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전국 대체로 흐림‥강원·경상권 내일까지 비 00:34
    전국 대체로 흐림‥강원·경상권 내일까지 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하원, 우크라이나 등 130조 원 지원안 가결 00:50
    미국 하원, 우크라이나 등 130조 원 지원안 가결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기시다 일본 총리,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 봉납 00:44
    기시다 일본 총리,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 봉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구름 가득, 공기는 깨끗‥동해안·남부 비 오락가락 00:51
    [날씨] 구름 가득, 공기는 깨끗‥동해안·남부 비 오락가락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예고] 총선 후폭풍과 00:56
    [스트레이트 예고] 총선 후폭풍과 "식물 대통령" - 협치 기로에 선 한국 정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내일 영수회담 실무 협의‥윤 대통령, 한동훈 등 여당에도 오찬 제안 02:37
    내일 영수회담 실무 협의‥윤 대통령, 한동훈 등 여당에도 오찬 제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37
    "배신 아닌 용기" 한동훈-홍준표 공방‥국민의힘 '총선 책임론' 격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패널조사로 본 총선 키워드는?‥여당 지지층도 '윤석열 대통령' 02:31
    패널조사로 본 총선 키워드는?‥여당 지지층도 '윤석열 대통령'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의대 학장들 02:19
    의대 학장들 "2025학년도 정원 동결"‥교수 사직 25일부터 현실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SPC 허영인 구속 기소‥ 02:09
    SPC 허영인 구속 기소‥"포상금 지급" 노조 탈퇴 실적 경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16
    "파묘 보러 비행기 타고 왔어요"‥한한령 속 중국 파묘 전석 매진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미국 의회, 우크라이나·이스라엘·대만 지원안 극적 처리‥130조 군사 지원 01:58
    미국 의회, 우크라이나·이스라엘·대만 지원안 극적 처리‥130조 군사 지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2:15
    "쉽게 설명해 주세요"‥발달장애인에겐 막막한 서비스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청정해역 거문도‥해양 쓰레기로 '몸살' 01:57
    청정해역 거문도‥해양 쓰레기로 '몸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블랙박스에 잡힌 주먹질‥ 01:48
    블랙박스에 잡힌 주먹질‥"손님 태우기 두려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현장 36.5] 플라스틱 병은 그만!‥맛있는 수돗물 '아리수' 03:05
    [현장 36.5] 플라스틱 병은 그만!‥맛있는 수돗물 '아리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예고] 총선 후폭풍과 00:30
    [스트레이트 예고] 총선 후폭풍과 "식물 대통령" - 협치 기로에 선 한국 정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10:8' LG 대역전승‥김범석, 데뷔 첫 만루포 01:11
    '2:8→10:8' LG 대역전승‥김범석, 데뷔 첫 만루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강원, 4위 도약‥야고, K리그1 '시즌 1호 해트트릭' 00:31
    강원, 4위 도약‥야고, K리그1 '시즌 1호 해트트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스포츠 영상] KCC, DB 제압하고 5위팀 최초 챔프전 진출 00:28
    [스포츠 영상] KCC, DB 제압하고 5위팀 최초 챔프전 진출
    조회수 5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서쪽 온화, 동쪽 선선‥동해안 오전까지 비 01:17
    [날씨] 서쪽 온화, 동쪽 선선‥동해안 오전까지 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스데스크 클로징 00:09
    뉴스데스크 클로징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스트레이트] 총선 후폭풍과 35:43
    [스트레이트] 총선 후폭풍과 "식물 대통령" - 협치 기로에 선 한국 정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 버티던 바이든, 입장 바꾼 결정적 이유는… 02:21
    버티던 바이든, 입장 바꾼 결정적 이유는…"등 돌린 동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 미셸 오바마 존재감 커지나…등판 안 해도 존재감 솔솔 00:48
    미셸 오바마 존재감 커지나…등판 안 해도 존재감 솔솔
    조회수 22
    본문 링크 이동
  • 3 이스라엘, 후티 근거지 보복 공습…가자전쟁서 첫 예멘 직접타격(종합2보) 02:03
    이스라엘, 후티 근거지 보복 공습…가자전쟁서 첫 예멘 직접타격(종합2보)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4 [바이든 사퇴] 러 03:25
    [바이든 사퇴] 러 "크게 놀라지 않아…해리스 평가는 일러"(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바이든 사퇴, 초유의 사태…석 달 앞둔 미 대선 판세는 02:39
    바이든 사퇴, 초유의 사태…석 달 앞둔 미 대선 판세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사상 첫 막판 재선 포기…'토론 참패 후 사퇴' 격동의 24일 02:42
    사상 첫 막판 재선 포기…'토론 참패 후 사퇴' 격동의 24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트럼프 03:15
    트럼프 "해리스가 더 쉽다"지만 대선 전망은 안갯속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트럼프 02:09
    트럼프 "해리스, 이기기 더 쉽다"…대통령직도 사임 촉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바이든 지목' 해리스 선거운동 개시…지지 표명 없는 오바마 02:14
    '바이든 지목' 해리스 선거운동 개시…지지 표명 없는 오바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시간은 촉박한데‥미국 민주당 후보 선출 절차는? 02:24
    시간은 촉박한데‥미국 민주당 후보 선출 절차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뉴스프라임] 바이든, 재선 전격 포기…미 대선 구도 급변 20:47
    [뉴스프라임] 바이든, 재선 전격 포기…미 대선 구도 급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해리스는 누구?‥유색·여성으로서 최초 기록 써온 삶 02:25
    해리스는 누구?‥유색·여성으로서 최초 기록 써온 삶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바이든, 대선후보 사퇴… 01:54
    바이든, 대선후보 사퇴…"참모들에도 사퇴 1분 전 통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결국 발목 잡은 고령 리스크‥결정적 순간들 02:32
    결국 발목 잡은 고령 리스크‥결정적 순간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버티던 바이든, 결국 고집 꺾었다‥ 02:04
    버티던 바이든, 결국 고집 꺾었다‥"해리스 부통령 지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바이든 재선 후보 사퇴...안갯 속 미국 대선 판도 16:29
    바이든 재선 후보 사퇴...안갯 속 미국 대선 판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바이든 사퇴] 유력지들 03:25
    [바이든 사퇴] 유력지들 "트럼프 이기려면 공개경선" 일제히 권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00:51
    "전 세계 IT 대란 비용 1조4천억원 이상"…보상 소송 잇따르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트럼프 02:04
    트럼프 "더 이기기 쉽다"지만…'해리스 등판'에 폭풍 기부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민주당 대선 후보로 떠오른 해리스…'최초' 타이틀 어디까지? 02:08
    민주당 대선 후보로 떠오른 해리스…'최초' 타이틀 어디까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사면초가' 바이든 전격 후보 사퇴…요동치는 미국 대선 판도 02:49
    '사면초가' 바이든 전격 후보 사퇴…요동치는 미국 대선 판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바이든 사퇴] 미국 가는 네타냐후…트럼프와도 회동 추진 03:25
    [바이든 사퇴] 미국 가는 네타냐후…트럼프와도 회동 추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이슈플러스] 바이든, 초유의 후보 사퇴...미 대선 구도 급변 20:24
    [이슈플러스] 바이든, 초유의 후보 사퇴...미 대선 구도 급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4 [바이든 사퇴] 토요일밤의 결단…'명예로운 퇴진' 위한 막차 탔다(종합) 03:25
    [바이든 사퇴] 토요일밤의 결단…'명예로운 퇴진' 위한 막차 탔다(종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바이든 사퇴] EU 외교수장 03:25
    [바이든 사퇴] EU 외교수장 "美대통령에 대서양관계 달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해리스 추대? 경선?...개빈 뉴섬·미셸 오바마 '부상' 02:13
    해리스 추대? 경선?...개빈 뉴섬·미셸 오바마 '부상'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바이든 사퇴] 美민주, 24일 후보 지명절차 논의…56년만 오픈컨벤션 가능성도 03:25
    [바이든 사퇴] 美민주, 24일 후보 지명절차 논의…56년만 오픈컨벤션 가능성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바이든 사퇴] 03:25
    [바이든 사퇴] "큰손도 풀뿌리도 지갑 다시 열었다"…단숨에 600억원 '밀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스브스픽] 일본 우익 01:33
    [스브스픽] 일본 우익 "BTS, 위안부 옷 입고 독도 노래" 조롱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30 직접 지도 그려 날씨 예보…IT 대란이 불러온 진풍경 01:16
    직접 지도 그려 날씨 예보…IT 대란이 불러온 진풍경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