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떠도는 '윤석열 X파일'…실체 있나, 내용은 뭔가

2021.06.21 방영 조회수 1,289
정보 더보기
[앵커] 이른바 윤석열 X파일 논란에 최재형 감사원장 출마 임박설까지 겹치면서 야권 대선판도가 크게 출렁이고 있습니다. 여권은 경선 연기론을 놓고 계파 간에 내홍이 심각해지면서 이러다 당이 쪼개지는 것 아니냐는 말까지 나오는 상황입니다. 정치부 김수홍 기자에게 여야 상황 좀 더 자세히 들어보겠습니다. 윤석열 X파일이란걸 공개적으로 처음 언급한 사람은 민주당 송영길 대표잖아요 벌써 한달 다된 얘기인데 이게 왜 갑자기 야권 내부에서 터진겁니까? 파일에 실체가 있는 건지는 저도 궁금해요? [기자] 리포트에서 보신대로 국민의힘 출신인 장성철 소장이 그제 X파일을 봤다며 "국민 선택을 받기 힘들겠다"고 해서 정치권에 큰 파장을 몰고 왔습니다. 장 소장이 오늘 추가로 밝힌 내용은 문건이 두 종류라는 건데, 하나는 윤 전 총장 관련한 10페이지 짜리로 이건 올해 4월에 작성됐고, 6월초에 작성된 다른 문건은 윤 전 총장 의혹, 처와 장모 관련 의혹으로 3개 챕터로 구성돼 있다고 했습니다. 둘 중에 6월초 의혹을 정리한 문건이 문제가 될 것 같다고 했는데, 누구에게 어떤 경로로 받았는지는 여전히 밝힐 수 없다는 입장입니다. [앵커] 장소장이 김무성 의원의 보좌관을 오래 지냈고, 국민의힘 당직자도 했는데, 왜 이걸 당에 전달하지 않고 개인 SNS에 언급했는지 이 부분도 논란이죠? [기자] 장 소장은 SNS에 글을 쓰기 전 이준석 대표에게도 전화를 걸었는데 콜백을 받지 못했고, 한 최고위원을 통해 전달도 하려했지만 오해 받는다고 해서 주지 않았다고 해명했습니다. [앵커] X파일을 봤다는 다른 인사들을 우리 정치부에서도 취재했죠? 어떤 내용이라고 합니까? [기자] 장 소장이 본 것과 같은 것으로 추정되는 20쪽짜리 문서 내용을 전달 받았다는 정치권 인사는 "큰 타격은 없을 것"이라고 180도 다른 얘기를 합니다. 20개 정도 항목에 윤 전 총장의 약점을 쭉 나열돼있다는데요. 처와 장모 관련 의혹을 비롯해, 본인의 검찰 측근 인사 관련 내용, 대기업 수사 관련 봐주기 등 인사청문회에 나왔던 의혹들과 시중에 떠도는 소문을 정리한 수준이란 겁니다. [앵커] 풍문이라도 이렇게 문서로 정리 해놓으면 의혹이 되고, 이런 걸 현 시점에서 거론하면 지지하는 사람들의 심리에도 영향을 줄 수밖에 없을텐데, 대변인 교체 문제가 겹쳐서 파장이 더 큰 듯 합니다. [기자] 생산자에 대해선 추측이 분분한데요. 장 소장이 보좌관 시절 의원인 김무성 전 대표는 자신과 관련 없는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장 소장은 자금 흐름이나 액수 등 국가 기관이 아니면 알 수 없는 내용이 있다며 여권에서 만들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앵커] 여권 얘기도 좀 해보죠. 민주당이 내일 경선 연기 문제를 논의하는 의총을 하는데, 송영길 대표는 연기 없이 밀어붙일 듯 해요. 입장이 분명한 건가요? [기자] 네. 송 대표가 당무위원회에 안건을 회부하지 않으면, 내일 의총이나 최고위에서 어떤 얘기가 나오더라도 경선은 연기할 수 없습니다. 연기냐 아니냐, 양측 주장 모두 일리가 있습니다. 연기론을 주장하는 이낙연, 정세균 후보측은 여름휴가에 코로나 상황을 감안하면 8월 경선은 흥행이 어렵다는 겁니다. 야당보다 2달이나 먼저 후보를 뽑아선 본선 주목도도 떨어진다는 겁니다. [앵커] 그렇다면 이재명 지사측에서 양보를 할 가능성은 없습니까? [기자] 이 지사측 생각은 완전 반대인데요. 빨리 후보로 확정이 돼야 후보 중심으로 전열을 정비할 수 있다는 겁니다. 하지만 친문 진영에서는 이 지사가 빨리 후보가 된 뒤 문재인 정부를 강하게 비판하기 위해서 경선 연기에 반대한다는 시각도 있습니다. 이 지사는 그동안 조국 사태에 대해서도 직접적인 언급을 피해왔죠. 이런 문제에 대해서 확실히 정리하고 부동산 실정에 대해서도 매섭게 비판하지 않는다면 중도 표심을 잡기 어려울 겁니다. 이 지사 진영에서도 선거전략 상 고민이 클 수밖에 없는 지점입니다. [앵커] 사실 여당 후보가 결정되고 나면 레임덕이 더 심해질 것이기 때문에 청와대에서도 달가울리는 없겠지요 잘 들었습니다. 김수홍 기자(shong@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10621 26

  • 6월 21일 '뉴스9' 예고 01:05
    6월 21일 '뉴스9' 예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도쿄올림픽 유관중 개막 확정… 02:13
    도쿄올림픽 유관중 개막 확정…"정원의 50%, 최대 1만명"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日 '안전 올림픽' 가능할까…나이·직업 구분없이 접종 속도전 01:49
    日 '안전 올림픽' 가능할까…나이·직업 구분없이 접종 속도전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與, '경선 연기' 계파갈등 최고조…송영길, 9월 강행 의지 01:57
    與, '경선 연기' 계파갈등 최고조…송영길, 9월 강행 의지
    조회수 16
    본문 링크 이동
  • 6월 21일 '뉴스 9' 헤드라인 01:23
    6월 21일 '뉴스 9' 헤드라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윤석열 X파일' 논란…野 02:08
    '윤석열 X파일' 논란…野 "김대업 시즌2", 與 "尹 꽃길 끝나"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여의도 떠도는 '윤석열 X파일'…실체 있나, 내용은 뭔가 04:51
    여의도 떠도는 '윤석열 X파일'…실체 있나, 내용은 뭔가
    조회수 1,289
    본문 링크 이동
  • 01:54
    "신고 20분 전 이미 화재경보…불났다고 외쳤지만 묵살"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소방당국 01:39
    소방당국 "스프링클러 8분 지연 '확인'은 과장된 표현"
    조회수 9
    본문 링크 이동
  • [포커스] 02:31
    [포커스] "용기·헌신 감사"…김동식 구조대장 영결식 '눈물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오거돈 측 01:24
    오거돈 측 "병든 노인 미친짓으로 여겨 용서를"…檢, 징역7년 구형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친구 감금·살해' 피의자, '살인'보다 무거운 '보복살인' 적용 01:47
    '친구 감금·살해' 피의자, '살인'보다 무거운 '보복살인' 적용
    조회수 80
    본문 링크 이동
  • 직장인 10명 중 9명 01:55
    직장인 10명 중 9명 "백신 맞겠다"…"회식 자제 계속 됐으면"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하드디스크 폐기·CCTV 삭제…다원이앤씨, 압수수색 전 '증거 인멸' 01:47
    하드디스크 폐기·CCTV 삭제…다원이앤씨, 압수수색 전 '증거 인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간판 불끈채 영업 외국인 유흥주점…강제로 문열자 30여명 '줄줄이' 01:37
    간판 불끈채 영업 외국인 유흥주점…강제로 문열자 30여명 '줄줄이'
    조회수 165
    본문 링크 이동
  • 기업 창업주 2세, 01:42
    기업 창업주 2세, "빚 갚으라"며 결혼식장 축의금 가져가
    조회수 60
    본문 링크 이동
  • 공정위 낮술 몸싸움·기재부 뒷담화 정직…공직기강 '흔들' 01:41
    공정위 낮술 몸싸움·기재부 뒷담화 정직…공직기강 '흔들'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01:57
    "부자감세" "해괴한 세금"…종부세·양도세 '졸속 개편' 곳곳 반발
    조회수 36
    본문 링크 이동
  • 가상세계 가방이 수백만원…메타버스에 진출하는 명품업계 01:50
    가상세계 가방이 수백만원…메타버스에 진출하는 명품업계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CSI] 03:16
    [CSI] "뭘 파는지도 모르고 줄부터"…명품업체 '횡포'에 오픈런
    조회수 49
    본문 링크 이동
  • 韓美日 북핵 당국자 연쇄 회동…성 김 01:57
    韓美日 북핵 당국자 연쇄 회동…성 김 "北, 언제든 조건 없이 만나자"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원자력硏, '北해킹' 17일간 몰라…통보받고 이틀 후 조치 01:51
    [단독] 원자력硏, '北해킹' 17일간 몰라…통보받고 이틀 후 조치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佛, 야간통금 해제 전날 불법파티…해산명령에 격렬 저항 01:47
    佛, 야간통금 해제 전날 불법파티…해산명령에 격렬 저항
    조회수 28
    본문 링크 이동
  • [신동욱 앵커의 시선] 이게 자랑할 일 맞습니까 03:28
    [신동욱 앵커의 시선] 이게 자랑할 일 맞습니까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내륙 곳곳 소나기…서울 한낮 27도·강릉 21도 01:10
    [날씨] 내륙 곳곳 소나기…서울 한낮 27도·강릉 21도
    조회수 32
    본문 링크 이동
  • 6월 21일 '뉴스 9' 클로징 00:11
    6월 21일 '뉴스 9' 클로징
    조회수 57
    본문 링크 이동
  • 1 00:33
    "北 함경남도 수해 극심...주민 5천여 명 긴급 대피"
    조회수 13
    본문 링크 이동
  • 2 '비정한 여의도'…野, 경선버스 문 닫히자 尹·崔에 집중타(종합) 03:25
    '비정한 여의도'…野, 경선버스 문 닫히자 尹·崔에 집중타(종합)
    조회수 29
    본문 링크 이동
  • 3 숨고르기 들어간 윤석열…약점 메우고 '대통령 이미지' 만들기 03:07
    숨고르기 들어간 윤석열…약점 메우고 '대통령 이미지' 만들기
    조회수 31
    본문 링크 이동
  • 4 오늘 ARF 화상회의 개막..北 대미 메시지 주목 02:04
    오늘 ARF 화상회의 개막..北 대미 메시지 주목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5 문 대통령 02:44
    문 대통령 "2025년 백신 5대 강국 목표"...정부, 5년간 2.2조 투자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6 인권위원장 송두환 · 금융위원장 고승범 지명 00:28
    인권위원장 송두환 · 금융위원장 고승범 지명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7 01:37
    "한미훈련, 조건부 연기" "눈치보기"…갈라진 정치권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8 01:37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유출 안 됐다" 또 설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9 02:01
    "후쿠시마 방사능 유출 없었다"…윤석열 발언 또 논란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0 [나이트포커스] 31:19
    [나이트포커스] "조폭과 어떤 사이냐?"...막장 치닫는 與 대권후보 경선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1 [영상] 00:52
    [영상] "조폭과 어떤 사이냐?"...막장 치닫는 與 대권후보 경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2 '고향' PK부터 찾은 崔… 02:35
    '고향' PK부터 찾은 崔…"육아휴직 3년" 공약한 劉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나이트포커스] 대선 후보 호감도는? 윤석열>이재명>최재형>이낙연 10:11
    [나이트포커스] 대선 후보 호감도는? 윤석열>이재명>최재형>이낙연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4 범여권 70여명 02:25
    범여권 70여명 "한미훈련 연기"...송영길은 "예정대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北, '화상회의 시스템 구축' 일주일째 침묵...南은 '연합훈련' 딜레마 02:00
    北, '화상회의 시스템 구축' 일주일째 침묵...南은 '연합훈련' 딜레마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조폭' 소환한 공방...이재명 음주운전 기록 내용 공개 02:30
    '조폭' 소환한 공방...이재명 음주운전 기록 내용 공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윤석열, 이번엔 02:17
    윤석열, 이번엔 "日 후쿠시마 방사능 유출 없었다" 논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문 대통령 02:32
    문 대통령 "2025년 백신 5대 강국 목표"...정부, 5년간 2.2조 투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인터뷰] 원희룡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에게 듣는다 08:08
    [인터뷰] 원희룡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에게 듣는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02:14
    "7년 일하면 1년 안식" "출산휴가 3년"…파격 공약, 시민들 평가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1 01:59
    "MBC '검언유착 보도', 징벌적 손배 대상?"…즉답 못한 김의겸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22 정보사·국정원 200명 음주회식…軍 해명에 01:41
    정보사·국정원 200명 음주회식…軍 해명에 "이중잣대" 비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野 빅3', 봉사 이어 회의도 불참… 01:56
    '野 빅3', 봉사 이어 회의도 불참…"원팀 성의 안 보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尹 또 설화 02:02
    尹 또 설화 "후쿠시마 방사능 유출 없었다"…與 "日 총리인 줄"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25 與 경선 '조폭 연루설'까지 등장…검증단 두고 편파 시비도 01:53
    與 경선 '조폭 연루설'까지 등장…검증단 두고 편파 시비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한미훈련, 5일 앞인데 정부는 '결정 장애'…靑 01:43
    한미훈련, 5일 앞인데 정부는 '결정 장애'…靑 "美와 협의 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범여 의원 74명 02:28
    범여 의원 74명 "한미훈련 연기"…野 "김여정 하명부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문 대통령 02:34
    문 대통령 "2025년 백신 5대 강국 목표"...정부, 5년간 2.2조 투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9 [백브리핑] 영화배우·해설가…민주당 대선주자 학창시절 꿈은? 05:28
    [백브리핑] 영화배우·해설가…민주당 대선주자 학창시절 꿈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팩트체크] '국회의원 소환제' OECD 국가 어디도 안 한다? 02:34
    [팩트체크] '국회의원 소환제' OECD 국가 어디도 안 한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