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죽어야 네 형 투지가 살아” 최무성, 윤시윤 마음 흔든 조언

2019.07.12 방영 조회수 108
정보 더보기
윤시윤(백이현)은 최무성(전봉준)에게 거짓 자백을 하라고 회유하지만 최무성은 말을 듣지 않는다. 이어 본인이 죽어야 조정석(백이강)을 비롯한 의병들의 투지가 산다고 말한다.

녹두꽃 23회 16

  • “가서 힘껏 싸워” 한예리, 조정석에 담담한 격려 02:12
    “가서 힘껏 싸워” 한예리, 조정석에 담담한 격려
    조회수 134
    본문 링크 이동
  • “난 내놓은 자식” 조정석, 노행하·안길강에 씁쓸한 말 한마디 01:26
    “난 내놓은 자식” 조정석, 노행하·안길강에 씁쓸한 말 한마디
    조회수 71
    본문 링크 이동
  • 박규영, 파렴치한 박혁권에 힘겹게 삼키는 분노! 02:49
    박규영, 파렴치한 박혁권에 힘겹게 삼키는 분노!
    조회수 69
    본문 링크 이동
  • “너는 문명이란 가면에 속아” 최무성, 윤시윤에 소름 끼치는 일침 02:53
    “너는 문명이란 가면에 속아” 최무성, 윤시윤에 소름 끼치는 일침
    조회수 90
    본문 링크 이동
  • “슬퍼 말고 기억하라” 최무성, 만세 파도 속 외침! 03:20
    “슬퍼 말고 기억하라” 최무성, 만세 파도 속 외침!
    조회수 92
    본문 링크 이동
  • “충분하다” 최무성, 울고 있는 조정석에 대인배 카리스마 발산 03:22
    “충분하다” 최무성, 울고 있는 조정석에 대인배 카리스마 발산
    조회수 91
    본문 링크 이동
  • [폭풍오열] “끝까지 싸우겠습니다” 노행하, 최무성에 눈물의 인사! 02:09
    [폭풍오열] “끝까지 싸우겠습니다” 노행하, 최무성에 눈물의 인사!
    조회수 75
    본문 링크 이동
  • 한예리, 조정석 장갑 끌어안고 숨죽이며 삼키는 슬픔 02:49
    한예리, 조정석 장갑 끌어안고 숨죽이며 삼키는 슬픔
    조회수 71
    본문 링크 이동
  • “이 잡것...” 노행하, 배신자 박지환 눈물로 처단 ‘총살’ 03:02
    “이 잡것...” 노행하, 배신자 박지환 눈물로 처단 ‘총살’
    조회수 72
    본문 링크 이동
  • 윤시윤, 일본 계략 알고 배신감에 부들부들! 03:22
    윤시윤, 일본 계략 알고 배신감에 부들부들!
    조회수 93
    본문 링크 이동
  • “고부를 관리하고파” 윤시윤, 이기찬에 단도직입 요청 01:17
    “고부를 관리하고파” 윤시윤, 이기찬에 단도직입 요청
    조회수 69
    본문 링크 이동
  • [울컥] 최무성, 모두가 기억해야 할 ‘녹두장군’의 마지막 모습 03:19
    [울컥] 최무성, 모두가 기억해야 할 ‘녹두장군’의 마지막 모습
    조회수 94
    본문 링크 이동
  • 조정석 vs 윤시윤, 형제의 위험한 귀향! 01:36
    조정석 vs 윤시윤, 형제의 위험한 귀향!
    조회수 100
    본문 링크 이동
  • “내가 죽어야 네 형 투지가 살아” 최무성, 윤시윤 마음 흔든 조언 01:55
    “내가 죽어야 네 형 투지가 살아” 최무성, 윤시윤 마음 흔든 조언
    조회수 108
    본문 링크 이동
  • “고부를 떠나라” 박혁권, 박규영에 뻔뻔한 반강제 협박 01:53
    “고부를 떠나라” 박혁권, 박규영에 뻔뻔한 반강제 협박
    조회수 82
    본문 링크 이동
  • [7월 13일 예고] “죽어서도 이 나라 지켜볼 것” 전봉준의 교수형 00:30
    [7월 13일 예고] “죽어서도 이 나라 지켜볼 것” 전봉준의 교수형
    조회수 106
    본문 링크 이동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