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귀 없다" 전공의 '요지부동'…내부에선 "의료계 책임 인정해야"

2024.05.18 방영 조회수 0
정보 더보기
[앵커] 의대 정원 문제와 관련해 법원이 정부의 손을 들어준 상황에서 법원 판결이후 처음으로 오늘 전공의들이 입장을 밝혔습니다. 판결 전후로 큰 변화는 없다며 복귀하지 않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의료계 내부에서 자성의 목소리가 조금씩 나오고 있습니다. 이제 의료계도 이번 사태에 책임이 있다는 걸 인정하자는 겁니다. 황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울산의대 학생과 아산병원 전공의 300여 명이 대강당 자리를 꽉 채웠습니다. 법원이 의대증원 집행정지 신청을 기각한 이후 처음으로 전공의들이 모였습니다. 이들은 법원 판단에 실망감을 나타내며 복귀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성존 / 서울아산병원 전공의협의회비대위원장 "재판부의 판결이 솔직한 심정으론 아쉽고요. 이전에 저희 의견과도 큰 변화를 주지는 못할 거라고 생각합니다." 전문의 자격 취득이 1년 미뤄지지 않도록 복지부가 한 달 더 기한을 주겠다고 밝힌 데 대해서도 크게 의미를 두지 않았습니다. 한성존 / 서울아산병원 전공의협의회비대위원장 "저희는 기한을 잡고 싸우는 게 아닙니다. 전공의협의회 대표로서 아산병원 전공의들의 권익 보호 위해서 일을 하고 있는 거고요." 교수들도 전공의가 돌아올 길은 없어졌다고 보고 오는 23일 총회를 열어 주 4회 근무 등 진료시간 재조정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최세훈 / 서울아산병원 흉부외과 교수 "이제는 돌아올 방법도 없고. 화해할 계기도 없어졌고요.정말로 우려하는 상황이…." 하지만 내부에선 대승적 결단을 촉구하는 목소리도 나옵니다. 권용진 / 서울대병원 공공진료센터 교수 "의료게 참여가 부실했다는 걸 인정해야 될 때가 됐거든요. 더 좋은 대안을 만드는 거에 집중할 때다 이렇게 생각해요." 법원 결정이 나온 만큼 국민을 위해 정부와 의료계가 대화에 나서야 한다는 겁니다. TV조선 황민지입니다. 황민지 기자(sming@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40518 27

  •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여야 '총집결'…尹 01:26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여야 '총집결'…尹 "풍요로운 미래가 오월 정신 올바른 계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野, 우원식 선출 '후폭풍'…당원들, 탈당 신청 잇따라 49:22
    野, 우원식 선출 '후폭풍'…당원들, 탈당 신청 잇따라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김호중 의혹 '눈덩이'…국과수 10:08
    김호중 의혹 '눈덩이'…국과수 "사고 전 음주"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전국이 맑고 쾌청…낮시간대 강한 자외선 주의 00:45
    [날씨] 전국이 맑고 쾌청…낮시간대 강한 자외선 주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월 18일 '뉴스현장' 클로징 00:06
    5월 18일 '뉴스현장' 클로징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5·18 민주화운동 44주년…尹 02:20
    5·18 민주화운동 44주년…尹 "대한민국, 광주가 흘린 피 눈물 위 서 있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02:12
    "애들이 커서 아버지 나이가 됐지만"…묘비마다 서린 '광주의 슬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황우여 01:46
    황우여 "박정희 때 광주서 30% 나와…안 된다 생각 말아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월 18일 '뉴스 7' 헤드라인 00:54
    5월 18일 '뉴스 7' 헤드라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野텃밭에서도 '秋 패배' 여진 일자…이재명 01:39
    野텃밭에서도 '秋 패배' 여진 일자…이재명 "새로운 정당 역사 열어가" 진화 시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1:50
    "복귀 없다" 전공의 '요지부동'…내부에선 "의료계 책임 인정해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국과수, 김호중 소변 감정 결과 '음주 판단'…유흥업소 압수수색 01:34
    국과수, 김호중 소변 감정 결과 '음주 판단'…유흥업소 압수수색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01:49
    "얼마나 지쳤으면, 살다 보면 그럴 수 있어"…김호중 팬클럽의 '엇나간 사랑'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욕증시 '다우의 날'…사상 첫 4만 돌파 마감 01:56
    뉴욕증시 '다우의 날'…사상 첫 4만 돌파 마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따져보니] 'KC 미인증' 해외직구 금지에 직구족 '발칵', 왜? 03:30
    [따져보니] 'KC 미인증' 해외직구 금지에 직구족 '발칵', 왜?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멍때리기' 이어 '누가 더 깊이 자나'…여의도한강공원서 '잠퍼자기대회' 01:45
    '멍때리기' 이어 '누가 더 깊이 자나'…여의도한강공원서 '잠퍼자기대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구름씨' 뿌려 만든 인공강우로 가뭄·산불 막는다 01:40
    '구름씨' 뿌려 만든 인공강우로 가뭄·산불 막는다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빌려준 돈만 '17억'…'불법 도박' 빠진 아들 결국 선처한 아버지 01:29
    빌려준 돈만 '17억'…'불법 도박' 빠진 아들 결국 선처한 아버지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포커스] '평당 1억' 아파트 02:33
    [포커스] '평당 1억' 아파트 "입주민끼리 사돈 맺자"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30분짜리 퍼레이드 체험에 70만원…놀이공원 상술에 부모들은 '씁쓸' 01:49
    30분짜리 퍼레이드 체험에 70만원…놀이공원 상술에 부모들은 '씁쓸'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노인복지주택 가보니…집 곳곳엔 손잡이, 아래층엔 복지관 01:59
    노인복지주택 가보니…집 곳곳엔 손잡이, 아래층엔 복지관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정부, '안무저작권 지침' 만든다…'뉴진스 사태'로 연말까지 가이드라인 마련 02:06
    [단독] 정부, '안무저작권 지침' 만든다…'뉴진스 사태'로 연말까지 가이드라인 마련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밀치고 주먹다짐 '아수라장'…대만 국회 여야 난투극 01:41
    밀치고 주먹다짐 '아수라장'…대만 국회 여야 난투극
    조회수 6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야?!] 또 자세 전환? 03:46
    [뉴스야?!] 또 자세 전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뉴스야?!] 총선 끝나면 임기 끝? 03:28
    [뉴스야?!] 총선 끝나면 임기 끝?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일요일 한여름 더위...한낮에 강한 자외선 주의 01:03
    [날씨] 일요일 한여름 더위...한낮에 강한 자외선 주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앵커의 생각] 도보다리 대화 01:24
    [앵커의 생각] 도보다리 대화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1 02:27
    "작년 경북 28명 사망·실종 산사태, 기초조사 부실 탓"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 스페인 주요 관광지서 '관광객 반대 시위' 잇따라 00:39
    스페인 주요 관광지서 '관광객 반대 시위' 잇따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 복날 '살충제 음용' 할머니 5명 중 3명 의식 되찾아 00:43
    복날 '살충제 음용' 할머니 5명 중 3명 의식 되찾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어제 남부지방 최고 33도 찜통더위…시원한 계곡에 '풍덩' 01:27
    어제 남부지방 최고 33도 찜통더위…시원한 계곡에 '풍덩'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경계가 사라진 무대‥풍성해지는 '경험' 02:15
    경계가 사라진 무대‥풍성해지는 '경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문턱 낮춘 인허가‥7일 만에 건축허가 01:45
    문턱 낮춘 인허가‥7일 만에 건축허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뉴스딱] 파묘 뒤 토치로 유골 태우고 돌로 빻은 고부…무슨 일 01:04
    [뉴스딱] 파묘 뒤 토치로 유골 태우고 돌로 빻은 고부…무슨 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8 국보 '천전리각석' 기념 메달, 4년째 처리 난항 02:07
    국보 '천전리각석' 기념 메달, 4년째 처리 난항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날씨] 오늘 '대서'…중부지방 장맛비, 남부 '폭염특보' 확대 01:50
    [날씨] 오늘 '대서'…중부지방 장맛비, 남부 '폭염특보' 확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0 7월 22일 '뉴스 퍼레이드' 오프닝 01:09
    7월 22일 '뉴스 퍼레이드' 오프닝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와글와글 플러스] 01:09
    [와글와글 플러스] "전화 걸고 침묵"‥신종 보이스피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2 [AM-PM] 'SM 시세조종 의혹' 카카오 김범수 구속 기로 外 01:40
    [AM-PM] 'SM 시세조종 의혹' 카카오 김범수 구속 기로 外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3 [뉴스딱] 01:06
    [뉴스딱] "이렇게 쉽게…황당" 배달 앱으로 술·담배 사는 청소년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와글와글 플러스] 01:13
    [와글와글 플러스] "카드 신청하셨죠?"‥신종 보이스피싱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궂은 날씨에 썰렁한 피서철‥ 02:24
    궂은 날씨에 썰렁한 피서철‥"야간 피서객을 잡아라"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연산호' 제주 북쪽까지 확산‥ 01:51
    '연산호' 제주 북쪽까지 확산‥"수온 상승 때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7 02:08
    "사장님, 절세 됩니다"…불법업체 맡겼다가 '세금 폭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8 조사 뒤늦게 안 검찰총장… 02:11
    조사 뒤늦게 안 검찰총장…"사후 통보에 격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9 공무원에 폭언하면 전화 끊는다…통화 '상시 녹음' 01:02
    공무원에 폭언하면 전화 끊는다…통화 '상시 녹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0 또 심야 '택시대란'?…강제 휴무제 재시행 놓고 '시끌' 01:08
    또 심야 '택시대란'?…강제 휴무제 재시행 놓고 '시끌'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날씨] 절기 '대서'…중부 장맛비, 전국 무더위 기승 02:08
    [날씨] 절기 '대서'…중부 장맛비, 전국 무더위 기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2 [이 시각 핫뉴스] 트럼프 키스 피한 멜라니아?…'부부 불화설' 또 모락 03:07
    [이 시각 핫뉴스] 트럼프 키스 피한 멜라니아?…'부부 불화설' 또 모락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3 아토피 파악 지표 첫 집대성...개인 맞춤 치료 가능 02:09
    아토피 파악 지표 첫 집대성...개인 맞춤 치료 가능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4 오늘 중부 곳곳 장맛비…전국 대부분 폭염특보 01:41
    오늘 중부 곳곳 장맛비…전국 대부분 폭염특보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5 [와글와글] 돌 아기 거실에 두고‥화장실에 갇힌 아빠 00:57
    [와글와글] 돌 아기 거실에 두고‥화장실에 갇힌 아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6 [와글와글] 01:15
    [와글와글] "자폐 앓는 손자가 사라졌어요"‥가슴 졸인 한 시간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7 [오늘 아침 신문] '그냥 쉬는' 대졸 청년 406만명‥통계집계 후 역대 최대 03:40
    [오늘 아침 신문] '그냥 쉬는' 대졸 청년 406만명‥통계집계 후 역대 최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8 현직 대통령 부인 첫 조사…12시간 비공개 진행 01:57
    현직 대통령 부인 첫 조사…12시간 비공개 진행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02:36
    "검찰총장도 몰랐다"‥'수사 갈등' 터졌나?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비공개'·'제3의 장소'‥김여사의 첫 조사 02:30
    '비공개'·'제3의 장소'‥김여사의 첫 조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