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져보니] 이재명 압수수색 공방…민주당 "확인된 것만 376회" vs 檢 "36회 뿐"

2023.10.02 방영 조회수 2
정보 더보기
[앵커] 이재명 대표 수사를 둘러싼 검찰과 민주당의 신경전은 추석 연휴에도 계속됐습니다. 이재명 대표와 관련된 검찰의 압수수색이 370여 차례라는 야권의 주장에, 검찰이 사실이 아니라며 입장문까지 내고 반박했는데, 누구 주장이 맞는 건지 따져 보겠습니다. 홍혜영 기자, 검찰이 반박문을 낸 배경이 뭡니까? [기자] 지난달 이재명 대표의 검찰 소환을 앞두고 민주당 의원총회가 열렸는데요. 공개 발언에서 구체적인 숫자가 나왔습니다. 조정식 /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9월 12일 의원총회) "지난 1년 6개월 압수수색만 376차례에 달했습니다. 그것도 언론에 보도돼서 확인된 것만요. 박근혜 국정농단 때 특검이 압수수색한 것이 46회였습니다. 이에 비해 8배가 넘는 숫자입니다." 그 뒤 이재명 대표가 체포동의안 부결을 호소하며 300번 넘는 압수수색을 당했다고 주장했고, 조국 전 장관도 가세하면서 야권에서는 검찰 수사가 과도했다는 비판이 거세졌습니다. [앵커] 그런데 이 숫자가 사실이 아니란 건가요? [기자] 네, 대검찰청 반부패부는 연휴 중인 지난 30일 이례적으로 입장문을 냈는데요. 현 정부 들어 수사팀을 다시 꾸린 뒤로 이재명 대표와 관련해 압수수색을 진행한 횟수는 대장동과 대북송금 의혹 등 모두 합쳐 36차례 뿐이라며 압수수색 장소도 경기도지사실과 성남시장실 등 열군데 정도라고 반박했습니다. [앵커] 차이가 너무 나는데, 그럼 '376회'라는 숫자는 어떻게 나온 겁니까? [기자] 검찰이 나름대로 추정했는데요. 먼저, 경찰 수사를 모두 합친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해 5월 경찰이 김혜경 씨의 법인카드 유용 의혹과 관련해 음식점 100여 곳 등 매출장부를 확인한 걸 포함시켰단 겁니다. 여기에 김만배 일당과 이화영 전 부지사, 백현동 개발 비리 피의자들 압수수색도 합쳐졌다고 봤습니다. [앵커] 검찰의 주장이 사실이면 이건 명백한 가짜뉴스인데 민주당에서는 뭐라고 합니까? [기자] 민주당은 언론보도를 근거로 내세웠습니다. '이재명 압수수색' 이라는 기사 제목을 기준으로 횟수를 셌다는 건데요. 성남FC와 도청 직원들, 이 대표 가족도 들어갑니다. 앞서 검찰이 추정한 김혜경 씨 관련 수사를 뜻한 것으로 보입니다. 민주당 박범계 의원은 "이 대표와 다 연관된 혐의기 때문에 종합하면 그렇다는 이야기"라고 설명했는데요. 결국 검찰 수사의 목적지가 이재명 대표니 다 넣는 게 맞다는 겁니다. [앵커] 박근혜 정부 당시의 국정농단 수사와 비교하는 경우도 종종 있는데 그건 어떻습니까?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 국정농단 수사 관련 압수수색이 46회였다는 민주당의 주장은 박영수 전 특검의 발표를 근거로 한 겁니다. 이재명 대표 관련 압수수색은 36회니까 이보다 적은데요. 하지만 국정농단 수사는 박 전 대통령 말고도 최순실, 삼성 등 수사 대상이 많았습니다. 376회라는 민주당의 주장은 무리한 측면이 있지만, 이 대표 관련 압수수색 횟수도 적은 편은 아니라는 게 법조계 시각입니다. [앵커] 결국 회수를 세는 기준을 어디에 두느냐에 따라 차이가 많이 난다는 거군요. 잘 들었습니다. 홍혜영 기자(bigyima@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31002 20

  • 尹, 최전방 부대 찾아 02:01
    尹, 최전방 부대 찾아 "北도발, 1초도 기다리지 말고 응사"
    조회수 17
    본문 링크 이동
  • 울릉도 거북바위 낙석사고…'전조 현상' 없었나? 02:44
    울릉도 거북바위 낙석사고…'전조 현상' 없었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대체공휴일 대체로 맑음…일교차 유의 00:43
    [날씨] 대체공휴일 대체로 맑음…일교차 유의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0월 2일 '뉴스현장' 클로징 00:09
    10월 2일 '뉴스현장' 클로징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이재명, 尹에 '민생 영수회담' 제안…속내는? 45:10
    이재명, 尹에 '민생 영수회담' 제안…속내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檢, 이재명 '위증교사' 우선 기소 가닥…李 6일부터 '법정 출퇴근' 01:33
    檢, 이재명 '위증교사' 우선 기소 가닥…李 6일부터 '법정 출퇴근'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따져보니] 이재명 압수수색 공방…민주당 03:38
    [따져보니] 이재명 압수수색 공방…민주당 "확인된 것만 376회" vs 檢 "36회 뿐"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여야 지도부, 연휴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총력전' 01:47
    여야 지도부, 연휴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총력전'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尹 01:49
    [단독] 尹 "즉각 응사" 지시했지만…9·19 군사합의엔 '先보고 後조치'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01:48
    [단독] "허가만 나면 땅값 최소 30%↑"…투기수단 된 데이터센터
    조회수 11
    본문 링크 이동
  • [단독] 때리고 01:35
    [단독] 때리고 "병자와 일 못해" 막말해도…'솜방망이' 처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울릉도 거북바위 '와르르' 4명 중경상…휴게소 車돌진에 50대 부부 참변 01:57
    울릉도 거북바위 '와르르' 4명 중경상…휴게소 車돌진에 50대 부부 참변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환경 오염 논란에도 플라스틱 조화 인기…공원묘지 '몸살' 01:35
    환경 오염 논란에도 플라스틱 조화 인기…공원묘지 '몸살'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외국인 계절노동자 10% '잠적'…무단이탈 '0%대' 홍천군 가보니 01:51
    외국인 계절노동자 10% '잠적'…무단이탈 '0%대' 홍천군 가보니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01:57
    "나이는 숫자일 뿐"…'80대 알바생·70대 신인배우' 新노년이 온다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6년만에 돌아온 '유커', 서울 북적…中 황금연휴에 면세점도 '활짝' 01:59
    6년만에 돌아온 '유커', 서울 북적…中 황금연휴에 면세점도 '활짝'
    조회수 8
    본문 링크 이동
  • 부동산 빙하기에 'P2P대출' 연체율 9.5%… 01:51
    부동산 빙하기에 'P2P대출' 연체율 9.5%…"투자금 회수 사실상 불가능"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멕시코 성당, 미사 중 지붕 무너져…최소 10명 사망·수십명 매몰 01:23
    멕시코 성당, 미사 중 지붕 무너져…최소 10명 사망·수십명 매몰
    조회수 24
    본문 링크 이동
  • [날씨] 연휴 마지막날 아침 쌀쌀…큰 일교차 01:02
    [날씨] 연휴 마지막날 아침 쌀쌀…큰 일교차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0월 2일 '뉴스 9' 클로징 00:10
    10월 2일 '뉴스 9' 클로징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1 류현진 02:37
    류현진 "아직 후배들이 저를 어려워하는 것 같아요"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 野 정청래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경선' 02:50
    野 정청래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경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 02:37
    "최대 35% 페널티 받고도"...與 지역구 현역 전원 승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4 롯데 자이언츠, 지바 롯데에 1:8 패배...사사키, 1이닝 무실점 00:34
    롯데 자이언츠, 지바 롯데에 1:8 패배...사사키, 1이닝 무실점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5 여당, 첫 경선결과 발표...민주, '친명' 대거 단수공천 39:55
    여당, 첫 경선결과 발표...민주, '친명' 대거 단수공천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6 김민아, 캄보디아 특급 스롱 꺾고 LPBA 통산 3승 00:33
    김민아, 캄보디아 특급 스롱 꺾고 LPBA 통산 3승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7 北 매체에서 사라진 '형제국' 쿠바 소식...한국·쿠바 수교 불만? 00:35
    北 매체에서 사라진 '형제국' 쿠바 소식...한국·쿠바 수교 불만?
    조회수 4
    본문 링크 이동
  • 8 대북 공조 과시한 한미일...잠잠한 北 향후 행보는? 02:17
    대북 공조 과시한 한미일...잠잠한 北 향후 행보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9 김영호 통일부 장관 00:40
    김영호 통일부 장관 "北 통일지우기, 이념혼란 불러올 수도"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0 英 매체 02:40
    英 매체 "김정은에 아들 있다"...그래도 김주애 후계자설엔 이상 없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1 北 평양 쇼핑몰에 등장한 '옥토넛'...유명 캐릭터 또 무단 사용 00:33
    北 평양 쇼핑몰에 등장한 '옥토넛'...유명 캐릭터 또 무단 사용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 12 野 정청래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경선' 02:50
    野 정청래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경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3 02:39
    "최대 35% 페널티 받고도"...與 지역구 현역 전원 승리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4 대통령실 02:21
    대통령실 "환자 목숨 볼모 안 돼"...'2천 명' 기조 재확인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5 [스트레이트] 세계가 주목한 '디올 스캔들', 사라진 퍼스트레이디 36:02
    [스트레이트] 세계가 주목한 '디올 스캔들', 사라진 퍼스트레이디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16 野 정청래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경선' 02:50
    野 정청래 등 친명 '단수 공천'...비명계는 '경선'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17 02:39
    "최대 35% 페널티 받고도"...與 지역구 현역 전원 승리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8 김정은의 홀로서기?…북한서 '우상화 벽화' 줄줄이 포착 01:55
    김정은의 홀로서기?…북한서 '우상화 벽화' 줄줄이 포착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19 [스트레이트 예고] 세계가 주목한 '디올 스캔들', 사라진 퍼스트레이디 00:20
    [스트레이트 예고] 세계가 주목한 '디올 스캔들', 사라진 퍼스트레이디
    조회수 12
    본문 링크 이동
  • 20 용산 출신 대거 탈락…국민의힘 현역 물갈이 없었다 02:13
    용산 출신 대거 탈락…국민의힘 현역 물갈이 없었다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1 친명계 '본선행', 비명계 '경선행'…민주당 내홍 격화 02:09
    친명계 '본선행', 비명계 '경선행'…민주당 내홍 격화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2 '친명' 정청래 등 단수 공천에 '비명계' 4명만 경선행‥오늘 저녁 지도부 회의 02:27
    '친명' 정청래 등 단수 공천에 '비명계' 4명만 경선행‥오늘 저녁 지도부 회의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3 여당 첫 경선 발표‥과정 투명성 강조하면서 '현역 불패' 지속 02:34
    여당 첫 경선 발표‥과정 투명성 강조하면서 '현역 불패' 지속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4 [뉴스야?!] 후보 발목잡은 커피? 03:09
    [뉴스야?!] 후보 발목잡은 커피?
    조회수 7
    본문 링크 이동
  • 25 [뉴스야?!] 野 흔드는 이수진의 입? 03:50
    [뉴스야?!] 野 흔드는 이수진의 입?
    조회수 10
    본문 링크 이동
  • 26 野 '경선무효·재심신청' 반발 잇따라…이재명·홍익표, 오늘밤 최고위서 갈등봉합 시도 02:05
    野 '경선무효·재심신청' 반발 잇따라…이재명·홍익표, 오늘밤 최고위서 갈등봉합 시도
    조회수 2
    본문 링크 이동
  • 27 野, '친명' 정청래·서영교 등 대거 단수공천…비명계 4명 경선行 01:53
    野, '친명' 정청래·서영교 등 대거 단수공천…비명계 4명 경선行
    조회수 1
    본문 링크 이동
  • 28 與, 경선 발표 앞서 후보들에 4차례 서명받아 01:55
    與, 경선 발표 앞서 후보들에 4차례 서명받아 "공정성 담보"…일부 후보 서명 거부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29 與, 정우택·박덕흠·장동혁 '1차 경선' 현역 모두 승리…양천갑 조수진·구자룡 '결선' 01:36
    與, 정우택·박덕흠·장동혁 '1차 경선' 현역 모두 승리…양천갑 조수진·구자룡 '결선'
    조회수 0
    본문 링크 이동
  • 30 대통령실 02:22
    대통령실 "환자 목숨 볼모 안 돼"...'2천 명' 기조 재확인
    조회수 3
    본문 링크 이동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