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뉴스] 소주병 연예인·김포족

2019.11.04 방영 조회수 5
정보 더보기
앵커멘트 픽뉴스, 오늘은 윤길환 기자와 함께합니다. 윤 기자, 첫 번째 키워드는 뭔가요? 기자 첫 번째 키워드, '소주병 연예인'입니다. 질문1 소주병과 연예인, 어떤 관련이 있는 건가요? 답변1 우스갯소리로 '당대 최고의 미녀 스타를 알려면 소주 광고모델을 보라'는 말이 있습니다. 소주병을 보면 유명 여성 연예인의 사진이 붙어 있는 걸 쉽게 볼 수 있는 건데요, 지금 수지나 아이린 씨를 포함해 이전엔 아이유, 이효리, 박보영 씨 등 인기 연예인의 사진도 붙어 있었던 겁니다. 그런데 앞으로는 소주병에서 여성 연예인의 사진을 볼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질문2 소주병에 붙은 사진이 왜 문제가 되는 거죠? 답변2 보건복지부가 오늘 소주병 등 주류용기에 연예인 사진을 붙여 광고하는 걸 금지하는 방안을 검토한다고 밝혔는데요, 음주가 미화되는 걸 방지하기 위해서라는 이유입니다. 술병에 연예인의 사진이 붙으면 아이들과 청소년에게 영향을 미치고 소비를 조장할 수도 있다는 지적 등에 대한 조치입니다. 질문3 술병에 연예인의 사진을 붙이지 않는다고 해서 과연 음주에 영향이 있을지 의문인데요. 외국에선 어떻게 하고 있나요? 답변3 그런데 OECD 회원국 중에서 술병에 연예인 사진을 붙여 판매하는 경우는 우리나라뿐입니다. 역시 음주를 미화할 수 있다는 등의 이유로 금지되고 있는 겁니다. 우리나라는 금연정책과 비교해서 절주정책엔 상대적으로 미온적인 게 현실입니다. 담뱃갑을 보면 암 사진 등 흡연 경고 그림까지 붙여놓은 것만 봐도 연예인 소주병과는 차이가 있죠. 더군다나 금연사업과는 달리 음주 폐해 예방관리 사업은 정부 전담부서조차 없습니다. 질문4 취지는 이해가 됐는데, 연예인 사진을 뗀다고 해서 실제로 절주 효과로 이어질지는 지켜봐야겠습니다. 다음 키워드는 뭔가요? 답변4 두 번째 키워드, '김포족'입니다. 질문5 경기도 김포에 사는 사람들 이야기인가요? 답변5 김포족은 '김장을 포기한 사람들'을 뜻하는 신조어입니다. 김장 시즌이 돌아왔는데요. 한 김치 관련 기업이 3천여 명의 주부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는데, 50%가 넘는 주부들이 김장을 포기하겠다고 답변했습니다. 또, 김장 대신 포장 김치를 선택하겠다는 '포김족'이란 신조어도 있는데요. 김장 계획이 없는 주부 중 포장 김치를 사겠다는 답변도 58%를 기록했습니다. 질문6 김장이 힘들어서 김치를 사먹는 현상은 그동안 계속되긴 했지만 이런 신조어까지 생겼네요. 김장이 왜 힘들다고 조사됐나요? 답변6 설문조사한 주부 중 75%는 고된 노동과 김장 후유증이 우려된다고 답을 했고요. 정신적인 스트레스보다는 말 그대로 육체적 노동으로 말미암은 스트레스가 크다고 조사됐습니다. 저도 가족과 친척이 모여 김장을 할 때 함께 참여하는데 김장을 마치면 녹초가 되곤 했는데요. 김장을 한 주부 4명 중 1명은 김장 후유증으로 병원을 갔다는 조사 결과도 나왔습니다. 앵커멘트 파는 김치보다 당연히 김장해서 먹는 김치가 몸에 더 좋겠지만, 김장이 오죽 힘들었으면 이런 신조어까지 생겼을지 생각하니 안타깝네요. 윤 기자, 수고하셨습니다. 영상편집 : 박찬규·유수진

픽 뉴스 50

추천영상

더보기
맨 위로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