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공모 열풍… CMA 잔액 역대 최대

2020.09.28 방영 조회수 12
정보 더보기
다음 달 5, 6일 방탄소년단(BTS)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일반 투자자 청약 등을 앞두고 증권사들의 종합자산관리계좌(CMA) 잔액이 역대 최대치 기록을 갈아 치웠다. 공모주 투자 열기가 이어지면서 시중 유동자금이 증권시장으로 쏠리는 ‘머니무브’가 일어나고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세상의 모든 이슈 1410

추천영상